레이저 거리 측정기의 사용

연재칼럼 지난칼럼
오소영
정동희
한일수
김준
오클랜드 문학회
박명윤
수선재
이현숙
박기태
성태용
명사칼럼
수필기행
조기조
김지향
송하연
이정현
월드비전
김성국
여실지
김유나
채수연
이익형
템플스테이
정상화
이주연
마이클 킴
Richard Matson
마리리
박종배
크리스티나 리
김수동
최성길
새움터
동진
이동온
피터 황
이현숙
강명화
변상호경관
조병철
Jane Jo
조성현
정윤성
김영나
조석증
Jessica Phuang
임종선
배태현
휴람
송영림
Bruce Lee

레이저 거리 측정기의 사용

0 개 709 정상화

거리 측정기 이슈가 있고 저는 거리 측정기를 적극 추천합니다. 


예전에 기술이 없을 때는 눈으로 보고 쳤지만 지금은 다양한 거리측정용 광학 기기들이 나오면서 PGA투어에도 도입을 하고 있습니다. 전통과 진보 사이에서 결국은 채택이 되었죠.


저는 거리 측정기를 사용한지 10년이 넘었습니다. 국내에 판매도 되지 않았던 니콘에서 최초로 나왔던 모델을 보유했고 그 이후에 부쉬넬이나 르폴트 같은 장비들을 호기심에 다양하게 구입해서 사용해 봤습니다.


부쉬넬이 가장 많이 알려진 골프 거리 측정기 브랜드이며 미국 스타일이라 부피가 큰 특징이 있습니다. 미국 PGA 쇼에서 미팅도 해 봤고 그 당시 데모용 장비도 구입했었죠. 허리에 덜렁 덜렁 너무 커서 포기를 했죠.


결국 다시 니콘으로 돌아와서 가장 작은 쿨샷20i라는 모델을 주력으로 사용했고 떨림을 잘 극복해서 편하게 잘 썼습니다. 가볍고 최소거리가 5m가 찍혀서 퍼팅에도 좋았습니다.


그 이후에 쿨샷 스테빌라이저 모델을 추가하여 지금 주로 사용하고 있고, 거리측정기 중에서 유일하게 손떨림 방지 기술이 있어서 보기는 편합니다. 


니콘 렌즈 특성상 화면이 밝고 LED도 잘 보입니다. 단점은 50만원 정도의 가격입니다. 예전에는 다 그 정도 가격이었는데 지금은 좀 비싸게 느껴집니다.


GPS 방식도 모자에 끼우는 방식과 시계 타입의 제품이 있고 다양하게 구입을 해 봤습니다. 최근에 나온 모델은 사용을 안 해봤고요. 개인적으로 GPS 방식은 좀 기피합니다.


이유는 기술적으로 GPS 신호가 가진 고유 오차가 20m 정도가 있어서 정밀성이 떨어지는 문제가 있고, 예전에는 빠르게 홀을 찾지 못하는 문제들과 배터리가 너무 빨리 소모되는 불편함이 있었죠. 부피가 작다는 것 외에 장점은 존재를 합니다.


6d42d70429014c94375e84e2c4aa3fe4_1627451083_6969.png
 

레이저 방식은 1m 미만의 정밀한 오차가 있고 원하는 지점까지 다양한 거리를 알 수가 있습니다. 핀까지 거리 측정을 대부분 하지만 벙커 초입까지 거리나, 벙커를 넘기는 거리나 헤저드 까지 거리 등을 다양하게 측정하고 샷 전략을 잡을 수가 있습니다.


어프로치 샷 남은 거리를 측정하거나 롱 퍼팅에도 측정을 합니다. 


예를 들어 눈으로 봐서 25m인지 30m인지 잘 구분이 안 가지만 거리측정기로 정확하게 판독이 가능합니다.  


목표 거리를 알면 믿고 정밀한 어프로치 거리를 칠 수가 있죠. 또 다른 활용방법은. 투온 시키는 상황에서 내가 친 아이언 거리를 계속 보정을 하는 것 입니다.  


드라이버 치고 남은 거리가 정확하게 130m라고 할 때 저는 편하게 7번 또는 8번을 잡습니다. 


그리고 샷을 쳐서 그린에 올리면 제일 먼저 그린에 맞은 디봇 자국을 찾습니다.


핀까지 거리는 알고 있기에 디봇이 내가 친 정확한 케리 거리가 됩니다. 그리고 디봇과 공 위치를 보면 런의 거리도 파악이 가능하고 내가 친 아이언의 전체 거리도 파악이 가능합니다. 


예를들어 기존에 8번을 125m로 대략 알고 치는데 런까지 128m가 되면 샷 거리 수정을 합니다.  그 날 컨디셧 탓일수도 있고 그린이 받아주는 컨디션 차이 일수도 있습니다.


케리 거리도 기억을 합니다. 115m에 디봇이 발생하고 런포함 128m 갔다면 기억하고 케리로 넘겨야 할 때 반영을 합니다.


파3를 칠 때는 케리로 그린앞 벙커를 넘기는 거리가 굉장히 중요합니다. 토탈 거리만 생각하고 치면 케리로 벙커에 빠지는 경우들이 너무 많습니다. 거리측정기로 계속 나만의 데이터를 쌓아가는게 중요합니다.


초보자일수록 90타 100타를 치는 골퍼일수록 거리측정기가 필수입니다. 캐디가 불러주는 거리는 기본적으로 +/- 10m 오차는 있다고 생각을 합니다. 그 정도면 오차가 아이언 한 클럽 차이입니다. 포를 쏠때 거리 오차가 있으면 잘 쏴도 안 맞죠.


스코어를 가장 빠르게 줄여가는 방법은 스크린 골프에서 연습하고 필드에서 거리 측정기로 스크린 골프처럼 치는 것 입니다.


필드에서 실제 측정거리가 70m 남았다고 측정되면 스크린에서 70m치는 샷을 그대로 치면 됩니다. 어프로치도 동일하게 하면 됩니다. 몇번 치면서 샷의 거리 오차를 보정하면 됩니다.


필드에서 특정한 거리 샷이 안된다면 스크린에 와서 해당 거리만 죽어라 연습해서 익히고 다시 필드에서 적용하면 됩니다. 스크린과 필드의 거리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크지가 않습니다.


많지 않은 라운드에도 좋은 스코어를 만들려면 드라이빙 레인지에서 연습하지 말고 스크린 연습장에서 거리를 정해놓고 일관성있는 거리를 연습하면 됩니다.



꼭 레이저 방식 거리 측정기는 하나씩 구입하시고 필드에서 사용 하시길 바랍니다. 초보자 일수록 골프를 못 칠수록 더 필요합니다.  


내가 거리측정기 쓰는 것 익숙하지 않다고 남이 사용하는것 못하게 태클 거는 것 비 매너입니다. 세상이 편하게 바뀌었고 골프에서도 공식적으로 채택이 되었습니다. 골프는 알고 치면 편한 과학입니다.


다이아윙스 밴드에서 거리측정기에 대한 다양한 사용법과 의견들이 있어서 올렸던 내용을 여기에도 올려봅니다.


■ 정 상화 (Mike Jeong)

다이아윙스(Diawings) 골프 창업자, CEO

슬라이스 못내는 드라이버 개발

길이같은 아이언(Single-length)개발-2019 KLPGA (이조이 프로) 우승

비거리증가 공인구(R&A, USGA) 개발-비거리 세계최고

골프 원리를 설명하는 과학자

https://www.facebook.com/freepico & www.diawings.com 

NO 허리통증! 누워서 매일 4분만 따라해보세요!

댓글 0 | 조회 573 | 1일전
복근운동만 하면 허리가 아프셨던 분들, 맘먹고 따라하다가 목이 아파 끝까지 못하셨던 분들을 위한 희소식!허리 아프신 분들도 따라할 수 있는 초간단 4분 코어운동 … 더보기

위드 코로나(With Corona) 공론화

댓글 0 | 조회 735 | 2일전
이번 주말(9월 18일)부터 9월 22일까지 추석(秋夕) 연휴 5일을 가족과 함께 보낼 수 있다. 지난봄은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왔건만 봄 같지 않은 봄… 더보기

아프다니스탄!

댓글 0 | 조회 576 | 4일전
미국이 철수하자 탈레반이 접수하고 IS가 한 발을 들여 놓은 아프가니스탄은 산스크리트어로 ‘동맹부족들의 땅’이라는 뜻인 우파가나스탄에서 유래했다고 한다. 고대엔 … 더보기

[포토 스케치] Andrew

댓글 0 | 조회 509 | 8일전
미묘한 감정들이 뒤섞인 표정들이 잡힌다. 말로 형용할순 없지만 그저 마음으로 공감되는 그것들... 그를 찿아보려는의도와는 다른 나를 보게된다. 짧은 상식으로 내가… 더보기

사회적 거리두기의 득실(得失)

댓글 0 | 조회 456 | 9일전
우리나라 방역(防疫) 분야 전문학회인 대한예방의학회(大韓豫防醫學會, Korean Society for Preventive Medicine)와 한국역학회(韓國疫學會… 더보기

우리 함께 Covid19에 대처해요.

댓글 0 | 조회 720 | 2021.09.08
Covid19 으로 어려움을 겪고 계십니까. 저희가 도와드리겠습니다.아시안패밀리서비스아시안패밀리서비스는 도박의 피해를 입은 아시안을 위한 뉴질랜드 유일의 기관입니… 더보기

목 통증과 이별하는 힐링요가 10분

댓글 0 | 조회 331 | 2021.09.08
오랜 시간 컴퓨터 업무를 보거나 스마트폰 시청으로 가장 먼저 뻐근해지기 쉬운 목과 어깨.. 상태가 악화되면 목디스크와 어깨통증으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번… 더보기

“고령친화적 오클랜드시”를 위한 계획

댓글 0 | 조회 1,244 | 2021.09.06
안녕하세요, 록다운으로 인해 불편함이 많은 가운데서도 여러분과 가정에 건강과 평안이 함께 하기를 바랍니다.오클랜드시 (Auckland Council)에서는 고령화… 더보기

기후붕괴와 지구

댓글 0 | 조회 464 | 2021.09.03
1963년 6월 당시 48세였던 케네디(John F. Kennedy, 1917-1963) 미국 대통령(제35대, 1961-1963 재임)은 워싱턴 소재 아메리칸대… 더보기

매일 10분만 따라하면 허리 통증과 안녕, 기적의 골반스트레칭!

댓글 0 | 조회 644 | 2021.09.03
직접 겪어보지 않고는 모르는, 만성 허리통증, 골반통증, 그리고 무릎통증… 이런 불편함이 우리 일상생활에 지장을 준다면 더이상 그대로 방치하시면 아니되겠지요? 그… 더보기

2020 도쿄 올림픽을 보고....

댓글 0 | 조회 519 | 2021.09.02
제 32회 도쿄 올림픽(2020)은 유난히도 더운 한 여름에 1년을 미뤄, 2021년 7월 24~8월 9일에 열렸다. 온통 마스크로 치장한 올림픽, 관중 없는 올… 더보기

화두와 PARADOX (역설)

댓글 0 | 조회 336 | 2021.09.01
찝차를 타고 타조 뒤꽁무니를 계속 쫓아가다 보면 타조는 제 풀에 지쳐서땅바닥에 코를 박고 쓰러진다고 한다.한번도 뒤를 돌아보지 않고 앞으로만 내달리는데어쩌다 한놈… 더보기

이자율 인상 단행 그래도 단기 고정이 좋은 이유

댓글 0 | 조회 2,150 | 2021.08.31
많은 주택모게지 고객들과 독자들이 모게지 이자율 결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 배경에는 올해 초부터 시사되어 왔던 OCR(Official Cash Rate:정부… 더보기

[포토 스케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댓글 0 | 조회 499 | 2021.08.31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kopo|google}

코로나전쟁 장기화

댓글 0 | 조회 1,783 | 2021.08.31
사회적 거리두기(Social Distancing) 4단계가 실시되면서 헬스장에서 샤워가 금지되고, 러닝머신은 시속 6km까지 제한되었다. 필자는 매주 3회 월ㆍ수… 더보기

신성일과 일체유심조

댓글 0 | 조회 862 | 2021.08.31
한국영화에서 알랭드롱에 버금가는 미남배우는 신성일을 꼽는 분들이 많다.우리세대 살던 분들치고 그의 영화 한편 보지않은 이는 드물어 보인다.맨발의 청춘 , 로맨스 … 더보기

가난의 꼬리표, 소외열대질환에서 아이들을 지킵니다

댓글 0 | 조회 516 | 2021.08.26
소외열대질환. 이름부터 생소한 이 병은 아열대 지역에서 흔히 발생하는 댕기열, 말라리아, 기생충 같은 감염성 질병이에요. 전 세계, 약 15억 명의 사람들이 이 … 더보기

한 눈에 들어오는 최신 이민뉴우스

댓글 0 | 조회 2,663 | 2021.08.25
그동안 전 세계의 부러움을 사던 “COVID-19(이하, 코로나) 제로 국가”에서 불명예 제대를 하고. 결국 매일 오후 1시에 발표되는 확진자 숫자에 모든 이목을… 더보기

달이 떴다고 전화를 주시다니요

댓글 0 | 조회 1,215 | 2021.08.25
■ 김 무인1차 백신 주사를 며칠 전에 맞았는데 이게 생각보다 후유증이 있다. 콧물에 몸살 증세도 수반되어 sick leave를 내고 집에서 쉬고 있다. 쉬면서 … 더보기

수능 D-day 90일

댓글 0 | 조회 211 | 2021.08.25
한국 수능 문화에 대한 글을 쓴 지 그리 오래되지 않은 거 같은데 올해 수능이 이제 90일 앞으로 다가왔다. 정말 세월이 쏜살같이 흐른다. 코로나19에 평범한 일… 더보기

새로운 구매가격 할당(PPA) 규칙

댓글 0 | 조회 1,592 | 2021.08.25
새로운 구매가격 할당(the purchase price allocation (PPA)) 규칙2021년 7월 1일자로, IRD는 상업용 부동산, 삼림지 혹은 비지니… 더보기

목 앞쪽이 붓거나 한 쪽이 튀어나왔나요?

댓글 0 | 조회 711 | 2021.08.25
특징적으로 30~40대 여성에게 자주 발생되는 대표적인 질병 중 하나가 갑상선 질환이다. 여성의 발병률이 남성보다 7~8배 정도 더 많다고 알려져 있다.목 앞부분… 더보기

하동 쌍계사

댓글 0 | 조회 216 | 2021.08.25
선명한 열정꿈으로 가는 길에 산재한 불확실성을 걷어내는 것은 열정이 아닐까. 적어도 로르에겐 그랬다. 아프리카 카메룬에서 나고 자란 로르는 10살 때 프랑스에 살… 더보기

순임이의 순정 연애

댓글 0 | 조회 296 | 2021.08.25
어느모로 보나 깜도 안되는 여자가 배우가 되겠다며 미용실을 제 집처럼 드나들던 친구가 있었다.생머리를 고집하던 내가 허파에 바람든 그 친구덕(?)에 처음으로 미용… 더보기

스윙이 바뀌는 걸 추구

댓글 0 | 조회 308 | 2021.08.25
다이아윙스 제품으로 어느정도 만족하시는지 모르겠습니다.클럽들 팔고 클럽은 문제가 없으니 레슨 받고 해결하라는 다른 브랜드들과 차별되게 최대한 고객과 소통하며 같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