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65년 만에 첫 주택 구입자에게 '최악의 시간'

2022년, 65년 만에 첫 주택 구입자에게 '최악의 시간'

0 개 6,272 노영례
경제 컨설팅 업체인 인포메트릭스(Infometrics)는 2022년이 약 65년 만에 첫 주택 구입자들에게 "최악의 시기"라고 말했다.

지난 70년 동안의 주택 데이터를 분석한 인포메트릭스 보고서 "주택 업데이트: 경제성에 대한 새로운 렌즈 Housing update: A new lens on affordability" 발표에서는, 현재 구매자를 위한 주택 담보 대출 및 자본 이득이 무엇인지 살펴볼 수 있다.

인포메트릭스의 수석 예측가인 가레스 키어넌이 작성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은 첫 주택 구매자가 뉴질랜드 주택 시장에 진입한 1957년 이후 최악의 시기이다.

보고서 분석에서는, 시장에 진입하려는 밀레니얼 세대에게는, 1950년대 조부모 세대 이후 가장 매력적인 주택 전망의 환경이 더 이상 아니라고 지적했다.

Infometrics는 모기지 기간 동안 주택 소유자가 지불한 금액을 상환 후 부동산 가치와 비교하여 그러한 결론에 도달했다.

브래드 올슨은 그들의 분석에서 젊은 첫 주택 구입자들이 부채 부담을 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출 기간 동안의 모기지 이자율, 소비자 물가 인플레이션, 시간 경과에 따른 소득 증가, 구매 당시 주택 가격 및 소유 기간 동안 주택 가격 변화를 조사한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 첫 주택 구매자는 이전보다 더 높은 모기지 비용을 내고 있다.

키어넌은 2022년이 집을 사기에 불리한 시기가 되는 데 기여하는 두 가지 주요 요인이 있다고 설명했다. 지나치게 인플레이션된 가격은 모기지 상환에 투자해야 하는 사람들의 소득 비율을 크게 증가시켰고, 상당한 자본 이득은 크게 제한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분석에 따르면 모기지 이자율이 5% 미만인 경우에도 평균 주택 가격이 100만 달러라는 것은, 오늘날의 첫 주택 구매자가 1987년 20%의 이자율로 구매자보다 훨씬 불리한 재정적 결과에 직면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그는 말했다.

키어넌은 2020년과 2021년 주택 가격 인상으로 인해 평균적인 첫 주택 구매자가 소득의 49%에 해당하는 초기 모기지 상환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인포메트릭스(Infometrics)에 따르면 이 49% 수치는 1987년과 2007년의 이전 기록을 뛰어넘는 최고 기록이다.

설상가상으로 키어넌은 현재 구매자들이 모기지 상환을 위해 향후 25년 동안 소득의 평균 33%를 부담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는 2000년대와 2010년대를 통해 본 21%보다 상당히 더 높은 수치이다.

그는 향후 25년 동안의 주택 가격 전망은 2022년의 구매가 재정적으로 거의 1955년만큼 나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덧붙였다. 이는 첫 주택 구매자에게 "최악의 해" 중 하나이다.

젊은 사람들은 이전 세대가 누렸던 것보다 훨씬 적은 돈으로 주택 시장에 뛰어들고 싶다면, 평생 모기지에 서명하는 것이 효과적이라고 키어넌은 말했다.

인포메트릭스(Infometrics) 수석 경제학자 브래드 올슨은 TVNZ 프로그램과의 인터뷰에서 젊은 키위들이 주택 시장에서 매우 폐쇄적이라고 말했다.

그는 젊은이들이 부채에 시달리고 이전 세대보다 자본 이득이 적으며 모기지 기간 동안 더 많은 돈을 지불하는 것은 끔찍한 일이라고 표현했다.

브래드 올슨은 정치인들이 주택 공급을 확대하고, 주택 공급을 감당할 수 있게 하기 위해 일어나야 할 변화에 대해 훨씬 더 진지해야 한다고 지적하며, 젊은 키위들은 미래로 갈수록 집을 살 수 없다고 말했다.



<주택 시장에 진입하기 가장 좋은 해와 최악의 해는 언제였나?>
키오넌은 또한 Infometrics의 분석이 베이비 붐 세대와 밀레니얼 세대 중 누가 더 힘든지에 대한 영원한 논쟁으로 나타날 수 있다고 말했다.

Infometrics는 과거 주택 시장에 투자할 수 있는 최고의 해와 최악의 해를 정확히 찾아낼 수 있었다.

첫 주택 구입자에게 가장 좋은 해는 1949년과 1996년으로, 사람들의 모기지 기간 동안 상대적으로 낮은 이자율이었고 집값도 크게 올랐다.

Infometrics에 따르면 1949년 구매자가 평균 집값은 104,000달러였다. 그들은 연간 약 $53,300를 벌었고 초기 모기지 이자율은 4.0%였다.

보고서는 1974년 모기지를 갚았을 때 은행에 약 106,200달러의 이자와 자본을 지불했고 자산 가치는 294,000달러가 넘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1996년 구매자는 현재 가격으로 평균 집값 299,600달러를 지불했다. 그들은 연간 약 $81,100를 벌었고 초기 이자율은 7.6%였다.

보고서는 2021년 모기지가 상환될 때까지 은행에 47만300달러를 지불했고 자산 가치는 106만4000달러로 126%의 순이익을 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비해 최악의 해는 1955년과 1975년이었고, 그 다음 25년은 상당한 집값 약세 기간을 포함했다고 Infometrics는 말했다.

그러나 이 모든 데이터에는 주의 사항이 있다. Infometrics는 2022년에 대한 평가가 향후 25년 동안의 주택 가격, 금리 및 소득 성장에 대한 예측에 크게 의존한다고 말했다. 미래의 집값 움직임이 결과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마무리했다.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22-08-03 16:01:21 종합뉴스에서 복사 됨]
번호 제목 날짜
///// 뉴질랜드 첫집 장만을 위한 꿀팁! /////
Future| 뉴질랜드 첫집 장만을 위한 꿀팁!1. 뉴질랜드 사람들은… 더보기
조회 8,878
2022.01.19 (수) 19:42
1207 부동산 가격, 당분간 오를 조짐 없어
뉴질랜드| 노영례| 침체된 주택 시장이 회복되지 않음에 따라 주택… 더보기
조회 1,651
4일전
1206 부동산 가격 상승 '둔화', 일부 지역에서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시장은 계속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며, … 더보기
조회 1,380
6일전
1205 금리 인상으로 인한 고통, 꼭 그럴 필요가 있었나?
뉴질랜드| 노영례| 중앙은행은 향후 2년 동안 뉴질랜드의 인플레이… 더보기
조회 2,879
2024.06.02 (일) 23:40
1204 부동산 시장, 구매자 주도로 바뀌는 추세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 시장과 이자율 변동은 매물 수가 증가함에… 더보기
조회 2,335
2024.05.18 (토) 09:36
1203 주택 건축허가 “지난해보다 25% 줄어, 2022년 5월 이후 계속 감소…
뉴질랜드| 서현| (도표) 주택 유형별 연간 신규주택 건축허가 … 더보기
조회 1,403
2024.05.07 (화) 21:17
1202 부동산 시장, 첫 주택 구입자 20% 증가
뉴질랜드| 노영례| 새로 발표된 CoreLogic 데이터에 따르면… 더보기
조회 1,556
2024.05.05 (일) 20:38
1201 전국 평균 주택 가격 $933,633, 구매자 중심 시장
뉴질랜드| 노영례| 현재 뉴질랜드 주택 시장은 높은 이자율과 고용… 더보기
조회 2,123
2024.05.04 (토) 13:43
1200 가계대출 '긴장' 수준, 중앙은행 경고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 소유자들이 점점 더 모기지 분쟁에 빠져들… 더보기
조회 2,911
2024.05.01 (수) 19:06
1199 경제학자, 금리 인하 2025년까지 기다려야 할 수도...
뉴질랜드| 노영례| 인플레이션은 경제학자들이 예상한 것만큼 빠르게… 더보기
조회 2,060
2024.04.29 (월) 13:15
1198 부동산시장, CCCFA 개정으로 대출 더 쉽게?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시장 상황이 계속해서 첫 주택 구매자에… 더보기
조회 1,917
2024.04.27 (토) 09:47
1197 1월 주택건축 1,991건에 불과, 1년 전보다 28% 감소
뉴질랜드| 서현| 지난 1월 한 달 동안 전국에서 이뤄진 신규주… 더보기
조회 2,317
2024.03.05 (화) 23:27
1196 “기준금리 5.5%로 동결”
뉴질랜드| 서현| ‘기준금리(OCR)’가 5.5%로 다시 동결됐… 더보기
조회 3,202
2024.03.01 (금) 14:42
1195 금리 인상 속 “각 가정들, 모기지 이자 지출도 27.5%나 늘었다”
뉴질랜드| 서현| 은행 이자율이 큰 폭으로 인상된 뒤 각 가정의… 더보기
조회 2,864
2024.03.01 (금) 14:31
1194 부동산 가격, 8년 만에 최고치 기록
뉴질랜드| 노영례| realestate.co.nz에 따르면 뉴질랜… 더보기
조회 3,607
2024.03.01 (금) 06:41
1193 오클랜드, 전국에서 렌트비 가장 비싼 곳
뉴질랜드| 노영례| Trade Me의 최근 임대 가격 지수에 따르… 더보기
조회 4,328
2024.02.23 (금) 07:04
1192 1월 “주택 임대료, 먹거리 물가 상승”
뉴질랜드| 서현| (도표) 전월 대비 식품물가지수 월별 변동(기… 더보기
조회 1,489
2024.02.16 (금) 12:49
1191 주택 시장 “느리지만 점진적인 상승세”
뉴질랜드| 서현| 전국의 주택 가격이 점진적으로 회복 중이지만 … 더보기
조회 1,619
2024.02.14 (수) 00:16
1190 2023년 신규주택 건축허가 “2022년보다 25% 감소”
뉴질랜드| 서현| (도표) 남섬과 북섬의 연간 신규주택 건축허가… 더보기
조회 816
2024.02.07 (수) 00:23
1189 가계 순자산 “6개 분기 만에 증가세로 돌아서”
뉴질랜드| 서현| 지난해 6월 분기까지 6개 분기째 계속 줄어들… 더보기
조회 853
2024.01.31 (수) 00:21
1188 TradeMe "주택 임대료, 사상 최고 수준 도달했다”
뉴질랜드| 서현| 주택 임대료가 사상 최고 수준에 오른 가운데 … 더보기
조회 4,131
2024.01.27 (토) 12:52
1187 CHCH “신축 주택 중 다세대 주택 비율이 75%”
뉴질랜드| 서현|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다세대 주택(multi-u… 더보기
조회 9,998
2022.12.02 (금) 14:22
1186 작년보다 10% 이상 감소한 10월의 주택 건축 허가
뉴질랜드| 서현| 지난 10월의 신규주택 건축허가가 전년 같은 … 더보기
조회 5,417
2022.12.02 (금) 14:20
1185 집값 하락 계속, 신규 매물 감소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시장이 냉각되고 공시금리(OCR)가 9년 … 더보기
조회 11,773
2022.12.01 (목) 15:15
1184 주택매매 중간가 “10월에 상승했지만 연간으로는 하락세 지속”
뉴질랜드| 서현| 지난달 전국의 ‘주택 매매 중간가(median… 더보기
조회 5,601
2022.11.16 (수) 01:34
1183 순이민자 여전히 마이너스, 비시민권자 입국 늘어나
뉴질랜드| 서현| 지난 9월까지 이민자 통계에서 연간 ‘순이민자… 더보기
조회 6,536
2022.11.16 (수) 01:24
1182 주택건축 “여전히 활발, 공동주택 점유율 증가”
뉴질랜드| 서현| 지난 9월까지의 한 해 동안 건축허가를 받은 … 더보기
조회 3,987
2022.11.02 (수) 00:08
1181 집값 떨어져 2분기 연속 가계 순자산 감소
뉴질랜드| 서현| 집값이 하락하고 주식시장도 침체되면서 ‘가계 … 더보기
조회 4,230
2022.10.25 (화) 14:54
1180 '상반기' 주택담보대출, 연체자 감소
뉴질랜드| 노영례| 데이터에 따르면, 2022년 '상반기' 기준으… 더보기
조회 4,059
2022.10.15 (토) 01:19
1179 QV, 11년 만의 첫 연간 주택 가치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Quotable Value(QV)의 최신 수치… 더보기
조회 4,351
2022.10.13 (목) 18:12
1178 공식 금리 인상 후, 주요 은행들 일부 이자 인상
뉴질랜드| 노영례| ANZ 은행은 이번 주 공식 현금 금리 인상 … 더보기
조회 5,223
2022.10.07 (금) 18:36
1177 금리 인상 영향, 모기지론 '1년 더 고통' 예상
뉴질랜드| 노영례| 일부 주택 소유자는 어제 공식 현금 금리가 추… 더보기
조회 6,843
2022.10.06 (목) 17:55
1176 8월까지 주택건축허가 “전년보다 8.9% 증가”
뉴질랜드| 서현| 신규주택 건축허가가 지난 8월에도 연간 8.9… 더보기
조회 2,108
2022.10.04 (화) 01:33
1175 오클랜드 주택 140,000불 이상 하락 - 퀸스타운 가장 적은 하락보여…
뉴질랜드| KoreaPost| 최근 OneRoof-Valocity 주택 가치… 더보기
조회 6,143
2022.10.02 (일) 14:35
1174 집값 “8월에도 하락, 봄철 시장 회복 기대감도…”
뉴질랜드| 서현| 전국의 집값은 계속 하락하는 추세이지만 봄이 … 더보기
조회 3,228
2022.09.13 (화) 13:20
1173 여전히 활발한 주택 건축, 7월까지 연간 12% 증가
뉴질랜드| 서현| 올해 7월까지 신규주택 건축허가가 5만 614… 더보기
조회 2,305
2022.09.06 (화) 01:45
1172 부동산 가격 하락, '주택 구입 가능성' 희망적으로...
뉴질랜드| 노영례| CoreLogic의 주택 경제성 보고서에 따르… 더보기
조회 6,526
2022.08.28 (일) 12:13
1171 부동산 재판매 이익 감소, 전환점에 도달
뉴질랜드| 노영례| CoreLogic NZ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더보기
조회 3,203
2022.08.16 (화) 09:38
1170 전국 평균 주택가, 2011년 이후 처음으로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연구소(REINZ)의 주거 시장 보고서… 더보기
조회 3,092
2022.08.11 (목) 13:58
1169 평균 주택가 4.9% 하락, 본격적인 주택 시장 침체
뉴질랜드| 노영례| 전국 평균 주택 가격이 9월 이후 처음으로 1… 더보기
조회 4,054
2022.08.09 (화) 07:53
1168 ABC Business Sales 정기발행 비즈니스 시장 분석
Korea Post| ABC Business Sales에서 정기적으로 분석,… 더보기
조회 1,822
2022.08.11 (목) 12:59
1167 신규주택 건축허가 “4개월째 연간 5만 건 넘어
뉴질랜드| 서현| 신규주택에 대한 건축허가가 여전히 전년 대비 … 더보기
조회 2,194
2022.08.02 (화) 19:04
1166 6월 분기, 전국 주택 가격 3.4%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금리 인상과 매물 과잉 공급으로 시장이 계속 … 더보기
조회 2,682
2022.07.08 (금) 08:24
1165 ANZ 주택 융자 금리 소폭 인하, 어떤 신호일까?
뉴질랜드| 노영례| ANZ 은행은 2년 고정 주택 융자 특별 금리… 더보기
조회 4,607
2022.07.06 (수) 11:35
1164 5월 주거용 건축허가, 전달보다 0.5% 또 감소
뉴질랜드| 서현| 지난 5월 한 달 동안 주거용 건축허가가 그 … 더보기
조회 1,726
2022.07.05 (화) 13:00
열람중 2022년, 65년 만에 첫 주택 구입자에게 '최악의 시간'
뉴질랜드| 노영례| 경제 컨설팅 업체인 인포메트릭스(Infomet… 더보기
조회 6,273
2022.06.23 (목) 13:03
1162 부동산협회 “6개월 연속 집값 하락했다”
뉴질랜드| 서현| 국내 집값이 지난 5월에도 6개월 연속으로 떨… 더보기
조회 3,079
2022.06.19 (일) 16:11
1161 새로운 QV 주택 수치: '가격 하락 의심의 여지 없어'
뉴질랜드| 노영례| QV 최신 주택 가치 수치에 따르면 "가격이 … 더보기
조회 4,355
2022.06.09 (목) 22:48
1160 여전히 활발한 국내 건축 경기
뉴질랜드| 서현| 올해 들어 지난 3월까지 3개월간 국내 건축 … 더보기
조회 1,543
2022.06.07 (화) 15:24
1159 침실 3개 주택 짓는 평균 비용, 21%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QV(Quotable Value)에 따르면 침… 더보기
조회 2,412
2022.06.02 (목) 17:17
1158 모기지 이자 인상 예측, 주택가 계속 하락 추세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가격은 주택담보대출 금리 인상과 함께 … 더보기
조회 6,160
2022.06.01 (수) 0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