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지에 몰린 NZ 중앙은행 그리고 금리변동 가능성

궁지에 몰린 NZ 중앙은행 그리고 금리변동 가능성

0 개 3,365 정윤성

궁지에 몰리는 중앙은행

 

올해 내내 회자되어 왔던 NZ 중앙은행의 시중은행 자기자본금 정책을 지난주 목요일 확정 발표했다. 원래 예정했던 자본 확보시기를 5년에서 7년으로 2년을 더 연장하는 것을 포함 크게 다섯가지가  예상했던 2018년도 발표시안과 달랐다. 한마디로 완화된 정책의 배경에는 시중은행의 강력한 반발과 여러가지 리스크를 감안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지난 1년간 시안이 발표된 이후 호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뉴질랜드 빅4 은행들은 5년내 준비하려면 대출금리를 크게 올려야 할 수도 있다면서 중앙은행을 상대로 으름장을 놓기도 하고 심지어 ANZ는 뉴질랜드 철수를 검토해야 할 수도 있다면서 압박을 하기도 했다. 호주지점 스위스 은행인 UBS의 경제전문가도 가세하여 이러한 시중은행들의 항의와 염려에 편승하는 칼럼을 중앙 일간지에 게제하면서 NZ 중앙은행을 다각적으로 압박해 왔었다.

 

‘Capital Requirement’ 정책의 이유

 

위 정책의 기원은 스위스 바젤에서 협약한 은행의 BIS(국제결제은행)의 지급준비율 정책이 독일의  주요은행 파산 이후 은행의 안전 기준을 검토하면서다. 국제 통상을 해야하는 국가들의 시중 은행들은 이 정책을 제대로 수행해야 고객들의 예금이 안전하고 국가적 금융이 건전화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바젤협약은 1988년 이후 계속 이어져 온 문제점들을 개선하여 2014년 세번째 에디션인 바젤3을 만들었고 은행들은 이 정책을 지켜 나가야 한다.

 

이 정책의 문제는 무엇인가?

 

일단 2014년도 최종안인 바젤3에서 요구하는 자기자본비율은 8% 인데, NZ중앙은행에서 요구하는 은행의 자기 자본 비율은 18%(Big 4 은행)와 16%(나머지 은행들) 이다. 차이가 매우 크다. 호주 UBS 경제분석가는 “이 정책이 완료되면 NZ 시중은행들은 세계에서 가장 건전한 은행이 될것이다.”라며 칭찬인지도 모르는 애매한 표현을 하기도 했었다. 

 

더한 것은 은행 자본중 Tier 1 카테고리에 속하는 주식(보통주: 의결권 있는 주식),이익 잉여금과 현금 및 Tier 2 카테고리에 속하는 예금, 채권등의 이자와 만기상환해야 하는 자본의 비율에 있다. Tier 1카테고리 관련하여 바젤3에서는 전체 자기 자본 비율 8%중 6% 이상으로 준비하도록 규정하는데 반해서 뉴질랜드는 전체 자기 자본 비율 18%중 16%를 준비하라고 요구했기 때문이다. 모으기 힘든 현금을 국제 규정보다 8 ~ 10%나 더 준비하라는 것이 2018년도 안이었다. 참고로 현재 뉴질랜드 시중은행들은 Tier1과 2를 모두 합쳐 평균11% 정도 준비되어 있다.

 

최종 변경된 내용은 무엇인가?

 

중앙은행에서 요구하는 자기 자본 비율 준비기간이 5년에서 7년으로 연장되었다. 그리고 ‘Preference Shares(우선주: 의결권이 없는 주식)을 Tier1카테고리에 2.5% 까지 포함해도 된다고 한 것이 큰 변화의 줄기다. 준비해야 할 현금 총량을 줄여준 셈이다.

 

이자율을 올려야 한다???

 

뉴질랜드가 왜 이리 만만한가? 왜 뉴질랜드만 언론들과 경제 전문가들이 이자율 인상 가능성으로 난리를 피우는가? 언론과 은행관련 전문가들은 당연히 물주(?)인 은행들의 ‘Interest’에 충실해 보인다. 호주는 이미 2019년 최소 17% 로 2024년까지 자본을 준비해야하는 정책이 시행되고 있다. 더욱이 2개월전 호주금융감독원(APRA)은 일제히 빅4은행들의 대출마진이 지나치게 높다고 조사를 감행했었다. 찍소리도 못내고 조사를 받고 시정명령을 받고 있다. 그 때 호주의 ‘스페셜 대출 금리는 2.99% (그 당시 OCR 1.00%)까지 융자고객들에게 제공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목요일 NZ 중앙은행 발표로 은행관련 주가의 상승도 가져왔으며 뉴질랜드 달러도 소폭 오르기도 했다. 그러나 NZ 중앙은행의 중재안에도 대출금리 인상으로 이어진다면 시중은행들은 NZ 중앙은행과 뉴질랜드인들의 강력한 비난을 피하기 힘들 것이다. GFC이후 지난 4,5년간 계속 이어져 온 기록적인 시중은행의 순이익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이고 향후 7년간의 자기 자본 비율 준비과정을 마치면 높아질 신용과 낮아질 금융비용 그리고 비축된 자본금으로 은행 자산 가치가 상승 될 것이며 더불어 주가상승으로 발생하는 따따불 이익은 오로지 주주들과 경영진들의 몫이다. 그런데 그 방법을 자신의 고객들에게, 뉴질랜드인들에게 이자율 인상분으로 해결하겠다는 건 논리적으로 정당할 수 없다.  호주에 본사를 두고 있는 시중은행들의 CEO들은 일제히 이번 확정안에 대해 환영의 의사(?)를 밝히면서도 다각적인 언론 플레이로 문제의 대상을 중앙은행으로 향하게 하고 있음을 우리는 직시해야 할 때이다.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9-12-11 10:23:52 칼럼에서 복사 됨]
번호 제목 날짜
1010 주택 시장 활기, 지난해 6월보다 16.7% 리스팅 증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시장이 벌써 코비… 더보기
조회 1,143
3일전
1009 록다운, 재정적 영향과 부동산 가치 변동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주택시장의 … 더보기
조회 2,420
4일전
1008 에어비앤비용 주택, 아직 시장에 안 나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해외 관광이 중단되면… 더보기
조회 1,592
4일전
1007 국제 신용평가사, NZ 주택가 10% 하락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스탠다드 앤 푸어스(S… 더보기
조회 2,130
8일전
1006 중앙 은행, 지금의 금리 당분간 더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중앙은행인 R… 더보기
조회 1,182
9일전
1005 뉴질랜드 국내 총생산(GDP) 1.6% 하락 발표, 경제 위기 대처를
한인뉴스| 김수동기자| 뉴질랜드 2020년 1분기(1~3월) 국내 총… 더보기
조회 3,286
2020.06.18 (목) 18:36
1004 해외 투자 사무소, 임시 기준 완화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해외 투자 승인 사무… 더보기
조회 1,239
2020.06.18 (목) 09:47
1003 OIO 승인없이 주택 구입한 해외투자자, 54만 달러 벌금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한 해외 투자자는 해… 더보기
조회 3,214
2020.06.11 (목) 12:31
1002 주택 가격, 9% 하락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중앙은행의 부총재는 주… 더보기
조회 3,844
2020.06.09 (화) 08:41
1001 해외 거주 키위, NZ 주택 구매 의사 증가
뉴질랜드| 노영례|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키위는 빠른 시일 내에 … 더보기
조회 2,332
2020.06.07 (일) 12:31
1000 오클랜드 부동산 중개 업체, 주택 시장 낙관적인 전망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한 오클랜드 부동산 중… 더보기
조회 3,468
2020.06.04 (목) 21:50
999 상업용 건물주와 세입자 구제 방안 제시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노동당과 제일당 사이의… 더보기
조회 3,155
2020.06.04 (목) 09:27
998 웨스트팩 은행, 주택 난방에 최대 만 달러 무이자 대출
뉴질랜드| 노영례| TVNZ의 보도에 따르면, 웨스트팩 은행은 주… 더보기
조회 2,628
2020.06.03 (수) 18:23
997 4월 주택건축허가 예상대로 크게 감소, 지역별로는 각각 다른 모습
뉴질랜드| 서현| 지난 4월의 주택건축허가가 ‘코로나 19’로 … 더보기
조회 2,054
2020.06.02 (화) 14:10
996 ANZ 은행, 1년 고정 대출 이자율 2.79%로 내려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ANZ 은행은 1년 고… 더보기
조회 3,649
2020.05.21 (목) 12:19
995 COVID-19 여파에도 불구, 주택 시장은 '상대적으로 안정적'전망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평론가 애슐리 처치는 뉴질랜드의 부동산… 더보기
조회 5,164
2020.05.09 (토) 12:21
994 여전히 주택 가격 오름세, 팬데믹 충격 아직 반영 없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4월말까지 지난 12개… 더보기
조회 4,761
2020.05.06 (수) 09:42
993 3월분기 외국인 주택거래 “매도가 매수보다 2배 이상 많아”
뉴질랜드| 서현| 뉴질랜드 시민이나 영주권자가 아닌 외국인들의 … 더보기
조회 4,955
2020.05.04 (월) 23:55
992 부동산 구입 대출 제한 해제, 은행 대출 완화 기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늘부터 중앙은행인 리… 더보기
조회 6,276
2020.05.01 (금) 10:47
991 록다운이 끝난 후 주택시장은?
JJW|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모든 부문에 … 더보기
조회 10,312
2020.04.20 (월) 10:52
990 2020 년 1 분기-뉴질랜드 부동산 시장 및 경제 업데이트
뉴질랜드| KoreaPost| 2020 년의 첫 두 달 동안 부동산 시장은 … 더보기
조회 4,104
2020.04.23 (목) 17:51
989 지난 3월, 주택 가격 전년 대비 14.2%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지난 3월에는 전국 평균 주택 가격이 전년 대… 더보기
조회 3,459
2020.04.15 (수) 12:19
988 지난해 뉴질랜드 집값 상승률 56개국 중에서 4위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해 뉴질랜드의 집값 상승률이 12.1% 상… 더보기
조회 4,976
2020.04.12 (일) 13:28
987 여전히 활기 띠는 국내 건축 경기
뉴질랜드| 서현| 작년 마지막 분기에 '비주거용 건축 물량(no… 더보기
조회 3,907
2020.03.12 (목) 20:07
986 임대 주택 주인과 부동산업자, 임대주택 개정안 반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2만 여 임대 주택 주… 더보기
조회 5,263
2020.02.17 (월) 10:48
985 주택 모기지 전쟁, 키위뱅크- 첫주택 구매자 무료 피지 휴가 제공
뉴질랜드| 노영례| 키위 뱅크는 새로운 주택 소유자가 주택 담보 … 더보기
조회 7,084
2020.01.22 (수) 14:33
984 8개 주요 도시, 주택 구매 매우 어려운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데모그라피아 인터내셔날… 더보기
조회 4,931
2020.01.21 (화) 09:38
983 1970년대 이후, 새로운 주택 가장 많은 허가
뉴질랜드| 노영례| 지난해 뉴질랜드는 1970년대 중반 이후 가장… 더보기
조회 2,474
2020.01.15 (수) 00:25
982 공공 주택 대기자, 14,500 가구에 이르러
뉴질랜드| 노영례| 공공 주택 대기자 명단이 거의 14,500 가… 더보기
조회 2,545
2020.01.13 (월) 22:42
981 오클랜드 부동산, 지난 3개월 동안 거의 1.9%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전국적으로 평균 부동산 가격이 계속 올라가는 … 더보기
조회 4,771
2020.01.08 (수) 09:03
980 오클랜드 주택 렌트, 2020년 더 악화 예상
뉴질랜드| 노영례| 전문가들은 오클랜드의 주택 렌트 상황이 202… 더보기
조회 7,424
2019.12.31 (화) 18:00
979 뉴질랜드, 2019년 집 값 상승률 주요 56개국 중 14위.
뉴질랜드| KoreaPost| 영국 부동산 정보 업체 나이트 프랭크의 '글로… 더보기
조회 3,591
2019.12.23 (월) 10:41
978 전국 주택 시장, 리스팅 부족 등으로 다시 활기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전국의 주택 시장이 리… 더보기
조회 4,191
2019.12.04 (수) 10:02
열람중 궁지에 몰린 NZ 중앙은행 그리고 금리변동 가능성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궁지에 몰리는 중앙은행올해 내내 회자되어 왔던… 더보기
조회 3,366
2019.12.10 (화) 17:02
976 주택 구매 계약서, 취소 구매자에 대한 새로운 조항 추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융자금 대출이 거… 더보기
조회 2,995
2019.12.03 (화) 21:56
975 10월까지 1년간 "단독주택 건축허가 증가세 기록"
뉴질랜드| 서현| 지난 10월까지 1년간 단독주택 신축이 이전에… 더보기
조회 1,496
2019.12.02 (월) 23:13
974 1년 전보다 부동산 가격 20% 상승한 지역은 어디?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지난 1년 동안 부동산 가격이 20%나 상승한… 더보기
조회 3,382
2019.12.02 (월) 20:51
973 낮은 금리, 주택 구입에 도움은 주고 있지만...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낮은 금리가 주택 구입에 도움을 주고는 있지만… 더보기
조회 2,598
2019.11.27 (수) 09:06
972 부동산 투자, 더 늦추면 안되는 이유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옥션장에 가서 자신에게 낙찰된 부동산을 두고 … 더보기
조회 4,401
2019.11.12 (화) 15:40
971 렌트비 인상 제한, 세입자 권리 강화 등 주택 임차법 개정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정부 세입자보호 대폭 강화된 주택임차법 개정안… 더보기
조회 4,338
2019.11.19 (화) 21:14
970 중앙은행, 공식 금리 1%로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크… 더보기
조회 1,654
2019.11.14 (목) 09:26
969 CoreLogic사의 10월 QV 주택가격지수
뉴질랜드| Korea Post| 主: The CoreLogic QV HPI(주… 더보기
조회 1,593
2019.11.13 (수) 09:58
968 빠른 주택 가격 상승, 키위 백만장자 증가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글로벌 자산 보고서에 따르면, 해밀턴 인구보다… 더보기
조회 4,219
2019.11.09 (토) 12:15
967 주택 시장, 다시 활기찾기 시작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일부 관련 지수에서, … 더보기
조회 2,528
2019.11.08 (금) 08:51
966 지난 1년간 뉴질랜드 집값 상승률 56개국 중 25위
뉴질랜드| KoreaPost| 영국의 부동산 정보 업체인 나이트 프랭크(Kn… 더보기
조회 3,531
2019.10.26 (토) 13:34
965 건축법 개정, 조립식 주택이 더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보여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건축법 개정으로 조립식… 더보기
조회 3,326
2019.10.18 (금) 14:05
964 9월 QV 주택가격지수
뉴질랜드| Korea Post| ▲ 10월 1일 하우스 가격 인덱스 결과​9월… 더보기
조회 4,161
2019.10.08 (화) 13:52
963 부동산 전문가 설문 조사, 59%응답자 '정부 규제 변경'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전국의 1,861명의 … 더보기
조회 3,011
2019.09.23 (월) 09:06
962 9월 QV 주택가격지수
뉴질랜드| Korea Post| ▲ 10월 1일 하우스 가격 인덱스 결과​9월… 더보기
조회 1,363
2019.10.08 (화) 13:52
961 건설 회사 '스탠리 그룹' 파산, 건설업계 충격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건설 회사 스탠리 그룹이 파산함에 따라 500… 더보기
조회 5,730
2019.09.14 (토) 0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