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1백만 달러 이상 일부 주택, CV보다 낮게 거래돼

노영례기자 0 3,691 2018.10.20 11:46

새로운 데이터에 의하면, 오클랜드 주택 중 1백만 달러 이상의 가치가 있는 매물 중 일부가 CV보다 낮게 거래되었다. 

 

지난 후 오클랜드 그래머 스쿨과 엡섬 걸스 그래머 스쿨 존에 있는 엡섬의 한 주택은 CV에 명시된 가격보다 40만 달러 저렴하게 팔렸다.

 

CV는 오클랜드 카운실에서 도시의 모든 자산의 "자본 가치(Capital Value)를 추정하는데 사용되며 지난해 7월 완료된 최신 평가가 적용된다.

 

오클랜드는 호황기 동안 주택 가격이 가파르게 상승해, 주택의 경우 일반적으로 지난 카운실 평가보다 훨씬 높은 가격으로 판매되었다.

 

그러나 애널리스트 코어로직(CoreLogic)의 새로운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 3 개월 동안 1백만 달러 이상의 CV를 보유한 주택은 일반적으로 CV보다 1 ~ 4 % 낮은 가격에 팔리고 있다.

 

한편, $ 800,000 ~ $ 1m 사이의 CV를 보유한 중저가 주택은 CV 가격에 가까운 금액으로 거래되었다.

 

그러나 65만 달러 미만의 CV를 보유한 주택의 경우, CV보다 9% 높은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코어로직 연구 책임자인 닉 구달씨는 이 데이터를 통해 부동산 가격이 비싸면 CV보다 낮은 가격으로 팔릴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소유자가 값 비싼 부동산을 판매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반면 구매자는 가격을 낮출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Barfoot & Thompson의 평일 경매에서 헤럴드는 엡섬의 Herald는  1 Orakau Ave에 있는 주택이 $1,050,000로 낙찰되면서 CV보다 $ 375,000 낮은 가격으로 판매되는 것을 보았다.

 

3 개의 침실이 있는 벽돌과 타일로 된 이 집은 이중 차고가 있고 "엡섬 더블 그래마 스쿨 존의 중심부"에 있었다.

 

또다른 침실 3개인 리뮤에라 골프 코스 옆의 620sq m 블록에 자리 잡은 세인트 존스의 9 Hoani Glade 주택은 $ 1,350,000fh CV보다 25만 달러 더 낮은 가격에 팔렸다.

 

헤럴드는 14채의 주택 경매를 지켜보았는데 이 중에 3채는 CV보다 아래 가격으로 매매되었고, 6채는 CV가격만큼 입찰가가 올라가지 않았기 때문에 매매가 성사되지 않았다.

 

그러나 또다른 5채의 주택은 CV보다 높은 가격으로 판매되었는데 그 중의 3채는 백만 달러 이상이었고 2채는 65만 달러 이하였다. 이 주택들 중에는 프리만스 베이 아파트도 포함되었는데 이 아파트는 $ 1,750,000로 팔려 CV보다 30만 달러 높게 거래되었다. 이 아파트는 3명의 경합자의 치열한 경쟁으로 인해 유발되었다.

 

또다른 엡섬의 2 Greenfield Road에 있는 주택은  $1,425,000로 팔려 CV보다 10만 달러 높게 거래되었다. 경매에 참여했던 한 젊은 부부는 입찰가가 CV에 도달했을 때 입찰 경쟁을 끝내고 빠져나갔다.그들은 현재 시장에서 CV에 따라 주택을 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Real Estate Institute of NZ 빈디 노웰 최고 경영자는 구매자들이 구매에 대한 지침으로 CV를 사용하는 것에 대해 "조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녀는 주택이 오클랜드의 일부 지역에서는 CV보다 훨씬 높은 가격으로 판매될 수 있으며, 다른 지역에서는 CV보다 더 낮은 가격에 거래되기도 한다며, 면허가 있는 부동산 중개인과 같은 전문가의 조언을 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Barfoot & Thompson 피터 톰슨 이사는 CV를 주택 가치의 한 지표로 사용해야 하지만, 유일한 기준으로 사용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그는 CV가 일정한 날짜에 정해졌고, 일주일 전일 수도 있고 때로는 최대 3년 전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

 

OneRoof의 편집인 오웬씨는 CV는 특정 시점의 벤치 마크 가격이지만, 재빠르게 시대에 뒤떨어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Ray White의 미션베이 최고경영자인 웨인 맥과이어는 CV는 현재 가격의 "나쁜 지표"라고 말했다. 그는 아마도 필 고프 시장만이 그러한 CV를 믿을 것이라고 표현했다.

 

그러나, 코어로직의 구달씨는 CV만으로 주택의 진정한 가치를 완전히 파악할 수는 없지만, "중요한 부동산 특성"을 유지한다고 말했다.  이것은 애널리스트, 은행, 부동산 중개인 및 OneRoof와 같은 인기있는 상장된 부동산 웹사이트를 비롯한 많은 조직에서 CV를 중요한 부분으로 사용하기 때문이다.

 

출처 : News&TalkZB

 

1941737794_5bdd496bef4b7_15412289079802.
 ▲참고 이미지 : 기사와 직접 연관 없음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8-11-03 20:08:27 종합뉴스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코리아포스트 / The Korea Post
교민잡지, 생활정보, 코리아포스트, 코리아타임즈 T. 09 3793435
조앤제이 & 조대형 회계사/세무사
이민 비자전문 컨설팅 회계 세무 세무신고 회계사 GST 소득세 T. 093361155
번호 제목 날짜
962 건설 회사 '스탠리 그룹' 파산, 건설업계 충격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건설 회사 스탠리 그룹이 파산함에 따라 500… 더보기
조회 3,005
2019.09.14 (토) 09:24
961 새 임차법 시행, 집주인과 세입자 간 논쟁 커질 여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지난주부터 새로운 임… 더보기
조회 2,188
2019.09.09 (월) 10:02
960 내년 뉴질랜드 부동산 가격, 5~6%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 내년에 뉴질랜드 부… 더보기
조회 3,027
2019.09.06 (금) 09:22
959 첫 주택 구입자, 10% 보증금으로 주택 구입 가능토록 정부 지원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키위 빌드 리셋… 더보기
조회 3,460
2019.09.05 (목) 09:05
958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 낮은 금리로 다시 활기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도심 지역의 주택 가… 더보기
조회 2,156
2019.09.04 (수) 09:48
957 오늘부터 임대 주택에 관련된 변경된 법 시행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늘부터 임대 주택에 … 더보기
조회 2,414
2019.08.27 (화) 09:30
956 호주 주택 대출 금리 2% 대 선보여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뉴질랜드와 호주의 OCR(중앙은행 금리)은 이… 더보기
조회 1,195
2019.08.27 (화) 16:36
955 ASB 은행 모기지 금리 인하, 다른 은행도 뒤따라...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ASB는 수요일 오후 중앙은행이 공식 현금 금… 더보기
조회 4,435
2019.08.08 (목) 14:44
954 역사상 최저 기준금리 1% 발표
뉴질랜드| Korea Post| 오늘 오후(7일) 중앙은행이 예상했던 0.25… 더보기
조회 2,691
2019.08.07 (수) 16:41
953 이자율 인하 빠르게 진행될 수도
뉴질랜드| Korea Post| 오는 수요일 중앙은행의 OCR 발표에 앞서 뉴… 더보기
조회 2,652
2019.08.06 (화) 12:17
952 '와이타키', 뉴질랜드에서 가장 인기있는 부동산 시장 중 하나로...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휴가지로 더 유명했던 남섬의 와이타키(Wait… 더보기
조회 2,922
2019.08.03 (토) 14:18
951 공공 주택 대기자수, 계속 증가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공공 주택에 입주하고자 대기하는 사람들의 수가… 더보기
조회 1,372
2019.08.02 (금) 12:21
950 주택 건설 여전히 활발, 6월까지 연간 3만5천여건 허가
뉴질랜드| 서현| 전국적으로 여전히 신규 주택 건설이 활발한 것… 더보기
조회 837
2019.07.31 (수) 16:16
949 이주자 아닌 뉴질랜드인, 주택 가격에 더 심한 압력 받아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이주자가 아닌 뉴질랜드인들이 주택 가격에 더 … 더보기
조회 4,014
2019.07.31 (수) 10:45
948 오클랜드 주거용 건축허가 "1970년대 이래 최대 수준으로 증가"
뉴질랜드| 서현| 오클랜드 지역의 주거용 건축 허가건수(new … 더보기
조회 867
2019.07.30 (화) 14:31
947 임대주택 "여전히 수요가 공급 초과, 임대비도 최고 수준 유지"
뉴질랜드| 서현| 전국적으로 임대주택 수요가 여전히 공급을 크게… 더보기
조회 1,620
2019.07.29 (월) 20:38
946 주택시장에 영향을 미치는 부동산 시장동향과 경제 전망
뉴질랜드| Korea Post| 다음 내용은 부동산투자 정보회사인 ‘코어로직’… 더보기
조회 1,060
2019.07.24 (수) 15:26
945 정부의 이민자 감소 정책, 주택 가격 급락의 유일한 영향 아니라고...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정부는 이민자 수를 줄인다는 선거 공약을 이행… 더보기
조회 5,619
2019.07.21 (일) 10:00
944 5월 월간 주택건축허가 "45년 만에 최대, 배경엔 공동주택 증가"
뉴질랜드| 서현| 지난 5월에 신규 주택건축허가(new home… 더보기
조회 2,191
2019.07.09 (화) 23:25
943 전국적으로 주택 가격 인상 주춤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전국적으로 주택 가격의… 더보기
조회 2,162
2019.07.04 (목) 09:11
942 7월 1일 렌트 주택 단열 시공 위반, 집주인과 주택 매니저 동시에 책임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7월 1일부터 적용되는 렌트 주택의 단열 시공… 더보기
조회 4,550
2019.06.30 (일) 11:57
941 오클랜드 시장, 주택 공급 신속한 개혁 필요 주장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시장은 전국적… 더보기
조회 2,539
2019.06.17 (월) 08:59
940 기스본 주택 가격, 하루에 $2,500이상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지난달 전국의 주택 가격이 상승세를 보인 가운… 더보기
조회 2,760
2019.06.14 (금) 18:48
939 정부 주택 대기자 명단,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 증가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정부 주택 대기자 명단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더보기
조회 4,632
2019.05.22 (수) 10:31
938 부동산 오른다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최근까지만 해도 옥션장에서 20%를 간신히 상… 더보기
조회 5,203
2019.05.28 (화) 17:10
937 주택부 장관, 10년에 10만 채 주택 공급 포기하지 않는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필 트와이포드 주택부… 더보기
조회 2,300
2019.05.09 (목) 08:56
936 중앙 은행, 공식 현금 금리 1.5% 인하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크는 수요일에 공식 현금 … 더보기
조회 2,743
2019.05.08 (수) 17:43
935 해외에서 뉴질랜드 부동산 구입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뉴질랜드에서 바라 보는 해외 거주자들의 부동산… 더보기
조회 5,603
2019.04.24 (수) 14:26
934 정부, 양도 소득세 도입 중단하기로 결정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제씬다 아던 총리는 연… 더보기
조회 3,098
2019.04.18 (목) 09:26
933 이자율 인하 가능성 높아져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OCR 대폭 인하 예고지난 달 3월 27일 O… 더보기
조회 3,163
2019.04.09 (화) 17:05
932 오클랜드 주택 가격 하락, 구매자에게 유리한 시장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지난 수년간 급등한 오클랜드 주택 가격이 떨어… 더보기
조회 5,267
2019.04.07 (일) 09:14
931 오클랜드 신규주택 허가 건수, 거의 14,000건에 이르러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의 신규주택… 더보기
조회 1,711
2019.04.04 (목) 08:53
930 오클랜드 주택가 소폭 하락, 지방은 더욱 느린 비율로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부동산이 오… 더보기
조회 1,521
2019.04.04 (목) 08:52
929 중앙은행, 기준금리 동결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중앙은행은 예… 더보기
조회 1,727
2019.03.28 (목) 09:01
928 주택 가격 이미 높은 지역은 가격 하향세, 다른 지역은 가격 오르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가격이 이미 높은… 더보기
조회 5,835
2019.03.06 (수) 08:16
927 약 만채 키위빌드 주택 건설, 2028 완공 목표로 계약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약 만 채의 키위빌드 … 더보기
조회 2,503
2019.02.28 (목) 08:31
926 오클랜드 첫 주택 구입자, 30년 동안 주당 950달러 융자금 상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첫 주택 구… 더보기
조회 6,465
2019.02.21 (목) 08:33
925 많은 키위들 양도 소득세 도입에 반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조세에 대한 실무진들이… 더보기
조회 3,461
2019.02.20 (수) 09:07
924 갈수록 치솟는 웰링턴 렌트비, 주당 595달러 신기록 도달해
뉴질랜드| 서현| 웰링턴 세입자들이 오클랜드 세입자들보다 주당 … 더보기
조회 2,342
2019.02.14 (목) 16:35
923 중앙은행 OCR 1.75%로 동결, 내년까지 현 이자율 이어질 듯
뉴질랜드| 서현| 2월 13일(수) 뉴질랜드 중앙은행이 ‘기준이… 더보기
조회 1,615
2019.02.13 (수) 16:30
922 지난해 주택가격, 지난 6년 이래 가장 저조한 속도로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해 주택 가격이 … 더보기
조회 2,247
2019.02.13 (수) 09:32
921 주택 매매 호가(Asking price), 전국 평균 약70만 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매매를 위한 주택… 더보기
조회 5,015
2019.02.01 (금) 08:31
920 웰링턴 임대 주택 부족 심각, 렌트 구하기 힘들어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임대 주택을 찾고 있는 사람들이 주택 렌트를 … 더보기
조회 2,170
2019.01.27 (일) 09:23
919 키위 빌드 정책, 10년에 10만 채 공급 계획은 무리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키위 빌드 정책으로 몇… 더보기
조회 2,039
2019.01.25 (금) 09:00
918 키위 빌드 금년 6월말까지 천 세대 공급 목표, 지금까지 30채만 완공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키위 빌드의 공식 홈 … 더보기
조회 2,533
2019.01.24 (목) 08:58
917 오클랜드 주택 매매, 20% 정도 줄어들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주택 매매가 … 더보기
조회 3,279
2019.01.23 (수) 09:09
916 지난 12월, 뉴질랜드 부동산 판매 건수 7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뉴질랜드 부동산 산업 협회(REINZ)의 최근… 더보기
조회 3,010
2019.01.17 (목) 11:01
915 지난해 오클랜드 값비싼 주택지역, 가격 많이 떨어져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한 해 동안 오클… 더보기
조회 4,543
2019.01.16 (수) 08:41
914 카티카티, 뉴질랜드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 중 하나로 공식 인정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해럴드의 지역 포커스 뉴스에 따르면, 카티카티… 더보기
조회 5,516
2019.01.14 (월) 12:32
913 10년만에 오클랜드 주택 중앙 가격 내려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최대 부동산… 더보기
조회 3,822
2019.01.08 (화) 0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