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COVID-19소식] 전국 백신 접종률, 1차 92%, 2차 85%

[주간 COVID-19소식] 전국 백신 접종률, 1차 92%, 2차 85%

0 개 1,127 노영례

11월 22일부터 28일까지 1주일간의 뉴질랜드 COVID-19 소식을 정리했습니다.


먼저 백신 접종률을 살펴보겠습니다.


11월 28일까지 뉴질랜드 전국 백신 접종률은 1차 92%(3,866,728), 2차 85%(3,556,982)입니다.


2ef851beb5885c89d3df942c7eea5fd5_1638114365_1058.png
  

20개 지역보건위 중, 오클랜드 메트로의 백신 접종률은 1차 94%(1,345,860

)이며, 2차 89%(1,273,024)입니다.


와이카토 백신 접종률은 1차 91%(324,411), 2차 83%(296,958)입니다.


캔터베리 백신 접종률은 1차 95%(459,368), 2차 88%(422,544)입니다.


캐피탈 앤 코스트는  1차 95%(257,979), 2차 90%(243,603)에 도달했습니다. 


2ef851beb5885c89d3df942c7eea5fd5_1638114041_6895.png
  

다음은 COVID-19 Protection Framework System 전환 소식입니다.


이제 12월 3일부터 뉴질랜드 전역이 CPFS, COVID-19 Protection Framework System으로 전환됩니다. 


신호등 시스템인 CPFS는 백신 접종률에 따라 각 지역보건위별로 Red, Orange, Green 레벨 제한이 적용됩니다.


오클랜드는 12월 2일 밤 11시 59분부터 새 신호등 시스템인 CPFS(COVID-19 Protection Framework System)의 Red 레벨로 전환됩니다. 


오클랜드 이외 지역은 11월 29일 내각 회의를 통해 레벨이 결정된 후 발표됩니다.


현재의 COVID-19 Alert Level System 보다 COVID-19 Protection Framework System은 완화된 규정으로 백신 완전 접종자들은 레벨에 따라 일상 생활로 복구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COVID-19은 우리 주변에 있으므로, 마스크 착용과 모르는 사람과의 사회적 거리 유지 등 기본적인 보건 규칙을 지키며, 바이러스로부터 안전한 생활을 하여야 합니다. 

 

델타 변종 바이러스에 이어 오미크론 변종 바이러스 출현으로 다시 긴장하게 되는 날이지만, 백신 접종을 하고, 보건 규칙을 잘 지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음으로, 지난 1주일 동안의 1일 확진자 수와 병원 입원자수를 살펴보겠습니다.


2ef851beb5885c89d3df942c7eea5fd5_1638113999_2584.png
 

2ef851beb5885c89d3df942c7eea5fd5_1638114008_8428.png
 

보건부에서는 작은 증상이라도 검사를 받고, 백신 접종하지 않은 사람은 백신 접종할 것을 당부하고 있습니다.  


COVID-19 검사소나 백신 접종 센터의 위치를 확인하려면 healthpoint.co.nz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됩니다. 


COVID-19 공식 웹사이트 covid19.govt.nz 에서도 관련 정보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www.mycovidrecord.nz 에서는 백신 패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VID-19 백신 접종의 궁금한 점은 뉴질랜드의 한인 의료 및 보건, 복지 분야 종사자들이 모인 단체인 Korean Community Wellness Society 에 한국어로 문의할 수 있으며, 구글폼 링크를 통해 질문할 수 있습니다. (https://forms.gle/jtX8LFKc6kbp77nr7)


COVID-19에 확진된 뉴질랜드 한인동포는, 긴급방역구호물품을 오클랜드 영사관(027 297 0123 또는 027 646 0404)에 신청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는 보호되며, 영사관에서 직접 제공합니다.


지난 7일 동안의 뉴질랜드 COVID-19 소식이었습니다. 오클랜드에서 김도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