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주 침입 / 도둑

연재칼럼 지난칼럼
오소영
박종배
정동희
한일수
정윤성
송영림
김준
오클랜드 문학회
박명윤
강명화
새움터
수선재
휴람
마리리
김임수
조성현
박기태
성태용
피터 황
Jane Jo
조석증
명사칼럼
수필기행
조병철
최형만
조기조
Neil PIMENTA
김수동
변상호경관
김지향
안호석
송하연
이정현
월드비전
김성국
크리스티나 리
배태현
엔젤라 김
최성길
동진
이동온
김지향
유영준
이현숙
김영안
한 얼
박승욱경관
김영나
정석현
Shean Shim
CruisePro
봉원곤
Jessica Phuang
신지수
임종선

거주 침입 / 도둑

0 개 2,251 박승욱 경관

집에 도둑이 들어 물건을 훔쳐간 사건이 있었다고 말씀해주시는 분들이 주위에 많이 계십니다.  경찰은 신고를 받는 동시에 도둑이 아직 현장에 있는 것 같다고 신고해 주시면 긴급히 출동 합니다만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일단 전화로 중요한 사항을 전달해 드리고, 몇 가지 질문을 여쭤보는 것이 일반적 입니다.  

 

 f4afa3845a3a15c6fc36a9f8163b6802_1466657150_909.jpg 

 

거주지 내부에 사람이 없는 경우, 도둑/거주 침입 등에 관한 사건은 범인들이 내부에 침입했다는 확실한 증거가 있기 전에는 범인 추적이 보통 어렵습니다. 대부분의 피해자 들께서 범죄 현장에 계시지 않을 때 사건이 일어나기 때문 입니다. 

 

범인들이 현장에 결정적인 증거를 남기지 않는 이상 범인을 추적하여 잡기가 매우 어려운 특성이 있습니다. 

 

보통 거주지 내부의 귀중품을 노리고 침입한 범인들은 현장 주위의 환경을 잘 알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만약의 경우 대피 할 탈출 경로를 미리 생각해 놓기도 하며 현장이 주위에서 잘 보이는 지, 안 보이는지 등에 대한 궁리 등을 범행 전에 하기도 합니다. 즉 범행하기 쉬운 장소를 가려서 침입한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대체적으로 범인들이 선호하는 범행 장소는 다음과 같은 특징이 있습니다.

 

1. 거리나 거주지 외부에서 집 내부가 잘 보이지 않는 프라이버시가 좋은 집

2. 나무 등이 무성하게 자라 역시 집 내부가 잘 보이지 않는 집

3. 우체통에 우편물이 치워지지 않은 집

4. 커튼이나 블라인드가 거의 닫혀 있는 집

5. 창문이 열려있는 집

 

등이 도둑들이 선호하는 거주지의 형태 입니다. 

 

이와 같은 도둑의 범죄 예방을 위해서 여러분 들께서 해 주실 수 있는 몇 가지 유효한 방법에 대해 말씀 드리죠.  

 

1. 주변의 이웃과 친해 지시기 바랍니다. 집을 비울 경우 서로의 안전과 재산을 돌보아 주고 어려울 경우 도와 줄 수 있는 이웃이 필요합니다.

2. 보통 낮 동안에는 집안이 보일 수 있도록 커튼이나 블라인드를 열어 놓아 주시기 바랍니다.

3. 집을 비울 경우 타이머를 사용하여 TV나 라디오를 작동시켜 인기척이 있게 합니다.

4. 밤에 집을 비워 놓을 경우 역시 타이머를 사용하여 내부의 전등을 점/소등 가능 토록  해 주시기 바랍니다. 

5. 잔디나 정원을 잘 관리하여 주시고 바깥에서도 집 내부가 보일 수 있도록 긴 가지 등을 쳐주시기 바랍니다.

6. 고가의 귀중품이나 현금은 은행과 같은 안전한 곳에 보관하시기 바랍니다.

7. 단기간의 외출이라도  문과 창문의 잠금을 확인 해 주시기 바랍니다.

8. 집 외부에 물건이 눈에 띄도록 보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사다리, 연장 등 )

9. 거주지 주변에 수상한 차량이나 인물이 있을 경우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흔히들 ‘거주지에 도둑이 들었는데 신고를 해도 경찰이 왜 긴급히 출동하지 않으냐’ 고 의아해 하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기존에 말씀 드린 것 같이, 만일 현장에 신고자가 침입자와 현장에서 대면을 하고 있다거나 범인이 막 도주하는 것을 보셨다면 경찰은 긴급히 출동 할 것입니다. 하지만 침입자가 마지막으로 도주 하는 경로나 범죄와 관련된 차량에 관한 정보를 계속해서 알려 주셔야 보다 경찰이 효과적으로 대처 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들께서 도둑사건에 대해 신고 해 주실 경우 범인이 이미 오래 전에 떠난 현장이라면 경찰은 급히 출동 하지 않습니다.  다만 신고하실 경우, 범인이 손을 댔을지도 모르는 곳(보통 문, 창문, 기물, 가구 등) 등에 손을 대지 마시라고 하는 등의 몇 가지 주의사항에 대해 말씀 드릴 겁니다. 

 

보다 구체적으로 예를 들어 말씀 드리면 범인이 침입 한 후 냉장고를 열어 음식이나 음료를 마신 경우 지문이나 DNA등의 증거를 남길 수도 있습니다.  범인 추적에 결정적인 단서가 될 수 있는 중요한 증거들이 될 수 있습니다.  일단 범죄 현장을 처음으로 발견 하셨다면 일체 손을 대지 마시고 우선 경찰로 신고를 부탁 드립니다. 

 

좋은 범죄 예방법이라고는 할 수 없지만 범죄의 피해자가 될 수도 있다는 입장으로서 해 주실 일이 있습니다. 

 

갖고 계신 귀중품 (예를 들어, 카메라, 랩톱, 고급시계, TV 등)의 사진과 함께 제품의 고유번호를 기록해 놓아 주시기 바랍니다.  이는 경찰이 범죄에 연루된 물건을 찾아 낸 경우 범행을 입증하거나, 피해자에게 물건 등을 반환하기 위함이며 범죄의 피해자가 누구인지를 제대로 확인하는 데에 그 의의가 있다 하겠습니다.  

 

가재보험에 가입하거나 물품의 고유 번호의 사진을 찍어놓거나 기록해 놓는 등의 방책은 범죄가 발생할 경우 후속조치를 원활히 하기 위함입니다. 역시 범죄에 대한 최선의 방책은 예방에 있다고 하겠습니다.

 

집 앞에 위치한 가게에 잠깐 다녀 오신다는 이유로 창문을 열어 놓고 외출하여 귀가한 후 집안에 보관했던 현금 몇 천불을 분실한 경우. 

 

커튼이나 블라인드를 모두 닫아 놓고 반나절 동안 외출하고 귀가 한 후 도둑의 침입으로 귀중품 도난과 함께 집안이 쑥대밭이 된 경우 등은 예방이 가능 한 사건 입니다.  

 

일반적인 통계로 보면 도둑이 한번 침입한 곳은 재 침입 할 확률이 비교적 높으며 몇 주 동안은 특히 신경을 쓰셔야 합니다. 상기의 말씀 드린 도둑에 대비한 범죄 예방 등의 방법을 적용해주실 것을 당부 드리며 경보장치의 설치도 고려 해주심을 부탁 드립니다.  좋은 이웃과 잘 소통하시고 항상 본인의 재산과 안전에 신경을 써 주시는 방법이 예방을 위한 최선의 방법입니다.  

 

다양한 사기 사건

댓글 0 | 조회 2,673 | 2017.10.16
2015년에 약 천 삼백만 불의 사기 사건으로 인한 피해 금액이 신고되었습니다. 피해자 당 평균금액은 약 만 이천 불, 가장 큰 피해를 본 사람은 이백 십만 불,… 더보기

차량 사고 대처 방법 - 2

댓글 0 | 조회 2,921 | 2017.09.28
운전 면허증 관련교통사고가 발생 했을 경우의 주의 사항이나 대처방법에 대하여 계속 해서 말씀 드리죠.지난번의 드린 내용을 정리해서 말씀을 드리면, 일단 운전자의 … 더보기

차량 사고

댓글 0 | 조회 2,683 | 2017.09.04
뉴질랜드에서 큰 불편 없이 생활하시기를 원하시는 분이 반드시 배워야 하는 것 중 하나는 ‘운전’이라고 감히 말씀 드릴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상당 기간 동안 운전… 더보기

자동차 관련 절도 범죄

댓글 0 | 조회 2,315 | 2017.08.14
지난번 편에 말씀 드린바 같이 계속해서 자동차 관련 절도 범죄에 관해 다루어 보겠습니다.과거에도 비슷한 제목으로 여러분 들께 관련 정보를 드린 적이 있지만 이와 … 더보기

안전 나사 교환 캠페인

댓글 0 | 조회 1,085 | 2017.07.24
와이테마타 경찰에서 알려 드립니다.오는 7월 26일 (수요일) 글렌필드 쇼핑몰 (Level 4) 에서 자동차 안전 번호판 나사 교환 캠페인을 오전 10시부터 오후… 더보기

도둑, 예방 또 예방

댓글 0 | 조회 2,607 | 2017.07.03
과거에도 알려 드린 내용이지만, 빈집을 터는 도둑과 세워둔 차량으로부터 물건을 훔쳐가는 범죄에 관한 말씀을 드리죠. 대부분의 분들이 실제로 범죄의 피해자가 되기 … 더보기

마약과의 전쟁, 메스암페타민(methamphetamine) 이란 무엇인가?

댓글 0 | 조회 10,191 | 2017.04.18
메스암페타민은 흔히 필로폰으로도 알려져 있는 매우 중독성이 강한 정신 자극제 입니다. 흰색 또는 밝은 갈색의 분말과 육안으로 확인이 가능한 결정이 혼합되어 있는 … 더보기

Young Drivers

댓글 0 | 조회 980 | 2017.03.20
정부의 통계상, 2013년 말 기준으로 뉴질랜드에 등록된 차량의 대수는 2,482,513대 라고 합니다. 2017현재 시점으로 본다면 훨씬 증가된 차량이 거리에 … 더보기

뉴질랜드 경찰지원자 모집 세미나 (대상 소수민족)

댓글 0 | 조회 1,334 | 2017.02.21
제목: 뉴질랜드 경찰지원자 모집 세미나 (대상 소수민족) 날자: 2017년 3월 14일 (화) 시간: 오후 6시 – 7시 30 장소: 한우리 교회(느헤미야 홀) … 더보기

Demerit points (벌점)

댓글 0 | 조회 2,612 | 2017.01.20
차량을 운전함에 있어서 관련 법률에 명시된 사항을 준수하고 안전하게 운행함은 운전자의 필수 조건 입니다.뉴질랜드에서 운전 하는 경우, 각기 다른 법률위반에 따라 … 더보기

연말 범죄 예방

댓글 0 | 조회 1,619 | 2016.12.01
1.차에서 귀중품 치우기결론부터 말씀 드리자면, 차량 내부의 물건이 보여진다면 언젠가는 누군가가 훔쳐 간다고 말씀 드릴 수 있습니다.누군가가 여러분의 차량의 유리… 더보기

심각한 가정폭력 문제

댓글 0 | 조회 2,504 | 2016.11.28
계속해서 뉴질랜드의 가정폭력에 대해 말씀 드리죠.뉴질랜드에서 일어나고 있는 과 반수 이상의 살인사건은 가정폭력에 그 원인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가정폭력… 더보기

심각하게 다루어져야 할 가정폭력 문제

댓글 0 | 조회 1,628 | 2016.10.19
가정 폭력의 문제는 뉴질랜드에서 거주하고 있는 많은 사람들을 육체적, 정신적, 경제적으로 피폐하게 만들며 개인 및 가정의 평화와 안정을 위협하는 매우 위험한 범죄… 더보기

강도, 특수강도사건 시 대처방법

댓글 0 | 조회 2,597 | 2016.09.20
최근 뉴질랜드 전국에 걸쳐 무기를 소지한 범인들이 사업장 등을 노리거나 선량한 시민들을 공격하여 현금, 담배 또는 개인의 소지품을 강탈해 가는 사건이 발생하고 있… 더보기

좋은 이웃

댓글 0 | 조회 1,268 | 2016.08.22
좋은 이웃은 우리가 살아 가는데 매우 중요 합니다. 특히 뉴질랜드에서 정착하고 있는 우리와 같은 이민자들에게는, 이와 같은 좋은 이웃은 너무나 감사한 존재 입니다… 더보기

빽치기 (Bag Snatching)

댓글 0 | 조회 1,905 | 2016.07.18
소수민족 중 에서도 특히 여성분들을 대상으로 발생하는 ‘빽치기’란 범죄에 대해서 말씀 드리죠. 명칭 그대로 범인이 피해자가 소지하고 있는 가방이나 핸드백을 노려 … 더보기
Now

현재 거주 침입 / 도둑

댓글 0 | 조회 2,252 | 2016.06.23
집에 도둑이 들어 물건을 훔쳐간 사건이 있었다고 말씀해주시는 분들이 주위에 많이 계십니다. 경찰은 신고를 받는 동시에 도둑이 아직 현장에 있는 것 같다고 신고해 … 더보기

Theft ex Car, 차량절도

댓글 0 | 조회 1,700 | 2016.05.20
영어로 ‘Theft ex Car’라고 표현하는 ‘차량절도’에 대해 좀더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겠습니다.과거에도 잠시 여러분께 말씀 드린 적이 있습니다만 이 범죄는 … 더보기

버스차선 / 우선통과(Transit lane) 차선

댓글 0 | 조회 2,285 | 2016.04.28
버스차선과 우선통과차선은 교통을 원활히 하는데 주요 목적이 있습니다. 버스차선은 말 그대로 버스 전용, 우선통과차선은 승용차 내부에 두 명 또는 세 명 이상(운전… 더보기

비지니스 사업장을 노리는 절도 범죄

댓글 0 | 조회 1,651 | 2016.03.23
가게나 사업장을 노리는 절도 범죄에 대해서 말씀 드리죠. 이미 많은 교민 여러분들께서 알고 계시겠지만 이와 같은 범죄를 저지르는 범인은 개인이거나 몇명이 한 조직… 더보기

여러분들이 경찰에 신고해 주셔야 하는 이유

댓글 0 | 조회 3,192 | 2016.02.15
여러분들께 자주 드리는 말씀이지만 범죄에 대처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예방입니다. 본인에게 불행한 사고가 발생하리라고는 그 누구도 생각지 않습니다. 사소… 더보기

뉴질랜드에서 발생하는 차량 관련 범죄

댓글 0 | 조회 2,689 | 2016.01.20
한국만큼 대중교통이 발전하지 못한 이곳 뉴질랜드에서는 대부분 개인이나 회사가소유한 차량이 각자의발이 되고 있습니다. 차량을 사용하는 빈도가높은 만큼 다양한 차량관… 더보기

휴가철 범죄예방

댓글 0 | 조회 1,174 | 2016.01.14
2016년 새해부터 여러분들과 함께 하게된, 현재 노스쇼어 경찰서에서근무하는 박 승욱 경관입니다. 현재 와이테마타(노스쇼어, 와이타케레, 로드니 지역) 에서 거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