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5] 휘발유 선택, 엔진에 따라서

코리아타임즈 0 2,165 2005.09.29 14:33
"1 센트라고 우습게 보지 마라…" 91옥탄 휘발유 가격이 $1.23에 이르는 등 본격적인 고유가 시대가 도래하면서 주유소에서 기름을 넣기가 무섭다라는 말이 돌고 있는 요즘 많은 운전자들은 휘발유 가격이 싼 곳을 찾아다니거나 연료절감장치를 구입하기도 한다.

실제로 New North Rd에 위치한 'G'주유소는 타 주유소가 가격을 올린 후에도 몇 시간 동안은 계속 싼 가격을 유지하고 있어 출퇴근시간에 운전자들로 북적거리는 경우가 빈번하다.
  
이렇게 운전자들의 기름값 줄이기 노력은 눈물겨울 정도인데 최근에는 96옥탄 휘발유를 사용하던 운전자들이 91옥탄 휘발유로 바꾸는 경우도 차츰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대다수의 운전자들은 고급차에는 96옥탄, 일반차에는 91옥탄 휘발유를 사용하는 것이 상식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다. 이번 호에서는 옥탄가에 대한 올바른 정의와 고옥탄가의 휘발유가 자동차에 미치는 영향 등에 관해 알아보기로 하자.

왜 고옥탄가 휘발유인가
모두가 알다시피 휘발유가격의 근본적인 차이는 옥탄가가 높고 낮음에 따라 달라진다. 간단하게 말하면 옥탄가란 연료의 노킹(실린더 내의 이상 폭발현상)을 일으키지 않는 정도를 수치로 표현한 것이다.

자동차 연료는 실린더 내에서 폭발행정을 통해 연소되며 이때 완전하게 연소되지 못하면 엔진에서 금속을 두드리는 듯한 소음이 발생한다. 이러한 현상이 바로 노킹인데 실린더 안으로 들어오는 연료의 양이 일정하지 않을 때 대부분 나타난다.

다시 말해 노킹은 불꽃이 다 타기 전에 남아 있던 혼합기와 충돌하여 엔진이 부조화를 일으키는 것으로 노킹 현상이 자주 발생하면 엔진의 성능과 내구성을 떨어 뜨리며 매연발생량 또한 늘어나게 된다.
  
따라서 옥탄가가 높은 휘발유 즉 96옥탄 휘발유를 사용하게 되면 엔진의 성능을 높이고 매연 발생량도 줄어 드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포뮬러 원(F1)과 같은 자동차 경주대회에서도 옥탄가가 100이상인 고옥탄가 휘발유를 사용하기 때문에 평균시속 300Km로 2-3시간 달려도 엔진에 무리가 없는 것이다.

또한 현재 전 세계에서는 최첨단의 고옥탄가 휘발유 개발 경쟁을 벌이고 있는데 모 회사에서는 98이상의 높은 옥탄가에 가속성 및 고순도 엔진청정기능 첨가제를 투입하여 순간 가속력을 높이고 엔진보호 및 매연 발생을 최소화하는 고옥탄가 휘발유를 개발했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이 고급 휘발유의 개발담당자는 "엔진의 노킹현상 및 차량의 소음을 방지하고 시동성 및 출력 등을 향상시켜준다."라고 밝혔다.

엔진의 성능 및 구조에 따라서
이렇게 고옥탄가 휘발유의 장점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섣부른 사용은 오히려 엔진에 무리를 줄 수 있다. 보통 중소형자동차 엔진의 옥탄 요구치는 91옥탄 휘발유에 맞추어져 있기 때문에 무리한 주행만 하지 않는다면 굳이 96옥탄 휘발유를 사용할 필요가 없다.

반면에 배기량이 2500cc 이상으로 높고 전자제어장치가 많은 고급 및 대형차의 경우에는 엔진의 효율을 최대로 끌어올리기 위해서라도 96옥탄 휘발유를 쓰는 것이 좋다.

또한 일반 엔진을 개조해 폭발력과 점화시기를 향상시킨 튜닝자동차의 경우도 마찬가지로 96옥탄 휘발유의 사용을 권하고 있으며 특히 운전습관이 나빠 엔진에 무리를 주는 경 우에도 96옥탄 휘발유 사용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
  
결과적으로 옥탄가가 높다고 무조건 좋은 것은 아니며 따라서 고옥탄가 휘발유의 사용을 굳이 고집할 이유는 없다. 일부 운전자들 중에는 자신의 차종에는 관계없이 이왕이면 고옥탄가 휘발유를 사용하면 좋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엔진은 이미 생산될 때 적정 옥탄가에 맞추어져서 나오므로 일반자동차에 고옥탄가 휘발유를 넣는다고 출력이 높아지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기억하자.
  
한편 한 자동차 전문가에 따르면 91옥탄 휘발유에다가 첨가제를 넣을 경우는 옥탄가가 96까지 올라가기도 해 실질적으로 96 옥탄 휘발유와 별반 다르지 않다라고 설명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오클랜드 중국문화원
오클랜드의 한 장소에서 1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중국어 전문어학원 410 - 6313 T. 09-410-6313
Eftpos 나라
eftpos.cash register,cctv,scale,alarm,pos system. T. 0800 880 400
AMS AUTOMOTIVE LTD
전자 제어, 컴퓨터스캔, 사고수리(판넬페인트, 보험수리), 타이어, WOF , 일반정비  T. 09 825 0007

[정치] 점점 악화되고 있는 주택구입 감당능력

댓글 0 | 조회 1,343 | 2007.08.28
오클랜드에서 주택을 구입하기가 점점 더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고 국민당 Pansy Wong 의원이 밝혔다. 주택구매능력은 갈수록 악화되어 젊은세대들이 오클랜드에서 집… 더보기

[사회] 뉴질랜드 청소년 노동참여율 54.4%

댓글 0 | 조회 909 | 2007.08.27
뉴질랜드 청소년들이 게으르고 무례하다는 세간의 평판에 반기를 드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노동부가 1995년에서 2005년까지 조사한 세계 각국의 노동실태 자료를 분석한 데 따… 더보기

[경제] 모기지 역경매 온라인서비스 런칭

댓글 0 | 조회 1,415 | 2007.08.27
27일 아침, 뉴질랜드 최초의 온라인 모기지 역경매 사이트가 문을 열었다. 웹사이트 펀드잇(www.fundit.co.nz)은 예비 주택 구매자가 모기지를 신청하면 대출업체들이 자사… 더보기

[363] 그라피티, 이렇게 대처하세요.

댓글 0 | 조회 1,222 | 2007.08.27
벽에 그리는 그림이나 낙서를 뜻하는 그라피티(Graffiti)의 기원은 고대 그리스시대와 로마 엠파이어 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고적의 기둥에 글씨를 파거나 그림을 그려 넣어 메… 더보기

[사회] 렌트비가 오르고 있다.

댓글 0 | 조회 2,223 | 2007.08.26
집값이 보합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렌트비는 계속 오르고 있다. 2-3개의 방을 가진 7월 국내 렌트 평균값이 1주일에 $420로 지난해 7월에 $395보다 6.3% 상승하였으며,… 더보기

[사회] 8,000,000 로토, Hastings에서 나와.

댓글 0 | 조회 1,360 | 2007.08.26
Hastings에서 8밀리언 달라의 행운자가 나타났다. 25일(토) 추첨한 로토 파워볼은Hastings지역에서 나왔으며 Winning Wheel은 Gisborne에서 티켓을 산 사… 더보기

[사회] 웰링턴시, 출퇴근시간 통행세 고려

댓글 0 | 조회 936 | 2007.08.25
웰링턴시에서는 교통 혼잡시간에 운전자들에게 통행세를 부과할 것을 고려중이라고 했다. 전문가들의 조언에 의해서 가장 혼잡한 시간에 통행세를 부과하는 것은 교통혼잡, 이에 따르는 가벼… 더보기

[사건] 경찰서 유치장 수감여성, 사망한 채 발견

댓글 0 | 조회 1,235 | 2007.08.24
어제(23일) 오후, 경찰 유치장 내에서 재판을 기다리던 한 여성이 사망한 채 발견 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사망자는 36세의 주아니타 마리아 쇼(Juanita Maria Sha… 더보기

[교민] 노스쇼어 로타리클럽 활발하게 활동중.

댓글 0 | 조회 1,444 | 2007.08.24
참된 친교와 봉사를 실천하는 노스쇼어 로타리클럽(회장:오규일) 모임이 24일(목) 변방우 회원(EIE학원 대표)사무실에서 열렸다. 매주 목요일 모임을 갖는 노스쇼어 로타리클럽은 이… 더보기

[황당사건] 수갑 안 풀려 111 구조요청

댓글 0 | 조회 897 | 2007.08.24
오클랜드의 한 남녀가 성인용품 점에서 구입한 수갑을 착용했다가 풀리지 않아 결국 경찰 구조를 요청하는 사건이 있었다. 어제 이 수갑을 구입한 남녀는, 집으로 돌아와 바로 착용을 시… 더보기

[교민] SK 1 팀 대한체육회장 배 축구 우승축배

댓글 0 | 조회 1,277 | 2007.08.23
제1회 대한 체육회장 배 교민축구대회에서 SK1 팀이 우승 배를 차지했다. SK1팀은 Albany Stadium 축구장에서 야간경기로 벌어진 결승전에서 막강한 우승후보였던 FC K… 더보기

[교민] 한인회 민원업무 요일별 구분.

댓글 0 | 조회 1,228 | 2007.08.23
한인회에서는 업무의 효율성과 일관성을 위해 JP 공증 업무와 민원업무 그리고 청소년 심리상담을 요일별로 구분하기로 했다고 전해왔다.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는 JP … 더보기

[사건] 무서워지는 강도

댓글 0 | 조회 1,517 | 2007.08.23
지난 20일(월) 오후 1시 30분경오클랜드서부 티티랑기에 사는 거주자가 집으로 돌아왔을 때 이름모를 두명의 남성이 그의 재산을 훔치는 것을 발견하였다. 전자제품,전문가용 카메라 … 더보기

[사회] 마오리 질병사망률, 타 인종보다 높아

댓글 0 | 조회 831 | 2007.08.23
뉴질랜드 마오리인과 기타인종-유러피안,아시안 등-간의 사망율 격차가 80, 90년대에 비해 좁아지지 않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보건부가 후원하고 오타고 대학 연구팀이 조사… 더보기

[소비자] 퍼시픽 블루 항공, $39짜리 티켓세일

댓글 0 | 조회 1,324 | 2007.08.23
퍼시픽 블루 항공이 국내선 여객기 시장에 본격적인 경쟁을 선언했다. 11월 15일부터 운행되는 국내선 주요 구간에 대해 $39 짜리 특가 세일을 시작한 것. 오클랜드-웰링턴, 오클… 더보기

[황당사건] 돈 두배로 나오는 ATM 기계, 시민들 줄 이어...

댓글 0 | 조회 1,314 | 2007.08.23
퀸스타운의 한 현금지급기에서 장장 여섯시간 동안 요청한 액수의 두 배에 달하는 돈이 지급되는 오류가 발생, 이 황당한 보너스(?)를 받으려는 사람들의 행렬이 줄을 이었다. 이러한 … 더보기

[소비자] 중국산 담요, 또 리콜!!!!

댓글 0 | 조회 784 | 2007.08.23
중국산 담요에서도 포름 알데히드가 검출됐다. 최근, 기준치보다 900배 가까이 높은 수치의 포름알데히드가 중국산 아동복에서 검출 돼 전량 회수 조치되고 있는 가운데 밝혀진 일이다.… 더보기

[교민] 한인회 노스쇼어와 2차 정기 모임.

댓글 0 | 조회 957 | 2007.08.23
재뉴한인회(회장 유시청)는 8월22일 North Shore City Council 과 제2차 정기 모임을 갖고 많은 논의를 하였다 특히 지난 회의에서 요청한 한국인 직원 채용건은 … 더보기

[교민] 한국관광객 오클랜드 공항에서 발 묶어....

댓글 0 | 조회 2,523 | 2007.08.22
한국에서 노랑풍선 여행사를 통해 관광온 여행객들이 오클랜드 국제공항에서 발이 묶이는 사태가 발생하였다. 지난 21일 NZ102편(오후 2시30분)으로 오클랜드에 도착한 관광객 25… 더보기

[보건] 의료인력,시설부족... "응급실에서 30시간 대기"

댓글 0 | 조회 930 | 2007.08.22
지난 8일, 노스쇼어 병원 응급실을 찾은 다이안 키드(Dianne Kidd, 50세)씨는 병실을 배정받기 위해 30시간을 기다려야 했다. 몇 일전 산악 자전거를 타다가 입은 무릎의… 더보기

[복지] 실업수당 거절당한 19세 여성, 위자료 청구소송

댓글 0 | 조회 1,019 | 2007.08.22
20세가 안 되었다는 이유로 실업수당을 거절당한 여성이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로토루아에 거주하는 대니얼 캐롤(Danielle Carroll)양은 올해 19세로, 워크앤인컴(Wo… 더보기

[정치] 마오리왕 투헤이티아 파키, 오늘 즉위식

댓글 0 | 조회 1,223 | 2007.08.21
오늘 (21일), 새로운 마오리 왕이 즉위식을 가졌다. 새 마오리 왕으로 추대된 투헤이티아 파키(Tuheitia Paki)는 작년 8월 임종한 댐 테 아타이랑기카후(Dame Te … 더보기

[정치] 국민당 존 키의원, "스트립클럽 가 본 적 있다."

댓글 0 | 조회 1,217 | 2007.08.21
뉴질랜드 국민당 당수 존 키(John Key)의원이 Newstalk ZB와의 인터뷰에서, '수 년 전 뉴욕의 금융시장에서 근무할 당시 스트립 클럽을 가 본적이 있다.'고 발언해 화… 더보기

[교민] 21일, 노스쇼어 코리안보이스 - 시티카운실에서 발표회

댓글 0 | 조회 1,476 | 2007.08.20
지역사회 내에 한국교민의 입지를 다지고, 권익을 증진하기 위해 지난 7월 결성된 노스쇼어 코리안보이스 (NSKV : North Shore Korean Voice)가 내일(21일,화… 더보기

[소비자] 중국산 아동복 위험물질 발견, 관련당국 긴급조사

댓글 0 | 조회 1,071 | 2007.08.20
중국산 수입 아동복에서 기준치 이상의 포름알데히드가 검출 돼 관련 당국이 긴급 조사에 나섰다. 국제 기준에 따르면 20 ppm 이상의 포름알데히드 성분은 피부발작, 호흡기 질환,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