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ID-19 팬더믹 이후, 약 40만 명 키위 여권 유효 기간 지나

COVID-19 팬더믹 이후, 약 40만 명 키위 여권 유효 기간 지나

0 개 2,305 KoreaPost

b165cb78d70f7231331221b757c49c92_1620859938_0106.png
 

코로나 팬더믹으로 국경이 봉쇄된 이후 지금까지 약 40만 명의 키위들의 여권이 유효 기간이 지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거기에 추가로, 지금 여권이 어디에 있느냐고 물으면, 어디에 보관하고 있는지 잘 모르는 사람들도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Booking.com의 조사에서 키위 여행자들의 61%는 록다운을 거친 지난 한 해 동안의 모습이 여권에 있는 사진과 많이 다른 것으로 응답하였다.


조사에 응답한 26%는 록다운 기간 동안 체중이 많이 늘어나면서 모습이 바뀌었거나 오히려 살이 빠졌다고 답하였으며, 17%는 록다운 기간 동안 헤어 스타일이 바뀌면서 사진과는 상당히 다른 이미지를 보이고 있다고 응답하였다.



만일 여권의 유효 기간이 지났거나, 여권 사진의 이미지를 바꾸고 싶다면 온라인으로 신청하여 쉽고 빠르게 새로운 여권을 받을 수 있다.


국가마다 조금씩 다르지만, 여행을 떠나기 전 여권의 유효 기간이 최소한 일 년 정도 남아 있어야 안전한 여행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안내되고 있다.


*번역 뉴스 제공 : KCR방송,뉴질랜드

함께가 제일 좋은 아이, 함께 하는 놀이와 공부

댓글 0 | 조회 774 | 2021.07.01
뉴질랜드의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하는 영어 공부, NSLS(North Shore Language School)에는 유아부터 성인까지 각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되어 … 더보기

“오클랜드 한인문화 축제, K-festival”

댓글 0 | 조회 663 | 3일전
- “< 한국문화 체험의 기회, 다양한 K-pop 공연으로 한국 알려 > ”-오클랜드에서 개최되는 한국 문화 행사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오클랜드… 더보기

간호사 노조원 투표, '정부 최신 급여 제안 거부' 파업 예상

댓글 0 | 조회 104 | 3시간전
간호사들은 투표를 통해 정부의 최신 급여 제안을 거부했으며, 8월과 9월에 계획된 간호사 파업이 이제 다시 테이블에 올라왔다고 라디오 뉴질랜드에서 보도했다.이달 … 더보기

알래스카 8.1 지진, 뉴질랜드에 "쓰나미 위협 없음"

댓글 0 | 조회 131 | 3시간전
민방위(Civil Defence)에서는 29일 저녁 알래스카 인근에서 큰 지진이 발생한 후 뉴질랜드 해안선에 "쓰나미 위협"은 없다고 전했다.이번 지진은 알래스카… 더보기

“뉴질랜드는 비즈니스 하기 좋은 나라” Vmmedia 진성재 대표

댓글 0 | 조회 166 | 4시간전
* 이 기사는 재외동포재단 코리안넷의 재외동포기자 24시에 올려졌습니다. 기사 원문 바로가기☞ Click here뉴질랜드는 남북섬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한국보다 땅… 더보기

29일 새 확진자 5명,피지 확진 환자 이송 치료 요청 승인

댓글 0 | 조회 116 | 4시간전
보건부는 7월 29일 5명의 새로운 확진자가 나왔고, 이들은 모두 해외에서 입국해 귀국한 사람들로 격리 중 확진되었다고 발표했다. 지난 7일 동안 국경에서는 하루… 더보기

KBS '한민족 네트워크' 7월 뉴질랜드 소식 방송 내용

댓글 0 | 조회 180 | 7시간전
KBS '한민족 네트워크' 2021년 7월 뉴질랜드 소식 방송 내용 - 한국은 7월말 폭염이 기승인데... 뉴질랜드는 겨울의 한가운데 있어 - “한국 꺾고 올림픽… 더보기

식료품과 청과류 가격 상승, 독과점 시장이 그 원인

댓글 0 | 조회 1,543 | 21시간전
뉴질랜드의 주요 수퍼마켓 체인을 대상으로 오늘 아침,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식료품과 생필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하는 제안이 Commerce Commission으로… 더보기

화이자 3차 접종, 델타 변종 바이러스에 높은 효과

댓글 0 | 조회 2,295 | 21시간전
화이자의 새로운 자료에서 3차 접종이 델타 변종에 매우 탁월한 효과를 보일 것으로 제시되었다. 18세에서 55세 사이의 사람들에게는 두 차례의 접종을 마친 사람들… 더보기

지난 1년 동안 오클랜드에서 가장 많이 도난당한 차는 ?

댓글 0 | 조회 2,048 | 21시간전
타마키 마카우라우 경찰(Tāmaki Makaurau Police)은 지난 1년 동안 오클랜드에서 가장 많이 도난당한 차가 무엇인지 공개했으며, 도난 방지를 위한 … 더보기

[올림픽] 뉴질랜드,한국 B조 축구 8강 진출

댓글 0 | 조회 1,442 | 22시간전
뉴질랜드 올림픽 축구팀이 삿포로 돔에서 열린 루마니아와 0-0 무승부를 기록하며 사상 처음으로 8강에 진출하며 역사를 썼다.뉴질랜드(승점 4·골득실 0)는 루마니… 더보기

CHCH 경찰 “자전거 자물쇠는 좋은 걸 써야...”

댓글 0 | 조회 679 | 1일전
크라이스트처치 시청과 경찰이 자전거 이용자들에게 도난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우선 좋은 자물쇠부터 이용하도록 당부하면서 이와 관련된 동영상을 제작해 공개했다. 시청 … 더보기

“재개발 본격 시작되는 캔터베리 박물관”

댓글 0 | 조회 338 | 1일전
캔터베리 박물관을 재개발하기 위한 ‘자원동의서(resource consent)’가 지난 7월 26일(월)에 크라이스트처치 시청으로부터 발급됐다. 박물관 측은 작년… 더보기

“우리는 그대들을 영원히 기억합니다”

댓글 0 | 조회 398 | 1일전
크라이스트처치에서 한국전 정전협정 체결 68주년 기념식 열려 한국전 정전 68주년을 맞이해 캔터베리 지역의 참전용사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기념식을 열었다. 7월 2… 더보기

목재 소고기 수출 증가로 6월 월간 수출액 신기록 수립

댓글 0 | 조회 614 | 2일전
목재와 소고기 수출이크게 늘어나면서 뉴질랜드가 지난 6월에 월간 상품 수출에서 새 기록을 세웠다. 7월 26일(월) 나온 통계국의 수출입 동향 자료에 따르면, 6… 더보기

최고의 파이 경연대회 “25년 만에 첫 여성 우승자 탄생”

댓글 0 | 조회 1,255 | 2일전
올해 뉴질랜드의 최고 ‘파이(pie)’를 뽑는 경연에서 처음으로 여성이 최고 수상자로 뽑혔다. 7월 27일(화)에 발표된 ‘Bakels NZ Supreme Pie… 더보기

NZTA 사칭 이메일, 주의 당부

댓글 0 | 조회 1,523 | 2일전
두 건의 사기성 이메일이 전달되면서 와카 코다히 뉴질랜드 도로공사는 키위들에게 사기 이메일에 주의하도록 당부하고 있다. 첫 이 메일은 NZTA를 사칭한 발신자로부… 더보기

어제 시드니 172명 확진자 발생, 락다운 연장 예상

댓글 0 | 조회 1,103 | 2일전
시드니의 락다운이 어제 하루 동안에도 172명의 신규 확진자들이 나타나면서, 4주간 더 연장될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 NSW 주지사는 오늘 필수 근무자들을 대상으… 더보기

오늘부터 그룹4, 60세 이상 백신 접종 예약

댓글 0 | 조회 1,132 | 2일전
오늘부터 그룹 4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60세 이상의 사람들은 백신 1차 접종 예약을 하도록 안내되고 있다. 보다 많은 사람들을 대… 더보기

집 울타리 식물까지 뜯어먹는 사슴들로 골치 아픈 주민들

댓글 0 | 조회 1,000 | 2일전
야생 사슴이 집 마당까지 자주 나타나 토종 식물들을 뜯어 먹어 주민들이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웰링턴 허트 밸리(Hutt Valley)의 와이누이오마타(Wa… 더보기

심야에 도난차 몰고 도로 역주행한 10대 청소년들

댓글 0 | 조회 941 | 2일전
10대 초중반의 청소년 그룹이 훔친 차를 몰고 한밤중에 시내를 질주하다가 경찰에 모두 붙잡혔다. 각각 13살과 14살로 알려진 7명의 청소년들은 7월 27일(화)… 더보기

한낮에 도끼들고 데어리 들이닥친 떼강도

댓글 0 | 조회 1,934 | 2일전
대낮에 도끼를 들고 6명이 한꺼번에 데어리에 몰려들어 담배와 돈을 강탈해 사라졌다. 사건은 7월 26일(월) 오후 1시 15분경에 해밀턴 지역 푸케테(Pukete… 더보기

슈퍼마켓 ‘특별가 상품’ “전혀 특별하지 않았다”

댓글 0 | 조회 1,327 | 2일전
슈퍼마켓의 ‘특별가(specials)’ 상품들이 때로는 전혀 특별하지 않았다는 주장이 나왔다. ‘소비자보호원(Consumer NZ)’이 지난 3개월 동안 카운트다… 더보기

토지가치 급등으로 두 자릿수 오른 고지서 받는 집주인들

댓글 0 | 조회 1,630 | 2일전
토지 감정가(land value)의 큰 상승으로 말버러(Marlborough) 지역의 일부 집주인들은 재산세가 10% 이상 오르게 됐다. 최근 말버러 시청 관계자… 더보기

선박 부족으로 골머리 앓는 농민과 수출업체들

댓글 0 | 조회 729 | 2일전
국내 수출업체들이 물건을 운반할 선박을 제대로 확보하지 못 해 큰 애로를 겪고 있다. 작년에 해상을 통해 수출한 물품 가치는 목재와 소고기를 중심으로 이전보다 1… 더보기

7월 들어 4만2000여명 “호주 떠나 NZ 입국했다”

댓글 0 | 조회 1,285 | 2일전
이번 달 들어 지난 7월 25일(일)까지 호주에서 뉴질랜드로 들어온 입국자는 거의 4만2000여명에 달했던 것으로 집계됐다. 7월 27일(화) 공개된 관련 통계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