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0] 맞벌이부부를 위한 최고의 육아서비스는?

코리아타임즈 0 1,811 2005.09.29 14:30
-육아교육기관 선택에 관하여-

젊은 맞벌이 부부의 수가 급증하고 있는 지금 그들의 가장 큰 고민거리는 '어떤 곳에서 우리 아이가 안전하고 행복하게 수준 높은 교육을 받을 수 있을까?"하는 것이다. 또한 아이를 누구한테 맡겼다고 하더라도 여전히 걱정거리는 남아있다.

항상 시간과 일에 쫓기는 그들로서는 부족한 사랑과 마음을 충분히 전하지 못하는 것을 늘 안타깝게 생각하기 때문이다. 부모의 직장과 생활방식에 적합한지도 고려해보고 선택해야 할 유아교육 전문기관에 대해 좀 더 상세히 알아보기로 하자.
  
처음으로 아이를 맡기는 경우라면 더욱더 신경이 쓰이는 육아교육기관은 현재 정상적인 시간대의 직장인들뿐만 아니라 불규칙하거나 주말일이 있는 부모들을 위한 다양한 시간대의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육아교육 기관 선택시 심사숙고해야 하는 몇가지 사항을 살펴보면 ▲ 집 또는 직장근처 ▲ 아이의 나이와 기질 ▲ 공공 기 관인가 아님 개인인가 ▲ 재정 등이 있다.

Childcare Centres : 대부분의 지역에서 이용 가능하며 어떤 곳은 비영리단체로써 지역커뮤니티나 조합에 의해 운영이 되고 있기도 하다. 보통 부모의 정상적인 근무시간을 커버하나 학교방학 중에는 문을 닫는 곳들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센터와 사전상담이 필요하며 파트타임 이용도 가능하다.

그리고 소수이지만 Montessori(이태리 여성교육가 이름에서 유래되었 으며 아동의 자주성의 신장을  중시한 교육법)나 Rudolf Steiner같은 특별한 철학적인 정신을 강조한 수업을 하는 곳도 있다.

다른 Centre-based 교육기관으로는 'Kohanga Reo', ' Kindergarten'(유치원), 'Playce ntre(놀이방)', 'Pacific Island e arly childhood centre' '커뮤니 티 탁아소'같은 곳들이 있다.

Home-based care : Family day care와 Nanny(유모) 시스템이 대표적인 것으로 그 중에서 패밀리 데이케어는 비교적 저렴한 편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명 'Educator'로 불리는 교사가 그의 집에서 그들의 자녀와 함께 최대 4시간까지 지낼 수가 있는 패밀리 데이케어는 어떤 가정에서는 풀타임이나 주말에도 이용가능 하다.

또한 이 서비스의 중재자는 각각의 Educatior집을 방문하여 꼼꼼히 체크를 해서 모든 사항을 각 부모들에게 알려 준다.
  
Nanny(유모)는 패밀리 데이케어보다 두배 이상의 교육비가 드는 단점이 있으나 자신의 집에서도 고용이 가능하며 적어도 아이를 위해서는 식사, 집안일 등을 도와줄 수가 있다.

한가지 명심할 사항으로는 에이전트를 통했을 경우 Nanny도 일종의 고용인이므로 만약 그가 아플 경우 병원비, 휴가비 등을 책임 져야 할 의무가 있다.

More help : www.ecdu.govt.nz(육아교육기관 수준과 선택)
                 www.nzchildcare.ac.nz(좋은 육아교육기관)
                 www.ero.govt.nz(육아교육기관 서비스이용)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하나커뮤니케이션즈 - 비니지스 인터넷, 전화, VoIP, 클라우드 PBX, B2B, B2C
웹 호스팅, 도메인 등록 및 보안서버 구축, 넷카페24, netcafe24, 하나커뮤니케이션즈, 하나, 커뮤니케이션즈 T. 0800 567326
동의한의원
환자를 최선을 다해 치료하는 한의원 ,믿음과 신뢰가 있는 한의원 T. 094197582

[사건] 일주일 넘게 행방 불명인 청각장애인

댓글 0 | 조회 1,024 | 2007.11.24
일주일 전 자신의 차를 팔기 위해 구매자를 만나러 간다고 나간 20세의 청각장애인 엠마(Emma Agnew)가 아직까지 행방이 묘연하다. 단지, 지난주 15일(목) 그녀의 차가 약… 더보기

[사회] 기습 음주 단속, 200명 음주운전자 고발

댓글 0 | 조회 1,205 | 2007.11.24
국내 28,000명 이상의 운전자가 지난밤 경찰의 기습 음주 운전 단속에 차를 정지하여 음주 측정 검사를 받아200여 명의 운전자가 음주 운전으로 고발당했다. 이날 기습 단속에서 … 더보기

[사건] 경찰 잔인한 강간자 추척중

댓글 0 | 조회 1,518 | 2007.11.24
더니든 경찰은 대머리의 남성을 수색중이다. 그는 지난밤 더니든 시내 중심에서 젊은 여성을 잔인하게 공격하고 강간하였다. 경찰은 21세의 여성이 지난 밤 2시 30분경 집으로 걷고 … 더보기

[사건] 3명의 어린아이를 태우고 술취한채 운전한 엄마.

댓글 0 | 조회 876 | 2007.11.24
법정 알콜 한계의 3배를 넘는 술에 중독된 여성이 두아이와 유아를 태우고 운전하다 경찰에 잡혔다. 45세의 여성은 23일(금) 오후 3시경 헌틀리 부근 State Highway 1… 더보기

[경제] 2008 하반기 금리 인하 예상.

댓글 0 | 조회 1,310 | 2007.11.23
이번 주 뉴질랜드 달러는 비교적 높은 미국달러 75, 76 센트 선에서 마감되었다. 미국 달러는 미국 금융기관들의 서브 프라임 사태에 대한 소식들이 전해지며 약세를 보였다 . 호주… 더보기

[사회] NZ 10만 명 당 13명이 자살

댓글 0 | 조회 855 | 2007.11.23
22일(목) 발표된 자살 통계에 의하면 최근 몇 년간 평균 10만 명 당 13명이 자살한 것으로 조사되어 비교적 낮은 자살률을 보여주었다. 반면 마오리의 자살률은 2002-2004… 더보기

[경제] Sounds 레코드 가게 $20 Million 가량 빚더미

댓글 0 | 조회 1,097 | 2007.11.23
인터넷을 통한 불법 다운로드등 어려운 시장 환경에 적응하지 못해 결국 뉴질랜드 최대 소매 레코드 체인 중 하나인 “Sounds” 레코드사가 문을 닫았다. 치솟는 매장 임대료와 높은… 더보기

[사회] 공항세 인하 조짐

댓글 0 | 조회 930 | 2007.11.23
상무부 장관 Lianne Dalziel 은 22일 기자회견을 통해 앞으로 오클랜드, 웰링턴, 크라이스트쳐치 공항들이 기존 자체 공항 관리 규정법이 아닌 일반 상거래법으로 규제될 것… 더보기

[경제] 항공료 저렴해 질수 있을까?

댓글 0 | 조회 822 | 2007.11.23
23일(금) 정부는 공항에서 청구하는 부가적인 서비스들을 조절하게 된다면, 항공료를 인하 시킬 수 있다고 전했다. 에어 뉴질랜드(Air New Zealand)의 최고 재무 책임자 … 더보기

[사회] 한 사람당 $21,894의 초호화 버스여행

댓글 0 | 조회 787 | 2007.11.23
뉴질랜드를 방문하는 방문자들의 최고급 여행을 위해 Green Realm 여행사에서 한 자리 당 $21,894 상당의 초호화 버스여행을 제공하고 있다. 이 최고급 버스는 모두 가죽 … 더보기

[경제] 라이언 네이쓴, 뉴질랜드 영업이익 8천 6백 7십만불.

댓글 0 | 조회 767 | 2007.11.23
호주, 뉴질랜드의 주류 업계의 거대 기업, 라이언 네이쓴은 맥주 가격 경쟁이 끝남에 따라 뉴질랜드에서 종전보다 많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시드니에 본사를 둔 라이언의 총… 더보기

[사건] 자식 때린 아버지, 유죄 선고

댓글 0 | 조회 1,061 | 2007.11.22
지난 10월 29일 아버지가 8살짜리 어린 아들의 엉덩이를 손바닥으로 세 차례 때리고, 어깨를 세게 붙잡아 멍들게 하였다는 이유로 법정에 서게 되었다. 아이가 학교에서 문제를 일으… 더보기

[경제] 휘발유, 디젤가격 급등

댓글 0 | 조회 1,124 | 2007.11.22
21일(수) 휘발유 값이 무려 5센트나 상승하였다. 옥탄가 91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173.9센트로, 디젤 가격은 리터당 127.9센트로 껑충 뛰어 올랐다. 작년 8월 휘발유는 … 더보기

[이민] 이민 상담자 자격증 제도 시행

댓글 0 | 조회 1,498 | 2007.11.22
내년부터 이민 상담자(이민 컨설턴트) 자격증 제도가 시행된다. 20일(화) 정부는 내년 2008년 5월4일부터 뉴질랜드 이민 상담자들은 반드시 이민 상담 자격증을 신청해야 하며, … 더보기

[교민] 한인회와 노스쇼어 카운슬 미팅 많은 합의 이루어냄.

댓글 0 | 조회 1,287 | 2007.11.21
재뉴질랜드 한인회는 21일(수) 노스쇼어 시티 카운슬 시장실에서 유시청 한인회장을 비롯한 3명의 간부와 Andrew Williams 노스쇼어시장 및 행사담당관, 상공사무국장하고의 … 더보기

[사회] NZ 기술자들 해외로 발걸음 돌려

댓글 0 | 조회 926 | 2007.11.21
17개국에 상주하고 있는 인력 컨설팅 업체인 Robert Half사가 회계와 재정 직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303명의 뉴질랜드 사람들 중 53퍼센트의 사람들이 직장을 찾… 더보기

기술이민 채택 현황 (2007년 11월 07일)

댓글 0 | 조회 1,157 | 2007.11.21
지난 11월 7일 기술이민 의향서 채택이 있었다. 총 793건(1,821명)이 선발 되었으며 점수별 분포현황은 아래와 같다. 한국인 신청자는 2.3%를차지했고 중국이 26.0%로 … 더보기

지난 3년, 오클랜드 북, 서지역 부동산 감정 가격 상승

댓글 0 | 조회 1,607 | 2007.11.21
지난 3년간(2004~2007) 오클랜드의 많은 지역이 평균보다 높은 부동산 감정가를 보여주었다. 특히 오클랜드 북쪽과 서쪽지역의 부동산 감정 가격은 날카롭게 상승한 것으로 조사되… 더보기

[부동산] 지난 3년, 오클랜드 북, 서지역 부동산 감정 가격 상승

댓글 0 | 조회 1,164 | 2007.11.21
지난 3년간(2004~2007) 오클랜드의 많은 지역이 평균보다 높은 부동산 감정가를 보여주었다. 특히 오클랜드 북쪽과 서쪽지역의 부동산 감정 가격은 날카롭게 상승한 것으로 조사되… 더보기

[경제] 뉴질랜드 파이낸스 회사 보고서 발표.

댓글 0 | 조회 947 | 2007.11.20
금년 뉴질랜드 파이낸스 회사들에 대한 보고서가 어제 발표되었다. 맥도웰 스튜어트의 이번 보고서는 일반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을 조달하고, 3천 5백만불 이상의 자산이 있는 회사들의 성… 더보기

[교민] 이동건 차기 총재 오클랜드 방문

댓글 0 | 조회 1,004 | 2007.11.20
지난 19일(월) 노스쇼어 교민 로타리 클럽은 오클랜드에 방문한 국제 로타리 클럽 이동건 차기 총재와 타카푸나의 스펜서 온 바이론 호텔에서 8개의 현지인 로타리 클럽과 함께 정기 … 더보기

[교육] 유니텍, 2008년에는 타카푸나에서 다니세요.

댓글 0 | 조회 1,127 | 2007.11.20
유니텍이 3번째로 타카푸나 캠퍼스를 오픈한다. 20일(화) 뉴질랜드 언론은 노스쇼어 지역의 대학시설 및 직업 교육과정의 “시급한 필요성”을 채우기 위해 유니텍에서 타카푸나 캠퍼스를… 더보기

[사회] NZ 남, 여 예상수명 간격 차 점차 줄어들어..

댓글 0 | 조회 679 | 2007.11.20
최근 뉴질랜드 통계청은 남자와 여자의 예상수명 간격 차가 종전에 비해 좁아졌다고 발표하였다. 남자와 여자의 평균수명 간격 차는 1975-77년 6.4세에서 2004-06년에는 4.… 더보기

[경제] 폰테라 조합원들의 고민

댓글 0 | 조회 972 | 2007.11.19
'뉴질랜드 최대의 기업인 폰테라의 조합원들인 농부들이 폰테라의 새 자본 구조 조정안을 살펴보았다. 만일 새자본 구조 조정안에 동의한다면,기업의 새로운 구조는 기존의 조합형태는 그대… 더보기

[사회] 17세의 남학생, 눈 가리고 문자보내기 세계기록

댓글 0 | 조회 847 | 2007.11.19
지난 17일(토) 더니든에 사는 17세의 남학생이 눈을 가리고 가장 빠른 시간에 문자 보내기로 기네스북에 올라 화제가 되고 있다. 더니든 McGlashan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