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 자전거 도로에 최대 3천 5백만 달러 투입 계획

노영례기자 0 509 2018.09.08 10:14

오클랜드 트랜스포트는 그레이 린과 웨스트미러를 연결하는, 약간 논쟁의 여지가 있는 자전거 전용 도로 업그레이드 작업에 2천 3백만 달러~3천 5백만 달러의 비용을 투입할 계획이다.  

 

3.2km 의 자전거 도로에 대한 예비 설계가 커뮤니티 그룹을 대상으로 발표되었는데, 참가자 중 한 사람인 가엘 발독씨는 몇 명의 자전거 타는 사람들을 위한 "완전히 우스운" 것이라고 표현했다.

 

두 달 전, 리치몬드 로드의 웨스트 린 쇼핑 센터 외곽에서 오전 7시부터 8시 사이에 자전거 도로를 이용하는 사이클리스트가 6명이라는 것이 헤럴드의 카메라에 찍혔다.  두 명의 사이클리스트는 자전거 도로를 무시하고 일반 도로를 이용했다.

 

오클랜드 트랜스포트는 작업이 2020년~2021년 이전에는 마무리되지 않을 것이고, 웨스트 린 쇼핑 센터 주변 공사에만 9개월이 걸릴 것으로 인정했다.

 

지난해, 웨스트 린에서는 자동차 공원을 없애고 버스 정류장을 이동하고, 주행 차선을 만드는 등 도로 업그레이드 작업이 AT에 의해 이루어졌다.

 

집중호우가 쏟아졌을 때 웨스트 린 도로를 따라 상점들이 물에 잠기는 사태가 발생되었고, 도로의 안전이 악화되면서 구매자들의 접근이 어려워짐과 동시에 소매업자들은 분개했으며,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은 조롱당했다.  

 

가넷 로드에 카페를 운영하는 페니 브라이트씨와 리사 프레거씨는 가넷 로드의 라운드 어바웃에서 가넷 로드와 인근 도로를 지나는 자전거 도로를 반대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

 

올해 초, AT는 도시 디자인 컨설턴트인 보파 미스켈씨에게 3.2 km의 리치몬드 로드와 가넷 로드, 올드 밀 로드, 서레이 크레스 구간을 연결하는 자전거 도로 프로젝트를 재검토하도록 의뢰했다. 

 

이 구간의 자전거 도로 업그레이드를 위한 2천 3백만~3천 5백만 달러의 새로운 비용은,  향후 3년 동안 전국적으로 자전거 전용도로와 진출입로 개선을 위한 전체 3억 9천만 달러의 비용 예산 중 10%에 해당한다. 

 

그레이 린 비지니스 협회 공동 의장인 아이린 킹씨는 예비 디자인이 아름다운 도시 디자인과 조경으로 "매우 훌륭"하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녀는 자전거 전용도로를 지지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그것을 원치 않는 사람들도 있어서 지역 커뮤니티에서는 의견이 분분하다고 말했다. 

 

아이린 킹 의장은 그레이 린의 주차 문제를 해결할 통합 솔루션이 없고, 웨스트 린 쇼핑몰 주변 개선 작업에 9개월이 걸리는 것에 깊은 우려를 표한다고 말했다. 그녀는 9개월간의 작업 기간 중 사업체들이 도살될 것이라며 아무도 9개월간의 혼란을 견딜 수 없다고 덧붙였다. 

 

미팅 참가자 가엘 발독씨는 플랭클린 로드처럼 주차선 밖에 자전거 차선을 설치하는 것이 안전한 옵션이라고 말했다. 

 

두 지역 사회 그룹의 회원인 데 라우투어씨는 자신의 의견이 AT에 의해 거의 무시당했다며, 자전거 도로를 원하지만, 안전이 보장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녀는 아이들, 자전거를 잘 타는 사람, 자전거를 처음 타는 사람, 스포츠 및 레크리에이션 자전거를 타는 사람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유형의 사이클리스트들이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녀는 부유한 도시 지역의 순환 도로에 3천 5백만 달러를 쓸 필요성에 의문을 제기하며, 그 돈이 남부 오클랜드에서 보다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AT는 사이클링 도로 안전 관리자는 프로젝트와 비용에 대한 인터뷰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

 

대산 주요 프로젝트 그룹 관리자인 데이비드 넬슨씨는 성명을 통해 새로운 디자인이 광범위한 지역 사회의 피드백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원래 프로젝트에서 훨씬 향상된 디자인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넬슨씨는 AT가 어디서 오는지 밝히지 않았지만, 큰 성과를 달성하기 위한 충분한 자금을 확보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고 말했다. 

 

출처 : News&TalkZB

 

53f70ee88482ef72ddb10cae6298f8d9_153635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홍길동투어
뉴질랜드 남북섬 투어 전문 여행사(8/12/23인승 다수 차량 보유)가족, 친지, 모임, 동호인, 신혼여행 및 어학연수팀 등 투어뉴질랜드 여행, 현지 여행사, 홍길동, 남섬, 북섬, 반지의 제왕, 호빗, T. (09)625-6789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캔터베리 북부에서 실종된 75세 여성

댓글 0 | 조회 1,174 | 2019.07.13
75세의 여성이 금요일 저녁 남섬 캔터베리 북부 랑기오라에서 실종되었다.실종된 다이앤 콥씨는 링기오라에 있는 뉴 월드 슈퍼마켓에서 금요일 저녁 6시 30분경에 마지막으로 목격되었고… 더보기

싸움 후 숨진 남성, 경찰 사건 조사 중

댓글 0 | 조회 1,278 | 2019.07.13
경찰은 타이하페에서 밤늦은 시간에 싸움이 벌어진 후 숨진 남성의 사망사건을 조사 중이다.Thrush Street에서의 싸움 사건은 금요일 새벽 0시 30분경에 경찰에 신고되었다.이… 더보기

역사적인 교회, 의심스러운 화재로 50가구 대피

댓글 0 | 조회 1,257 | 2019.07.13
크라이스트처치의 역사적인 교회 건물인 안토니오 홀에서 금요일 발생한 '의심스러운'로 50가구가 대피했다.금요일 오후 5시 20분경에 발생한 화재 진압을 위해 50명 이상의 소방관이… 더보기

항공기 위협하는 드론 "격추시킬 수 있도록 법률 바꾼다"

댓글 0 | 조회 842 | 2019.07.12
비행기를 위험하게 만드는 '드론(drones)'을 총으로 쏴 격추시키거나 강제로 붙잡아 폐기할 수 있도록 하는 법률 개정을 놓고 컨설팅이 진행 중이다.7월 12일(금) 뉴질랜드 교… 더보기

경찰, 새로운 이글 헬리콥터 함대 공개

댓글 0 | 조회 631 | 2019.07.12
뉴질랜드 경찰은 금요일 오클랜드 오네훙가에 있는 경찰 항공 지원 기지에서 새로운 이글 헬리곱터 함대 도입을 공식적으로 기념하는 행사를 가졌다.3대의 쌍둥이 엔진 Bell 429헬리… 더보기

희귀한 바닷새 '가마우지', 새로운 서식지 발견

댓글 0 | 조회 751 | 2019.07.12
뉴질랜드에서 가장 희귀한 바닷새 중 하나인 가마우지(King Shag)의 새로운 서식지가 말보로 사운드 해안선에서 발견되었다.지난 몇 주동안 해양 농업 협회와 와일드라이프 매니지먼… 더보기

오클랜드 출발 뉴 플리머스행 비행기 승객, 홍역에 노출

댓글 0 | 조회 1,123 | 2019.07.12
오클랜드에서 뉴 플리머스로가는 비행기를 이용했던 승객은 홍역에 걸린 사람과 함께 이동했기 때문에 홍역 발병 위험이 있다.타라나키 지역 보건위원회의 공공 보건 부서에서는 뉴 플리머스… 더보기

혹스베이, 키위레일 기차에 부딪혀 소 57마리 죽어

댓글 0 | 조회 1,001 | 2019.07.12
목요일 밤에 혹스베이에서 키위레일 기차에 소 무리가 부딪혀 총 57마리의 소가 죽었다.사고는 저녁 6시경 혹스베이 남쪽 포우카와와 오파파 사이의 2번 국도 근처에서 발생했다.사고 … 더보기

오클랜드와 와이카토, 천둥 번개 동반한 큰 비

댓글 0 | 조회 820 | 2019.07.12
금요일, 오클랜드와 와이카토 지역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큰 비가 내린다는 일기예보가 나왔다.MetService에 따르면, 오클랜드의 경우 오전부터 비가 오락가락한 가운데 오후 2시… 더보기

웰링턴 중앙 도서관, 1년 이상 폐쇄

댓글 0 | 조회 467 | 2019.07.12
웰링턴 중앙 도서관이 적어도 1년 동안 문을 닫는다.지난 3월 지진 이후 안전 평가가 이루어진 웰링턴 중앙 도서관은 엔지니어링 평가에서 3층 건물의 프리 캐스트 콘크리트의 바닥이 … 더보기

오클랜드 노스쇼어 알바니, '세계 최악의 잡초'중 하나 발견

댓글 0 | 조회 4,667 | 2019.07.11
유니텍(Unitec) 과학자들은 오클랜드 노스쇼어의 알바니에서 '세계 100대 최악의 잡초' 중 하나를 발견했다.유니텍의 성명서에 따르면, 히말라야산 와인베리 브램블​(Himala… 더보기

크라이스트처치 도심부, 베를린 장벽 섹션 설치 예정

댓글 0 | 조회 690 | 2019.07.11
크라이스트처치 도심부에 기부된 독일 베를린 장벽 일부분을 대중들이 볼 수 있도록 설치할 예정이다.크라이스트처치 카운실은 도심부 이스트 프레임 개발에서 베를린 장벽 일부분을 설치하도… 더보기

반려견, 입에 테이프 감고 목에 올가미 두른 후 돌아와 충격

댓글 0 | 조회 1,819 | 2019.07.11
와이카토의 한 가족은 지난 화요일, 키우는 개가 입에 테이프를 감고 목에 올가미를 두른 채 집으로 돌아와 충격에 빠졌다.안전 문제로 이름을 밝히고 싶어하지 않는 마타마타에 사는 여… 더보기

웨스트팩 은행, 상거래 위원회로부터 손해배상 소송받아

댓글 0 | 조회 825 | 2019.07.11
상거래 위원회(Commerce Commission)는 웨스트팩 은행을 대상으로 "신규 신용카드 고객에게 초기 공개 정보를 제공하지 않았다"며 고등법원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상… 더보기

[포토 뉴스] 뉴질랜드의 밤하늘

댓글 0 | 조회 675 | 2019.07.11
이 사진은Jong Annie Park님의 작품이다.​

롱핀 뱀장어, 망치로 내려친 영상 논란

댓글 0 | 조회 2,289 | 2019.07.11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뉴질랜드에서만 자라는 롱핀 뱀장어를 낚시한 후, 망치로 내려치는 CCTV영상이 공개되었다. 보존부는 영상 속의 뱀장어가 롱핀(Longfin​)​ 뱀장어로 보이며,… 더보기

미들모어 병원 투석 및 심장 서비스, 1,460만 달러 들여 업그레이드

댓글 0 | 조회 1,054 | 2019.07.11
미들모어 병원의 급성 투석 및 심장 서비스 시설의 확장이 1,460만 달러의 비용으로 정부의 승인을 받았다.데이비드 클락 보건부 장관은 개선된 시설이 매주 100명 이상의 심각한 … 더보기

Pak’nSave 베이 오브 플렌티점, 녹색 반점 닭고기 사진 논란

댓글 0 | 조회 2,495 | 2019.07.11
(KCR방송=뉴질랜드) 소셜 미디어 웹사이트 레딧에 타우리코 Pak’nSave에서 진열해 놓은 녹색의 닭고기 사진이 올라오면서, 많은 네티즌들이 놀라움을 표하고 있다.이 사진은 베… 더보기

보존부, 카우리 나무 잎마름병 확산에 트래킹 코스 폐쇄

댓글 0 | 조회 572 | 2019.07.11
(KCR방송=뉴질랜드) 보존부는 카우리 나무의 잎마름병 Dieback 질병이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에도 확산되면서, 이를 예방하는 차원에서 이 지역 열 개의 트래킹 코스를 폐쇄한다… 더보기

피쉬 앤 칩스 상점, 승용차 후진으로 돌진해 1명 부상

댓글 0 | 조회 870 | 2019.07.11
(KCR방송=뉴질랜드) 한 피쉬 앤 칩스 테이크 어웨이 상점에 승용차가 후진으로 돌진하면서 한 사람이 부상을 입었으며, 피쉬 앤 칩스 상점의 주인들은 이 황당한 상황에 몹시 놀랐던… 더보기

여성 재소자, 고양이 키우면서 감정적인 위로 받아

댓글 0 | 조회 668 | 2019.07.11
(KCR방송=뉴질랜드) 아로하타 어퍼 형무소에서 복역중인 여성 재소자들은 고양이 보호 자선단체인 Kitten Inn으로부터 제공받은 고양이들을 키우면서 감정적으로 상당한 위로를 받… 더보기

오늘 아침도 짙은 안개, 오클랜드 공항 항공기 운항 차질

댓글 0 | 조회 453 | 2019.07.11
(KCR방송=뉴질랜드) 어제에 이어 오늘 아침에도 오클랜드 공항의 짙은 안개로 항공기 운항에 큰 차질을 빚고 있다.서른 두 편의 국내선 항공기 운행이 취소되었으며, 여덟 편의 항공… 더보기

New Zealand Future Leadership Forum 개최 예정

댓글 0 | 조회 371 | 2019.07.10
지난 6월 11일 뉴질랜드정부 체리터블 트러스트로 정식 등록한 New Zealand Future Leadership Forum이 오는 7월 31일(수) 오클랜드 한인회관 강당 (5… 더보기

자기 차 막은 차량의 주인 확인하려고 전산망 들여다본 경찰관 징계받아

댓글 0 | 조회 1,556 | 2019.07.10
자기 차를 막아선 차량의 주인을 확인하고자 무단으로 데이터에 접속했던 경찰관이 징계를 받게 됐다.해당 경찰관은 웰링턴 경찰서 소속으로 당시 비번(off-duty)이었는데, 웰링턴 … 더보기

“탄소배출 차량에 대한 추가세금은 차량소유자에 대한 벌칙이다”

댓글 0 | 조회 532 | 2019.07.10
탄소배출량에 따른 세금 부과로 최대 3,000달러까지 차량 가격을 올리려는 정부의 계획은 생활비에 시달리고 있는 사람들에게 불공정한 벌칙을 부과하는 것이라고 브렛트 허드슨 국민당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