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까지 순이민자 6만4000여명, 전년보다 12% 감소해

서현 0 1,224 2018.08.21 20:07

지난 7월말까지의 1년 동안에 뉴질랜드로 들어온 순이민자(net migration)’64000여 명 수준인 것으로 집계됐다.

 

8 21() 발표된 통계국 자료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12개월 이상 장기거주를 목적으로 들어온 사람이 129000명이었으며 반대로 65200명이 장기거주를 목적으로 해외로 출국했다.  

 

이에 따라 연간 순이민자는 638000명이었는데, 이는 2017 7월까지의 연간 순이민자였던 72400명에 비해서는 8600명이나 감소한 것이다.

 

연간 감소율은 12%였는데, 이 같은 상황은 작년 후반 이후 이민자가 감소하는 추세가 현재까지 줄곡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자료로 보여주고 있다.

 

이는 또한 작년에 집권한 노동당 새 정부가 연간 순이민자를 2~3만명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한 선거 공약에 뒤따라 이어지고 있다고 통계국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뉴질랜드 비시민권자들로 국내에 1년 이상 장기거주했던 이들이 많이 출국한 것이 이민자 감소에 영향을 줬다면서, 그러나 현재의 순이민자 숫자는 여전히 역사적으로 상당히 많은 수준이라고 부연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동의한의원
동의한의원, 감기, 천식, 식욕부진, 성장탕, 산후조리, 피부연고 T. 094197582

지난해 구속된 청소년, 만 천명 중 66%가 마오리

댓글 0 | 조회 748 | 2019.07.01
지난해 구속된 18세 미만의 어린 계층은 11,000명 이상이었고 그 중 마오리인은 66%를 차지했다. 지난 2011년에는 40%에 불과했다.라디오 뉴질랜드에서는 새로운 통계에서 … 더보기

도로 중앙 분리대 설치, 느린 진행 비난-'사람들이 죽어가고 있다"

댓글 0 | 조회 1,419 | 2019.07.01
정부는 교통 사고 사망자를 줄이기 위한 일환으로 위험한 도로에 중앙 분리대를 2021년까지 198km 설치할 야심찬 계획을 가지고 있으나, 지난해까지 단지 16km만 공사를 마쳤다… 더보기

오늘부터 1회용 비닐 백 사용, 공식적으로 전면 금지

댓글 0 | 조회 2,434 | 2019.07.01
(KCR방송=뉴질랜드) 오늘부터 일회용 비닐 백의 사용이 공식적으로 금지된다.유진 세이지 환경부 부장관은 일회용 플라스틱 비닐 백의 사용 중지로 보다 건강한 바다와 자연 생태계를 … 더보기

이번 주, 비교적 따뜻한 기온이지만 많은 비 예상

댓글 0 | 조회 1,177 | 2019.07.01
(KCR방송=뉴질랜드) 이번 주에는 비교적 따뜻한 기온이 예상되지만, 많은 양의 비가 동반될 것으로 예보되고 있다.전국적으로 뉴질랜드를 덮고 있는 고기압 세력의 영향으로 일부 지역… 더보기

로켓 랩, 지난 토요일 7대의 작은 인공위성 발사 성공시켜

댓글 0 | 조회 433 | 2019.07.01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로켓 랩은 지난 토요일 북섬 동단의 마히아 페닌슐라에서 일곱 대의 작은 인공위성 발사를 무사히 성공시키면서, 앞으로 더 많은 위성 발사 요청들이 … 더보기

NZ 남극 과학 기지 스콧 베이스, 수백만 달러 들여 새 단장

댓글 0 | 조회 471 | 2019.07.01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남극 과학 기지인 스콧 베이스가 수백만 달러를 들여 새로운 모습으로 바뀔 것으로 알려졌다.만 평방 미터에 달하는 면적에 새로운 설계도와 조감도가 … 더보기

건설작업 현장에서의 사망 사고, 10년 이래 최악

댓글 0 | 조회 737 | 2019.07.01
(KCR방송=뉴질랜드) 건설 작업 현장에서의 사망 사고가 지난 10년 이래 금년도가 최악의 상태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금년들어 6월말까지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사람들 열 … 더보기

[포토 뉴스] 임무 교대, "등대는 잠이 들고 새벽이..."

댓글 0 | 조회 463 | 2019.06.30
이 사진은 재뉴 한인사진가 협회 박현득님의 작품이다. -박현득님의 페이스북에서-임무교대등대는 잠이 들고 새벽이 밝아온다.어리석고 무식한 변론을 버리라 이에서 다툼이 나는 줄 앎이라… 더보기

7월 1일 렌트 주택 단열 시공 위반, 집주인과 주택 매니저 동시에 책임

댓글 0 | 조회 2,861 | 2019.06.30
7월 1일부터 적용되는 렌트 주택의 단열 시공을 위반한 집주인과 주택 매니저가 동시에 그에 상응하는 책임을 져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임대 주택 단열 시공에 대한 법은 지난 201… 더보기

오클랜드 노숙자 침구 들고 간 '맨인블랙', SNS 관심 커진 후...

댓글 0 | 조회 2,498 | 2019.06.30
오클랜드 시티 중심가에서 노숙자들의 매트와 담요를 제거한 검은 복장의 맨인블랙(Man'in black' )이 SNS에서 관심이 급증하자 담요를 다시 되돌려두었다는 소식이다.오클랜드… 더보기

노스 캔터베리 강에 빠진 차 지붕에서, 일가족 2시간만에 구조

댓글 0 | 조회 819 | 2019.06.30
노스 캔터베리의 강에 빠진 차 지붕에서 일가족이 구조되었다.경찰 대변인은 West Eyreton의 Downs Road 근처의 와이마카리리 강에 차가 빠진 후, 차 지붕에서 일가족이… 더보기

변경숙 오클랜드 한인회장 공식 출범

댓글 0 | 조회 1,670 | 2019.06.30
새롭게 선출된 제 15대 오클랜드 변경숙 한인회장이 제14대 박세태 한인회장으로부터 오클랜드 한인회 기를 이어받고 힘차게 흔들었다. 이로써 제15대 변경숙 신임 오클랜드 한인회장이… 더보기

[영상] 오클랜드 한인회 정기 총회 및 14/15대 한인회장 이취임식

댓글 0 | 조회 1,027 | 2019.06.30
6월 29일 오클랜드 한인회관에서는 오클랜드 한인회 정기 총회 및 14대와 15대 오클랜드 한인회장 이취임식이 있었다. 코리아포스트에서는 페이스북 실시간 라이브를 통해 현장 소식을… 더보기

말기암으로 결혼식 몇 시간 뒤 세상 등지고 만 젊은 키위 아빠

댓글 0 | 조회 3,637 | 2019.06.29
호주에 살던 한 젊은 뉴질랜드 청년이 암에 걸려 죽음을 앞두고 사랑하는 이와 결혼식을 올렸다.그러나 청년은 결국 결혼식 직후 단 몇 시간 만에 아내와 어린 아들을 두고 하늘나라로 … 더보기

[포토뉴스] 환상의 세계

댓글 0 | 조회 540 | 2019.06.29
이 사진은Jong Annie Park님의 작품이다. 그녀는 매크로(Macro; 근접) 사진을 주로 찍고 있으며,​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jong_annie_p… 더보기

맑은 하늘과 가벼운 바람, NZ 전국적으로 얼어붙은 온도

댓글 0 | 조회 1,645 | 2019.06.29
토요일 뉴질랜드의 대부분 지역이 영하의 기온이며, 크라이스트처치는 올 겨울들어 가장 추운 아침인 것으로 알려졌다.MetService의 기상학자는 맑은 하늘과 가벼운 바람으로 인해 … 더보기

토종새 투이(Tūī), 10년 동안 개체수 250% 늘어나

댓글 0 | 조회 812 | 2019.06.29
캔터베리에서 토종새 투이(Tūī)의 개체수가 약 250%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2018년 뉴질랜드 정원 조류 보고서 (The Mannaaki Whenua - Landcare Re… 더보기

오클랜드에서 한 남성 살해, 살인자 중 한 여성 20년 만에 가석방

댓글 0 | 조회 1,791 | 2019.06.29
10대 때 오클랜드의 한 남성을 살해한 혐의로 감옥에 있던 여성이 20년 만에 가석방되었다.다니엘라 보우만은 레이몬드 멀린스를 살해할 당시 17세였다. 그녀는 다른 두 명 10대들… 더보기

오클랜드에서 새벽 시간, 폭행으로 심각한 부상 입은 남자

댓글 0 | 조회 1,981 | 2019.06.29
한 남성이 토요일 새벽 1시 15분경에 폭행을 당한 후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경찰은 오네훙아 몰에서 새벽 시간에 신고가 접수되었고, 경찰이 도착했을 때 부상당한 남성은 무의식 상태… 더보기

무선 연락 두절 경비행기, 안전하게 착륙

댓글 0 | 조회 333 | 2019.06.29
노스 캔터베리에서 5시간 이상 무선 연락이 두절되어 실종된 것으로 여겨졌던 경비행기 조종사가 무선 연락이 두절되었을 뿐 안전하게 착륙한 것으로 알려졌다.Maule 경비행기는 금요일… 더보기

피아노 콩쿠르(WNPC) 한국인 준결승 진출

댓글 0 | 조회 1,137 | 2019.06.28
2019 월러스 피아노 콩쿠르(The 2019 Wallace National Piano Competition)대회에 한국인 출신 피아니스트가 준결승에 진출했다. 한국 출신의 강 마… 더보기

2천 2백만 달러 가치의 산악 자전거 공원, 일반인에게 개방

댓글 0 | 조회 1,219 | 2019.06.28
860 헥타르에 달하는 산악 자전거 공원이 일반인에게 개방된다.넬슨의 남부에 위치한 이 산악 자전거 공원은 국제 투자가인 켄 다트가 비영리 재단인 RHL 뉴질랜드를 통해 40년 임… 더보기

불순물 첨가 마누카 꿀 업체 $372,500 벌금

댓글 0 | 조회 3,845 | 2019.06.28
오클랜드 꿀 제조업자가 인공 화학 불순물을 첨가했다는 의혹으로 기소 당해 오클랜드 법원(Auckland District Court)으로 부터 유죄 판결을 받았다고 뉴질랜드 산업부(… 더보기

인버카길의 17세 청소년, $18,000 담배 훔친 혐의로 법원 출두

댓글 0 | 조회 1,105 | 2019.06.28
인버카길의 17세 청소년이 두 차례에 걸쳐 약 $18,000 상당의 담배를 훔친 혐의로 금요일 법정에 출두했다.경찰은 훔친 담배를 받은 16세 청소년들과도 면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보기

수백 리터의 디젤, 웰스포드 근처의 1번 고속도로에서 누출

댓글 0 | 조회 618 | 2019.06.28
오클랜드 북부의 웰스포드 근처의 1번 고속도로 상에서 디젤 유출 사고가 발생했다.화재 및 긴급 뉴질랜드 대변인은 테 하나와 웰스포드 사이의 고속도로에서 트럭의 구멍난 연료탱크에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