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위, 다른 고소득 국가들보다 불임율 높아...

노영례 0 1,116 2018.08.19 12:12

오타고 대학의 연구원들은 뉴질랜드에서 다른 고소득 국가들보다 불임율이 높은지 여부를 조사했다. 이번 조사를 한 오타고와 사우스랜드 연구진들은 뉴질랜드에서의 불임 문제가 다른 유사한 국가들보다 더 클 수 있음을 시사했다.

 

연구진은 보건부의 2014/2015 설문조사에서 일반적인 건강 데이터뿐만 아니라, 성 건강과 같은 명백한 출산 위험도를 분석해 어떤 요인이 연관될 수 있는지 파악했다.

 

앙투아네트 리가츠 연구원은 웨인 질레 선임 연구원, 앤드류 그레이 생물 통계학자 등과 함께 뉴질랜드에서의 불임 부담이라는 제하의 연구에 착수했다.

 

리가츠 연구원은 2015년 박사 과정 연구의 일환으로 오타고 및 사우스랜드의 초기 연구를 주도했다. 2014/2015년 뉴질랜드, 호주, 영국과 같은 고소득 국가에서 불임율이 6쌍 중 1쌍으로 나타난 것으로 추정되었다. 

 

리가츠 연구원은 뉴질랜드인 4쌍 중 1쌍꼴로 불임의 유병율이 상당히 높았으며 연구 결과도 일관성이 있었다고 밝혔다. 리가츠 연구원의 2015년 조사에서 오타고와 사우스랜드 지역의 여성들 중 임신을 시도한 여성의 25% 이상이 불임을 경험했다.

 

그러나 다른 나라와의 단순 비교가 어려운 것은 조사 방법이나 불임의 정의를 다르게 사용할 때 그 결과치도 달라지는 점에 주의해야 한다고 리가츠 연구원은 말했다.

 

Fertility New Zealand 코플랜드 부회장은 뉴질랜드에서 불임 치료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의 수치는 세계 상위에 위치한다고 말했다. 코플랜드씨는 이번 연구가 사회 경제 상황, 교육 수준, 민족성 측면에서 키위 사회의 모든 면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녀는 이 연구가 불임에 관한 토론의 수준을 높이고 미래의 IVF와 같은 치료법에 대한 자금 지원을 증가시키길 희망했다.

 

코플랜드씨는 키위 부부가 잉태에 어려움을 겪는 이유에 대해 중요한 질문이 제기될 것이라며, 흔히 뉴질랜드에서의 생활 방식이 건강에 좋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그녀는 그러나 나이는 불임의 가장 큰 요소이며 광범위하게는 생활비가 비싸진 원인도 있다고 말했다.

 

Fertility New Zealand 는 리가츠 연구팀과 협력해 다음달 불임 주간(Fertility Week)에 연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출처 : News&TalkZB

 

18c1cd61ef4bfa463f47c3e08e2f79f9_1534637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하나커뮤니케이션즈 - 비니지스 인터넷, 전화, VoIP, 클라우드 PBX, B2B, B2C
웹 호스팅, 도메인 등록 및 보안서버 구축, 넷카페24, netcafe24, 하나커뮤니케이션즈, 하나, 커뮤니케이션즈 T. 0800 567326
홍길동투어
뉴질랜드 남북섬 투어 전문 여행사(8/12/23인승 다수 차량 보유)가족, 친지, 모임, 동호인, 신혼여행 및 어학연수팀 등 투어뉴질랜드 여행, 현지 여행사, 홍길동, 남섬, 북섬, 반지의 제왕, 호빗, T. (09)625-6789
Global Lead Logistics International /지엘아이해운(주)
이사짐,운송,한국구매대행,포워딩,무역,상업화물,개인화물,한국배송 T. 09-410-3181

제 15대 오클랜드한인회장 후보자 공약설명 및 토론회 2차 영상

댓글 0 | 조회 1,109 | 2019.06.05
6월 5일 저녁 6시 오클랜드 한인회관에서는 제 15대 오클랜드한인회장 후보자 공약설명 및 토론회가 있었다. 현장 모습은 코리아포스트 페이스북에 실시간으로 방송되었다. 후보자 공약… 더보기

합성마약 제조 판매한 아시안 용의자들의 재판 시작돼

댓글 0 | 조회 1,272 | 2019.06.05
크라이스트처치 법원에서 대량의 합성 대마초 등을 판매한 혐의를 받는 아시안 용의자들에 대한 재판이 6주 동안의 일정으로 시작됐다.이번 사건은 지난 2016년 5월에 경찰이 '신(S… 더보기

[포토뉴스] 타우포의 여명

댓글 0 | 조회 449 | 2019.06.05
이 사진은 재뉴사진가협회의 박현득님이 찍은 것이다.

'6월 15일 한인회장 선거', 6월 5일은 2차 공약설명 및 토론회

댓글 0 | 조회 480 | 2019.06.05
제 15대 오클랜드 한인회장 선거가 6월 15일로 연기된 가운데, 6월 5일 수요일 오후 6시부터는 2차 후보자 공약 설명회및 토론회가 진행될 예정이다.오클랜드 한인회관 강당(5 … 더보기

드론 이용 교도소 밀반입 시도 "국내에서도 한 건 발생했다"

댓글 0 | 조회 573 | 2019.06.05
드론을 이용해 교도소 내로 물건을 밀반입하려던 시도가 국내에서도 벌어졌던 것으로 알려졌다.이 같은 뉴스는 관련 뉴스 공개를 거부하던 교정부(Corrections)가 옴브즈맨(Omb… 더보기

토네이도로 파 노스 주택 12채 이상 손상, 오클랜드는 강한 돌풍

댓글 0 | 조회 1,199 | 2019.06.05
악천후가 몰아친 수요일 아침, 파 노스 지역의 망고누이 쿠퍼스 비치 지역에서 토네이도로 인해 최소 12채 이상의 주택이 손상되었다.이 지역의 피해는 1번 고속도로 근처에서 발생한 … 더보기

상습적으로 집 뛰쳐나갔던 반려견, 주인은 처벌받고 개는 안락사

댓글 0 | 조회 1,090 | 2019.06.05
여러 차례 집을 뛰쳐나갔다가 결국 이웃집 동물들을 해친 한 반려견의 주인이 법정에서 처벌을 받게 되고 개 역시 안락사를 면치 못하게 됐다. 더니든 인근 카이코라이(Kaikorai)… 더보기

어제, 뉴질랜드 주식시장 최근 7개월 이래 최악의 날

댓글 0 | 조회 1,899 | 2019.06.05
(KCR방송=뉴질랜드) 국제 무역과 정황에 조심스러운 투자자들의 움직임으로 국내 주식 시장이 최근 7개월 동안, 어제가 최악의 날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벤치 마크인 NZX-50의 … 더보기

타라루아 레인지 실종 트램퍼 수색 작업, 기상 악화로 일시 중단

댓글 0 | 조회 481 | 2019.06.05
(KCR방송=뉴질랜드) 타라루아 레인지에서 실종된 것으로 추정되는 트램퍼를 찾는 작업을 하고 있는 수색팀들은 기상 악화로 수색 작업을 일시 중단한 것으로 전했다.웰링턴에 거주하는 … 더보기

수업 중 스마트폰 사용 금지 오클랜드 한 학교, 학생들 기꺼이 받아들여

댓글 0 | 조회 1,107 | 2019.06.05
(KCR방송=뉴질랜드) 10대들로부터 스마트 폰을 빼앗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지만, 오클랜드의 한 학교에서 수업 시간 중 전화기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많은 학생들이… 더보기

오클랜드와 웰링턴, 오늘 강풍 경고

댓글 0 | 조회 917 | 2019.06.05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와 웰링턴 시민들은 오늘 매우 강한 바람에 대비하여 전선이 끊어질 수도 있을 가능성 등 위험에 주의하도록 경고되고 있다.기상 전문가들은 오늘 아침 8… 더보기

오클랜드 한 여성, 2차 대전 당시 영국군 탱크 팔려다가 제동

댓글 0 | 조회 1,133 | 2019.06.05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한 여성이 2차 대전 당시 영국군이 사용하였던 탱크를 추첨 경품으로 팔려다가 제동이 걸렸다.내무부는 추첨 경품을 하기 위하여는 정식 라이선스가 필… 더보기

'스냅챗 데이트' 시도하다 크게 다친 남성

댓글 0 | 조회 1,758 | 2019.06.04
'스냅챗 데이트(Snapchat date)'를 시도하던 남성이 상대방의 공격으로 크게 다쳤다.사건은 지난 5월 30일(목) 심야에 오클랜드의 파파토에토에(Papatoetoe)의 한… 더보기

투명 배낭에 담겨 주인과 함께 등산하는 고양이

댓글 0 | 조회 1,267 | 2019.06.04
한 젊은 여성이 속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배낭에 고양이를 담은 채 산에 오르는 이색적인 모습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소개돼 많은 사람들의 흥미를 끌었다.영상이 촬영된 곳은 북섬 동해안의… 더보기

오클랜드 "지난 연휴 동안 홍역 환자 7명 또 발생"

댓글 0 | 조회 650 | 2019.06.04
지난 여왕탄신일 연휴 동안에도 오클랜드 지역에서 홍역 환자가 계속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오클랜드 지역의 보건 당국인 'ARPHS(Auckland Regional Public He… 더보기

대형 트럭과 승용차 충돌, 2명 사망하고 한 명 중상 입어

댓글 0 | 조회 905 | 2019.06.04
국도 교차로에서 가축을 운반하던 대형 트럭과 승용차가 충돌해 2명이 숨지고 한 명이 크게 다쳤다.사고는 6월 4일(화) 오전 11시 55분경에 캔터베리 중부 내륙 도시인 메스벤(M… 더보기

[포토뉴스] 뉴질랜드의 초롱초롱한 밤하늘

댓글 0 | 조회 539 | 2019.06.04
이 사진은Jong Annie Park님의 작품이다. 그녀는 매크로(Macro; 근접) 사진을 주로 찍고 있으며,​인스타그램 (www.instagram.com/jong_annie_p… 더보기

총기 위협 신고, CHCH 거리 일시 봉쇄

댓글 0 | 조회 744 | 2019.06.04
경찰은 총기 위협 신고가 접수된 후 크라이스트처치의 학교를 일시 폐쇄하고 두 군데의 시티 거리를 일시 봉쇄했다.화요일 오후 Riccarton에 있는 Riccarton Road와 B… 더보기

정부, 우버와 인스타그램 등 디지털 플랫폼에도 세금 부과 예정

댓글 0 | 조회 625 | 2019.06.04
정부에서는 우버와 인스타그램 등 디지털 플랫폼에도 세금을 부과할 것을 예정이다.정부는 해외 디지털 회사가 더 이상 지역 업체가 이용할 수 없는 세금 감면 혜택을 받지 않도록 할 것… 더보기

소 마이코플라즈마 병 근절, 10만마리 소 제거

댓글 0 | 조회 399 | 2019.06.04
정부는 소 마이코플라즈마 병을 근절하기 위해 10만 마리의 소를 제거했다.1차 산업부의 발표에 의하면 뉴질랜드에서 171개의 목장에서 소 마이코플라즈마 병이 확인되었다.마이코플라즈… 더보기

할머니가 남긴 집에 산 여성, 이모에게 렌트비 $21,600 지불 명령받아

댓글 0 | 조회 2,883 | 2019.06.04
할머니가 남긴 집에서 살던 여성은 이모에게 렌트비 $21,600를 지불하라는 명령을 받았다.지난 2012년 12월부터 스펠만은 오클랜드 린필드의 할머니 소유 집에서 임대료 없이 살… 더보기

내일, 전국 대부분에 폭우와 강풍 예보

댓글 0 | 조회 1,184 | 2019.06.04
지난 주말 기온이 크게 떨어져 겨울 날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은 맑은 쌀쌀한 가운데 건조하지만, 내일은 전국 대부분에 비바람이 칠 것으로 예보되었다.화요일 아침 트위젤은 최저… 더보기

리디아 고, 기분 좋은 홀인원 했어요!

댓글 0 | 조회 1,045 | 2019.06.04
뉴질랜드 교민 골퍼, 리디아 고 선수가 2019 US여자오픈(the Country Club of Charleston/파71·6,732야드) 최종 라운드에서 기분 좋은 홀인원을 기록… 더보기

과도한 스포츠 액티비티 부상 늘어, 과격한 스포츠 자제 당부

댓글 0 | 조회 582 | 2019.06.04
(KCR방송=뉴질랜드) ACC는 어린 자녀들이 과도한 스포츠 액티비티들로 부상이 늘어나고 있다고 밝히며, 학부모들에게 자녀들의 과격한 스포츠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또 스… 더보기

Queen’s Birth Day 연휴, 교통사고로 모두 6명 사망

댓글 0 | 조회 794 | 2019.06.04
(KCR방송=뉴질랜드) 오늘 새벽 교통 사고로 인하여 사망자가 발생하면서, 이번 Queen’s Birth Day 연휴 기간 동안 교통사고 희생자 수는 여섯 명이 되었다.오늘 새벽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