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동생이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도와 주세요...

제 동생이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도와 주세요...

jinlee1luv외 1명
35 6,605 ㅑ33ㅕ최정호
안녕하세요? 먼저 이렇게라도 해서 방법을 찾고 싶은 간절함으로 이 글을 쓰고 있다는 점을 알아 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이 글로 인해서 불편하신 분이 계시다면 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는 현재 한국에 거주중이며 코로나19로 인해서 달려가 보지도 못하고 생각만 복잡하게 지내고 있습니다.
 먼 나라 뉴질랜드에서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여동생을 위해서 뭔가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없을까 고민하며 인터넷을 찾아 보다가 이곳을 알게 되어 염치불구하고 조금이라도 희망을 찾아 교민분들께 사연을 올려 봅니다...

제  여동생은 뉴질랜드로 가족들이 모두 이민을 간지가 10여년이 지났습니다. 그곳에서 태어난 귀여운둘째,셋째,넷째 악동들 그리고 부부가 소소하지만 행복한 이민 생활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2021년 1월11일 오클랜드 자택에서 둘째 조카가 갑작스런 사고를 당하여 세상을 떠나는 참담한 일이 발생했습니다.
16년이란 짦은 생을 마감한 어린 조카의 해맑은 웃음은 외삼촌인 제게도 아직까지 믿지 못할 현실이 되었습니다...ㅠㅠ
당시 여동생은 외출중이었고 상황은 2층 둘째조카 방에서 발생했으며 셋째가 뒤늦게 형을 발견하여 엄마(동생)에게 연락하여 비보를 듣게 되었지요...아빠는 암투병으로 인해 치료차 한국에 나가 있던 상황이라 하늘이 무너져 내리는 상황을 동생 혼자서 감당해야만 했습니다.
아이 아빠가 갑작스레 귀국해야하는 우여곡절의 시간끝에 1월29일에서야 조카의 장례가 치뤄졌고 그 이후로 지금까지 가족들 모두 너무 큰 아픔에 자포자기하는 마음으로 그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지옥과도 같은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아빠는 한국에 가지 않았더라면 이런 일이 없었을텐데 라고 자책을 하고
엄마인 여동생은 내가 외출만 하지 않았어도 일어나지 않았을 일이다라고 자책하고
셋째 조카는 자기가 조금만 일찍 형을 발견했더라면 이런 일은 없었을텐데 하는...

자식을 잃은 애끓는 엄마의 마음을 어찌 오빠인 제가 감히 헤아릴 수 있겠습니까...
우리 오남매중의 막내인 여동생을 위해 남매들이 차례로 전화를 해도 좀처럼 잘 받지 않습니다. 받아봐야 뻔한 소리할 거라는 생각때문이겠지 짐작은 하지만요.
몇일전 통화할때는 이사를 해서 환경을 바꿔 보라고 권유했지만 최근 오클랜드의 집값이 몇 달만에 엄청나게 올라서 엄두를 못낸다고 하더군요...
가끔 전화연결이 되어 통화를 해도 이야기를 들어주는거 밖에 할 수 없는 지금의 상황이 답답하기만 합니다.
곁에 있다면 당장 달려가 슬픔을 같이 나누고 네 잘못이 아니다. 자책하지 마라. 꼭 안아주고 다독여 주기라도 할텐데 현실은 아무것도 할 수가 없네요...
너무 깊은 슬픔에 빠져 숨쉬는 것 조차 버거워하는 동생과 가족들을 위해서 제가 할 수 있는 일이 없다는 현실에 가슴 아픈 마음 뿐입니다...
어떻게 해야 사랑하는 동생이 이 슬픔을 극복해 낼 수 있을까요?
혹시라도 오클랜드에 거주하시는 교민분들에게 한 송이 꽃으로 위로의 마음을 전해 달라고 부탁하면 어떨까?
아니면 아르바이트 하시는 분을 구해서라도 매일매일 꽃 한송이를 전달해 달라고 한다면 어떨까?
이런 글 자체가 동생에게 오히려 더 부담이 되는 건 아닐까?
머리가 복잡하기만 할뿐 한번도 뉴질랜드를 가 본적이 없어 현지 사정을  모르다 보니 이런저런 공허한 생각만 가득 합니다...
어떻게 하면 이런 기가막힌 동생의 심정을 풀어 줄 수 있을까요? 엄마가 정신을 차려야 남은 조카들도 그리고 아빠도 힘든 시간을 이겨 낼텐데 모두가 맥을 놓아 버렸습니다...

어떻게 하면 동생이 이 지옥같은 터널을 빠져 나와 힘들겠지만 일상으로 돌아오게 만들 수 있을지...
모든게 무너져버려 삶을 살아갈 의지마저 사라져 아무것도 할 수 없다는 동생의 말을 들으면 순간적으로 나쁜 마음을 먹게 되는건 아닐까? 그럴일은 없겠지.하면서도 자꾸만 안 좋은 생각이 듭니다. 저를 비롯한 언니,오빠들의 이 간절한 마음이 동생에게 전달되어 힘을 낼 수 있을까요...ㅠㅠ
답을 찾을 수 없어 답답한 시간만 흐르네요...
connective
외 3명
먼저 어떤 말로도 위로하기 힘든 상황을 지내고 계신 가족들과 한국에서 발만 동동 구를 수밖에 없는 형제분들을 생각하니 안타까운 마음과 위로의 마음을 전합니다. 누구보다 큰 충격을 받았을 어린 동생과 부모님이 받으신 상처는 시간이 흘러도 않고 늘 가슴을 찌르는 아픔이 되기에 주변 분들의 따듯한 돌봄과 세심한 위로가 절실하지만 형제분께서 염두에 두신 것처럼 무엇이 적절한 도움이 될지 막막한 상황입니다.
부디 어머님께서 가장 힘드시겠지만 남은 가족들의 회복을 생각하셔서 조금만 힘내 주세요,. 빅팀 서포트에 연락하셔서 전문가들과 상담하시고 마음에 받은 상처 치료를 병행하시면서 치유해 나가셔야 할 것 같습니다.
부디 힘내세요.. 안타까운 마음으로 깊은 위로를 전하며 기도하겠습니다.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진심이 느껴지는 말씀에 제 자신이 위로를 받는거 같습니다...ㅠㅠ
댓글 주신 내용을 보고서 빅팀 서포트라는 단체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네요. 찾아보니 잉글랜드와 웨일즈에서 활동한다는데 오클랜드에서도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건지요? 전문가와 상담을 받아야하는데 문화적 영향때문인지 가봐야지 하는 말만하고 찾아 가지를 않고 있습니다...
connective
외 1명
뉴질랜드도 정부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힘내셔서 회복을 위한 첫걸음을 떼시길 응원합니다.
http://www.victimsinfo.govt.nz/support-and-services/information-and-services-for-victims/
https://victimsupport.org.nz/
Essie
네 그런데 키위들이 한국 사람들에게 도움을 어떻게 줄지 미지수이네요..전화상담이 주로 인것 같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지는..아마도 나중엔 정신과 상담을 받으라고 하겠죠..? 심리상담사에게 털어놓으면 도움이 될까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저도 그게 좀 많이 염려가 됩니다.
이방인에 대한 정서적 교감이 얼마나 있을지 알 수가 없기에 한국으로 다시 들어 오면 어떤지 물어 봤지만 아이들 때문에 그럴 수 없다고 하니 너무 답답하기만 하네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조금 더 용기를 내어 연락을 취해보라고 해야겠습니다.
너무 감사합니다.
connective
외 2명
고려하시는 부분 충분히 이해가 됩니다.  정서와 문화가 다르지만 사람의 본성과 마음은 비슷하잖아요.. 아시안 서비스와 통역서비스도 있답니다.  신앙으로 은혜도 구하는 동시에 사람이 마땅히 해야할 일들인 전문가의 도움과 처방이 지금 아이들을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고 해 주세요.. 힘 내세요
ㅑ33ㅕ최정호
다시한번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동생이랑 통화해서 말씀해 주신 부분을 챙겨 보겠습니다.
전문가의 도움이 정말 필요합니다...
Essie
외 4명
안녕하세요 정말 어떻게 위로의 말씀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도움을 어떻게 드려야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한가지 신앙인으로서 제가 기도하면서 발견한 것은 인간에게 질병과 사고와 이 모든 생로병사의 고통이라는 것을 주는 저주와 죄는 악한 영으로 부터 시작 된 것이고 그것의 모든 저주를 예수님께서 우리를 위해 십자가에 피를 흘리셨다는 것입니다. 이 구원의 능력은 누구에게나 다 필요한 것입니다. 현대 교회에서는 인본화 세속화 되어 이 구원의 능력을 베풀지 못하니 정말 안타깝습니다. 우리에게 오는 고통에서 의미를 찾아 은혜로 바꿀 수도 있고 이 고통에서 영원히 벗어나지 못하는 트로마로 인생을 마감할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인간이 주는 위로나 도움이라는 것은 정말 형제나 가족이라고 하더라도 큰 도움을 주지 못하고 마음의 위로 정도라고 봅니다. 위로가 되는 것은 오히려 죽은 아들을 살려내는게 진정한 위로지 그 사람에게 무엇이 위안이 되겠습니까? 그 슬픔의 깊은 정도를 우리가 안다고 하면 교만하고 우리가 위로할 수 있다고 하면 그것은 교만한 자입니다. 그래서 전할 것은 예수 구원의 능력밖에는 없습니다. 저는 오늘도 누구에게나 구원을 줄수있는 그분의 능력을 전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1dPtXSR5NlY&t=10s 그분만이 동생을 위로할 수 있는 자격이 되십니다. 왜냐하면 그분만이 생명을 살리는 능력이 있기 때문입니다.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한국에서 전하는 몇마디의 말들은 공허함에 메아리 정도로 밖에 들리지 않는거 같습니다...ㅠㅠ
동생 가족은 신앙생활을 하고 있는데도 아직 하나님을 믿고 의지하며 빠져 나오기엔 너무나 힘들어 하고 있습니다....
Essie
안녕하세요 제가 실질적인 도움을 생각을 못했네요..혹시라도 제가 가서 방문 하여 기도나 위로의 말씀 전하기를 원하시면 쪽지 주시면 도와드리겠습니다. 물론 다른 것도 챙겨갈께요 ^^
ㅑ33ㅕ최정호
아닙니다. 말씀 주신 내용에서 깊은 신앙심을 알 수있습니다. 동생도 하나님을 많이 의지하고 있습니다. 너무너무 고맙습니다. 실례가 아니라면 동생의 눈치를 살펴보고 연락을 드려도 괜찮을지요? 받아 들일 준비가 되었는지 확인을 해 봐야할 거 같습니다...ㅠㅠ
Essie
네 동생분 한테 물어보세요 ^^
davidlimjj
외 3명
이렇게 아픈 마움과 안타까운 마음을 나누는 용기에 응원을 드리며 .
저도 뉴질랜드 에서 가장 큰 아픔을 겪었던 사람입니다 .
본인을 만나지 않더라도 . 저 개인적으로 위로의 글을 전하고 싶습니다 .
제 이메일로 연락 주세요
jcome4me@gmail.com
그리고  꽃이라도 전하고 싶습니다 .
ㅑ33ㅕ최정호
외 1명
아침에 일어나 댓글들을 확인하면서 울컥울컥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너무너무 고맙습니다.
부탁드리는 것이 실례가 아닐지 망설여집니다.
davidlimjj
외 1명
전혀 실례가 아닙니다 .
같은 큰 아픔을 겪은 사람은  남의 아픔이라도  제 뼈속까지  느껴집니다 .제일 먼저 해야할 일입니다
연락주세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메일로 동생네 주소와 제 연락처를 보내드렸습니다.
좋은 말씀 부탁드립니다.
zemzemzem
외 2명
안녕하세요. 동색가족이 처한 상황이 많이 안타깝고 마음이 아픕니다. 저희 교회에서 어려움에 처한 분들에게 도움을 드리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별거는 아니지만 이런상황에서 가족들 먹이는 일이 많이 버거우실 것 같은데 반찬 몇가지 해서 전달해드리고 싶습니다. 혹시 도움을 원하시면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21 833 753
ㅑ33ㅕ최정호
외 1명
고맙습니다.
안그래도 동생은 식사 준비하는거 조차 버거워하는 하며 먹는게 무슨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다는 말도 하더군요.
남은 아이들을 위래서라도 해야 한다는 걸 알기에 엄마라는 힘으로 버티는 중입니다...
너무너무 고맙습니다.
ㅑ33ㅕ최정호
네이버 메일로 연동해서 로그인을 하니 쪽지보내기가 되지를 않네요. 메일 주소를 알려주신다면 그리로 제 연락처와 동생네 주소를 보내겠습니다.
고맙습니다.
HappyNZgha
저두 뉴질랜드에서 살고있지만 멀리서나마 위로드리고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시고 좀더 힘을내세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어떻게든 동생에게 메세지가 전달될 수 있도록 해보겠습니다.
생명
외 2명
많은 분들이 따뜻한 마음으로 도와주시겠다고 하니 너무 훈훈하네요. 저는 어떤 방법으로 도울 수 있을까 고민해 봤는데, 정기적으로 방문하면서 동생분이랑 친구가 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요. 같이 커피도 마시고, 이런저런 이야기도 하는. 제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최선을 다해볼게요. 쪽지 남겨주세요. 그리고, 정호오빠 분도 힘내세요! 저는 조카들처럼 한참 사춘기 때 오빠를 잃었는데, 돌이켜보면 그 이후에 더 씩씩하게 살아왔고, 지금은 남은 남매랑 세상 둘도 없는 친구예요. 아직도 부모님이 괴로워하시던 모습은 생생한데, 시간이 흐를수록 그 큰 슬픔을 안고 남은 자녀들을 위해 더욱 열심히 살아주신게 너무 감사해요. 그래서, 언더커버로 힘든 분들에게 다가가 친구가 되어주는 삶을(직장과 별개로) 저희 가족 모두 자연스럽게 살고 있어요. 평생 지워질 수 없는 기억이지만, 나중에 다른 아픈 사람들까지 도울 수 있는 씩씩한 동생분이 될거예요.
ㅑ33ㅕ최정호
너무너무 고맙습니다.
말씀만 들어도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ㅠㅠ
제가 네이버 아이디로 연동해서 들어오니 쪽지보내기 기능이 아되네요. 혹시 메일 주소를 알려주신다면 제 연락처와 동생네 주소를 보내겠습니다.
고마우신 말씀에 너무 큰 힘이 됩니다.
고맙습니다.
생명
nzlife2020@gmail.com 입니다.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메일로 제 동생 메일과 제 연락처를 보냈습니다.
위로의 말씀과 따뜻한 마음 잘 간직하겠습니다.
colin
안녕하세요. 아무래도 제가 아는 분 같아서 제 연락처 드립니다. 카톡 아이디 hanitop. 입니다. 연락을 해보려고 했는 데 알지도 못하고 뭣보다 아무도 몰랐으면 좋겠다고 남은 아이들 뒤에서 얘깃거리가 될까봐 걱정되신다는 말을 들어서 쉽사리 다가갈수가 없었어요. 근데 오빠분 글을보니 너무 속상하네요. 사실 일면식도 제대로 없지만 관심조차 멀어져 생각도못하고 살았다는 게 너무 미안하고 속상해요. 톡이 안된다면 제 메일주소로 연락하셔도 돼요. hanandin@naver.com 으로 연락주세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이렇게 많은 분들이 위로해 주실 줄 몰랐습니다.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아무래도 엄마 입장에서는 조심스러운 일이다보니 그랬나 봅니다. 메일주소로 제 동생 메일과 제 연락처를 보내겠습니다. 너무 고맙다는 말밖에 떠오르지 않네요...ㅠㅠ
참charm
저도 이 글을 읽으니 마음이 무겁고 아픔이 느껴집니다.
지금 너무 힘든 일을 겪고 계시는 동생분께 큰 힘이 되어드릴 수는 없겠지만...
연락처 보내주시면 제가 도울수 있는 일을 함께 찾아 보겠습니다.
leebg2@hanmail.net 제 이메일 주소 입니다.
먼 곳에서 동생분 걱정때문에 많이 힘들어 하시는 형제분들도 힘내시길 바라겠습니다.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제 동생을 응원해주시고 위로해주시는 따뜻한 마음 잘 간직하겠습니다. 메일로 동생 메일과 제 연락처를 보내드리겠습니다.
hula
외 1명
안녕하세요? 우선 자식을 잃은 그 아픈 마음이 이해가 가다보니
울컥 하기도하고 무엇이라도 도움을 드릴수 있을까 생각도 해보왔지만

예전 제 주위에도 몇년전 자식을 잃은 분이 계신데
그때 상황을 생각해 보면 그냥 지켜보고 큰일만 생기지 않게 가족이 챙기는것이 맞는게 아닐까 생각합니다
어차피 그 누구도 위로가 안되기에....그저 시간이 필요합니다

한인사회가 좁다보니 허구한날 위로한다고 전화가 수백통이 왔었습니다
자기 자식의 죽음에 관해 수백번 같은 얘기를 반복 한다는것이 당사자한테 얼마나 끔찍한 일인지
정말 순수한 마음으로 위로는 건네는 사람들이 대부분이긴 하지만 그것마저 부담일수 있습니다
그 중에 그저 그 상황이 궁금해서 연락하는 사람들도 있기 마련입니다

그저 이럴수도 있다는 제 의견일뿐....앞으로 잘 헤쳐 나가시길 기도합니다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글에서 제 동생을 염려해 주시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저 역시 글을 올리기까지 고민이 깊었습니다.
나의 글로 인하여 동생이 더 고통을 받게 되는 건 아닌지...
가장 우려했던 부분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친족들이 모두 한국에 있고 코로나19라는 상황이라 어쩔 수 없어서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교민분들의 사랑의 힘을 믿어 보기로 했습니다. 지난 몇 일간 모르고 계셨던 동생 지인들도 찾아와 깊은 위로를 해주셨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같은 아픔을 겪으신 많은 분들이 보내주신 메일을 읽으며 동생이 조금씩 긍정의 에너지를 회복하고 있어 오빠로서 너무 고마울 따름입니다. 아직은 동생의 회복이 우선이라 이것저것 돌아볼 여유가 없었을만큼 절박하기도 했습니다. 이 글을 빌어 제 글을 읽으시고 깊은 위로와 공감에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Lizkim
혹시나 이민성에 연락을 해보셨는지요. 코로나로 입국이 제한되어잇지만 이런케이스라면 가족중 누구라도 3개월 비자를 내어줄수도 있을듯 한데요. 아이 장례한 문서라든지 아빠가 투병중인 이곳 병원문서 혹은 병원 지피나 닥터를 통해 reference form을 받아 이민성에 제출을 한번 해보심이 좋을듯해요. 주변 이웃중에 아이낳았는데 부부이외에는 가족들이 모두 해외에 있고, 아이 아빠가 몸이 좋지 않아서 그 서류를 의사에게 받아 이민성에 내어 아이의 외할머니가 3개월비자를 받아 2주격리후에 지금 아이를 케어하기위해 와있는 경우가 잇어요. 동생분의 케이스도 충분히 서포트가족이 입국할수 있는 비자를 내줄수 있을듯하니 한번 해보시는게 어떨까하고 조심스레 전해봅니다. 어떤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겠지만, 가족중 도움을 줄수있는 분이 들어와서 도와주시는게 가장 나을듯 할것 같네요.
ㅑ33ㅕ최정호
고맙습니다.
그런 방법도 있었군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우선은 한국에 가족들이 오랜 시간 1개월이상 시간을 낼 수 여력이 없습니다...ㅠㅠ
하지만 한 번더 가족들간에 상의를 해서  이 방법에 대해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관심을 가져주셔서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doubleone
안녕하세요. 코로나 시기에 고생 많으십니다. 제가 코리아 포스트에 자주 들어오지도 않아, 댓글도 달지 않지만 현 상황을 갖고 계신 외삼촌 님 글에 가슴이 먹먹하여 댓글 달게 됩니다.

저같은 소인이 어떤 말을 드릴지언정 당사자분(외삼촌님)의 가슴의 아픔을 헤아릴수 없겠지만 현실적으로 제가 무언가를 행해 작게나마 마음의 작은 위로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에 댓글 답니다. 따라서 마음도 좋지만 행함이 더욱 가치가 있듯이 제 이메일 주소로 위치 알려주시면 쑥스럽지만 꽃송이와 변변치 못한 손편지로 마음을 전해 드리고 싶습니다. raykimnz@gmail.com 입니다. 부디 어려운 시기에 마음 평안 하시길 기원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마음 속 깊이 빕니다.
번호 제목 날짜
★ 환전, 재택근무,합법부업 당일지급 50 만원★ - 주의 요망.
● 알고싶어요 운영원칙 ●
댁의 게라지 도어는 안녕하십니까 -Eden garage door repa…
8282| Youtube 동영상 링크:https://youtu.b… 더보기
조회 53,303 | 댓글 4
2018.05.05 (토) 13:23
[OK딜리버리] 한국▶뉴질랜드 항공택배 키로당 16불! 연휴에도 계속됩니…
gsexpress| "​​한국-뉴질랜드, 항공/해상 양방향 배송대행 OK!… 더보기
조회 73,725 | 댓글 34
2018.05.24 (목) 17:20
오클랜드 공항, 항공기 출발 · 도착시간 실시간 보기
KoreaPost| [여기를 클릭하세요!]운항 현황 실시간 조회
조회 157,296 | 댓글 5
2013.06.18 (화) 14:24
SUN WOOD 썬우드=데크, 베란다 지붕. 퍼골라,/리노베이션/거주 공…
PRADA| SINCE 2013,썬 우드(SUN WOOD) 뉴질랜드… 더보기
조회 118,649 | 댓글 7
2013.01.29 (화) 08:49
중국발 컨테이너 고민 해결해드립니다
aioncargo| 해운역사상 유례가 없는 물류대란이 전세계적으로 지속되고… 더보기
조회 153,218 | 댓글 128
2012.05.03 (목) 16:31
[디자인하우스] 인테리어 디자인 리노베이션
pk| 디자인 설계 인허가 / 컨설팅 및 수익분석 / 주택 상… 더보기
조회 90,836
2015.06.04 (목) 20:25
@일반이사,포장이사, 소량이사, 지방이사,해외이사 문의 환영◀◀
MrMover| ↔↔◈뉴질랜드 공식 승인 업체◈☎027 522 883… 더보기
조회 134,062 | 댓글 1
2015.05.08 (금) 13:05
41843 한국에서 선편으로 택배 받으려면...
기타| sese| 한국에서 선편으로 택배를 받으려고 해요. 혹시… 더보기
조회 139
3시간전
41842 북쪽에 spa 있나요?
기타| 뉴우질랜더| 안녕하세요 Northshore에 spa있는 수… 더보기
조회 105
3시간전
41841 유치원 선생님 선물 모가 좋을까요?(마오리샘)
기타| dwbutter| 유치원을 옮기면서 아이들에게 잘 해주셨던 선생… 더보기
조회 731 | 댓글 1
7시간전
41840 코브라 수도꼭지 구입처
기타| 싸이먼| 영업용 주방에서 사용하는 코브라형 수전 구입처… 더보기
조회 373 | 댓글 1
7시간전
41839 LG텔레비가 갑자기 보는도중 화면이 없어졋네요
가전/IT| psook| 오늘 오전 텔레비를 보는도중 갑자기 화면이 안… 더보기
조회 384 | 댓글 1
10시간전
★ 환전, 재택근무,합법부업 당일지급 50-500만원★ - 주의 요망.
KoreaPost| '알고싶어란'에 환전업무 혹은 당일 지급 합법 재택근무… 더보기
조회 7,925
2020.05.26 (화) 19:20
41838 크라이스트처치 원룸
부동산/렌트| 세리아| 안녕하세요..20대 중반의 아들이 남섬 크라이… 더보기
조회 754 | 댓글 5
12시간전
41837 오늘 부터 호주여행은 호주 영주권자 이상만 갈수 있나요?
기타| Myday| 안녕하세요 ~~ 저는 뉴질랜드 영주권자 인데요… 더보기
조회 1,966 | 댓글 1
15시간전
41836 한인 검안사 있는 노스쇼어 지점
의료/건강| 꿈속에서| 노스쇼어 한인 검안사 있는 곳 아시는 분 안내… 더보기
조회 470 | 댓글 3
15시간전
41835 뉴질랜드 가상화폐 전문가님께 질문요
기타| 평화비둘기| 뉴질랜드에서 가상화폐 거래시 세금도 내야하는건… 더보기
조회 453 | 댓글 1
17시간전
41834 안녕 하세여 문을 뜯기전에 혹시 방법이 있을가 하고요..
기타| 닠크네임| 사진 보이는 것 같이 안에서 실수로 버튼이 제… 더보기
조회 1,696 | 댓글 1
1일전
41833 VOC신청하신분들~
법/세무/수당| kiwiko22| 안녕하세요,VOC비자를 신청한 상태에서 그 직… 더보기
조회 978 | 댓글 2
1일전
✨ 론칭 $1000 할인 ✨ 앉는 순간 피로가 풀려요오오오오~ ✨
하이마트| ◆◈◆◈◆◈◆◈◆◈◆◈◆◈◆◈◆◈◆◈◆◈◆◈◆◈◆◈◆​… 더보기
조회 144,837 | 댓글 14
2015.10.08 (목) 13:00
41832 드럼 전공 하려면 어디학과를 가야 하나요..
교육| onlyyedam| 뉴질랜드에서 중고등 학교를 다니지 않아서 대학… 더보기
조회 489 | 댓글 1
1일전
41831 한국내 배송업체(한국->한국)
기타| Badge| 안녕하세요. 한국 어머님 댁에서 책을 배송대행… 더보기
조회 401 | 댓글 2
1일전
41830 한국 깻잎/상추/고추등 모종 구할수있는곳 찾아요
기타| Mybebe| 안녕하세요 한국 깻잎, 상추, 고추등 모종 구… 더보기
조회 352
1일전
41829 이 꽃 이름이 무엇이고 어디서 살수 있지요 ?
기타| Keneasy| 꽃 이름과 어디서 살수 있는지 사계절 피는 꽃… 더보기
조회 1,483 | 댓글 4
1일전
41828 형사소송 전문 변호사님을 찾습니다
법/세무/수당| 지우개로쓰세요| 사내 성희롱/성추행 관련해 형사고소를 진행하기… 더보기
조회 1,674
1일전
41827 스포츠 중계 시청
기타| susannayhlim| 골프랑 스포츠 중계 시청은 어떻게 해야 볼수 … 더보기
조회 533 | 댓글 2
1일전
41826 아기분유..
기타| 코호| 이제 1달 된 신생아인데 압타밀 골드 먹고있어… 더보기
조회 783 | 댓글 5
1일전
41825 서니눅베이커리 어디로 이사했는지 아시는분이요
기타| 카테1| 서니눅베이커리가 집근처라서 밤식빵 잘사다먹었었… 더보기
조회 705 | 댓글 1
1일전
41824 삼성폰 액정 터치기능이 안되서요. ㅜㅜ
가전/IT| alslalsl| 이틀전부터 폰이 터치기능이 안되고 있어요. 전… 더보기
조회 253
2일전
41823 열쇠가 부러졌어요
수리| 보라보라해| 이렇게 생긴 키인데 돌리는 손잡이 부분이 떨어… 더보기
조회 1,000 | 댓글 4
2일전
41822 거실에 까는 전기 온돌 마루와 같은 장판을 파는곳을 알고싶어요
기타| singing| 아기가 있어서 거실에다 한국산 전기 온돌 마루… 더보기
조회 765 | 댓글 1
2일전
41821 호익 프랫부시 근처 맛 집
기타| 두리123| 안녕하세요~~ 플랫부시나 호익 근처에 월요일 … 더보기
조회 1,232 | 댓글 9
2일전
41820 EOI 파트너 보너스 점수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기타| DDosso| 안녕하세요 저희가 EOI 점수 계산하던 중에 … 더보기
조회 925 | 댓글 2
2일전
41819 재봉틀 가르쳐 주는 곳
교육| dksil2| 안녕하세요 제가 얼마전부터 재봉틀이 배우고 싶… 더보기
조회 559 | 댓글 2
2일전
41818 집개조 도어설치
수리| 빌리02| 안녕하세요, 겨울이 오기전에 거실과 2층 계단… 더보기
조회 688 | 댓글 1
2일전
41817 두꺼비집 관련 문의
수리| 더블제이| 갑자기 콘센트가 몇개가 안되서 보니 두꺼비집에… 더보기
조회 903 | 댓글 6
2일전
41816 렌트집 카드키를 집에 두고 나왔는데 열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부동산/렌트| lxxxie| 빌딩매니저와 부동산에 연락해봤는데 토요일이라 … 더보기
조회 1,694 | 댓글 1
3일전
41815 골프채 한국으로 배송
기타| wellie| 안녕하세요. 여기에서 사용하던 중고 골프채 (… 더보기
조회 764 | 댓글 2
3일전
41814 두달전에 자동차사고건으로 글올렸었어요ㅜㅜ
법/세무/수당| doradoar| 정확히 두달전이네요. 폐차를 할만큼 큰사고 였… 더보기
조회 3,126 | 댓글 9
3일전
41813 얼마전부터 왼쪽 허벅지가 전기오듯이 찌릿찌릿해요
의료/건강| frozen| 안녕하세요? 50대 여자입니다.얼마전부터...… 더보기
조회 3,040 | 댓글 9
3일전
41812 파트너쉽영주권 추가서류
이민/유학| gudonut| 파트너쉽 영주권을 두달전에 신청했는데 추가서류… 더보기
조회 1,034 | 댓글 3
3일전
41811 무슨열매인가요? 식용이 가능한가요?
기타| promise| 집마당에 떨어져 있는데 무슨열매인지 모르겠어요… 더보기
조회 2,669 | 댓글 9
3일전
41810 암호화폐 거래 하시는 분
금융| 새벽창0|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거래를 위해 플렛폼 계정… 더보기
조회 971 | 댓글 2
3일전
41809 치아 교정 잘하는 치과있음 알려주세요
미용| Myday| 아들 치아 교정때문에 차과를 가야하는데 잘하는… 더보기
조회 246 | 댓글 1
3일전
41808 호주 지문 폴리스 체크 하셨던분들 얼마나 걸리셨나요?
기타| 덤블도어| 전에 호주 지문 폴리스 첵 신청 방법에 대해 … 더보기
조회 698 | 댓글 3
4일전
41807 가스렌지 문의드립니다
수리| nzwooo| 집 부엌 가스렌지 4구중 한 두개가 점화 불꽃… 더보기
조회 527 | 댓글 1
4일전
41806 쿠쿠 소모품 구매는 어디서..??
가전/IT| 뉴질랜드닉네임| 혹시 쿠쿠 고무패킹 같은 소모품은 어디서 파는… 더보기
조회 1,836 | 댓글 5
4일전
41805 혹시 이 책 가지고 계신 분 계실까요?
교육| 아본델맘| 안녕하세요 아래 세 권 중 한 권이라도 있으신… 더보기
조회 2,064
4일전
41804 개인간 자동채 매매시 필요한 서류와 주의사항인 뭔가요?
자동차| 안녕뉴질| 안녕하세요개인간 거래를 통해 제가 타고있는 차… 더보기
조회 643 | 댓글 2
4일전
41803 Skinny Jump 와이파이 써 보신 분
가전/IT| 새벽창0| 현쟈 브로드밴드로 보타폰 5G Wireless… 더보기
조회 566 | 댓글 3
4일전
41802 한국인 GP 추천좀 해주세요 ‘갑상선 기능 항진증’
의료/건강| 고동우| 한국에서 3년동안 ‘갑상선 기능 항진증’ 치료… 더보기
조회 2,370 | 댓글 7
4일전
41801 메이크업 잘하는 미용실
미용| prida| 노스쇼어쪽 추천좀 부탁드려요
조회 231
4일전
41800 영 가든 연락처
기타| 혜영| 코포 구독자님들 모두들 안녕하세요? 큰나무를 … 더보기
조회 552 | 댓글 1
4일전
41799 ##nztc 유아교육 공부 하시는 분들##
교육| 공주미니| 혹시 nztc ece 공부 하고 계신분들이나 … 더보기
조회 559
5일전
41798 힛펌프 설치 궁금해요
가전/IT| 은지네| 거실에 힛펌프 설치 고민중인데요. 설치해주는 … 더보기
조회 508 | 댓글 1
5일전
41797 아버지가 운전 실수로 법원에 가게 생겼습니다.
법/세무/수당| onairess| 오늘 저녁에 아버지가 수요 예배를 마치고 귀가… 더보기
조회 6,352 | 댓글 27
5일전
41796 웰링턴/파미 페인터/빌더 찾습니다
수리| stvlee| 혹시 웰링턴이나 파미에 한국인 페인터나 레노베… 더보기
조회 401 | 댓글 1
5일전
41795 Electric kiwi 전기회사 referral 해주세요
기타| 혜영| 안녕하세요. 전기회사를 옮기고싶은데 현재 일렉… 더보기
조회 1,290 | 댓글 9
5일전
41794 알부민 보충제 어디서 구할 수 있을까요?
의료/건강| rlaskatn| 소변 검사에서 알부민이 많이 배출된다고 나왔습… 더보기
조회 386 | 댓글 1
5일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