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호등 시스템 시작, 레드와 오렌지

신호등 시스템 시작, 레드와 오렌지

0 개 3,729 노영례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5821_4324.png
 

12월 2일 목요일 밤 11시 59분, 드디어 오클랜드는 드디어 Alert Level 3에서 벗어나 새로운 신호등 시스템의 레드 레벨로 전환되었다. 이전보다 많이 완화된 규정이 적용되어 백신 접종자들은 보다 자유로운 생활을 할 수 있지만, 여전히 COVID-19 은 오클랜드 전역에서 존재하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북섬 노스랜드와 중부 지역의 타우포, 포토루아, 카웨라우, 화카타네, 오포티키, 기스본, 와이로아,랑기티케이, 황가누이, 루아페후 지역 또한 오클랜드와 같이 레드 레벨이고, 그 이외 지역은 모두 오렌지 레벨이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044_8283.png
 

새 신호등 시스템에서 백신 접종 대상자인 사람들은 백신 패스를 준비해야 한다. 


mycovidrecord.health.nz 웹사이트를 방문하여 백신 패스를 받는 것이 가장 빠르고 편리하다. 


백신 패스에 대한 문의 사항이 있는 경우 0800 222 478 전화를 이용하여 주 7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 사이에 문의할 수 있다. help@mycovidrecord.min.health.nz 로 이메일을 보내어 문의할 수도 있다.


급하게 백신 패스가 필요한 경우에는 COVID-19 백신 접종을 제공하는 약국을 방문하면, 백신 패스를 인쇄하는데 도움받을 수 있다. 백신 패스 인쇄를 도와주는 약국은 헬스포인트 웹사이트(healthpoint.co.nz)에서 찾아볼 수 있다.


'레드'에서의 모임

레드에서 모임을 진행할 수 있다. 모임은 My Vaccine Pass 요구 사항의 유무에 관계없이 Red에서 진행할 수 있지만 각각에 대해 다른 제한 사항이 있다.


COVID-19 보호 프레임워크(신호등)에서 가정의 버블은 존재하지 않는다.


Red에서 진행할 수 있는 모임은 친구와 가족 만나기, 결혼식 및 Civil union ceremonies, 교회 예배같은 신앙 모임,  집에서의 모임 및 파티, Club functions, 소셜 스포츠, 장례식과 탕이항가, 거리 퍼레이드, 공원에서 무료 공개 콘서트, Community Fairs 등이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111_2867.png
 


백신 패스 요구 사항이 있는 모임은 팩신 패스가 있는 사람만 참석 가능

모임이 My Vaccine Pass 요구 사항을 따르기로 선택한 경우 My Vaccine Pass가 있는 사람만 참석할 수 있다.


12세 3개월 미만의 어린이는 백신 접종이 필요한 장소에 입장하기 위해 My Vaccine Pass를 제시할 필요가 없다.


집이나 개인 주택의 모임에는 최대 100명까지 모일 수 있다. 다른 행사장에서 열리는 모임의 경우, 행사장 내 정해진 단일 공간에서 1m 물리적 거리두기 기준으로 최대 100명까지 언제든 모일 수 있다. 제한은 실내 및 실외 장소 모두에 적용된다. 제한에는 어린이가 포함되지만 직원은 포함되지 않는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139_9901.png
 


백신 패스 요구 사항이 없는 경우

모임 장소가 백신 통과 요건으로 운영되지 않기로 선택한 경우 백신 패스는 필요없다. 


집에서 모일 때는 최대 25명까지 모일 수 있다. 다른 장소에서 개최되는 모임의 경우 언제든지 장소의 지정된 단일 공간에서 1m 물리적 거리를 기준으로 최대 25명이 있을 수 있다. 그들은 My Vaccine Pass가 있거나 없는 사람들의 혼합일 수 있다.


제한은 실내 및 실외 장소 모두에 적용된다. 제한에는 어린이가 포함되지만 직원은 포함되지 않는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183_8465.png
 

예배 장소에 대한 조언

일부 종교 의식이나 관행에서 밀접 접촉에 소요되는 시간을 최소한으로 유지해야 한다. 현금 수집 상자 대신 비접촉 기부를 장려하고, 예배 후에 다과를 먹을 수 있지만 음료수, 컵, 접시, 수저 또는 기타 품목을 공유해서는 안 된다. 신호등 설정에서 접대에 대한 조언을 따를 필요는 없다.


예배 장소에는 사람들에게 My Vaccine Pass를 보여주고 입장할 것을 요청하는 포스터나 표지판이 있어야 한다. 직접 참석할 수 없는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온라인 서비스 제공을 고려하고, 이것은 신앙 기반 모임에 적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노래 부르기, 교회 합창단 및 기타 유형의 공연을 진행할 수 있다. 출연자는 얼굴 가리개를 착용할 필요가 없다. 사용 전후에 악기를 철저히 세척하고 소독해야 한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203_7684.png
 


My Vaccine Pass 요구 사항 간 전환

위치와 장소는 My Vaccine Pass가 필요한지 여부가 전환될 수 있다. 장례식장, 교회 또는 마라에와 같은 장소에서 서로 다른 그룹이 차례로 입장하는 장소에서는 백신 패스가 필요하다.


음식과 음료 제공

모임에서 음식과 음료를 제공할 수 있다.


모임이 접대 장소(예: 허가된 식당)인 경우 접대 지침을 따라야 한다.


접대 장소를 독점적으로 사용하는 경우 접대 조언을 따를 필요가 없다.


개인 주택과 예배 장소는 환대 규칙을 따를 필요가 없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233_9975.png
 


Red에서 마스크나 얼굴 가리개를 필수로 착용해야 하는 곳

마스크나 얼굴 가리개는 COVID-19의 확산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레드에서 마스크나 얼굴 가리개를 착용해야만 하는 장소는 국내 항공 운송 서비스, 대중 교통,

대중 교통 서비스의 도착 및 출발 지점, 소매점, 공공 장소/시설(수영장 제외),약국, 

수의학 서비스 및 동물 건강 및 복지 서비스, 법원 및 재판소, 특정 사회 서비스, NZ Post Limited에서 운영하는 공공 장소, 중앙 정부 기관, 지방 당국 또는 뉴질랜드 경찰이 운영하는 건물, 환자 또는 약국 이외의 의료 서비스 종사자가 아닌 사람, 행사 내를 포함하여 음식 및 음료 사업체 및 서비스의 근로자(유료 및 무급), 근접 사업장의 근로자(유급 및 무급), 모임의 근로자(유료 및 무급) 등이다.


체육관, 미용실 및 직장을 포함하여 집을 떠날 때마다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좋다.


행사 시 근로자(실용적이지 않은 공연자는 제외)는 얼굴 가리개를 착용할 것을 강력히 권장한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268_9399.png
 


레드 레벨에서의 사업장

직장은 레드에서 문을 열 수 있지만, 업무에 적합하다면 재택 근무가 가능하므로, 고용주와 상의하여 결정하면 된다. 


대부분의 사업체는 고객과 방문자를 위해 My Vaccine Pass를 사용할지 여부를 선택할 수 있지만, 사용하지 않을 경우 문을 닫아야 하는 등 제한이 따른다.


또한 My Vaccine Pass가 필요한 것과 My Vaccine Pass가 필요하지 않은 것 사이를 전환할 수도 있다. 이것은 장례식장과 같이 서로 다른 그룹이 차례로 장소에 입장하는 장소에서 발생할 수 있다.


사업장에서는 그룹이 섞이지 않도록 해야 하고, 방은 환기가 잘 되어야 한다. 문 손잡이와 같은 접촉이 많은 표면은 이용한 후 청소해야 한다. 직원과 방문객 모두에게 백신 패스 필수인지 아닌지를 알려야 하고, 일부 직업은 백신 접종이 필수이다. 


백신 패스(My Vaccine Pass)가 적용될 수 있는 사업체의 근로자는 백신 접종을 2차까지 완료해야 한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293_8286.png
 

사업체나 행사장 방문, 백신 패스 요구 사항 준수

방문자 또는 고객으로 사업장이나 행사장에 가는 경우, My Vaccine Pass 요구 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기업은 My Vaccine Pass를 보거나 NZ Pass Verifier 앱으로 My Vaccine Pass의 QR 코드를 스캔하여 My Vaccine Pass를 확인할 수 있다.


My Vaccine Pass 요구 사항이 적용되는 사업체는 직원을 포함하여 사업장에 있는 사람들의 My Vaccine Pass를 확인해야 한다.


레드에서의 여러가지 사항은 COVID-19 공식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찾아볼 수 있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431_574.png
 

 


오클랜드 경계 지역을 제외하고는 12월 3일부터 적용되는 신호등 시스템에서 지역 간 이동에 대한 새로운 제한은 없다.


오클랜드 또한, 12월 15일부터 백신 패스 소지자와 COVID-19 검사 음성 결과를 가진 사람들은 오클랜드 경계를 넘을 수 있다. 이러한 제한은 2022년 1월 17일까지 적용된다. 


오클랜드 경계는 백신 접종을 2차까지 완료하고 백신 패스를 가진 사람이나, 출발 72시간 이내에 COVID-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사람들에게 12월 15일부터 1월 17일까지 개방되며, 그 이후에는 조치가 완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신호등 시스템은 무엇이며 어떻게 작동하는가?

아던 총리는 백신 접종을 받은 뉴질랜드인들이 각 지역의 색상 설정에 관계없이 이전에 고위험으로 취급되었던 많은 일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백신 패스를 가진 사람은 안전하게 술집과 식당에 가고, 머리를 자르고, 콘서트나 체육관에 갈 수 있다. 오클랜드에서는 친구와 가족을 실내에서 다시 만날 수 있다. 


오클랜드의 경우 집에서 가족과 친구들을 다시 볼 수 있고 내부의 욕실을 사용할 수 있지만,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경우 다른 사람들과 함께 모일 수 있지만 각 층에서 모이는 인원수 제한이 더 낮다.


신호등 시스템에서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사람들의 삶이 더 제한될 것이며, 그것이 백신 미접종자를 보호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아던 총리는 말했다. 


신호등 시스템에서의 지역별  설정은 백신 접종률, 보건 시스템 상태, 검사, 접촉 추적 및 확진 사례 관리 능력, COVID-19 전파 속도 및 영향이 포함된다.


여전히 지켜야할 세 가지 핵심 사항은 백신 패스, 마스크 착용, 동선 기록을 위한 스캔이다. 


새 신호등 시스템에서의 '레드'는 COVID-19 Alert Level System 에서의 레벨 2와 흡사하다. 백신 패스를 사용하면 어디든 갈 수 있지만 대부분의 활동에는 100명의 인원 제한이 적용된다. 


새로운 시스템에서의 설정 검토는 12월 13일에 업데이트되고, 내년 1월 17일까지 격주로 계속 검토된다. 


아던 총리는 여름 동안 새 시스템의 그린 레벨로 이동되는 지역은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f56d5f735f76947e3a4d3e8cc72125f8_1638446408_008.png
 

1/20 새 커뮤니티 확진자 39명, 국경 새 확진자 46명

댓글 0 | 조회 1,013 | 6시간전
1월 20일 보건부는 새 커뮤니티 확진자는 39명 발생했다고 보고했다. 국경에서의 새 확진자는 46명이다. 현재 병원에 입원한 사람은 21명이다.  새로운 커뮤니… 더보기

오클랜드 오미크론 확진자, 1명 추가

댓글 0 | 조회 1,790 | 6시간전
오클랜드 커뮤니티에서의 오미크론 확진자는 어제 저녁까지 3명으로 국경의 격리 시설(MIQ) 직원과 가족 접촉자, 오클랜드 공항 직원이었으나, 오늘 1명 추가되었다… 더보기

파머스턴 노스,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

댓글 0 | 조회 1,346 | 6시간전
보건부는 Palmerston North에서 발생한 새로운 Omicron 변종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이 1명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파머스톤 노스 지역 DHB Mid… 더보기

1/19 새 커뮤니티 확진자 24명, 국경 새 확진자 56명

댓글 0 | 조회 3,536 | 1일전
1월 19일 보건부는 새 커뮤니티 확진자는 24명 발생했다고 보고했다. 국경에서의 새 확진자는 56명이다. 현재 병원에 입원한 사람은 30명이다.  새로운 커뮤니… 더보기

오클랜드 공항 직원 확진

댓글 0 | 조회 3,159 | 1일전
오클랜드 공항에서 일하는 사람이 확진되었다. 이 사람은 2차 백신 접종을 받았으며, 부스터 접종까지 완료했다. 이 확진자에 대한 전체 게놈 시퀀싱이 오늘 나올 예… 더보기

오클랜드 격리시설 직원 가족 2명, 증상은 있지만 '음성'

댓글 0 | 조회 1,823 | 1일전
오미크론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발표된 오클랜드의 격리 시설(MIQ) 직원의 가족 접촉자 7명 중 1명이 어제 확진되었고, 2명은 증상은 보이지만 검사에서는 음… 더보기

노로바이러스 퍼진 더니든 병원

댓글 0 | 조회 2,536 | 2일전
더니든 병원에서 노로바이러스(norovirus)가 발생해 방문자들의 병동 출입이 제한되는 등 현지 보건 당국에서 관련 조치가 취해졌다. 서던 디스트릭 보건위원회 … 더보기

리디아 고, 하나금융그룹 메인 후원, 하이웰 서브 후원 체결

댓글 0 | 조회 2,591 | 2일전
뉴질랜드 교민 골퍼, 리디아 고(24)가 한국 기업인 하나금융그룹과 메인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11개의 기업과 서브 후원 계약을 체결하고 오는 21일 미국… 더보기

실종 신고된 5살 남아, 4시간도 안 돼 시신으로 발견

댓글 0 | 조회 4,371 | 2일전
웰링턴 북쪽의 한 공원에서 실종됐던 유아가 결국 강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5살의 남자 어린이인 레오니다스(Leonidas)가 실종됐다고 신고된 것은 1월 18일… 더보기

규정 지키는 다른 운전자 위협했던 20대

댓글 0 | 조회 2,975 | 2일전
도로에서 속도 규정을 지켜 운행하던 다른 운전자를 위협한 남성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1월 18일(화) 파머스턴 노스 지방법원에서는 스티븐 프랭크 번스(Steve… 더보기

캔터베리와 오타고 “잇단 교통사고로 2명 사망”

댓글 0 | 조회 557 | 2일전
크라이스트처치 남쪽에서 두 대의 트럭이 충돌해 한 명이 사망하고 다른 한 명은 중상을 입는 등 남섬에서 하루에 2건의 사망 교통사고가 잇달아 났다. 그중 한 사고… 더보기

수온 오르자 ‘바닷니’ 등 ‘물것들’이 많아졌다

댓글 0 | 조회 2,625 | 2일전
기후가 변하면서 바닷물 온도가 오르자 이전보다 바다에서 여러 생물들에게 물리거나 쏘이는 일이 빈번해지고 있다. 이번 여름 들어 특히 북섬 전역의 바다에서 물놀이를… 더보기

낚시꾼 남편을 경매에 내놓은 아내

댓글 0 | 조회 3,326 | 2일전
평소 낚시와 사냥을 지나치게 즐기는 한 농부를 그의 아내가 남편을 팔겠다면서 경매에 내놓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졸지에 경매시장의 매물이 된 주인공은 북섬 랑기티케… 더보기

글라이더 추락, 조종사 사망

댓글 0 | 조회 1,249 | 2일전
남섬에서 글라이더가 한 대 추락해 조종사 한 명이 숨졌다. 사고는 1월 17일(월) 오후에 오마라마(Omarama) 인근의 세인트 커스버트(St Cuthbert)… 더보기

작년 익사자 74명, 금년 들어 벌써 17명이나…

댓글 0 | 조회 563 | 2일전
작년 말부터 전국에서 익사 사고가 크게 늘어나면서 수상 안전사고 증가에 대한 우려 역시 일고 있다. 1월 18일(화) 수상안전과 관련된 기관인 ‘WSNZ(Wate… 더보기

SPCA “토끼 돌봐줄 위탁 가정 찾습니다”

댓글 0 | 조회 1,352 | 2일전
이번 여름 동안 오클랜드의 동물학대방지협회(SPCA)에 토끼들이 몰려들어 협회 측이 더 많은 위탁 가정(foster homes)이 필요하다고 요청하고 나섰다.협회… 더보기

오미크론 확진 국경 직원, 가족 1명 확진

댓글 0 | 조회 2,215 | 2일전
오미크론 변종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된 국경 직원 확진자의 가족 1명이 확진되었다.화요일, 보건부는 오미크론에 감염된 국경 직원의 가족 7명 중 1명이 확… 더보기

통가 구호에 나선 NZ, 수송기 출발은 화산재로 지연

댓글 0 | 조회 1,249 | 2일전
통가에서 ‘훙가-통가-훙가 하아파이(Hunga-Tonga-Hunga-Ha'apai), 수중 화산 폭발로 큰 피해가 난 가운데 현지로 떠나려던 공군기의 출발이 지연… 더보기

100년 넘어 고향으로 돌아온 증기기관차

댓글 0 | 조회 465 | 2일전
뉴질랜드에 단 7대만 남은 역사적인 증기기관차 한 대가 100년이 넘은 뒤 자신이 처음 내달렸던 고향이나 다름없는 땅으로 돌아왔다. 지난 주말에 북부 사우스랜드 … 더보기

절벽 오르다 오도가도 못하게 된 청소년

댓글 0 | 조회 1,327 | 2일전
제대로 된 등반 장비도 없이 절벽을 오르다가 오도가도 못하게 된 한 10대 청소년이 구조됐다. 사건은 1월 17일(월) 이른 저녁인 7시경에 웰링턴 북부 포리루아… 더보기

뉴질랜드 해군 함정, 화산 폭발한 통가에 파견

댓글 0 | 조회 680 | 2일전
통가에서 화산이 폭발한 이후, 누쿠알로파 공항 활주로의 화산재로 인해뉴질랜드에서 보낸 구호품을 실은헤라클레스 공군기의 착륙이 방해받은 후, 구호품 전달을 위해 두… 더보기

1/18 새 커뮤니티 확진자 14명, 새 국경 확진자 30명

댓글 0 | 조회 1,163 | 3일전
1월 18일 보건부는 새 커뮤니티 확진자는 14명 발생했다고 보고했다. 국경에서의 새 확진자는 30명이다. 현재 병원에 입원한 사람은 30명이다.새로운 커뮤니티 … 더보기

[포토뉴스] 인버카길 골동품 가게, 어떤 것을 팔고 있나?

댓글 0 | 조회 1,252 | 3일전
{kopo|google}인버카길은 뉴질랜드 남섬의 최남단에 있는 도시이다. 인버카길의 골동품 가게에서는 어떤 것을 팔고 있을까? 가게 주인 할아버지의 허락을 얻고… 더보기

해밀턴 기차역 사고, 한 여성과 유아 사망

댓글 0 | 조회 1,181 | 3일전
화요일 아침 해밀턴의 기차역에서 발생한 사고로 한 여성과 유아가 사고로 사망했다.화요일 오전 8시 10분경 플랭크톤 기차역(Frankton train statio… 더보기

애슐리 블룸필드, "신호등 시스템 강화" 필요

댓글 0 | 조회 2,451 | 3일전
보건부는 오미크론에 맞서 신호등 시스템을 조정할지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고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부 차관은 말했다.정부는 앞으로 몇 주 안에 오미크론(Omicr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