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티카티, 뉴질랜드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 중 하나로 공식 인정

노영례기자 0 4,414 2019.01.14 12:32

해럴드의 지역 포커스 뉴스에 따르면, 카티카티 (Katikati)는 뉴질랜드의 벽화 마을로 잘 알려져 있지만, 뉴질랜드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카티카티는 타우랑가 북서쪽에 위치해 있고, '뉴질랜드의 벽화 마을(New Zealand’s Mural Town)'로 알려져 있다. 뉴질랜드 최대의 야외 미술관이 있으며, 이 시골 마을의 역사를 그린 60점 가까운 예술품을 만날 수 있다. 벽과 상업용 건물에는 수십 개의 화려한 벽화가 그려져 있으며, 인상적인 조각품, 모자이크 등이 타운 전역에 전시되어 있다. 

 

모투 경제 및 공공정책 연구(Motu Economic and Public Policy Research)에서 37년간 뉴질랜드의 130곳을 대상으로 인구 조사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뉴질랜드의 가장 살기 좋은 상위 8개 타운은 휘티앙아(Whitianga​), 모투에카(Motueka​), 코로만델(Coromandel​), 퀸즈타운(Queenstown​), 마푸아(Mapua​), 모에레와(Moerewa​), 오포티키(Opotiki​), 카티카티(Katikati)로 나타났다.

 

모투의 선임 연구원이자 보고서 작성자인 아서 그림 박사는 가정과 회사는 서로 다른 편의시설을 선호한다며, 삶의 질이 높은 곳은 종종 비즈니스 질이 낮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그는 가정들이 보통 물 근처의 햇살이 잘 들고 건조한 곳을 선호하지만, 기업들은 대도시에 위치하는 것을 선호하는 것을 하나의 예로 비교했다.

 

카티카티 주민 대부분은 삶의 질이 높다는 것에 동의할 것이라며, 카티카티에 사는 주민 타타씨는 로토루아, 오클랜드, 타우랑가에서 적절한 주택을 찾지 못해 지난 6년 동안 이 곳에서 살았다고 말했다. 그는 해변이나 강이 바로 옆에 있어 아이들이 자연을 접하며 자라는 것을 무척 즐거워한다고 말했다.

 

그는 카티카티에서 주택을 구입하기 전에 일곱 가족이 큰 방 4개가 있는 주택을 주당 $350에 렌트해 살았다고 말했다. 그의 다섯 자녀는 카티카티의 자연을 즐기며 가정교육을 받고 자랐다고 말했다. 

 

카티카티의 주택 중앙 가격은 56만 달러이고, 오클랜드나 해밀턴, 타우랑가에서 꾸준히 이주해 오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아름다운 풍경과 저렴한 주택이 사람들을 활기찬 도시로 이끄는 것이 아니다. 이 곳에는 키위 과일 및 아보카도 과수원 뿐만 아니라, 건축 산업이 활성화되어 지역의 고용율이 6.5% 증가했다고 웨스턴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 카운실에서는 밝혔다.

 

카티카티 지역은 공동체 의식이 다른 지역과 다르게 무슨 일이 생기면 함께 모이는 성격을 가지고 있다고 지역 주민은 말한다. 한 가정이 화재로 주택 및 가재도구를 모두 잃어버렸을 때 지역 주민들이 나서서 그 가정을 돕는 등 공동체가 활성화되어 있다.

 

대부분의 이 지역에 사는 사람들은 살기 좋은 곳이라는 데 동의했지만, 단점도 존재해서 이 마을을 지나는 2번 국도에서 많은 교통사고가 발생하는 어려움이 있기도 하다.  

 

8cc6d733032a884da7136467dc81e692_1547422
 

8cc6d733032a884da7136467dc81e692_1547422
 

8cc6d733032a884da7136467dc81e692_1547422
 

8cc6d733032a884da7136467dc81e692_1547422
 

8cc6d733032a884da7136467dc81e692_1547422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주)웰컴뉴질랜드
뉴질랜드 여행, 북섬여행, 남섬여행, 패키지여행, 호주여행, 피지여행, 맞춤여행, 자유여행, 단체여행, 개별여행, 배낭여행, 현지여행, 호텔예약, 투어예약, 관광지 예약, 코치예약, 버스패스, 한 T. 302 7777, 027 488999
Blindsmith NZ Ltd
blind, blinds, 블라인드. 윈도우, window, 베니시안 블라인드, 우드 블라인드, PVC 블라인드, 롤러 블라인드, 블럭아웃 블라인드, 터멀 블라인드, 선스크린 블라인드, 버티컬 블라인드, Venetian blinds, wood T. 09 416 1415

Notice

영주권자 이상 동포들에게 희소식, "Fee Free"

댓글 0 | 조회 15,902 | 2019.02.22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한인들은 뉴질랜드에서 태어나지 않은 이상 끊임없이 제 2외국어인 영어 공부를 하며 자신이 원하는 목표를 향해 달려간다. 2019년, 영어 공부는 어디에서 어떻… 더보기

[휴람] 해외교민을 위해 드리는 건강선물 종합검진!!

댓글 0 | 조회 5,496 | 2019.03.12
해외교민을 위해 드리는 건강선물 종합검진!!선택의 폭이 더 넓어졌습니다!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

아직은 흔치 않지만, 귀뚜라미 요리로 단백질 섭취를...

댓글 0 | 조회 267 | 7시간전
뉴질랜드에서는 아직 흔치 않지만, 귀뚜라미(크리켓, Cricket) 요리로 단백질을 섭취하는 사람들이 있으며 그들은 그것을 좋아한다.와이라라파의 한 회사에서는 귀뚜라미로 버그 기반… 더보기

남부 오클랜드 술집, 총격으로 한 남성 중상

댓글 0 | 조회 742 | 8시간전
토요일 새벽 이른 시간에 사우스 오클랜드의 술집에서 총격 사건으로 한 남성이 중상을 입었다.경찰은 31세의 남성이 총상을 입고 미들모어 병원으로 이송되었고, 심각한 상태라고 말했다… 더보기

나무 넘어져 유아 4명 부상한 오클랜드 유아원, 17만 2천 달러 벌금

댓글 0 | 조회 826 | 8시간전
0세~5세까지의 유아들을 돌보는 유아 보육센터에서 나무가 쓰러져 어린이 4명이 부상당한 후 이 센터에 $172,000의 벌금이 부과되었다.워크세이프에서는 오클랜드의 보육센터에서 거… 더보기

법원에서 수감자 3명 도주, 로토루아 병원에서도 1명 도망

댓글 0 | 조회 443 | 8시간전
경찰의 보호관리에 있던 체포된 사람이 로토루아 병원에서 토요일 오후 4시경 탈출했다.▲로토루아 병원에서 경찰의 감시에서 도망친 파페쿠카탈출한 파페쿠카는 토요일 아침 경찰의 영장 발… 더보기

한복 및 규방공예 전시회 및 워크샵 10월 8일 개최

댓글 0 | 조회 381 | 21시간전
주오클랜드분관은 9 ~ 10월 간 오클랜드에서 개최되는 2019 Korea Festival의 일환으로 10월 8일(화) 부터 12일(토), 오전11시부터 오후6시 오클랜드 시내에 … 더보기

오클랜드 한국영화제 9월 26일부터 4일간 개최

댓글 0 | 조회 791 | 23시간전
주오클랜드분관은​오는 9월 ~ 10월 간 오클랜드에서 개최되는 2019 Korea Festival의 일환으로 Korean Cinerama Trust와 함께 9월 26일(목)부터 2… 더보기

뉴질랜드 달러, 중국 위안화 약세로 하락

댓글 0 | 조회 1,256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달러는 중국 위안화의 약세로 하락했다.뉴질랜드 달러는 어제 오전 7시 50분에 64.01 센트로 시작하여 오후 5시 5분에 63.70 센트로 마감했… 더보기

주택의 습기, 급성 호흡기 질환과 직접 관련 있어...

댓글 0 | 조회 888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주택의 습기가 급성 호흡기 질환과 직접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습기와 곰팡이를 줄이면 호흡기 질환관련 입원을 1/5로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오타고 … 더보기

잠재적인 해양 생태계 위협, 새로운 해충 NZ에서 처음 발견

댓글 0 | 조회 510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잠재적으로 해양 생태계를 위협하는 새로운 해충이 뉴질랜드에서 처음으로 발견되었다.멍게과 종의 클레비리나 오브롱가(clavelina oblonga)가 오클랜드… 더보기

노스쇼어 주민, 꼭두새벽에 문 두드리면 경찰에 신고해야...

댓글 0 | 조회 2,014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노스쇼어 주민들은 꼭두새벽에 문을 두드리며 도움을 요청하는 사례들이 발생하면서 두려움이 되고 있지만, 경찰은 전혀 손을 쓰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이… 더보기

NIWA, 해안 지역 개발 사업 제동 필요성 주장

댓글 0 | 조회 255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대기 수질 연구기관인 NIWA는 해안 지역의 개발 사업에 제동을 걸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고 나섰다.새로운 NIWA 연구진들의 결과에서 기상 변화로 … 더보기

어제 오후, 뉴질랜드 중심부 강도 4.5 지진

댓글 0 | 조회 585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오후 뉴질랜드 중심부에 강도 4.5의 지진이 있었다.어제 오후4시 10분 세돈의 말보로 타운 동부 30Km, 지하 5Km 지점에서 강도 4.5의 지진이… 더보기

오늘 아침, 오클랜드 20번 고속도로 다중 추돌 사고로 공항길 정체

댓글 0 | 조회 650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오늘 아침 오클랜드 남서부를 연결하는 모터웨이에서 다중 추돌 사고가 발생하면서 공항으로 향하는 차량들에게 큰 정체 현상을 일으켰다.오늘 아침 6시 35분 2… 더보기

어제 저녁, NZ북부 해상에 2시간 30분동안 3천 여 낙뢰 발생

댓글 0 | 조회 304 | 2019.08.23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저녁 뉴질랜드 북부 해상에서는 약 두 시간 30분 동안 무려 3천 6백개의 낙뢰가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NIWA는 어제 저녁 7시 이후 시각에 케이프… 더보기

오클랜드 페리호 고장, 데본포트에 약 백명 통근자 발 묶여

댓글 0 | 조회 1,030 | 2019.08.22
목요일 아침에 오클랜드 데본포트 터미널의 메인 페리가 고장난 후 서비스가 중단되자, 약 100명 정도 통근자들의 발이 묶였다.오클랜드 Viaduct Harbour, 데본포트 및 와… 더보기

오클랜드 자유 캠핑 조례, 10월 선거 이후로 밀려

댓글 0 | 조회 651 | 2019.08.22
오클랜드에서 제안된 자유 캠핑 조례가 10월 지방 선거가 끝날 때까지 철회될 것으로 알려졌다.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은 오클랜드 카운실 협의회 임원들에게 이 문제에 관한 새로운 제안… 더보기

에어 뉴질랜드 이익, 지난해의 3분의 1로 하락

댓글 0 | 조회 1,010 | 2019.08.22
에어 뉴질랜드의 이익이 지난해의 3분의 1 수준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이 회사는 22일 목요일, 연료 가격 상승과 수요 둔화로 인해 세금 후 순이익이 2억 7,600만 달러라… 더보기

오클랜드에 최소 50회의 낙뢰 기록

댓글 0 | 조회 819 | 2019.08.22
오늘 정오경, 오클랜드에는 매우 큰 비가 내렸고 낮동안 최소 50회의 낙뢰가 기록되었다.천둥번개를 예보에서 북섬 노스랜드에는 빨간색 레벨로 심한 뇌우 가능성이 있고, 황가레이에서 … 더보기

존 타미헤레 후보와 필 고프 시장,오클랜드 시장 시정 정책 토론

댓글 0 | 조회 519 | 2019.08.22
(KCR방송=뉴질랜드) 존 타미헤레 후보와 필 고프 시장 간의 오클랜드 시장의 시정 정책 토론이 진행되는 가운데, 타미헤레 후보는 시민들의 레이트에 여덟 개 항목의 추가 세금이 늘… 더보기

오클랜드 New Lynn 레스 밀스 짐 센터 회원, 홍역 감염

댓글 0 | 조회 1,101 | 2019.08.22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New Lynn에 있는 레스 밀스 짐 센터의 회원들에게는 어제 있었던 스포츠 클래스에 참석한 사람이 홍역 감염자로 판명되었다는 내용의 이메일이 전달… 더보기

어제 오후, 세 명의 수감자 감시 피하여 도주

댓글 0 | 조회 1,420 | 2019.08.22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오후 레빈 디스트릭트 법원에서 세 명의 수감자들이 경찰의 감시를 피하여 도주한 것으로 알려졌다.세 명의 수감자들은 법원 건물에서 범죄인 호송 차량에 타… 더보기

어제 저녁 오클랜드 폭발물 위협 발생, 도심 CBD 완전 통제

댓글 0 | 조회 1,255 | 2019.08.22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저녁 경찰은 오클랜드 도심 CBD 지역에서 폭발물 위협이 발생하면서, 인근 일대를 완전 통제​하였다.경찰은 어제 저녁 7시 20분경 빅토리아 파크 근처… 더보기

박물관에서 도난당한 '200년된 인형', 이틀만에 반환

댓글 0 | 조회 983 | 2019.08.21
노스랜드 와이푸 박물관에서 도난당했던 '200년된 인형'이 이틀만에 반환되었다.와이푸 박물관 직원들은 화요일에 '엠마'로 알려진 전시되었던 인형이 사라진 후, 이를 되찾기 위해 소… 더보기

14살 소녀와 성관계, 오아마루 남성 '법정 강간 인정' 유죄 판결

댓글 0 | 조회 1,396 | 2019.08.21
오아마루의 한 남성은 14살 소녀와 수차례 성관계를 한 것을 인정하며, 그것은 "틴 로맨스(Teen Romance)"라고 주장했다.20살의 Kyrie Anthony Payne-St… 더보기

전 뉴질랜드 스키 챔피언 멕시코에서 사망, 원인은 뎅기열로 추정

댓글 0 | 조회 1,421 | 2019.08.21
전 뉴질랜드 스키 챔피언 필리파 그레그가 멕시코에서 사망했는데 그녀의 사망 원인이 뎅기열로 추정된다.36세의 필리파 그레그는 퀸즈타운에 거주하고 있으며, 멕시코에서 가족 여행을 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