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5] 도박중독은 죄가 아니라 병입니다

댓글 0 | 조회 3,855 | 2008.07.26
연말이 다가온다. 오랜만의 긴 휴가와 여유로운 시간을 기대하며 많은 사람들이 지금부터 마음이 들떠 있다. 혹시 카지노에 가서 즐거운 한 때를 보내겠다 마음먹은 사람이 있다면 오늘의… 더보기

[346] 내가 노래하는 이유

댓글 0 | 조회 3,874 | 2008.07.26
딱 10년이 되었다. 요즘 변하는 속도로는 강산이 변해도 제대로 두어 번은 변했을 시간 동안, 감정에 치우치지 않고 한 우물을 파기란 쉽지 않았지만 이 것이 내 길이라고 생각하고 … 더보기

[314] 정직과 성실로 한 우물만…

댓글 0 | 조회 4,730 | 2008.07.26
무슨 일이건 꾸준하게 근성을 가지고 열심히 하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나온다는 뜻을 담고 있는 '한 우물만 파라(Take one thing at a time)'라는 말은 보통 멀티플… 더보기

[315] 출산과정이 궁금해요?

댓글 0 | 조회 7,509 | 2008.07.26
여러가지 여건이 한국과는 전혀 다르고 낯설은 외국에서의 출산은 임신부를 포함한 모든 가족들에게 더욱 큰 불안감을 느끼게 할 수 있다. 보통 임신과 출산 과정내내 경험하게 되는 육체… 더보기

[316] '교육혁신'의 주역, 대안학교

댓글 0 | 조회 4,466 | 2008.07.26
TV 'NO', 그럼 컴퓨터는 절대 'NO' … 아니, 그렇다면 21세기 정보화 사회에서 어떻게 살아 남을 수가 있다는 말인가?……' "물론 뉴질랜드는 한국의 주입식 교육방식과는 … 더보기

[317] 벤처정신을 키워라

댓글 0 | 조회 4,601 | 2008.07.26
성공하는 사람과 실패하는 사람의 가장 큰 차이점이 있다면? 무일푼으로 시작해 성공한 전형적인 자수성가형 백만장자인 브라이언 트레이시의 저서 'VICTORY'를 보면 성공하는 사람은… 더보기

[318] 성공한 이민자보다는 행복한 이민자가 되기 위해…

댓글 0 | 조회 5,017 | 2008.07.26
수준 높은 사회보장제도' '깨끗한 자연환경' 등 더 나은 삶의 질을 찾아가기 위해 누구나 한번쯤은 이민을 진지하게 생각해보기도 하며, 그 중에서도 상당수는 이른바 '교육이민' 즉 … 더보기

[319] 이제는 항상 웃으며…

댓글 0 | 조회 2,892 | 2008.07.26
지난 한주는 세계 여자골프 사상 전례가 없는 연간 1,000만달러를 벌어들일 것으로 예상되는 미셸 위(위성미, 16세)의 프로 데뷔와 실격처리 사건이 전세계 매스컴들의 집중조명을 … 더보기

[320] 도대체 무슨 의미일까?

댓글 0 | 조회 4,130 | 2008.07.26
"적지않은 사람들이 화가라고 하면 일반적인 상식으로는 이해하기 힘든 추상적인 이미지만을 그린다는 생각을 가지고 '미술은 형이상학적인 분야'라고 스스로 난해한(?) 정의를 내리고는 … 더보기

[321] 학생수당ㆍ보조금 어떻게 신청하나요?

댓글 0 | 조회 5,460 | 2008.07.26
"학생대출금(Student Loan), 그거 결국은 개인부채나 마찬가지 아녀요?" "학생수당도 추후에 이자까지 계산해서 다시 되갚아야 하나요?" 등등 각종 수당과 보조금에 관련된 … 더보기

[322] '골프역사'의 새로운 페이지를 위해

댓글 0 | 조회 3,440 | 2008.07.26
제가 가장 존경하는 선수중 한명인 타이거우즈는 25세에 이미 세계 최고의 골퍼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잭 니클라우스는 '20세기 최고의 골퍼'로 모든이들의 사랑과 존경을 받고 있습니… 더보기

[323] 자기계발, 노마드로서의 필수조건

댓글 0 | 조회 4,146 | 2008.07.26
취직, 물론 많이 힘들지만 그렇다고 해서 앉아서 고민하고 있을 수만은 없지 않겠어요. 무엇보다 직접 발로 뛰어 다니는 적극적인 자세가 필요할 것 같아요. 그리고 이제는 젊은층을 중… 더보기

[324] 영어공부는 이렇게

댓글 0 | 조회 5,024 | 2008.07.26
'이제는 영어공부가 지겨워요. 맨날 똑같은 문법공부, 상황별 대화시간 등등 할 수만 있다 면 차라리 현지 칼리지에서 좋아하고 흥미있는 과목을 택해 공부하는 것이 영어실력 향상에 훨… 더보기

[325] 그린위 '한류열풍'은 내손에

댓글 0 | 조회 3,159 | 2008.07.26
작년 12월, 크라이스트처치 골프클럽에서는 호주와 뉴질랜드 유망 아마추어골퍼가 모두 참가한 가운데 뉴질랜드 아마추어 여자챔피언쉽대회가 열렸다. 매치플레이형식으로 진행된 이 대회에서… 더보기

[326] 행복한 웃음을 지어드립니다

댓글 0 | 조회 3,736 | 2008.07.26
지금 Greenhithe의 한 신주거 개발지역에서는 대규모 주택단지(총 14채)가 19명의 한국인들의 손에 의해 지어지고 있다. 교민건설업체 대부분이 영세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러… 더보기

[313] 세계 그린 정복 나선다

댓글 0 | 조회 3,924 | 2008.07.26
한국남자 프로골프 최고 권위의 대회인 매경오픈(총상금 5억원)에서 지금까지 최소타 우승자로 당당하게 이름을 올리고 있는 전 뉴질랜드 국가대표인 이승용(영어명 Eddie Lee( 2… 더보기

[312] 우리의 권리를 찾아야 할 때

댓글 0 | 조회 3,669 | 2008.07.26
이제는 우리도 그동안 이름뿐이었던 기본권들을 하나씩 찾아가야 할 때입니다. 가졌지만 지금껏 행사하지 않은 투표권을 다가올총선에서는 반드시 사용해 한국인들도 같은 소수민족인 중국, … 더보기

[311] 몸짱과 함께 웰빙운동을

댓글 0 | 조회 4,142 | 2008.07.26
몇해전부터 한국에서는 웰빙(Well-Being) 열풍이 거세게 불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이 급부상하고 있고, 때 맞춰 '맞춤형 웰빙운동'이 하나의 문화적 트렌드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 더보기

[310] Learn to live

댓글 0 | 조회 3,559 | 2008.07.26
살기위해 배워라(Learn to live)' 스스로 활동하고 놀며 자립심도 키우고 정서와 창의력이 풍부해지는 교육시스템을 도입한 오클랜드 서쪽지역인 Massey East에 위치한 … 더보기

[309] 한국인으로서 자부심을!!!

댓글 0 | 조회 4,631 | 2008.07.26
오는 28일은 한국학교 개교 10주년이 되는 날이다. 처음에 뉴질랜드로 올 때에는 아이가 영어를 제대로 하지 못해서 고생하면 어떨까 하고 걱정하지만 곧 얼마 지나지 않아 혹시 한국… 더보기

[308] 꾸준하게 공부하는 것이 중요

댓글 0 | 조회 5,543 | 2008.07.26
정말이니! 내가 수석졸업이라니? 혹시 잘못 본 거 아냐?" 올 초 잠시 한국에 들렀을때 학교 친구와 채팅을 하다가 우연히 자신의 수석졸업 소식을 접한 조은혜(AK대 환경공학부 졸업… 더보기

[307] 영어토론이 힘들다구요?

댓글 0 | 조회 4,467 | 2008.07.26
서로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모여 상대방의 의견에 찬성 또는 반박하면서 각자 자신의 의견을 좀 더 명확하고 합리적으로 주장하여 상대방을 설득시키는 행위인 토론, 더욱이 고급영어… 더보기

[287]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서비스

댓글 0 | 조회 3,978 | 2008.07.26
-Unique NZ Education Ltd- 정말로 속상해요(^ ^). 한국학생들의 비율이 어느 선에 도달했으니 7월에는 모집계획이 없다면서 저보고 잠시 휴가를 다녀오래요." 순… 더보기

[288] 목표를 세우고 집중학습을 했어요

댓글 0 | 조회 3,779 | 2008.07.26
***미국 SATⅡ시험 만점받은 이성준 학생*** 미국 MIT대학에서 세계 여러나라 학생들과 함께 공부하며 아인슈타인의 통일장 이론 및 반중력(反重力:중력과 반대되는 힘, 모든 것… 더보기

[289] 스누피의 오클랜드 여행기

댓글 0 | 조회 3,259 | 2008.07.26
오클랜드 동물원이나 기타 다른장소에서 키위새를 본다는 것은 정말 사막에서 바늘 찾는격이다. 분명 '키위가 살고 있으니 조용히 해 주세요'라는 팻말을 보고 어두컴컴한 내부로 들어가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