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7] 저는 '죄값'을 치르러 뉴질랜드로 온 것입니다

댓글 0 | 조회 6,039 | 2008.07.26
"아들(군복무중)을 미국에 유학 보낼때는 아내가 동행했지만 딸은 뉴질랜드로 혼자 보냈습니다. 저는 바쁘다는 핑계로, 아내는 딸이 잘해낼 것으로 믿으며…" 만가지법이 하나로 귀결된 … 더보기

[328] 도전은 아름답다!

댓글 0 | 조회 4,041 | 2008.07.26
'교민 1.5세대가 직접 만든 한국 패션, 뉴질랜드가 주목한다' 고급스러우면서도 비교적 저렴하고, 질좋은 제품을 구입하기 위해 10대 청소년들로부터 40대 이상 중, 장년층에 이르… 더보기

[329] 우리들의 꿈을 찾아서

댓글 0 | 조회 4,317 | 2008.07.26
"항상 인터뷰나 원고청탁을 하다가 직접 인터뷰를 당하니 생각보다 많이 긴장되네요(웃음)."라는 뉴질랜드 최고의 명문인 오클랜드 대학교 한인 신문사 친구들. 그들의 손에 의해 만들어… 더보기

[330] 10만 달러의 사나이

댓글 0 | 조회 5,682 | 2008.07.26
단 3개월 파트타임 근무후, 뉴질랜드 최대 대기업인 텔레콤에서 잡오퍼(Job Offer) 제공…, 항상 근면하고 성실한 자세로 최선을 다했던 양승원 씨(33세, 시스템컨설팅회사인 … 더보기

[331] 영어공부, 힘들게 하지 마세요

댓글 0 | 조회 5,382 | 2008.07.26
"영어공부요, 밤샘하면서 공부하지 말고 놀면서 즐기면서 해야죠. 잘못된 영어공부는 말보다 글을 먼저 배우는 것인데 대부분 학생들은 지금까지 그렇게 해왔습니다. 허나 저희 학교에 서… 더보기

[332] 24살의 생뚱(?) 발랄한 내 청춘

댓글 0 | 조회 4,207 | 2008.07.26
내셔널 타우랑아 재즈 페스티벌 금메달,99년 내셔널 콘서트밴드 컴퍼티션 색소폰 연주자 금메달, 오클랜드 음대 재즈과 색소폰 전공... 경력이 정말 끝내 주십니다. 음악에 굉장히 재… 더보기

[333]열정을 소망 가운데 싣고 달린다

댓글 0 | 조회 4,325 | 2008.07.26
주먹 쥔 손으로는 다른 것을 또 잡을 수가 없다. 지금의 것을 놓아야 새로운 것을 잡을 수가 있다. 이민자들에게 '이민'이라는 선택은 대부분 새로운 '더 좋은 것'을 잡기 위해 현… 더보기

[334]피아노는 내 운명

댓글 0 | 조회 4,698 | 2008.07.26
(사진 : 지도교수 Boris Slutsky와 함께)한국인의 음악적 재능을 뉴질랜드로부터 이제 세계에까지 자랑스럽게 알리고 있는 당찬 피아니스트 이미연씨. 전통있는 국제 피아노 경… 더보기

[335] 뉴질랜드에서 내 꿈을 이루다

댓글 0 | 조회 5,375 | 2008.07.26
공격이 최선의 방어라는 말이 있다. 뉴질랜드라는, 모든 것이 낯선 이 땅에서 그래도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고 공격을 최선의 방어로 삼듯 적극적으로 삶을 개척해 온 서연희 씨.(오… 더보기

[336] 준비, 열정, 자신감의 법칙

댓글 0 | 조회 4,836 | 2008.07.26
불과 15여년전만 해도 뉴질랜드의 한국 교민은 삼사백 명이었다. 한국 사람도 만나기 어렵고 한국 물건도 살 수 없었던 그 때로부터 강산이 채 두 번 바뀌기도 전에 한국 교민이 수만… 더보기

[337] 새로운 생각이 통하게 하라

댓글 0 | 조회 3,741 | 2008.07.26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살 수 있는 사람들은 정말로 행복한 사람들이 아닐까 싶다. 그것도 우리에게는 언제나 타국인 뉴질랜드에서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할 수 있다면 더 부러운… 더보기

[338] ACC로 꼭 사고보상 받으세요

댓글 0 | 조회 4,378 | 2008.07.26
뉴질랜드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가해자가 아닌 정부지원으로 신체사고에 대한 보상을 받는 제도인 ACC(Accident Compensation Coorperation; 사고보상공사)를 … 더보기

[339] 돈으로 행복한 이민? Never!

댓글 0 | 조회 5,326 | 2008.07.26
본지 웹사이트에 얼마 전 새로 문을 연 '7080 카페'에 음악과 함께 심상치 않는 글솜씨를 자랑 하며 멋진 시를 올리는 인기작가가 탄생했다. 거꾸로 서서 본 江 - 사과꽃이 핀 … 더보기

[340] 크라이스트처치 모험녀 일대기

댓글 0 | 조회 4,077 | 2008.07.26
사람들은 처음 직장 이후 일생동안 캐리어를 평균 서너번 바꾸게 된다고 미국의 어느 교수가 말했다. 그 매번의 기로에서 사람들이 자신의 또 다른 길을 찾는 데에 종종 결정적인 자기발… 더보기

[341] 갈 길이 멀어 행복합니다

댓글 0 | 조회 3,856 | 2008.07.26
꿈을 이룬 자신의 모습을 생각하면 마음이 두근거리고 벌써부터 행복감이 밀려온다. 지금 보이는 앞은 비록 희미하지만 이미 보이는 것을 잡으러 가는 것은 젊음이라는 단어를 퇴색시키는 … 더보기

[342] 자랑스러운 뉴질랜드 1.5세대로

댓글 0 | 조회 5,034 | 2008.07.26
지난 9월 16일에 있었던 뉴질랜드 총독과 아시안의 만남행사에서 사회를 맡아 각국 언론의 관심을 받았던 김경일 양(오클랜드대 법학과).겸손하고 예의 발라 보이는 첫인상보다 얘기를 … 더보기

[344] 암치료 고지를 향해

댓글 0 | 조회 3,599 | 2008.07.26
적당한 욕심과 자기 기대는 사람을 발전적으로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한다. 무슨 일이든 시작하면 만족스런 수준에 오를 때까지 열심히 노력하는 것을 욕심으로 보기에는 약간 억울한 면이 … 더보기

[345] 도박중독은 죄가 아니라 병입니다

댓글 0 | 조회 3,821 | 2008.07.26
연말이 다가온다. 오랜만의 긴 휴가와 여유로운 시간을 기대하며 많은 사람들이 지금부터 마음이 들떠 있다. 혹시 카지노에 가서 즐거운 한 때를 보내겠다 마음먹은 사람이 있다면 오늘의… 더보기

[346] 내가 노래하는 이유

댓글 0 | 조회 3,862 | 2008.07.26
딱 10년이 되었다. 요즘 변하는 속도로는 강산이 변해도 제대로 두어 번은 변했을 시간 동안, 감정에 치우치지 않고 한 우물을 파기란 쉽지 않았지만 이 것이 내 길이라고 생각하고 … 더보기

[314] 정직과 성실로 한 우물만…

댓글 0 | 조회 4,710 | 2008.07.26
무슨 일이건 꾸준하게 근성을 가지고 열심히 하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나온다는 뜻을 담고 있는 '한 우물만 파라(Take one thing at a time)'라는 말은 보통 멀티플… 더보기

[315] 출산과정이 궁금해요?

댓글 0 | 조회 7,440 | 2008.07.26
여러가지 여건이 한국과는 전혀 다르고 낯설은 외국에서의 출산은 임신부를 포함한 모든 가족들에게 더욱 큰 불안감을 느끼게 할 수 있다. 보통 임신과 출산 과정내내 경험하게 되는 육체… 더보기

[316] '교육혁신'의 주역, 대안학교

댓글 0 | 조회 4,456 | 2008.07.26
TV 'NO', 그럼 컴퓨터는 절대 'NO' … 아니, 그렇다면 21세기 정보화 사회에서 어떻게 살아 남을 수가 있다는 말인가?……' "물론 뉴질랜드는 한국의 주입식 교육방식과는 … 더보기

[317] 벤처정신을 키워라

댓글 0 | 조회 4,582 | 2008.07.26
성공하는 사람과 실패하는 사람의 가장 큰 차이점이 있다면? 무일푼으로 시작해 성공한 전형적인 자수성가형 백만장자인 브라이언 트레이시의 저서 'VICTORY'를 보면 성공하는 사람은… 더보기

[318] 성공한 이민자보다는 행복한 이민자가 되기 위해…

댓글 0 | 조회 4,975 | 2008.07.26
수준 높은 사회보장제도' '깨끗한 자연환경' 등 더 나은 삶의 질을 찾아가기 위해 누구나 한번쯤은 이민을 진지하게 생각해보기도 하며, 그 중에서도 상당수는 이른바 '교육이민' 즉 … 더보기

[319] 이제는 항상 웃으며…

댓글 0 | 조회 2,867 | 2008.07.26
지난 한주는 세계 여자골프 사상 전례가 없는 연간 1,000만달러를 벌어들일 것으로 예상되는 미셸 위(위성미, 16세)의 프로 데뷔와 실격처리 사건이 전세계 매스컴들의 집중조명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