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0] 맞벌이부부를 위한 최고의 육아서비스는?

코리아타임즈 0 1,693 2005.09.29 14:30
-육아교육기관 선택에 관하여-

젊은 맞벌이 부부의 수가 급증하고 있는 지금 그들의 가장 큰 고민거리는 '어떤 곳에서 우리 아이가 안전하고 행복하게 수준 높은 교육을 받을 수 있을까?"하는 것이다. 또한 아이를 누구한테 맡겼다고 하더라도 여전히 걱정거리는 남아있다.

항상 시간과 일에 쫓기는 그들로서는 부족한 사랑과 마음을 충분히 전하지 못하는 것을 늘 안타깝게 생각하기 때문이다. 부모의 직장과 생활방식에 적합한지도 고려해보고 선택해야 할 유아교육 전문기관에 대해 좀 더 상세히 알아보기로 하자.
  
처음으로 아이를 맡기는 경우라면 더욱더 신경이 쓰이는 육아교육기관은 현재 정상적인 시간대의 직장인들뿐만 아니라 불규칙하거나 주말일이 있는 부모들을 위한 다양한 시간대의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육아교육 기관 선택시 심사숙고해야 하는 몇가지 사항을 살펴보면 ▲ 집 또는 직장근처 ▲ 아이의 나이와 기질 ▲ 공공 기 관인가 아님 개인인가 ▲ 재정 등이 있다.

Childcare Centres : 대부분의 지역에서 이용 가능하며 어떤 곳은 비영리단체로써 지역커뮤니티나 조합에 의해 운영이 되고 있기도 하다. 보통 부모의 정상적인 근무시간을 커버하나 학교방학 중에는 문을 닫는 곳들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센터와 사전상담이 필요하며 파트타임 이용도 가능하다.

그리고 소수이지만 Montessori(이태리 여성교육가 이름에서 유래되었 으며 아동의 자주성의 신장을  중시한 교육법)나 Rudolf Steiner같은 특별한 철학적인 정신을 강조한 수업을 하는 곳도 있다.

다른 Centre-based 교육기관으로는 'Kohanga Reo', ' Kindergarten'(유치원), 'Playce ntre(놀이방)', 'Pacific Island e arly childhood centre' '커뮤니 티 탁아소'같은 곳들이 있다.

Home-based care : Family day care와 Nanny(유모) 시스템이 대표적인 것으로 그 중에서 패밀리 데이케어는 비교적 저렴한 편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명 'Educator'로 불리는 교사가 그의 집에서 그들의 자녀와 함께 최대 4시간까지 지낼 수가 있는 패밀리 데이케어는 어떤 가정에서는 풀타임이나 주말에도 이용가능 하다.

또한 이 서비스의 중재자는 각각의 Educatior집을 방문하여 꼼꼼히 체크를 해서 모든 사항을 각 부모들에게 알려 준다.
  
Nanny(유모)는 패밀리 데이케어보다 두배 이상의 교육비가 드는 단점이 있으나 자신의 집에서도 고용이 가능하며 적어도 아이를 위해서는 식사, 집안일 등을 도와줄 수가 있다.

한가지 명심할 사항으로는 에이전트를 통했을 경우 Nanny도 일종의 고용인이므로 만약 그가 아플 경우 병원비, 휴가비 등을 책임 져야 할 의무가 있다.

More help : www.ecdu.govt.nz(육아교육기관 수준과 선택)
                 www.nzchildcare.ac.nz(좋은 육아교육기관)
                 www.ero.govt.nz(육아교육기관 서비스이용)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Eftpos 나라
eftpos.cash register,cctv,scale,alarm,pos system. T. 0800 880 400
Total Cleaning & Total Paint
cleaning, painting, 카펫크리닝, 페인팅, 물 청소, 토탈 크리닝 T. 0800157111
Blindsmith NZ Ltd
blind, blinds, 블라인드. 윈도우, window, 베니시안 블라인드, 우드 블라인드, PVC 블라인드, 롤러 블라인드, 블럭아웃 블라인드, 터멀 블라인드, 선스크린 블라인드, 버티컬 블라인드, Venetian blinds, wood T. 09 416 1415

[경제] 부동산 시장 침체, 주택가격 큰 폭으로 하락

댓글 0 | 조회 2,288 | 2008.04.11
토니 알렉산더 BNZ 수석 경제학자는 최근 월간조사에서 주택 구매자들이 부동산 가격의 하락세를 기다리고 있는 반면 주택 거주자들은 큰 폭으로 상승된 렌트 값으로 어려움을 호소하고 … 더보기

[사회] NZ 기내에서 문자보내기 가능해진다

댓글 0 | 조회 862 | 2008.04.11
어디에서나 문자보내기 좋아하는 젊은 세대들이 앞으로 기내에서도 자유롭게 문자메시지를 보낼 수 있게 되었다. 10일 뉴질랜드 신문에 따르면 에어뉴질랜드(Air New Zealand)… 더보기

[교민] 국회의원, 한국정원 전폭지지하다

댓글 0 | 조회 1,331 | 2008.04.11
오네포토 도메인에 세우고자 하는 코리안가든 설립제안이 노스코트지역 국회의원 Jonathan Coleman 으로부터 확고부동한 지지를 얻어냄으로써 또하나의 큰 청신호(노스쇼어타임즈지… 더보기

[정치] 감당할 수 있는 주택 마련

댓글 0 | 조회 1,251 | 2008.04.11
현재 주택가격, 금리인상과 과한 세금으로 인해 뉴질랜더들에게 주택마련이 더 힘들어진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한 국제조사에 따르면 뉴질랜드의 주택마련 문제는 세계에서 2위이다.… 더보기

[경제] 개인 신용대출의 폭락세

댓글 0 | 조회 1,547 | 2008.04.09
뉴질랜드에서 가장 큰 규모의 신용기관인 Veda Advantage 는 소비자 신용대출이 첫분기에 심하게 하락한것으로보고했다. Veda Advantage는 소비자 할부구매는 지난해 … 더보기

[교민] 2008년 재외한글학교 교육지도자 초청연수

댓글 0 | 조회 1,164 | 2008.04.08
재외동포재단에서는 2008년도 재외동포교육지도자 초청연수사업을 아래와 같이 개최할 예정임을 알려왔다. 가. 사업개요 ㅇ목적 - 재외한글학교, 민족학교 및 한글학교 협의회 임원들의 … 더보기

[교민] 2008 세계 한인 청소년, 대학생 모국연수 모집

댓글 0 | 조회 1,138 | 2008.04.08
재외동포재단에서는 재외동포 청소년. 대학생들의 한민족으로서의 자긍심과 리더쉽 함양을 위해 2008년도 “세계한인 청소년.대학생 모국연수”를 아래와 같이 실시할 예정이다. ㅇ 연수기… 더보기

[경제] 변동이율 선택 아직은 시기 상조

댓글 0 | 조회 1,193 | 2008.04.08
아직은 단순히 변동이율을 선택하기에는 너무 이르며 Mortgage를 갖고 있는 주택 소유자는 6개월이나 1년은 고정을 해야 한다고 BNZ의 경제학자인 Tony Alexander가 … 더보기

[경제] NZ 서구 선진국 중 중국과 첫 FTA 체결

댓글 0 | 조회 1,199 | 2008.04.07
7일 언론은 뉴질랜드가 서방 선진국 중 처음으로 중국과 자유무역협정(FTA)를 체결했다고 보도했다. 같은 날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FTA 서명이 이루어졌으며, 헬렌 클라크 뉴질랜드… 더보기

[교육] 마누카우지역 어린이 80%만 초등학교 출석

댓글 0 | 조회 1,119 | 2008.04.07
오클랜드 마누카우 시장은 최근 마누카우 지역은 초등학교의 부족으로 이에대한 정부의 도움이 필요하다며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렌 브라운 마누카우 시장은 이 지역에 약 15-20%의… 더보기

[378] 흐트러진 자세, 스트레칭으로 교정하자!

댓글 0 | 조회 1,048 | 2008.04.07
어느 척추건강 전문의는“자세를 바르게 가지면 마음이 바뀌고, 마음이 바뀌면 운명이 바뀐다.”고 말해 바른 자세가 일상생활과 우리의 건강에 얼마나 중요한가를 전하고 있다. 자세가 바… 더보기

[사회] NZ 의사 턱없이 부족, 72%가 41세 이상

댓글 0 | 조회 1,089 | 2008.04.07
최근 뉴질랜드는 심각한 의사 부족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7일 언론은 전했다. Royal New Zealand College의 조사에 따르면 뉴질랜드 전체 의사 중 72%가 4… 더보기

[사고] 해밀톤 냉동상점 폭발로 소방수 사망

댓글 0 | 조회 922 | 2008.04.06
지난 5일(토) 오후 해밀톤 근처의 공업지역에서 일어난 폭발로 1명이 사망하였고 2명이 심각한 중상 상태이다. 해밀톤의 Tamahere에 있는 냉동상점시설에 소방수들이 들어갈 때 … 더보기

[사회] 4월 6일 서머타임 종료

댓글 0 | 조회 1,097 | 2008.04.05
에너지 절약과 효율적인 활용을 위해 지난해 10월1일부터 시작되었던 서머타임(Daylight Saving)이 6일(일) 오전 2시를 기해 종료된다. 이에 따라 6일 오전 2시가 1… 더보기

[사회] 에어뉴질랜드 새로운 백 요금

댓글 0 | 조회 1,249 | 2008.04.05
에어 뉴질랜드로 국내선을 이용하는 여행자는 두번째 가방을 위해 $20까지의 새로운 요금을 내어야 할 것이다. 새롭게 바뀔 시스템에는 가방 한개는 무료로 옮겨질 것이나 두번째 가방은… 더보기

[사회] 고학력 이민자들 인종차별로 취업 어려워...

댓글 0 | 조회 1,565 | 2008.04.04
4일 언론은 매씨 대학교(Massey University)의 조사를 인용, 고(高)학력과 최고의 기술을 가진 이민자들이 뉴질랜드에서 직장을 구하는데 큰 어려움을 느껴 이는 고용주나… 더보기

[부동산] 3월 달 부동산 판매량 56.2% 하락

댓글 0 | 조회 1,963 | 2008.04.04
오클랜드의 주요 부동산인 Barfoot&Thompson은 지난 해 3월과 비교했을 때 올해 3월의 부동산 판매량은 56.2% 하락했으며, 평균주택판매가는 2월 달 대비 5% 상승했… 더보기

[경제] 3월 달 부동산 판매량 56.2% 하락

댓글 0 | 조회 1,603 | 2008.04.04
오클랜드의 주요 부동산인 Barfoot&Thompson은 지난 해 3월과 비교했을 때 올해 3월의 부동산 판매량은 56.2% 하락했으며, 평균주택판매가는 2월 달 대비 5% 상승했… 더보기

[경제] BNZ, 주택가격 15% 하락 가능성 높다고 평가

댓글 0 | 조회 1,366 | 2008.04.04
4일 BNZ은 주택가격이 30% 과대시되었다며 앞으로 주택가격이 최대 15%까지 잔인하게 하락 할 수도 있다고 언론에 전했다. 웰링턴 부지의 Lombard 금융회사는 대출자들이 소… 더보기

[교민] 재 뉴질랜드 대한 체육회 회장 및 감사 선출 연기

댓글 0 | 조회 1,145 | 2008.04.03
제 8대 재 뉴질랜드 대한 체육회 회장 및 감사 선출이 4월 11(금)로 연기되었다고 선거 관리 위원회에서 보도 하였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3월 12일 회장 입후보자 등록시 한… 더보기

[사회] NZ 제일당 부의장 아시안 이민 비난

댓글 0 | 조회 1,394 | 2008.04.03
제일당의 피터 브라운 부의장은 최근 통계청에서 발표된 동양인의 인구가 2026년에는 거의 두 배가 될 것이라는 조사에 경각심을 보이고 있다고 3일 언론은 전했다. 브라운 부의장은 … 더보기

[교민] 박광철 체육회장 입후보자 정관개정 요구하며 사퇴 의사 밝혀

댓글 0 | 조회 1,764 | 2008.04.03
제8대 재뉴질랜드 대한체육회장에 입후보한 박광철 씨(재뉴 한국해병대 전우회장)가 후보 사퇴 의사를 밝혔다. 박광철씨는 “일부 교민지에 보도된 것처럼 모든 교민들이 화합하고 단합하여… 더보기

[사건] 쇼킹! 男학교 폭력 동영상 논란

댓글 0 | 조회 1,467 | 2008.04.03
오클랜드 폰손비 지역에 위치한 가톨릭 남학교 St Paul's College 학생들의 폭력이 동영상 인터넷 웹사이트 유투브(YouTube)에서 발견되어 사회적으로 큰 충격을 주고 … 더보기

[사회] 최저임금에서 백만장자가 되었어요!

댓글 0 | 조회 1,514 | 2008.04.03
남섬 오타고에 거주하고 있는 아이린 칼슨(51)은 $1.2million의 로또에 당첨되는 행운을 얻었다. 더욱 놀라운 것은 당첨된 로또를 아들의 여자 친구에게 선물로 받은 것. 자… 더보기

[사회] 동양인 2026년도에는 79만 명 돌파하나

댓글 0 | 조회 1,299 | 2008.04.02
뉴질랜드 통계청은 2일 뉴질랜드의 동양인 인구수가 앞으로 급격히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제프 바스칸드 정부 통계학자는 뉴질랜드에서 네 개의 주요민족인 마오리, 파시픽,…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