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월 뉴질랜드 신차 등록 건수, 지난해보다 1% 증가

KoreaPost 0 753 2018.09.05 09:40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8월 뉴질랜드의 신차 등록 건수가 만 3천 2백대로 최고 기록을 보이면서, 지난 해 8월보다 1%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신차 등록은 승용차와 SUV 차량 등록이 4천 5백 대로 0.4% 늘어났지만, 상업용 차량들의 등록은 2.4%나 늘어났으며, 지난 해 1월부터 8월까지 십만 5천 대의 등록건수보다 1.7%나 늘어난 것으로 비교되었다.

 

금년도 신차 등록은 지난 한 해 동안의 신차 등록 16만 대보다 더 많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경기 호황과 낮은 금리, 이민 입국자와 관광객들의 증가로 5년째 계속해서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토요타 차량들이 17%의 점유율로 가장 많이 신차로 등록되었으며, 포드가 11%, 마즈다 8% 등으로 그 뒤를 이었으며, 모델별로는 포드 레인저스가 785대로 가장 많았고, 토요타 하이럭스, 토요타 코롤라 순으로 알려졌다. 

 

제공 :  KCR 방송   www.planetaudio.org.nz/korean-catholic-radio​​ ​ 

 

 자원봉사자들이 운영해가는 KCR방송, 여러분의 작은 후원이 큰 힘으로 거듭납니다. 

 후원 계좌 02-1241-0501134-05   문의 이메일 nzkcr@hotmail.com

 

1915845233055f7453e13924ff334f48_153609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동의한의원
환자를 최선을 다해 치료하는 한의원 ,믿음과 신뢰가 있는 한의원 T. 094197582
(주)뉴질랜드 에이투지
뉴질랜드 법인 현지 여행사 / 남,북섬 전문 여행사 - 패키지여행, 자유여행, 해외여행 / 진짜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이 모인 회사!! T. 09 309 3030 T. 09 309 3030

CHCH총기 테러 피해자 지원 기부, 2백 2십만 달러 이상 모금돼

댓글 0 | 조회 1,805 | 2019.03.16
3월 15일 크라이스트처치 총기 테러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한 온라인 기부 페이지가 만들어져 많은 사람들이 기부에 동참하고 있다.3월 15일 총격 사건이 발생한 후 만들어진 이 페이… 더보기

화보]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 테러 현장 주변 모습들

댓글 0 | 조회 3,147 | 2019.03.16
49명이 사망하고 42명이 부상당한 충격적인 테러가 벌어진 크라이스트처치의 시민 사회가 무거운 침묵 속에 빠졌다.사건 발생 하루가 지난 3월 16일(토) 오전에 많은 시민들이 현장… 더보기

이민자 공동체, "혐오와 인종 차별 반대" 성명서 10개국 언어로 발표

댓글 0 | 조회 3,328 | 2019.03.16
이민자 공동체에서는 비극적인 크라이스트처치 총기 테러 사건이 발생한 후, 피해자들에게 보내는 성명서를 만들고 있다. 이 성명서는 한국어를 포함해 8개 국가 언어로 만들어졌고, 곧 … 더보기

"비극적인 총기난사 테러 " 아던 총리, 총기 규제 강화-법 개정

댓글 0 | 조회 4,441 | 2019.03.16
[업데이트 7:50PM 16th March 2019) 3월 15일 금요일 오후 1시 40분, 크라이스트처치 해글리 공원 인근에 있는 두 곳의 이슬람 사원에 무장 괴한이 침입해 총기… 더보기

CHCH 총격 사건, 용의자 한 명 체포, 아던 총리 “뉴질랜드의 darkest …

댓글 0 | 조회 5,827 | 2019.03.15
3월 15일(금) 벌어진 CHCH 이슬람 사원 총격사건의 용의자 중 한 명이 시든햄(Sydenham)의 브로엄(Brougham) 스트리트에서 경찰에 체포됐다.재신다 아던 총리는 언… 더보기

크라이스트처치 2곳 총기 테러-4명 체포, 49명 사망 20명 중상

댓글 0 | 조회 9,728 | 2019.03.15
[업데이트 10: 20PM. 15th March 2019] 적어도 2명 이상의 무장 괴한이 크라이스트처치 헤글리 공원 근처의 두 군데 모스크 사원에 침입해 총기를 난사한 충격적인 … 더보기

속보] CHCH, 이슬람 사원 목표로 총격 사건 발생, 9명 사망했다는 보도 나와…

댓글 0 | 조회 6,568 | 2019.03.15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이슬람 사원(모스크)을 목표로 한 대규모 총격 사건이 벌어져 상당수의 사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총격은 3월 15일(금) 오후 1시 40분경에 해글리(Hag… 더보기

노스코트에서 2마리 추가, 과일초파리 오클랜드에서 총 10마리 발견

댓글 0 | 조회 2,068 | 2019.03.15
오클랜드의 노스쇼어 노스코트에서 퀸즈랜드 과일 초파리 수컷 두 마리가 더 발견되었다.이로써 오클랜드에서 근래 발견된 퀸즈랜드 과일 초파리는 총 10마리로 늘어났다.그동안 노스코트에… 더보기

3월 15일은 세계 수면의 날

댓글 0 | 조회 822 | 2019.03.15
세계 수면학회는 수면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2008년부터 매년 3월 둘째 주 금요일을 세계 수면의 날(World Sleep Day)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3월 15일 세계 … 더보기

지난 6개월동안 학대받는 어린이 300명 넘어

댓글 0 | 조회 699 | 2019.03.15
취약한 어린이들을 위한 기관인 Oranga Tamariki의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12월까지 6개월동안 300명이 넘는 학생들이 학대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기간동… 더보기

오늘 기후변화 항의 시위 행진, 많은 학생들 학교 안가

댓글 0 | 조회 928 | 2019.03.15
뉴질랜드의 많은 학생들이 기후 변화에 항의 시위 행진에 참여할 예정이며 학교에 가지 않는다.뉴질랜드 전역의 학생들은 기후 변화에 정부가 대응하지 않는 것에 항의하는 시위에 나서면서… 더보기

남섬에서 2곳의 몰몬교 교회 건물, 잇달아 방화 피해 입어

댓글 0 | 조회 1,737 | 2019.03.14
한 종교 단체의 건물 2곳에서 연이어 방화로 여겨지는 화재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지난 3월 10일(일) 새벽 2시 15분경 크라이스트처치 시내 어퍼 리카턴(Upper Ri… 더보기

2019년 하반기 영어봉사(TaLK) 장학생 모집

댓글 0 | 조회 770 | 2019.03.14
뉴질랜드 한국교육원(원장 정일형)은 한국 교육부(국립국제교육원)와 협력하여 한국 농어촌 지역에서 영어를 가르치면서 한국 문화도 체험하는 ‘정부초청 영어봉사 장학생’을 모집한다.▲참… 더보기

오클랜드 '2019 Korean Day' 3월 30일 노스쇼어 이벤트 센터에서.…

댓글 0 | 조회 984 | 2019.03.14
오는 3월 30일(토) 오클랜드한인회주관 재외동포재단과 부산시의 지원의 '2019 Korean Day'행사가노스쇼어 이벤트 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이 행사는 1991년부터 매년… 더보기

30여년 전 경찰관 살해했던 범인, 교통사고로 심한 부상 입어

댓글 0 | 조회 1,079 | 2019.03.14
10대 청소년 시절에 경찰관을 폭행해 숨지게 했던 40대 남성이 교통사고로 큰 부상을 입었다.최근 크라이스트처치 경찰이 밝힌 바에 따르면, 지난 3월 4일(월) 노스 캔터베리의 앰… 더보기

실종자들 사진 공개한 더니든과 CHCH 경찰

댓글 0 | 조회 1,179 | 2019.03.14
남섬2개 도시의 경찰들이 관할 지역에서 발생한 실종자들을 찾으면서 주민들의 도움을 구하고 있다.3월 14일(목) 더니든 경찰은 지난 12일(화)부터 행적이 묘연한 앤드류 진더(An… 더보기

민방위 당국 “쓰나미 경보, 잘못 발령했다가 곧바로 취소”

댓글 0 | 조회 456 | 2019.03.14
뉴질랜드 민방위 당국(Civil Defence NZ)이 쓰나미 경보(tsunami warning)를 잘못 발령했다가 곧바로 취소하는 소동이 벌어졌다.경보는 3월 14일(목) 오후에… 더보기

오클랜드 “13억불짜리 하수 터널 공사, 금년에 시작한다”

댓글 0 | 조회 1,220 | 2019.03.14
오클랜드의 하수 처리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대규모 하수 터널 공사가 금년부터 시작된다.웨스턴 스프링스(Western Springs)에서 남쪽 망게레에 있는 ‘망게레 하수 처리… 더보기

“동승자들도 있었는데…” 교통사고 후 다친 채 7시간이나 방치됐던 여성

댓글 0 | 조회 989 | 2019.03.14
교통사고로 상가 건물과 둑 사이에 갇혔던 차량의 탑승자가 동승자들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큰 부상을 당한 채 7시간여나 방치됐던 걸로 알려졌다.3월 13일(수) 오전 10시 30분경… 더보기

와이카토 한 약사, 4년 반만에 부정행위 벌금 부과받아

댓글 0 | 조회 1,128 | 2019.03.14
와이카토의 한 약사는 전문적인 부정 행위로 유죄 판결을 받은 후, 법적 비용으로 $34,500 지불을 명령받았다.그는 처방전에 대한 잘못된 약품 분배, 잘못된 의약품 지시 라벨을 … 더보기

기후변화 장관 제임스 쇼, 국회로 걸어가다 공격당해

댓글 0 | 조회 493 | 2019.03.14
녹색당의 공동리더이자 기후변화 장관인 제임스 쇼가 국회로 걸어가다 공격당했다.그는 목요일 아침 7시 50분경 웰링턴 보타닉 가든 입구 밖에서 어떤 남성에게 얼굴을 맞아 눈주위에 멍… 더보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중단, 사이버 공격은 아닌 것으로 ...

댓글 0 | 조회 736 | 2019.03.14
소셜 미디어 사이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이 전세계 이용자를 대상으로 다운되는 현상이 발생했으며, 페이스북은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페이스북은 공식 트위터에서 1… 더보기

불법 주차된 스피드 카메라 밴, 경찰 -과속 티켓 취소

댓글 0 | 조회 1,253 | 2019.03.14
스피드 카메라 밴 차량이 오클랜드 보도에서 불법 주차된 후, 수십 개의 과속 딱지가 취소되었다.오클랜드에 사는 아드린씨는 지난 일요일 오후 4시경 실비아 파크 로드의 보도에 주차된… 더보기

'속이 붉은 키위는 어떤 맛일까?'제프리, 판매 테스트 시작

댓글 0 | 조회 796 | 2019.03.14
속이 붉은 키위가 뉴질랜드의 매장에서 시험적으로 판매대에 오른다.판매 테스트의 일환으로, 키위 과일 판매 및 수출업자 제프리는 속이 붉은 키위 제프리 레드 약 3만개를 향후 5주 … 더보기

오클랜드 남부 노선 열차에 치여, 한 명 사망

댓글 0 | 조회 577 | 2019.03.14
경찰은 목요일 아침 오클랜드 남부 기차 노선 중 타카니니에서 한 명이 열차에 치여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사고는 목요일 오전 8시 10분경에 발생했다.사고 이후 양방향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