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혼차 NZ찾았다 큰 사고당한 호주 커플 “목숨 걸고 구조 나선 소방관들 덕분에…”

서현 0 1,349 2018.08.29 17:00

프로포즈 차 뉴질랜드를 찾았다가 목숨이 달린 위험한 사고를 당했던 외국 출신 커플이 자신들을 구조한 소방대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호주 출신 20대 여성인 앨리 맥클라칸(Ally Maclachlan)이 자신에게 청혼하려던 남자 친구인 매트 하이네스(Mat Haines)와 함께 뉴질랜드를 찾은 것은 지난 2017 9.

 

그러나 맥클라칸은 6일 이른 저녁에 로워 허트(Lower Hutt) 인근 퍼시(Percy) 리저브에서 조깅 중 사진을 찍으려다 급경사의 둑 밑으로 추락했는데, 그나마 썩은 나무에 걸려 간신히 멈출 수 있었다.

 

그러나 로워 허트 소방관들인 다니엘 올리버(Daniel Olliver)와 스콧 두간지치(Scott Duganzich) 2명이 가장 먼저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에는 다시 20m 아래로 더 추락한 상태였다.

 

또한 그녀는 다리 감각이 상실되고 두부 골절과 함께 엉덩이와 척추 등을 심하게 다쳤는데, 이 와중에 구조를 위해 올라간 소방관들 역시 머리 위로 쏟아지는 돌세례를 받는 위급한 상황이 벌어졌다.

 

올리버 소방관은 쏟아지는 돌로부터 부상자를 몸으로 막으면서 구조 헬리콥터를 애타게 호출했다면서, 부상자는 물론 자기의 목숨도 위태로웠다고 다급했던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결국 중상을 입고 이어 도착한 전문 구조팀에 의해 구조된 맥클라칸은 헬기 편으로 웰링턴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를 받고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또한 머리에 돌을 맞아 뇌진탕을 입은 채 3시간을 버텼던 올리버 소방관은 이후 둑을 기어오르고 800m를 더 걸어가서야 현장에서 벗어날 수 있었다.

 

한편 두 사람은 금년 5월 호주에서 결혼했는데, 맥클라칸은 당시 2명의 소방관들이 생명의 위험을 무릅쓰고 자신을 구해주지 않았으면 불가능했다면서 이들의 희생 정신에 깊은 감사를 전했다.

 

한편 2명의 소방관들은 당시 용감했던 구조 활동으로  뉴질랜드 소방 및 비상센터의 폴 스웨인(Paul Swain) 대표로부터 표창을 받았는데, 이와 같은 표창은 지난 2년 동안 이번을 포함해 단 두 차례만 시상됐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Total Cleaning & Total Paint
cleaning, painting, 카펫크리닝, 페인팅, 물 청소, 토탈 크리닝 T. 0800157111
오클랜드 중국문화원
오클랜드의 한 장소에서 1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중국어 전문어학원 410 - 6313 T. 09-410-6313
한나 유학이민
한 번의 만남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하세요.이민 T. 09 600 6168

포럼 참가에 10만 달러 들여 전용기 더 운영, 아던 총리 상황 설명해

댓글 0 | 조회 919 | 2018.09.06
(KCR방송=뉴질랜드) 제씬다 아던 총리는 자신의 딸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기 위하여 Pacific Islands Forum 이 열리고 있는 나우루에 공군 전용기를 한 차례 더 운… 더보기

오클랜드 지역 주택 매매, 경매보다 가격 네고로...

댓글 0 | 조회 1,653 | 2018.09.06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매매에 경매를 통한 방법보다 가격 네고를 통하여 매매를 원하는 사례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QV의 자료에서 나타났다.QV의 최근 자료… 더보기

[포토뉴스] 마운트 쿡의 아침

댓글 0 | 조회 437 | 2018.09.05
박성택 사진 작가는 지난 8월 28일부터 9월 6일까지 남섬 출사 여행 중이다.이 사진은 여행 5일차 아침 7시 18분,마운틴쿡 (3,784미터) 호수에서​삼성 갤럭시7로 촬영한 … 더보기

더니든 주민들 “심야 주차된 차 타이어, 잇단 파손 사고로 불안”

댓글 0 | 조회 1,023 | 2018.09.05
심야에 밖에 주차해놓은 차량의 타이어들이 파손되는 사고가 연달아 발생해 주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사건은 더니든 인근에서 지난달부터 시작됐는데, 지역 경찰에 따르면 8월 한 달 동안… 더보기

경마업계 “승부조작으로 여럿 체포돼, 관련 산업계에 큰 파문”

댓글 0 | 조회 618 | 2018.09.05
경마의 일종인 ‘하니스 레이싱(harness racing)’에서 승부조작 혐의로 여러 명이 체포된 가운데 관련 산업 분야에 커다란 파문이 일고 있다.뉴질랜드 경찰은 9월 4일(화)… 더보기

도로 벗어난 트럭, 개 끌고 가던 행인과 충돌해 사상자 발생

댓글 0 | 조회 878 | 2018.09.05
운행 중 도로를 벗어난 대형 트럭이 지나가던 보행인들을 치어 사상자가 발생했다.사고는 9월 5일(수) 오전 11시 25분경에 해밀턴 북쪽 외곽의 오스본(Osborne) 로드와 호샴… 더보기

퀸스타운 지역 “하루 동안 항공 레저 사고 2건 잇달아 발생”

댓글 0 | 조회 703 | 2018.09.05
만 하루 동안에 퀸스타운 인근 지역에서 항공 레저 활동과 관련된 사고가 잇달아 발생해 2명이 다쳤다.첫 번째 사고는 9월 4일(화) 오후 12시 30분경에 와나카(Wanaka)와 … 더보기

항만 사고로 숨진 20대 “6명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하고 떠났다”

댓글 0 | 조회 1,342 | 2018.09.05
지난주 오클랜드에서 작업장 안전사고로 숨진 20대 남성이 장기 기증으로 6명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하게 됐다.8월 27일(월) 새벽에오클랜드 항구에서 작업용 크레인 차량(stradd… 더보기

오클랜드 경찰 “길거리 전도 중이던 사람 칼로 찌른 남성의 사진 공개”

댓글 0 | 조회 4,354 | 2018.09.05
길거리 전도 중이던 사람을 칼로 찌른 용의자를 경찰이 공개적으로 수배하면서 시민들의 협조를 요청했다.오클랜드 경찰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지난 9월 2일(일) 오후 3시경 시내 카랑… 더보기

윈스턴 외교부 장관, 아던 총리와 이민 정책에 상반된 입장 표해

댓글 0 | 조회 1,558 | 2018.09.05
(KCR방송=뉴질랜드) 윈스턴 피터스 외교부 장관과 제씬다 아던 총리가, 뉴질랜드가 호주로 향하는 환승지로 이용되는 뉴질랜드로의 이민을 중단하여야 한다는 점에서 상반된 입장을 표하… 더보기

보험 회사, 젊은 운전자 보험 없이 운전하고 있어

댓글 0 | 조회 992 | 2018.09.05
(KCR방송=뉴질랜드) 보험 회사들은, 많은 젊은 운전자들이 보험에 가입하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다고 밝히며, 만일 충돌 또는 접촉 사고시 상당히 어려운 처지에 놓일 위험성이 많다… 더보기

지난 8월 뉴질랜드 신차 등록 건수, 지난해보다 1% 증가

댓글 0 | 조회 702 | 2018.09.05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8월 뉴질랜드의 신차 등록 건수가 만 3천 2백대로 최고 기록을 보이면서, 지난 해 8월보다 1%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신차 등록은 승용차와 SUV … 더보기

고등학교 졸업 전 취업하는 젊은 키위 수 증가

댓글 0 | 조회 840 | 2018.09.05
(KCR방송=뉴질랜드) 고등학교를 졸업도 하지 않고 취업 전선으로 뛰어드는 젊은 키위들의 수가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교육부의 자료에서 17세 또는 그 이전에 학교를 마치는… 더보기

유언장 가진 NZ인들 “절반도 안 된다”

댓글 0 | 조회 1,131 | 2018.09.04
생전에 ‘유언장(will)’을 작성하는 뉴질랜드인들의 숫자가 대상자의 절반 이하인 것으로 조사됐다.이 같은 결과는 최근 ‘Money Week(9월 3~9일)’를 맞이해 ‘Commi… 더보기

재무국 “순이민자 감소 추세, 예상보다 빨라 경제 우려된다”

댓글 0 | 조회 2,586 | 2018.09.04
최근 들어 ‘순이민자(net migration)’ 숫자가 당초 예상보다 더 빠르게 줄어들어 우려가 된다는 정부기관의 보고서가 나왔다.재무국(Treasury)은 9월 4일(화) 발표… 더보기

[포토뉴스] 남섬 레이크 테카포

댓글 0 | 조회 483 | 2018.09.04
박성택 사진 작가는 지난 8월 28일부터 9월 6일까지 남섬 출사 여행 중이다.이 사진은 남섬 사진여행 3일차에 찍은 레이크 테카포 풍경으로 삼성 갤럭시7으로 촬영한 것이다.​

10년 연속 ‘대양주 최고 항공사’로 선정된 Air NZ

댓글 0 | 조회 800 | 2018.09.04
에어 뉴질랜드가 10년 연속해 ‘대양주 지역의 최우수 항공사(Australasia's leading airline)’로 선정됐다.에어 뉴질랜드는 9월 3일(월) 밤 홍콩에서 개최된… 더보기

“심야에 불까지 끈 채 검문소에서 달아났던 운전자, 결국은…”

댓글 0 | 조회 1,123 | 2018.09.04
음주운전 검문을 피해 차의 조명까지 끈 채 달아났던 운전자가 결국 사고를 내고 붙잡혔다.35세의 남성으로 알려진 한 운전자가 와이카토 경찰이 해밀턴 외곽의 템풀뷰(Templevie… 더보기

한 캐나다 연금재단, 오클랜드 경전철 사업 참여 의사 표해

댓글 0 | 조회 837 | 2018.09.04
(KCR방송=뉴질랜드) 한 캐나다의 연금 재단이 시간당 만 천 명의 수송 능력을 갖추게 되는 오클랜드 60억 달러 경전철 사업에 참여할 의사를 표하며 접근중인 것으로 알려졌다.캐나… 더보기

<커트 살리기>암 4기 40대 키위 남성, 치료비 마련 기부 모금 중

댓글 0 | 조회 1,269 | 2018.09.04
(KCR방송=뉴질랜드) 40대 키위 남성을 구하기 위하여 모르는 사람들의 정성들이 모여지고 있지만, 그의 가족들은 여전히 치료 비용으로 필요한 백 5십만 달러를 마련하는 데에 어려… 더보기

호주 정당인, NZ 출신 의원에게 뉴질랜드 돌아가라고 말해

댓글 0 | 조회 1,164 | 2018.09.04
(KCR방송=뉴질랜드) 호주 One Nation 당의 폴린 한센 당수가 한 TV 토론 프로그램에서 언쟁으로 인한 분노를 참지 못하고, 뉴질랜드 출신의 상원 의원에게 뉴질랜드로 돌아… 더보기

어제 오클랜드 건설현장 안전사고, 한 남성 작업자 병원으로 이송

댓글 0 | 조회 841 | 2018.09.04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아침 오클랜드의 한 건설 현장에서 안전 사고로 인하여 현장에서 일하던 인부 한 명이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경찰은 어제 오전 10시 30분 경… 더보기

지난주 교통사고로 전국에서 12명이나 사망, 관계 당국 안전운전 재차 강조

댓글 0 | 조회 870 | 2018.09.03
지난주 전국 각지에서 교통사고로 12명이나 숨져 경찰과 관계 당국이 다시 한번 운전자들에게 안전운전을 당부하고 나섰다.한 주간 동안 웰링턴을 비롯해 전국에서 11건의 교통사고로 모… 더보기

경찰서 유치장 화재로 대피 소동 벌어져

댓글 0 | 조회 307 | 2018.09.03
경찰서 유치장에서 불이 나는 바람에 최소한 2명이 호흡기 부상으로 치료를 받았다.9월 3일(월) 저녁 7시경에 북섬 동해안의 해스팅스(Hastings) 경찰서의 유치장에서 불이 나… 더보기

위험한 도로에 안전간판 세운 시의원, 추가 요청에 신속한 반응 보인 도로관리 당국

댓글 0 | 조회 475 | 2018.09.03
사망사고를 포함해 여러 차례 큰 교통사고가 발생했던 교차로에 안내 간판을 설치한 한 지역 시의원의 요청에 도로 당국이 신속하게 대응하고 나섰다.남섬 중부 매켄지(Mackenzi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