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밤 오클랜드 국제공항에 폭발물 처리반 긴급 출동

KoreaPost 0 1,204 2018.08.17 09:06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밤 오클랜드 국제 공항에 국방부의 폭발물 처리반을 포함하여 긴급 비상요원들이 출동하였으며, 약 두 시간 동안 정상적인 운영이 중단되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어제 밤 10시 10분경, 오클랜드 공항에 도착한 한 승객이 2차 대전 당시 사용되었던 대포의 탄피를 가지고 있다는 신고서를 제출하였으며, 바로 비상 경계령이 발효되었다.

 

공항의 입국 심사대에는 많은 승객들이 줄을 지어 대기중이었으나, 대피령으로 인하여 공항 업무가 한 시간 정도 중단되었으며, 승객들은 입국 수속을 마치고 공항을 나오는 데에 두 시간이 더 걸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 승객이 왜 대포의 탄피를 가지고 들어왔는 지에 대하여는 아직까지 알려지지는 않고 있다. 

 

제공 :  KCR 방송   www.planetaudio.org.nz/korean-catholic-radio​​ ​ 

 

 자원봉사자들이 운영해가는 KCR방송, 여러분의 작은 후원이 큰 힘으로 거듭납니다. 

 후원 계좌 02-1241-0501134-05   문의 이메일 nzkcr@hotmail.com

 

69db551a69cb672842c37f26a770e09d_153445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한나 유학이민
한 번의 만남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하세요.이민 T. 09 600 6168
오클랜드 중국문화원
오클랜드의 한 장소에서 1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중국어 전문어학원 410 - 6313 T. 09-410-6313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대형 트럭 고장,1번 고속도로 오클랜드 북쪽 워크워스 브라운 로드 폐쇄

댓글 0 | 조회 810 | 2018.12.29
대형 트럭 고장으로 오클랜드 북쪽 워크워스의 1번 고속도로가 폐쇄되었다.경찰은 29일 낮 12시 20분경에 워크워스의 브라운 로드가 폐쇄되어 이 구간을 운행할 차량은 다른 길을 이… 더보기

호주 한 여성, 유엔에 뉴질랜드 비시민권자 차별 불만 제기

댓글 0 | 조회 3,577 | 2018.12.29
호주 시민권자인 한 여성은 유엔에 뉴질랜드가 비시민권자에게 국립 공원 안의 오두막(헛) 비용을 차별하는 것에 대해 불만을 제기했다.라디오 뉴질랜드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7월 호주… 더보기

7살 어린이, 크리스마스날 이동하는 차에서 떨어져 부상

댓글 0 | 조회 825 | 2018.12.29
12월 25일, 7살의 어린이가 달리는 차량에서 떨어진 후 심각한 머리 부상을 입었다.크리스마스날 오전 11시 40분경, 화카타네에서 남쪽으로 약 20분 떨어진 곳에서 신고를 접수… 더보기

재활용보다 플라스틱 산업 규제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댓글 0 | 조회 509 | 2018.12.29
매시 대학의 트리시아 파렐리박사는 유엔에 조언하는 전문가 그룹의 일원이다. 파렐리 박사는 재활용보다 플라스틱 산업규제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말했다.그녀는 전세계의 플라스틱 5%정도만… 더보기

해양 생태학자, 북섬에서 침몰한 2천년 전 숲 촬영

댓글 0 | 조회 982 | 2018.12.29
뉴질랜드 해양 생태 학자는 북섬의 고대에 침몰한 숲이 수세기 동안 기후 변화에 대한 더 많은 단서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한다.기스본에서 서쪽으로 약 80 킬로미터 떨어진 투호에 (T… 더보기

고속도로 역주행 , 오토바이 운전자 사망 원인으로 추정

댓글 0 | 조회 633 | 2018.12.29
웰링턴의 존슨빌(Johnsonville)근처의 1번 고속도로에서 오토바이 운전자가 사고로 사망했다.경찰은 고속도로를 역주행한 차량이 오토바이 운전자의 죽음에 책임이 있을 수 있다고… 더보기

레빈의 한 교회, 화재로 소실

댓글 0 | 조회 271 | 2018.12.29
레빈에 있는 레빈라이프 교회 (LevinLife Church)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실되었다.소방관들은 레빈라이프 교회에서 화재가 발생해 29일 새벽 1시 44분경에 출동했다.모두 … 더보기

연말 맞아 비상 걸린 St. John 앰뷸런스, 한해 마지막 날 밤에는 신고 3배…

댓글 0 | 조회 739 | 2018.12.28
휴가 시즌을 맞아 세인트 존 앰뷸런스 측이 추가 인원과 장비를 준비한 가운데 시민들도 안전의식을 높여줄 것을 당부했다.기관 관계자는 12월 28일(금), 연중 가장 바쁜 시기를 맞… 더보기

Air NZ “금년에 1700만명 태웠다. 371회나 탑승했던 승객도…”

댓글 0 | 조회 972 | 2018.12.28
금년 한 해 동안 에어 뉴질랜드는 모두 1700만명의 승객을 실어나른 것으로 나타났다.12월 28일(금) 에어 뉴질랜드 측이 밝힌 자료에 따르면, 이 기간 중 전체 탑승객들이 이동… 더보기

1200만달러짜리 매물로 등장한 넬슨의 외국인 소유의 섬

댓글 0 | 조회 1,645 | 2018.12.28
외국인이 소유한 넬슨 인근의 한 섬이 부동산시장에 1600만달러짜리 매물로 등장했다.최근 시장에 나온 섬은 페핀(Pepin)섬으로 면적이 1200에이커(4.86km²)에 달한다. … 더보기

부상한 황소 안락사 “또다시 불붙은 로데오 폐지 논쟁”

댓글 0 | 조회 439 | 2018.12.28
로데오 경기에 등장했던 황소가 부상 후 안락사 처리되자 동물복지에 대한 논쟁이 다시 벌어졌다.사고는 12월 27일(목) 오후에 기스본에서 벌어진 로데오 경기 중 발생했는데, 로데오… 더보기

워크 비자 거부당했던 여성, 소송 제기 후 비자 받아

댓글 0 | 조회 2,998 | 2018.12.28
포스트-스터디 워크 비자(Post-Study Work Visa)를 거부당해 뉴질랜드를 떠나려고 했던 여성이 법률 회사의 도움을 받아 소송을 제기한 후 비자를 받았다.샤말 파텔씨는 … 더보기

35세 이상 남성, 더많은 헌혈 당부

댓글 0 | 조회 573 | 2018.12.28
뉴질랜드의 혈액 서비스는 35세 이상의 남성들에게 헌혈해줄 것을 당부했다.이 서비스의 최고 경영자인 샘 클리프씨는 많은 젊은 사람들이 헌혈하고 있지만, 노년층을 좀더 많은 참여가 … 더보기

2018 트레이드 미, 가장 조회수가 많았던 것은?

댓글 0 | 조회 1,600 | 2018.12.28
트레이드 미(Trade Me)에서 2018년 가장 조회수가 많았던 물품은 어떤 것일까?온라인 물품 옥션 사이트인 트레이드미에서는 연간 가장 인기 있는 리스팅을 발표했다.사포(Pie… 더보기

해밀턴의 빈집, 화재로 불타

댓글 0 | 조회 417 | 2018.12.28
해밀턴의 한 빈집에서 화재가 발생해 불탔다.화재 및 긴급 북부 통신 매니저 다니엘 니콜슨씨는 금요일 새벽 0시 직후에 신고 전화를 받고 사람이 살지 않는 빈 집으로 출동했다고 전했… 더보기

센트럴 오클랜드, 심각한 폭행당한 남성 병원 입원

댓글 0 | 조회 1,532 | 2018.12.28
금요일 이른 아침에 센트럴 오클랜드에서 한 남성이 심각한 폭행을 당해 병원에 입원했다.경찰은 부상당한 사람이 도심의 빅토리아 스트릿과 알버트 스트릿 교차로에서 공격당했다고 밝혔다.… 더보기

파도타기하던 어린이 3명, 파도에 휩쓸려 갔지만...

댓글 0 | 조회 1,975 | 2018.12.27
목요일 북부 타라나키의 오나에로 비치에서 파도놀이를 하던 어린이 세 명이 높은 파도에 휩쓸려 바다로 떠내려갔다.43세의 파투씨는 파도타기 놀이를 하던 아이들이 큰 파도에 휩쓸린 후… 더보기

최악의 크리스마스, 물에 떠내려간 차-커플 두 시간동안 걸어서...

댓글 0 | 조회 1,899 | 2018.12.27
지난 화요일 폭우로 불어난 냇물을 과소 평가해 차로 건너려던 커플이 큰 곤경에 처했다.라이넬 이브씨와 그녀의 파트너는 블레넘(Blenheim)남부의 테일러 패스 로드(Taylor … 더보기

오클랜드 북쪽 워크워스 방면, 차량 정체 극심

댓글 0 | 조회 1,352 | 2018.12.27
오클랜드 북부 1번 고속도로에서 도시를 벗어나 이동하는 차량들로 극심한 차량 정체가 있다는 소식이다.오레와에서 워크워스까지 27km를 운전하는데 한 시간 이상의 시간이 걸리는 것으… 더보기

인간 배설물 등 오염, 오클랜드 12개 비치 수영 금지

댓글 0 | 조회 1,299 | 2018.12.27
올 여름 오클랜드 해변 12곳이 인간과 동물의 배설물로 인한 오염으로 수영에 문제가 있다는 경고가 나왔다.웨스트 오클랜드의 8개 해변, 오클랜드 중심에 있는 2개의 해변, 노스쇼어… 더보기

베이 오브 플렌티, 이틀 동안 음주운전자 83명 적발

댓글 0 | 조회 839 | 2018.12.27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에서 이틀 동안 약 7,400대의 자동차에 대해 음주 단속을 한 결과, 83명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되었다.12월 21일과 22일, 도로 경찰들은 음주 운전 집중… 더보기

100km 자동차에서 고양이 던져졌다는 주장, 조사 중

댓글 0 | 조회 836 | 2018.12.27
시속 100km 자동차에서 고양이가 던져졌다는 주장이 나와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경찰과 SPCA 조사관은 고양이가 달리는 차에서 내던져졌다는 주장이 지난 수요일에 페이스북에 게재된… 더보기

핸더슨 양계장 화재, 닭 5만마리 폐사

댓글 0 | 조회 861 | 2018.12.27
서부 오클랜드의 한 양계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최대 5만 마리의 닭이 폐사했다.목요일 핸더슨의 오파누쿠 로드에 있는 Stoney Creek Farm 에서 화재가 발생해 3개의 축사를… 더보기

오클랜드 남부, 피자 헛 앞에서 칼에 찔려 부상당한 여성

댓글 0 | 조회 1,275 | 2018.12.27
어젯밤 오클랜드 남부의 피자 헛 앞에서 칼에 찔린 여성이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경찰은 오타라의 Bairds Road에 위치한 피자 헛 외부에서 여러 번 칼에 찔린 여성이 큰 부상을… 더보기

타라나키 물 도난에 대한 새로운 단서

댓글 0 | 조회 752 | 2018.12.27
타라나키에 있는 한 마을의 수돗물 도난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타라나키의 미드허스트에는 대략 240명이 거주하고 있다. 이 마을을 관할하는 스타트포드 지역 카운실은 상수도에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