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금리 인상, 무엇을 해야 하나?

미금리 인상, 무엇을 해야 하나?

0 개 3,015 정윤성

234958985_585b316598768_14823714296245.jpg

■ 금리인상 배경

 

지난 15일 미국의 연준에서 금리 인상을 단행했다. 그리고 미달러와 상대 화폐들의 가치는 하락하고 있다. 미국의 소비자 물가지수는 2%를 밑돌고 있는데도 인상을 단행한 것이다. 금리 인상폭은 기존의 0.25%~0.50% 에서 0.50~0.75%로 0.25%를 인상했는데 작년의 인상 시기와 비슷한 시기를 선택했다. 이번 미금리 인상으로 미 주가는 강한 하락세를 보이기도 했는데 큰폭으로 하락한 주식들 중 하나가 세계 최대 석유기업인 엑손 모빌사이다. 

 

흥미로운 것은 엑손 모빌사의 최고경영자인 렉스 틸러슨은 이번 트럼프 내각의 외교 안보 사령탑인 차기 국무장관으로 지명된 인물이다. 미대선중 트럼프 차기 미대통령은 연준의장 엘렌의 저이자율 정책이 오마바를 보호하는 것이라고 비난을 해왔던 것을 생각해보면 이제 정치적인 입장에서 보아도 이자율 인상으로 인한 연준의 정치적 부담은 사라진 셈이다. 

 

필자의 지난 칼럼에서도 설명한 바 있지만 미금리 인상 정책은 줄여 말한다면 Global Financial Crisis(이하 GFC)이후 줄 곧 시행하였던 저이자율과 양적완화라는 금융 정책 실패를 의미하기도 한다. 그러니까 소비증대와 기업육성을 위해 초저금리로 방출된 화폐와 신용확장의 결과, 일본에서는 개인들의 금고로 숨어 버렸고 미국을 비롯한 그 외 국가들에서는 생산적인 투자가 이닌 기존 부동산과 주식 등의 과열에 의한 거품을 양산하는 상황이 되고 있었다. 향후 미금리는 2017년 계속해서 세차례 인상 할 것으로 옐렌이 발표했는데 차기 미대통령 트럼프의 선거공략인 국내 산업의 육성과 배치되는 상황.  

 

금리인상으로 인한 미화폐 가치 상승은 지금까지 조심조심 잘 키워놓은 미국내산업의 수출력 악화로 이어질 것이고 미국내로 기업을 유치하려는 그의 미국살리기 정책과 상반되는 형국이라 문제가 충분히 예상된다. 연준은 금리 인하정책의 여유공간을 더 만들어 향후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GFC를 준비해야 하며 양적 완화의 부작용인 주식과 부동산 시장의 거품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계획하고 있지만 불길한 느낌을 지울 수 없는 것은 이미 인상 시기를 놓쳤다는 금융 전문가들의 의견이 많다는 것이다. 

 

■ 무엇을 준비할까?

 

이미 뉴질랜드 달러는 미달러 대비 하루만에 2.5% 하락해 70.20c 까지 하락해 60c 대 진입을 목전에 두고 있다.  이제 예상이 아니라 예정되어 있는 미금리 인상은 전 세계에 흩어져 있는 자본들의 미국행을 예상해야 한다. 계속 오를 미달러 고공행진은 뉴질랜드에서 보면 국내기업은 수출력 증대와 관광과 유학의 특수가 예상되지만 소비자 물가인상으로 이어져 저성장 고물가의 어려움도 예상되며 국내 자본유출과 국제금리 인상으로 인한 시중금리 동반 상승도 예정되어 있는 셈이다. 지금부터 수입업을 하는 업체라면 고정환율 방식으로 전환하는 것이 유리하며 융자 재고정이 다가 온다면 장기 고정을 추천한다. 

 

ANZ, BNZ, WESTPAC 등 은행들은 60일전에 이자율 예약이 가능하고 ASB는 5~7주 전에 가능하다. 참고할 것은 예약을 해지하는 경우에 비용이 발생한다. 현재 시점에서 당분간 이자율 인하는 기대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시중 은행들의 융자 환경을 보면 점차적으로 ‘Interest Only’ 보다는 이자함께 원금 상환을 권장 또는 조건이 되어 가고 있다. 

 

■ 맺음말

 

한국을 비롯한 많은 국가 경제와 정치상황의 불안감은 가중되고 있는데 뉴질랜드는 평화로워 보이기만 하다. 그러나 빛의 속도로 자금이 옮겨다니는 세계 금융 환경에서 안전지대는 없어 보이며 하루가 다르게 가격이 치솟던 부동산은 재조정기를 맞고 있다. 가족이 꼭 거주해야 하는 첫집 장만이라면 때를 가릴 것은 없지만 은행 모게지를 끝까지 끌어 내어 투자용 물건을 구입하는 건 고려해야 할 일이다.  다사다난했던 병신년은 가고 밝아 오는 2017 정유년! 필자가 뉴질랜드 이민 온 이후 22년 중 그 어느 해 보다도 지혜롭게 살아야 되는 해라고 스스로 반문해 본다.

 

한 해 필자의 졸필을 읽어 주신 독자님들께 감사드리며 새해 더 나은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독자님들의 가정에 늘 평화로움이 가득하시길 진심으로 기원드리며.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6-12-22 14:50:29 칼럼에서 복사 됨]
번호 제목 날짜
724 뉴질랜드 전역에서 임대료 상승
노영례| Trade Me는 전국적인 임대료 관련 데이터를 공개했… 더보기
조회 3,846
2017.07.24 (월) 13:17
723 오클랜드 신규주택단지, 좀더 높은 세금과 수도요금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이 조성된 신규 주택 단지 내의 주택을 구… 더보기
조회 2,118
2017.07.24 (월) 08:59
722 이자율 급한 인상 필요 없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6월말까지의 지난 2/4 분기 동안 소비자 물… 더보기
조회 2,354
2017.07.19 (수) 08:55
721 오클랜드 1,216개 신규 아파트 건설, 아파트 건설붐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중심부CBD 지역에 6억 달러 가치… 더보기
조회 1,844
2017.07.18 (화) 09:11
720 오클랜드 카운실, 신규 주택 건설로 3억 달러 지원받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1만 5백 채의 신규 주택 … 더보기
조회 2,903
2017.07.12 (수) 09:42
719 오클랜드 주택 가격, 겨울 들어 위축 또는 현상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가을과 초겨울을 지나면서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 더보기
조회 4,324
2017.07.05 (수) 09:06
718 뉴질랜드 인구 2,100년에는 610만으로 늘어날 것이라 전망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인구가 100년안에 600만 명을 넘… 더보기
조회 3,369
2017.06.26 (월) 08:15
717 오클랜드 도심 지하 관통 지하철 공사, 첫번째 기초 작업 완료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도심을 지하로 관통하는 34억 달러 … 더보기
조회 3,560
2017.06.23 (금) 10:02
716 은행 이자율,오를 조짐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은행 이자율이 오늘 있을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 더보기
조회 6,765 | 댓글 6
2017.06.22 (목) 10:09
715 키위달러, 향후 12개월간 미 달러에 강세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키위 달러가 앞으로 12개월 동안은 미 달러 … 더보기
조회 4,084
2017.06.15 (목) 10:44
714 오클랜드 주택 가격 상승폭, 전국 상승폭보다 낮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주택 가격의 상승폭이 전국의 주택 가… 더보기
조회 2,726 | 댓글 1
2017.06.15 (목) 10:40
713 오클랜드 향후 30년간 100만명 증가, 주택계획 발표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향후 30년간 인구가 100… 더보기
조회 2,510
2017.06.13 (화) 09:10
712 지난 4~5월 사이 오클랜드 평균 주택 가격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 4월에서 5월사이 오클랜드의 평균 주택 … 더보기
조회 4,294 | 댓글 2
2017.06.07 (수) 08:48
711 정부, 오클랜드 도로사용료 도입 제안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이번 주에 오클랜드의 도로 정체 현상을… 더보기
조회 5,315 | 댓글 13
2017.06.05 (월) 21:01
710 오클랜드 지역, 저가형 주택 이제 거의 사라져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에 저가형 주택이 이제는 거의 사… 더보기
조회 3,484
2017.06.05 (월) 09:40
709 뉴질랜드 주택 82%,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들이 구입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주택의 82% 정도는 시민권자 또는 … 더보기
조회 7,472 | 댓글 10
2017.06.02 (금) 08:38
708 오클랜드, 매일 열 한채의 새주택을...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앞으로 3년 동안 오클랜드 지역에 매일… 더보기
조회 2,296
2017.06.01 (목) 16:17
707 호주의 외국인 주택소유자 양도 소득세 부과,키위는 예외
뉴질랜드| KoreaPost| 제리 브라운리 외교부 장관은 호주 정부의 외국… 더보기
조회 3,755
2017.05.24 (수) 09:20
706 정부 발표 오클랜드 주택 공급 주요 지역은?
뉴질랜드| KoreaPost| 마운트 로스킬, 파파쿠라, 뉴 린 그리고 글렌… 더보기
조회 3,952
2017.05.18 (목) 09:15
705 정부, 새로운 주택 계획 발표하자 노동당도...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어제 오클랜드 주택 시장에 대하여 정부… 더보기
조회 2,840
2017.05.17 (수) 09:20
704 과열된 뉴질랜드 주택 시장, 2년 안에 무너질 가능성 40%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주택 시장이 앞으로 2년 안에 무너질… 더보기
조회 8,113 | 댓글 2
2017.05.17 (수) 09:16
703 웰링턴 첫 주택 구입가, 노동당 정부 시절 더 많이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노동당의 앤드류 리틀 당수는 자신의 웰링턴 첫… 더보기
조회 1,614 | 댓글 1
2017.05.16 (화) 09:14
702 오클랜드 주택가 계속 높게 유지되면, 첫 주택구입자 상한 올릴 것이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가격이 계속해서 높은 가… 더보기
조회 3,647
2017.05.11 (목) 08:17
701 뉴질랜드 국회의원들, 400여 채 주택 소유하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국회의원들이 400여 개의 주택들을 … 더보기
조회 2,711 | 댓글 1
2017.05.10 (수) 08:33
700 오클랜드 임대 가격 상승율, 인플레이션 상승보다 두 배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임대 주택 가격의 상승율이 인플레이… 더보기
조회 1,955
2017.05.09 (화) 08:39
699 금리 오르면 “생애 첫 주택구매자들, 큰 고통 받게 된다”
뉴질랜드| 서현| 뉴질랜드 중앙은행이 이자율이 상승하면서 대출로… 더보기
조회 2,872
2017.05.08 (월) 08:06
698 한 건축업자 도산, 30명 주택 소유자 길거리로 내몰려
뉴질랜드| KoreaPost| 한 건축업자가 130명의 채권자들에게 2백만 … 더보기
조회 4,018 | 댓글 1
2017.05.02 (화) 11:09
697 렌트 주택, 소유 주택보다 관리 두 배로 허술
뉴질랜드| KoreaPost| 렌트 주택들이 소유 주택보다 관리가 두배로 허… 더보기
조회 1,906
2017.04.28 (금) 06:11
696 뉴질랜드 대도시 학생들, 비싼 렌트비로 음식값 줄이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대도시 대학생들이 비싼 렌트값을 내… 더보기
조회 2,591
2017.04.21 (금) 09:28
695 매매된 지 한 달 후, 5십만 달러 남겨 되팔린 주택
뉴질랜드| KoreaPost| 한 은퇴 부부는 자신들의 꿈의 주택을 어린 아… 더보기
조회 7,127 | 댓글 4
2017.04.17 (월) 09:44
694 주택 렌트 시, 집주인이 부동산 소개비 부담 주장나와
뉴질랜드| KoreaPost| 세입자 연합은 세입자가 아닌 집주인이 부동산 … 더보기
조회 2,749
2017.04.12 (수) 09:22
693 오클랜드 주택 수요 맞추기 위해, 주택 건설 두 배로 늘려야...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수요를 맞추기 위해서는 주택 … 더보기
조회 1,852
2017.04.11 (화) 06:49
692 오클랜드 보다 더 비싼 주택, 센트럴 오타고 호수 지역
뉴질랜드| KoreaPost| 센트럴 오타고 호수 지역이 오클랜드보다 주택 … 더보기
조회 2,482
2017.04.07 (금) 09:21
691 대학생들, 주택 임대비용 감당 위해 음식비 줄이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대학생들이 계속해서 오르고 있는 주택 임대 비… 더보기
조회 2,538 | 댓글 1
2017.04.06 (목) 10:00
690 오클랜드 주택 가격 보합세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이 보합세를 유지하면서 오… 더보기
조회 2,862 | 댓글 1
2017.04.05 (수) 08:48
689 2월 주거용 건물 건축허가 크게 늘어나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 2월 주거용 건물의 건축허가가 크게 늘었… 더보기
조회 1,175
2017.04.05 (수) 08:18
688 도미니언 로드, 중국계 투자자 호텔 건설 계획
뉴질랜드| KoreaPost| 도미니언 로드 상에 중국계 투자자들이 아시안 … 더보기
조회 2,733
2017.04.04 (화) 09:29
687 건축업 역사상 최고의 호황, 전문가들위험 요소 주의 당부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에서 건축업이 역사상 최고의 호황을 누… 더보기
조회 3,464
2017.04.03 (월) 08:25
686 뉴질랜드 이민자, 최고기록 돌파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로 유입된 이민자 숫자가사상 첫 71,… 더보기
조회 6,535 | 댓글 3
2017.03.31 (금) 19:27
685 해외 투자자 10명, 부동산 강제 매각 지시 받아
뉴질랜드| KoreaPost| 자연 보호를 위하거나 민감한 지역의 뉴질랜드 … 더보기
조회 3,304
2017.03.29 (수) 09:36
684 주택 대출 규제 이후, 투자자 주택 대출 35% 하락
뉴질랜드| KoreaPost| 중앙은행의 주택 대출 규제 이후 지난 2월 투… 더보기
조회 2,050
2017.03.29 (수) 09:04
683 지난 3개월 오클랜드 매매 주택, 절반 이상은 투자자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 3개월 동안 오클랜드에서 팔린 주택들 절… 더보기
조회 5,824 | 댓글 5
2017.03.27 (월) 09:42
682 오클랜드 항구, 워터프론트 지역 개발 계획 준비 중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크루즈 쉽 선착장과 수퍼요트… 더보기
조회 1,630 | 댓글 1
2017.03.20 (월) 10:17
681 Bright-line test (4) – 거주용 부동산 매매 그리고 회사
임종선|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이번호에서도 Bright-line … 더보기
조회 1,799
2017.03.28 (화) 14:35
680 오클랜드 방 2~3개 임대 가격 계속 오르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방 두 개 또는 방 세 개 주택의 … 더보기
조회 4,111
2017.03.17 (금) 09:52
679 오클랜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3위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가 국제적인 컨설팅 회사의 설문 조사 … 더보기
조회 5,508 | 댓글 2
2017.03.15 (수) 13:16
678 오클랜드 주택 중간가격 2월동안 $5,000 하락
뉴질랜드| KoreaPost| REINZ 의 최신 발표에 따르면 2월 전국 … 더보기
조회 2,431
2017.03.14 (화) 09:01
677 뉴질랜드, 주요 선진국 중 가장 빠르게 주택 가격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Economist지는 뉴질랜드가 주요 선진국 … 더보기
조회 2,422
2017.03.13 (월) 08:57
676 오클랜드 주택 가격 부담, 젊은 교사들 지방으로...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교사들이 비싼 주택 임대 비용이나 주… 더보기
조회 2,165
2017.03.10 (금) 09:54
675 주택 빠른 기간에 되파는 거래 개입 부동산 에이전트 추적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부동산 감시기관은 매입한 주택을 큰… 더보기
조회 2,301
2017.03.10 (금) 0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