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부동산 정책과 그 영향은

새로운 부동산 정책과 그 영향은

a1456
0 개 3,155 정윤성

5ba755fcd99cc0e61a3f1ecd6a6e8629_1616720204_8807.jpg
 

지난 3월 23일 발표된 부동산 정책의 목적과 주택시장의 변동성


정부는 23일 아침 부동산 정책을 발표했다. 포함된 내용이 많아서 일반 독자들이  바로 이해하기 쉽지 않아 보인다.  발표된 정책들이 누구에게는 손실이 또 누구에게는 이익이  될 것인가를 짚어 보면서 정책의 변동성도 알아보자.


내용을 보면 무주택자를 위한 주택공급 정책, 투자용 부동산에 대한 매매차익의 조세 기간 연장 그리고 투자용 부동산 대출 이자에 대한 세제상 경비처리를 불허, 마지막으로 첫주택 구매자를 위한 정부 보조금의 수입과 부동산 가격제한의 상향조정 등 크게  4가지이다.


첫째, 주택공급 정책의 일환으로 $38억불의 정부 재원을 투입한다. 지금까지 코비드 사태로 인한 정부 부채가 지난해에만 6백억 달러 이상 늘어난 상황에서 정부 재원 조달을 부동산 보유자들로 부터 거두어 시행할 것으로 보고 있어 적지않이 불만이 예상되고 있다.


둘째, 현재 시행하고 있는 투자용 부동산의 5년내 매매시 차익에 대한 소득세 적용 시한(Bright-Line Test)을 10년으로 늘린다. 그리고 중요한 것은3월 27일 이후 부동산 계약을 하게되면 한채라도 거주 기간을 비율로 산정해서 소득세를 적용 받는다. 예를 들어 2021년 4월에 구입후 6년뒤 판매를 하게되었고  2년동안 구입자가 살았고 4년동안 세입자가 거주한 경우, 보유기간 동안의 수리비를 공제한 뒤 남은 매매 차익이 $90,000 이라면 세입자 거주기간 4년에 해당되는 66.6% (4년/6년)인 $60,000에 대한 소득에 대해 과세를 적용 받게 된다.


셋째, 현재까지 투자용 부동산 구매시 발생한 융자의 이자비용은 해당 렌트 주택의 소득에서 비용처리가 가능하지만 새로운 법안은 렌트소득에서 주택융자의 이자를 비용으로 처리할 수 없게 된다. 다른 세가지 보다도 이 정책은 부동산 시장에 그 파장이  예상된다.  3월 27일 이전에 매매 계약을 했다면 단계별로 이자비용 처리 비율을 기간별로  25% 씩 줄여 나가  4년간 유예기간을 가지게 되며 그 이후 비용처리를 못하게 된다. 법시행 이후 보통 부동산 투자시 두가지 소득 그러니까  렌트소득과 부동산 시세 차익이 있었던 과거와 달리  중요한 소득 하나를 기대하기 어려워진 셈이다. 물론 융자없이 현금으로 렌트용 부동산을 구입한다면 은행이자소득 보다는 좋을 수 있겠지만 투자용 부동산에 대한 융자한도도 더욱 낮아질 전망이다. 법시행 이후 투자자들은 자연스럽게 상가투자로 이어지겠지만 Covid-19으로 영향을 받고 있는 비지니스와 높아진 공실률로 은행으로 부터 융자를 받기는 예전보다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넷째,  키위세이브 3년차 이상인 첫집 구매자들에게 제공되는 ‘First Home Grant’의 수혜 대상자의 수입제한이 single buyer 연 $85,000 에서 $10,000 높아진 $95,000 으로, multiple buyers 의 총수입은 $130,000에서 $150,000 으로 조정된다. 또한 ‘First Home Grant’를 받기 위한 주택 가격도 상향 조정되어, 오클랜드 지역은 기존 집 $625,000 그리고 새집은 $700,000까지 상향 조정된다. 하지만 이 법안은 적용대상이 매우 낮아 그 영향도 크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과연 연봉 15만불 수입자가 70만불의 새 집을 구매하려고 할까?!



지금까지 파악되고 있는 내용으로는 보면 정부는 투자용 부동산에 대한 억제와  첫집 구매자를 동시에 장려하면서, 주택 건설 경기는 살리고 조세를 확장하는 네마리 토끼를 잡으려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정부의 계획대로 간다면 안정된 주택 공급 정책을 이루겠지만 벌써 그 후폭풍이 만만치 않을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면 부동산 투자를 멈출것인가?  당분간 새로운 법안에 따른 적응기간이 예상되지만 결론은 아니라고 본다. 이민 1세대가 막 들어왔던 1990년대 평균 모게지 고정금리가 8.00 % 시절, 집값이 두배가 되려면 10년이 걸렸다. 지금은 5년이 걸리지 않는다. 저금리에 턱없이 부족한 주택공급, 건축자재와 인건비 상승, 넘쳐나는 유동성 등 이유는 많다. 


추가로 향후 부동산 투자에 대해 깊이 고려해야 하는 중요한 변수들이 있다. Covid-19가 끝날 시점에 발생할 수 있는 인플레이션, 그 다음 뉴질랜드를 포함한 호주, 한국, 중국 등 많은 국가들의 디지탈 화폐 시스템 으로 전환,  비트코인 본위제 도입 여부 등이다. 각국의 중앙은행들은 가까운 미래에 발생할 금융환경의 변화와 충격에 대비한 통화 금융 정책을 진지하게 준비해 오고 있으며 이 것은 부동산 시장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게 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관측하고 있다.


※ 부동산 관련 세무 정보는 필히 세무 관련 전문가와 상의하셔야 합니다.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21-03-25 20:12:37 칼럼에서 복사 됨]
번호 제목 날짜
1123 6월까지 연간 주택 명의이전, 2015년 이후 최대
뉴질랜드| 서현| 부동산 시장이 활기롤 보이는 가운데 주택 명의… 더보기
조회 1,300
3일전
1122 주택 시장 여전히 뜨겁지만, 주택 융자 줄어들어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시장은 여전히 뜨거운 상태지만, 그 끓는… 더보기
조회 1,861
6일전
1121 주택 산업, 뉴질랜드 경기에 가장 큰 기여
뉴질랜드| KoreaPost| 뜨거운 경기를 맞이하고 있는 주택 산업이 뉴질… 더보기
조회 1,228
6일전
1120 오클랜드 주택 임대료 계속 상승, 센트럴 지역만 하락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의 임대 주택 임대료가 꾸준히 오… 더보기
조회 2,117
10일전
1119 경제 전문가들 “금리 인상 당초 예상보다 빨라진다”
뉴질랜드| 서현| 중앙은행, 기준금리 일단 유지하지만 양적완화는… 더보기
조회 2,067
2021.07.17 (토) 16:31
1118 오클랜드 엘레슬리, 6.4 헥타르 주택 부지 매물로 나와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엘레슬리 지역에 수백 채의 주택을 지… 더보기
조회 2,377
2021.07.16 (금) 10:13
1117 오클랜드, 단독 주택지에 6층 높이 아파트 허용
뉴질랜드| KoreaPost| 치솟는 주택 가격을 진정시키기 위하여 노동당(… 더보기
조회 4,724
2021.06.29 (화) 10:36
1116 2021년 중반기 부동산 Best of the Best
뉴질랜드| KoreaPost| CoreLogic의 Mid-Year Best … 더보기
조회 2,996
2021.06.17 (목) 08:27
1115 주춤하는 집값 오름세, 5월 QV 자료 공개돼
뉴질랜드| 서현| 지난 5월까지의 집값 상승세가 여전했지만 상승… 더보기
조회 2,991
2021.06.16 (수) 17:00
1114 주택 소유자들, 집을 사고 팔기보다 수리에 더...
뉴질랜드| KoreaPost| 자가 주택 소유자들은 집을 팔고 사기보다는 집… 더보기
조회 3,133
2021.06.16 (수) 09:40
1113 건축 자재 수급 지연, 자재 부족으로 일손 중단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건설 경기가 가장 활기를 띄고 있지만, … 더보기
조회 1,636
2021.06.14 (월) 09:37
1112 주택가격 오름세, 차츰 줄어들 것으로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주택 가격이 내년이나 후년 안으로 … 더보기
조회 1,941
2021.06.11 (금) 09:22
1111 여전히 활발한 건축 경기, 주거용이 주도
뉴질랜드| 서현| 지난 3월말까지의 분기 동안에도 건축 활동은 … 더보기
조회 1,006
2021.06.08 (화) 17:41
1110 주택 가격 성장세 약간 주춤했지만, 여전히 높은 강세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가격 성장세가 5월 들어 약간 줄어들었지… 더보기
조회 1,170
2021.06.08 (화) 10:00
1109 집값 “상승 속도는 둔화됐지만 여전히 오름세”
뉴질랜드| 서현| 뉴질랜드 전국의 집값이 여전히 오름세이긴 하지… 더보기
조회 1,685
2021.06.02 (수) 16:12
1108 웰링턴 주택 평균 가격, 백만 달러 돌파
뉴질랜드| 노영례| 웰링턴 지역의 주택 평균 가격이 1백만 달러를… 더보기
조회 977
2021.06.01 (화) 23:30
1107 주택용 부동산 판매 수익, 기록 갱신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용 부동산의 판매 수익이 지난 25년 간의… 더보기
조회 1,846
2021.05.25 (화) 09:37
1106 정부, 주택 가격 상승 "2021년 정점 이후 둔화 예상"
뉴질랜드| 노영례| TVNZ에 따르면, 재무부는 주택 가격이 20… 더보기
조회 2,410
2021.05.20 (목) 21:51
1105 주택 경기 진정책, 은행권 투자자 대출 제동 시작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의 주택 경기 진정책에 대하여 많은 논란이… 더보기
조회 1,651
2021.05.12 (수) 10:03
1104 전국 주택 가격, 지난해보다 21.4%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와 중앙 은행의 주택 가격 진정책에도 불구… 더보기
조회 2,586
2021.05.10 (월) 10:13
1103 주택 가격 오르고 있지만, 변화의 조짐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어제 공개된 부동산 가치 자료에서는 여전히 전… 더보기
조회 5,029
2021.05.05 (수) 10:38
1102 주택 가격 계속 상승, 더 많은 주택 건설 필요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가격에 대한 최근의 통계에서 주택 가격이… 더보기
조회 1,797
2021.05.05 (수) 10:32
1101 전년 분기보다 34% 늘어난 주택 명의 이전
뉴질랜드| 서현| 지난 3월말까지의 1/4분기 동안 ‘주택 명의… 더보기
조회 1,483
2021.05.04 (화) 16:45
1100 국민당, 정부의 긴급 주택 정책 비난
뉴질랜드| KoreaPost| 국민당(National Party)는 긴급 주… 더보기
조회 3,138
2021.04.23 (금) 09:53
1099 주택 매매에 걸리는 시간 평균 27일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 한 해 동안 뉴질랜드 내 주택들의 판매 … 더보기
조회 2,099
2021.04.21 (수) 09:56
1098 주택 가격 여전히 상승, 루아페후 지난해보다 70% 이상 올라
뉴질랜드| 노영례| 새로운 주택 가격 수치에서 루아페후(Ruape… 더보기
조회 2,796
2021.04.20 (화) 17:38
1097 건축 자재 부족, 또 다른 주택 누수 위기 경고
뉴질랜드| 노영례| 건축 자재의 부족으로 인해 일부 건축업자들은 … 더보기
조회 2,675
2021.04.19 (월) 13:05
1096 중앙은행, 사상 최저 금리 0.25% 유지 발표
뉴질랜드| KoreaPost| 어제 중앙은행인 Reserve Bank는 기준… 더보기
조회 1,765
2021.04.15 (목) 09:16
1095 중앙 은행, 재정 정책 느슨한 정책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중앙은행인 Reserve Bank 는 이번 주… 더보기
조회 1,447
2021.04.13 (화) 10:24
1094 뉴질랜드 주택 가격, 1년 동안 무려 16.1%나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주택 가격은 지난 한 해 동안 무려… 더보기
조회 2,582
2021.04.01 (목) 09:07
1093 정부 주택 시장 진정 조치, 투자자 움직임 둔화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의 주택 시장 진정을 위한 조치가 소개되면… 더보기
조회 3,574
2021.03.29 (월) 10:27
1092 치솟는 주택가, 부동산 에이전트도 증가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전국적으로 치솟는 주택 가격으로 인하… 더보기
조회 2,314
2021.03.29 (월) 09:51
열람중 새로운 부동산 정책과 그 영향은
정윤성| 지난 3월 23일 발표된 부동산 정책의 목적과 주택시장… 더보기
조회 3,156
2021.03.25 (목) 19:36
1090 콜린스: 정부 주택 정책, 임대료 인상, 주택가격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지난 화요일 정부는 "보다 지속 가능한 주택 … 더보기
조회 2,047
2021.03.25 (목) 18:03
1089 정부, 주택 보유 과세 대상 기간 10년으로 늘려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주택 시장을 진정시키기 위하여 일련의 … 더보기
조회 3,339
2021.03.24 (수) 10:10
1088 중앙은행, "주택 위기의 해결 위한 결정 필요"
뉴질랜드| KoreaPost| 중앙은행인 Reserve Bank의 Adria… 더보기
조회 3,319
2021.03.15 (월) 10:07
1087 비싼 주택 판매 증가, 전국 주택 평균 가격 $780,000
뉴질랜드| 노영례| 크라이스트처치와 주변 지역의 주택 가격은 고가… 더보기
조회 3,123
2021.03.11 (목) 22:01
1086 타우랑가 주택 가격, 1.5% 하락
뉴질랜드| KoreaPost| 최근의 CoreLogic 부동산 통계에서 타우… 더보기
조회 3,499
2021.03.03 (수) 10:53
1085 공공 주택 대기자, 다시 22,521세대 기록
뉴질랜드| 노영례| 계속적으로 올라가는 임대 주택 비용은 더 많은… 더보기
조회 2,422
2021.02.26 (금) 23:02
1084 많은 키위들, 주택 소유 꿈 점점 더 멀어져...
뉴질랜드| KoreaPost| 많은 키위들의 자기 주택을 소유하는 꿈은 점점… 더보기
조회 4,707
2021.02.25 (목) 10:41
1083 홍콩, 11년째 세계에서 가장 집값 비싼 도시, 뉴질랜드는 ?
KoreaPost| (홍콩=연합뉴스) 홍콩이 11년째 세계에서 가장 집값이… 더보기
조회 2,544
2021.02.23 (화) 20:14
1082 개발 제한과 주택 공급 장벽, RMA 법 개정 준비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현행의 Resource Manageme… 더보기
조회 3,118
2021.02.11 (목) 10:16
1081 중앙은행, 융자에 높은 대출 예치금 부과
뉴질랜드| KoreaPost| 중앙은행인 Reserve Bank가 위험 요소… 더보기
조회 3,082
2021.02.10 (수) 09:38
1080 뉴질랜드 주택가 상승 원인, '절대적인 공급 부족'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계속해서 오르는 주택 가격 인상의 … 더보기
조회 3,597
2021.02.05 (금) 09:15
1079 뉴질랜드 평균 주택가, 80만 달러 넘어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평균 주택 가격이 80만 달러를 넘… 더보기
조회 3,333
2021.02.03 (수) 09:49
1078 “작년, 주택 명의이전 크게 늘었다”
뉴질랜드| 서현| 지난 12월에 전국적으로 ‘주택 명의이전(ho… 더보기
조회 2,720
2021.02.02 (화) 20:32
1077 지난해 12월, 주택 4채 중 1채는 투자자들이 구매
뉴질랜드| 노영례| 지난해 12월, 주택 4채 중 1채는 투자자들… 더보기
조회 2,534
2021.02.01 (월) 20:25
1076 오클랜드 임대주택가, 작년 12월 주당 평균 595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임대 주택 가격이 지난 12월 주당… 더보기
조회 2,560
2021.01.28 (목) 10:13
1075 주택 가격 상승, 직접 주택 매매하는 Private Sale 증가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가격이 계속해서 오르면서 더 많은 사람들… 더보기
조회 3,474
2021.01.25 (월) 09:52
1074 주택 문제 해결, 정부 다각도로 노력 시사
뉴질랜드| KoreaPost| 어제 정부는 주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여러… 더보기
조회 1,962
2021.01.22 (금) 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