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을 구매할때 얼마의 가격을 제시해야 할까요?

유영준 0 3,146 2018.06.13 14:15

주택을 사려고 할 때나 부동산 매각을 고려 중일 경우에 제일 궁금한 질문은 “과연 이 주택은 얼마나 할려나?”또는 “얼마에 팔면 밑지고 팔지 않을까?”일 것입니다.  

 

누구에게 문의해야 해답을 얻을 수 있을까요? 부동산 에이전트? 주택감정평가사? 은행? 또는 온라인으로 구매하는 집에 대한 보고서? 그러나 놀랍게도 각각이 제시하는 가격이 천차만별이라는 것입니다. 

 

혹시 공정한 시장가치에 대해 들어보셨는지요? 사전적 의미에 따르면, 구매자와 판매자가 거래를 종료하라는 외부 압력을 받지 않는 상황에서 자유 의지로 구매자가 지불 하고 판매자가 동의할 가격이라고 합니다. 압박감이나 동기 부여는 이혼, 갑작스런 이직, 모기지 상환 또는 가족 사망 등의 삶의 변화에서 비롯되며 이러한 것들은 구 매자 또는 판매자가 신속하게 행동하도록 강제합니다. 

 

우리가 공정한 시장 가치를 말할 때, 한 가지를 명확히 집고 넘어가야할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여러분께 항상 “공정”하지만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공정한 시장 가치가 공평하며 아무런 치우침도 없으며 당신이 필요로 하거나 원하는 것을 신경 쓰지 않기 때문에 역설적으로 당사자 입장에서는 “공평”이라고 부를 수 없을 것입니다. 

 

즉, 구매자는 가능한 한 최저 가격으로 부동산을 구매하고자 하며 판매자는 주택 가격을 최고로 받고 팔고 싶어합니다. 

 

그래서 원래의 질문으로 돌아가서 - 집값에 대해 누구에게 조언을 구하십니까? 

 

부동산 중개인 

 

만약 당신이 구입을 고려 중인 부동산 판매가격을 리스팅 에이젼트에게 물어 본다면, 아셔야할 것은 리스팅 에이젼트는 자신의 의뢰인 즉 집주인을 위해 일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는 비슷하게 팔린 인근 부동산에 대한 세부 정보와 다른 잠재 구매자들의 대상 물건에 대한 관심도를 알려줄 수는 있지만 결국 리스팅 에이젼트의 역할은 집주인을 위해 집값을 극대화해야 하는 것입니다. 

 

주택감정평가사

 

$ 1,000 정도를 지불하고 독립적인 전문 평가를 받을 수는 있지만, 아마도 실망하실 겁니다. 주택감정평가사를 통한 공식적인 가치 평가가 부동산을 구매할 경우 현실적인 시장 가격을 예측할 때 제한적인 이익을 가지며, 주택을 판매하기 위해 매매 가격을 가늠해볼 때 일반적으로 낮은 평가 금액을 제시합니다. 그들의 평가치는 항상 보수적이라는 것을 명심하십시요.

 

은행 

 

새로 구입하려는 부동산에 대한 대출을 신청할 때 은행은 은행 나름대로 구입하려는 부동산에 대한 가치를 결정하지만, 시장 가격을 정확히 반영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은행은 대출자가 대출 상환에 불이행하는 경우 소유물을 처분하여 회수할 수 있는 금액을 예상하고 이를 반영하여 부동산을 평가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은행은 자체 직원이나 외부 평가사를 이용하기도 하지만, 대부분 부동산을 들여다 보지도 않고 가치 평가 결정을 내리므로 정확한 가격을 반영한다고 보기 힘들겠지요. 

 

부동산 온라인 보고서 

 

부동산 가치를 예측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보고서들이 있습니다. QV 보고서, CMA 보고서 그리고 Corelogic 보고서가 이러한 보고서들에 속합니다. 또한 인터넷에서 무료로 예상가격의 범위를 제시해주는 웹사이트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www.homes.co.nz 가 있겠지요. 대상 주택에 대한 과거의 매매기록, 시청의 가치평가액 (CV), 인근 지역의 집 값 예상치 등을 제시합니다. 일반적으로 예측 가격이 실제 가격에서 10-20 % 정도 맞지 않습니다. 즉, 추정치가 실제 가치보다 높거나 낮게 책정됩니다. 

 

실사를 통한 가치평가가 아니므로, 건물에 에어컨이 설치되어 있거나, 카페트가 깔려있는지, 최근에 마루 바닥을 설치 했는지 여부는 알지 못합니다. 즉 주택이 최근에 개조 되었거나 원래 상태인지 여부를 알지 못한 상태에서 기존의 데이터를 기준으로 보고서가 작성된 것이므로 오차가 상존합니다. 

 

구매자의 에이젼트

 

뉴질랜드에서는 생소한 개념으로 구매자의 에이젼트는 독립적이고 솔직하게 부동산 가격에 대한 조언을 해 줄 수 있는 좋은 원천이 될 수 있습니다. 구매자의 에이젼트는 집주인의 부동산 중개인과는 정반대입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집주인이 아닌 구매자를 위해 일하고 대 를 지불받기 때문입니다. 고려중인 지역에 대해 매물을 찾도록 지시하면, 그 지역 시장에 대한 상세한 정보, 잘 판매되는 주택과 그렇지 못한 주택 그리고 판매가격 들에 대한 정보를 구매자에게 제공합니다. 

 

점점 더 많은 투자자와 주택 소유자가 구매자의 에이전트를 통하여 자신들의 다음 부동산을 매입합니다. 그들은 배경 조사 및 가격 책정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협상 기술을 사용하여 최상의 가격을 제시합니다. 요즘과 같이 가격이 주춤하는 부동산 시장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조사와 현명한 부동산 선택이 중요하며, 적절한 가격에 구매하는 것 또한 중요합니다. 

 

분명히 집의 가치는 매우 주관적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여러분에게 유리할 수 있습니다. 좋은 판매 부동산 중개인은 감정적 구매자가 자신의 꿈의 집에 대해 최고가를 지불하도록 유도하는 반면, 현명한 구매자는 동기 부여된 집주인이 기대하는 매매가격 이하에서 사기 위해 협상을 시도할 것입니다. 

 

만약 부동산 구매를 위해 투자할 시간이나 좋은 물건을 고를 자신이 없다면, 부동산 구매 또는 판매를 도울 수 있는 좋은 사람들에게 자문을 구하는 것이 좋겠지요. 

 

가격을 제시하기 전에 부동산 중개인에게 물어보아야 하는 5 가지 질문 

 

1. 집주인이 요구하는 주택 가격은 얼마입니까? 

그 가격은 부동산 중개인의 제안이었습니까? 아니면 다음 집을 사기 위해 필요한 금액이었나요? 일부 집주인이 요구하는 가격은 비현실적이며 특정 이유로 인해 일정 금액을 받아야하는 경우 가격을 네고하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2. 다른 구매자로부터 제안이 있습니까? 

이를 통해 경쟁자가 있는지 여부와 집주인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집을 판매하는 것을 얼마나 고려하고 있는 지 알 수 있습니다. 

 

3. 집이 시장에 얼마나 오래 나와 있었습니까? 

매매를 위해 일정기간 이상 시장에 나와 있었던 집의 경우, 집주인은 첫 번째 제안을 수락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습니다. 몇 달 동안 시장에 내놓았지만 변변한 가격 제안을 받지 못했다면 집주인이 당신의 제안을 수락할 준비가 되었을 가능성이 더 큽니다. 

 

4. 왜 집을 내놓았나요? 

집주인이 이혼을 하나요? 급하게 이사를 해야 합니까? 집주인이 자신들의 집을 팔아야한다는 압력을 받게 될 다른 집을 이미 구입했습니까? 이러한 질문들을 통해서 집주인이 얼마나 집을 팔고 싶어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5. 부동산이 시중에 나와있는 동안 원하는 가격이 떨어졌습니까? 

이것은 집주인이 정말로 자신의 집을 처분하고 싶어 하는지 알려주고 또한 집주인과의 협상에서 주도권을 갖고 좋은 가격에 집을 장만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좋은 가격에 집장만 하시길 기원합니다.

 

▶ 본 컬럼은 개인의 의견을 전제로 하므로, 전문가의 도움없이 위의 글에 따라 행한 결과에 대한 책임은 지지 않습니다. 의사 결정단계에서는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1941735159_5b2770e9f3f80_15293114659993.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8-06-18 20:44:25 칼럼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Pin cargo limited
해운운송, 항공운송, 통관, 수입운송, 수출운송 T. 09-257-1199
오클랜드 중국문화원
오클랜드의 한 장소에서 1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중국어 전문어학원 410 - 6313 T. 09-410-6313
번호 제목 날짜
894 부동산 전문가, 렌트비 여름철에는 급상승 가능성 있다고...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트레이드미의 새로운 수치에 따르면, 주택 렌트… 더보기
조회 2,111
2018.10.30 (화) 08:23
893 오클랜드-1백만 달러 이상 일부 주택, CV보다 낮게 거래돼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새로운 데이터에 의하면, 오클랜드 주택 중 1… 더보기
조회 3,635
2018.10.20 (토) 11:46
892 수요 증가로 웰링턴 주택 가격 급등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웰링턴의 주택 가격은 24개월 만에 거의 24… 더보기
조회 2,707
2018.10.18 (목) 10:18
891 정부, 세입자 부담 주택 렌트 Letting Fee 폐지 방안 검토 중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이나 아파트를 렌트… 더보기
조회 4,220
2018.10.08 (월) 09:01
890 오클랜드 신규주택, 1년에 만 7천채 필요-건설은 절반 이하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오클랜드의 새로운 주택 건설은 인구 성장에 따… 더보기
조회 2,186
2018.10.08 (월) 08:43
889 봄철, 전국 주택용 부동산 매물 증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봄이 다가오면서 전국적… 더보기
조회 2,075
2018.10.03 (수) 08:43
888 부동산 전문가, 전국 주택 구입하기 가장 좋은 시기라고...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부동산 전문가는 뉴질랜드 전역에서 10년만에 … 더보기
조회 4,216
2018.10.01 (월) 10:34
887 법적 강제력 없어, 오클랜드 고가 주택 서브리스 세입자로 골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한 주택 소… 더보기
조회 4,252
2018.09.28 (금) 08:09
886 미션베이 2억 달러 재개발 계획, 전망 가려 일부 주민들 행복하지 않아
뉴질랜드| 노영례기자| 미션베이의 일부 주민들은 미션베이의 주요 개발… 더보기
조회 2,630
2018.09.22 (토) 22:35
885 지난달 매매된 주택 네 채 중 1채, 첫 주택 구입자 손에...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첫 주택 구입자들이 최… 더보기
조회 3,892
2018.09.19 (수) 09:24
884 외국인 주택 구입 금지, 확실한 효과 있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KCR News) 외국인들이 오클랜드와 퀸스… 더보기
조회 5,746
2018.09.18 (화) 10:39
883 뉴질랜드 주택 가격, OECD국가 중 두번째로 과대 평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주택 가격이… 더보기
조회 3,122
2018.09.17 (월) 09:00
882 오클랜드 주택 시장, 봄이 되며 반등의 기미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주택 시장이 … 더보기
조회 3,124
2018.09.14 (금) 08:43
881 오클랜드 지역 주택 매매, 경매보다 가격 네고로...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 더보기
조회 3,228
2018.09.06 (목) 09:40
880 재무국 “순이민자 감소 추세, 예상보다 빨라 경제 우려된다”
뉴질랜드| 서현| 최근 들어 ‘순이민자(net migration… 더보기
조회 3,999
2018.09.04 (화) 17:38
879 오클랜드 Airbnb 등 숙박업소 이용 주택, 싼 가격 매물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지역에서 Ai… 더보기
조회 4,264
2018.09.03 (월) 11:14
878 Wellsford, 오클랜드에서 3개월간 주택 가격이 가장 오른 지역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3개월 동안 오클… 더보기
조회 2,607
2018.09.03 (월) 11:09
877 주택부 장관, 오클랜드 지역 주택 개발 사업 지체에 불만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부 장관은 오클랜드… 더보기
조회 1,924
2018.08.31 (금) 08:43
876 오클랜드 주택 신축 콘센트 허가 건수, 28% 늘어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주택 신축 … 더보기
조회 1,413
2018.08.31 (금) 08:39
875 주택 임대 세입자 권한 보호 개정안, 집주인들은...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임대에 관해서 세… 더보기
조회 3,256
2018.08.28 (화) 08:58
874 오클랜드 공항, 30년 개발 계획으로...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 공항의 이용객이 최근 폭발적으로 증가… 더보기
조회 2,572
2018.08.26 (일) 10:22
873 시장 침체에도 불구, 주택당 평균 $181,000 재판매 이익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시장의 침체에도 불구하고 주택당 평균 … 더보기
조회 2,751
2018.08.25 (토) 09:26
872 미분양 오클랜드 아파트 매매 공급량, 20%줄어들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미분양된 오클랜드의 아… 더보기
조회 3,089
2018.08.23 (목) 09:30
871 키위 빌드 프로그램으로도 주택 구입 쉽지 않아...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9만 세대를… 더보기
조회 2,306
2018.08.23 (목) 09:27
870 7월까지 순이민자 6만4000여명, 전년보다 12% 감소해
뉴질랜드| 서현| 지난 7월말까지의 1년 동안에 뉴질랜드로 들어… 더보기
조회 2,238
2018.08.21 (화) 20:07
869 중앙은행, 대출 고정 금리 인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중앙은행인 Reserv… 더보기
조회 2,654
2018.08.20 (월) 09:09
868 오클랜드 평균 주택 가격, 얼마나 많이 하락할 것인지...
뉴질랜드| 노영례| 지난달 오클랜드의 평균 주택 가격은 $810,… 더보기
조회 4,307
2018.08.16 (목) 17:26
867 오클랜드 성장 속도, 다소 수그러들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예외적으로 빠른 성장세… 더보기
조회 1,356
2018.08.16 (목) 09:20
866 해외 구매자, 기존의 키위 주택 구입 금지 법안 통과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기존의 키위 주택을 해… 더보기
조회 3,166
2018.08.16 (목) 09:14
865 호주 부동산 가격 하락, 오클랜드는?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몇몇 뉴질랜드의 경제 … 더보기
조회 3,618
2018.08.13 (월) 08:11
864 백만장자 21세의 오클랜드 남성, 뉴질랜드 11개 부동산 소유
뉴질랜드| 노영례| 백만장자와 신진 부동산 재벌에 이름을 올린 조… 더보기
조회 6,376
2018.08.12 (일) 11:08
863 오클랜드 지역 신규 주택 건설 허가, 2004년 이후 가장 많아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오클랜드 지역의 신규 주… 더보기
조회 1,359
2018.08.09 (목) 10:45
862 오클랜드 일부 렌트 집주인 등, 세입자 은행 잔고 증명 요구 논란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의 일부 렌트집 주인과 재산 관리인이 … 더보기
조회 2,501
2018.08.08 (수) 21:43
861 집주인이 세입자 결정 위해, Bank Statement 사본 요구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집주인들은 세… 더보기
조회 1,716
2018.08.08 (수) 09:18
860 65만 달러 이하 주택들, 빠르게 첫 주택 구입자에게로...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65만 달러 이하의 주… 더보기
조회 4,141
2018.08.01 (수) 08:11
859 유죄 선고된 부동산 개발업자들 “허위서류로 수천만불 은행대출 받아내”
뉴질랜드| 서현| 허위 및 위조된 서류들을 이용해 은행으로부터 … 더보기
조회 1,199
2018.07.31 (화) 19:16
858 지난 3개월 동안 외국 바이어, 오클랜드 주택 구입 소폭 감소
뉴질랜드| 노영례| 뉴질랜드 통계청의 새로운 데이터에 의하면, 2… 더보기
조회 3,851
2018.07.27 (금) 20:47
857 주택 구입 희망자 대상, 신종 사기 주의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주택 구입 희망자들을 … 더보기
조회 3,206
2018.07.27 (금) 08:50
856 새로운 주택들, 임대 중개 수수료 없애는 제안 심의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임대 주택 중개 수수료… 더보기
조회 2,332
2018.07.26 (목) 09:08
855 백 세대 넘는 대형 아파트 개발 현장, 공사 중단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백 세대가 넘는 대형 … 더보기
조회 3,332
2018.07.25 (수) 09:05
854 도심 지하철 사업 규모 확장, 비용도 더 많이 들어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도심 지하철 사업이 당… 더보기
조회 1,605
2018.07.24 (화) 09:06
853 센터럴 오클랜드 임대 주택 공급 증가, 일부 임대료 인하
뉴질랜드| 노영례| 부동산 분석가는 센터럴 오클랜드의 임대 주택 … 더보기
조회 1,681
2018.07.23 (월) 08:19
852 뉴질랜드 젊은이들, 벤처 사업 투자보다 주택 구입 위한 저축
뉴질랜드| 노영례| 뉴질랜드의 젊은이들은 벤처 사업 등에 투자하는… 더보기
조회 2,273
2018.07.20 (금) 10:03
851 키위빌드 주택 신청, 오클랜드에서 2만 2천건 넘어
뉴질랜드| 노영례| 키위빌드(KiwiBuild) 주택 프로젝트에 … 더보기
조회 1,725
2018.07.20 (금) 08:11
850 폭발적인 키위빌드 인기, 비관적인 이유
정윤성의 생활 속의 보험 이야기| 정윤성| 현정부의 공약 중, 주택 10만채를 공급하기 … 더보기
조회 3,759
2018.07.12 (목) 10:21
849 겨울, 오클랜드 주택 판매 감소
뉴질랜드| 노영례| 겨울에 접어든 지난 6 월 전국 주택 판매량이… 더보기
조회 1,261
2018.07.18 (수) 08:28
848 오클랜드 아파트 건설 붐, 올해 안에 2천 7백 세대 신축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아파트 건설… 더보기
조회 2,223
2018.07.17 (화) 09:28
847 망게레 지역 정부임대주택 철거,6천 9백 세대 신규주택건설 예정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망게레 지역의 정부 임… 더보기
조회 1,772
2018.07.13 (금) 09:31
846 로토루아 지하 온전지대와 카웨라우 지역, 주택가격 25%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KCR방송=뉴질랜드) 로토루아의 지하 온천 … 더보기
조회 1,956
2018.07.13 (금) 09:27
845 초보 집주인의 7가지 치명적인 실수들
유영준의 부동산 플래닝| 유영준| 첫번째 투자용 집을 장만하는 것은 흥미롭고도 … 더보기
조회 3,651
2018.07.11 (수) 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