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칼럼 지난칼럼
오소영
박종배
정동희
한일수
정윤성
크리스티나 리
송영림
김준
오클랜드 문학회
박명윤
강명화
새움터
수선재
휴람
마리리
김임수
조성현
박기태
성태용
피터 황
Jane Jo
조석증
배태현
명사칼럼
수필기행
조병철
최형만
조기조
Neil PIMENTA
김수동
변상호경관
신지수
엔젤라 김
최성길
동진
이동온
김지향
이현숙
김영안
유영준
한 얼
박승욱경관
김영나
정석현
Shean Shim
빡 늘
CruisePro
봉원곤
써니 림
Mina Yang
김철환
박현득
Jessica Phuang
오즈커리어
여디디야

햇살 좋은 아침을 맞이하는 것도 선택

Mina Yang 0 480 2018.08.08 11:39

눈부신 햇살에 아침에 눈을 뜨는 것을 좋아하는 분들이 있다면 아침 숙면을 방해하는 자연광이 불편하신 분들도 있다. 주거형태가 아파트보다는 단독주택이 많은 뉴질랜드는 평균 방 3-4개에 거실과 주방 그리고 욕실 2개를 기준으로 창문은 평균 15개를 넘게된다.

 

자연 채광이 많이 들어 올 수 있는 구조가 실내환경에 유리하기 때문이다. 예전엔 대부분 커튼을 사용했지만 지금은 다양한 칼라와 종류의 블라인드와 우드베네시안 등 인테리어 효과와 기능이 추가된 제품들을 많이 선호하고 있다.

 

03a662da4ea6fb68a881cb15ad50678a_1533685
 

■ 롤 블라인드란?

 

천으로 만들어진 블라인드는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빛이 들어오는 형태와 100% 빛을 차단하는 Blickout  Roller 블라인드로 구분할 수가 있다.

 

Blickout Roller 블라인드는 밖에서 들어오는 모든 빛과 열기를 차단한다는 장점이 있지만, 반대로 외부의 바람과 풍경을 볼 수 없기에 롤 스크린을 올려서 밖을 보거나 바람이 들어 오도록 해야 한다. 이 점을 보완한 것이 Sun Filter Roller 블라인드로 바람은 통과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

 

롤러 형태로 원하는 만큼 위 아래로 조절을 할 수 있는 블라인드는 사용하는 분들의 취향대로 은은한 빛과 빛 차단의 차이가 있지만 색상은 흰색부터 검정까지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다.

 

03a662da4ea6fb68a881cb15ad50678a_1533685
 

■ Venetian 이란 

 

우드, PVC, 알루미늄의 재료로 만들어 지는 Venetian은 최근들어 인테리어 선호도가 높아진 제품이다.

 

색상도 다양하고 만들어진 형태도 고급스러워서 실내 분위기를 한 층 세련되게 만들며 빛이 들어 오는 것도 자연스럽게 조절할 수 있어 낮과 밤에 맞는 실내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Wooden Venetian은 카펫이나 마루에 잘 어울리고 어떤 형태의 인테리어 가구 및 소품에도 잘 어울리는 유행을 타지 않는 제품으로 롤 스크린에 비해 가격이 비싸지만 기능과 효과를 알고 있는 소비자들에겐 꾸준히 선택받아 온 제품이었다. 

 

03a662da4ea6fb68a881cb15ad50678a_1533685
 

■ 다양한 선택

집의 형태와 구조에 따라 다양한 선택을 하는 것도 인테리어 효과와 기능면에서 고려해 보자.

 

유행에 따라 색과 천을 선택해서 방안의 분위기를 바꿔주고 싶다면 커튼을 일반적으로 큰 변화없이 사용하길 원한다면 롤 스크린이나 베네티안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듯하다.

 

* 도움 말씀 주신 업체 : lmpact blind (Website:www.impactblinds.co.nz)

 

■ 재미있는 인테리어 소품 : 행운과 지혜를 부르는 소품  

 

준비물 : 자투리 실과 막대, 가위

 

자투리 실로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God’s Eye .

행운과 지혜를 부르는 의미를 담고 있어 많은 사람들이 만들어 보는 인테리어 소품이다.

 

03a662da4ea6fb68a881cb15ad50678a_1533685
 

* 만드는 방법은 영상을 참고하세요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주)웰컴뉴질랜드
뉴질랜드 여행, 북섬여행, 남섬여행, 패키지여행, 호주여행, 피지여행, 맞춤여행, 자유여행, 단체여행, 개별여행, 배낭여행, 현지여행, 호텔예약, 투어예약, 관광지 예약, 코치예약, 버스패스, 한 T. 302 7777, 027 488999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뉴질랜드 알코올 관련 질병 예방 세미나 가져

댓글 0 | 조회 358 | 2019.07.18
지난 7월 11일 Three Kings에 위치한 Fickling Centre에서 오클랜드 경찰 알코올 중독 예방 부서의 Lisa Woodward 경관과 함께 뉴질랜드 알코올 관련 … 더보기

오클랜드 경찰서 긴급 콜센터 #111 역활 설명회 가져

댓글 0 | 조회 887 | 2019.04.11
4월 11일 오전 Three kings 에 위치한 Fickling Convention Centre에서 여러 커뮤니트 리더들과 함께 오클랜드 경찰서에서 Communications C… 더보기

성폭력 예방 세미나

댓글 0 | 조회 534 | 2019.06.27
지난 6월 13일 Three King에 위치한 Fickling Convention에서 아시안 리더들과 함께 성폭력 예방에 관련한 세미나를 가졌다. 각 아시안 커뮤니티를 위한 성폭력… 더보기

[포토 스케치] Nugget Point의 일몰

댓글 0 | 조회 239 | 2019.07.16
▲ Nugget Point의 일몰

뉴질랜드인이 한국제품만을 찾는 이유

댓글 0 | 조회 2,481 | 2019.07.12
오래전 그러니까 25년전 즈음, 전자제품을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노엘리밍 안으로 들어 서면 화려하고 밝은 조명 아래 온통 소니와 파나소닉 제품들이 그득했다. 어둑한 구석을 찬찬히 보… 더보기

[포토 스케치] Roys Peak의 이방인

댓글 0 | 조회 213 | 2019.07.11
▲ Roys Peak의 이방인

어서 와, 인트림 비자는 처음이지?

댓글 0 | 조회 882 | 2019.07.10
인트림 비자(interim visa)는 도입된 지 8년이 넘었음에도 많은 고객분들이 생소해 하는 비자입니다. 2011년 2월에 첫 선을 보이면서 뉴질랜드 내 “의도하지 않았던” 장… 더보기

인생은 하나의 경기장

댓글 0 | 조회 202 | 2019.07.10
인생은 하나의 경기장같고 해마다 새로운 경기장에서 수 많은 경주를 위한 출발선에 선다.벌써 7월이 되어버려 2019년의 절반이 넘게 지나버렸는데 이 기간동안 얼마나 많은 경주를 하… 더보기

신앙과 행복

댓글 0 | 조회 226 | 2019.07.10
일반적으로 우리는 종교가 행복과 정신건강에 긍정적이라고 생각합니다. 긍정심리학의 아버지인 마틴 셀리그만(Martin Seligman)도 여러가지 종교의 순기능도 있지만 특히 종교가… 더보기

하필이면

댓글 0 | 조회 128 | 2019.07.10
‘하필이면~’ 이라는 말 속에는 인간의 뿌리 깊은 이기심이 도사리고 있다. 그것은 일단 존재의 가능성을 전제로 한다.‘하필이면 소풍가는 날 왜 비가 오는가’ 라고 하면 비의 수용과… 더보기

키위세이버 가입 - 60세 이후

댓글 0 | 조회 1,519 | 2019.07.10
이번호에는 최근에 변경된 60세이상인자의 키위세이버가입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다. 키위세이버 가입자가 60세~65세 인 경우 가입후 5년동안 인출할 수 없도록 하는 규정이 있었는데… 더보기

공부의 왕도 1편

댓글 0 | 조회 224 | 2019.07.10
- 정리의 기술 -이제 2019년도 학년말 시험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혹여 이 글을 읽으시는 분들 중에 ‘이제 겨우 7월인데 얼마남지 않았다는 말은 지나친 과장 아니냐’ 라고 … 더보기

멍청이와 왕자들 3편

댓글 0 | 조회 99 | 2019.07.10
멍청이와 왕자들잠시 후 마녀가 아들에게 세 처녀를 죽이라고 명령하는 소리가 들렸고 아들은 일생 동안 많은 사람들을 죽여 놓고 또 그러냐고 물으면서도 어머니가 무서워 시키는 대로 목… 더보기

전장(戰場)에서 목이 날아간 샴페인

댓글 0 | 조회 288 | 2019.07.10
1813년 나폴레옹 전쟁 당시, 러시아가 프랑스를 침략하고 샴페인을 생산하던 랭스(Reims)지역을 점령했을 때 포도밭을 맘대로 약탈하기 시작했다. 남편 프랑수아 클리코를 여윈 어… 더보기

7월 둘째주 주간조황

댓글 0 | 조회 281 | 2019.07.10
올해 뉴질랜드 겨울은 춥지는 않지만 예년에 비해 긴 겨울이 될거라고 합니다.가장 추운 겨울! 7월이지만 체감 온도는 그다지 낮지 않습니다. 뿐만아니라 바다 수온도 예년 같으면 14… 더보기

농담

댓글 0 | 조회 192 | 2019.07.10
시인 이문재문득 아름다운 것과 마주쳤을 때지금 곁에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하고떠오르는 얼굴이 있다면 그대는사랑하고 있는 것이다그윽한 풍경이나제대로 맛을 낸 음식 앞에서아무도 생각하… 더보기

5G 라고요?

댓글 0 | 조회 321 | 2019.07.09
1990년대 중반에 공개된 인터넷은 전 세계를 연결하므로 월드 와이드 웹이라고 불렀다. 인터넷은 다음과 같은 요소를 갖추어야 한다.1) 송신자와 수신자를 연결하는 통신망(유선이나 … 더보기

우리의 존재

댓글 0 | 조회 122 | 2019.07.09
내 앞에는 정답 같은 얘기를 해주는 사람이 있었던 적은 없었다.없었던 사람으로 인해 혼란스러워 지지는 않는다.있다가 없는 것이 혼란스러운 것 뿐..한번도 가져 보지 않은 것을 혼란… 더보기

코리안 디아스포라

댓글 0 | 조회 406 | 2019.07.09
우리가 이민 온 후 2000년대 들어 한국사회도 급속히 다민족화, 다문화화라는 변화에 직면하고 있다. 이주 노동자, 국제결혼에 의한 이주자로 발생한 현상이지만 우리가 뉴질랜드에 이… 더보기

다 큰 아이가 밤에 오줌을 싸요 ㅠ ㅠ

댓글 0 | 조회 554 | 2019.07.09
잠잘 때 꿈속에서 소변을 보았는데 깨어보니 실제로 소변을 싼 경우를 야뇨증이라 한다. 낮에라도 소변을 참지 못하고 저절로 배설되는 경우가 있다면 이는 ‘주간 유뇨증’ 이라고 한다.… 더보기

꽃필수록 아프다

댓글 0 | 조회 171 | 2019.07.09
오래 전, 누가 바다 멀리 어느 섬에서 흐느껴 우는 소리가 자꾸 환청처럼 들려온다고 했다. 거기 섬사람들의 목쉰 통곡이 분명한데, 위험해서 아무도 건너가 위로해주지 않는다고 했다.… 더보기

포차(POCHA)한국 포장마차의 낭만을 소주한잔으로 ..

댓글 0 | 조회 649 | 2019.07.09
오클랜드에서 가장 오래된 한국 스타일의 술집 레스토랑 중 하나로 2002년 부터 지금까지 약 17년간 챈서리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유러피안들에게 사랑받는 유명한 한국 레스토랑으로 … 더보기

해 뜨면 일어난다

댓글 0 | 조회 242 | 2019.07.09
‘인간은 사랑없이 살 수 없고, 식물은 태양없이 살아 갈 수 없다.’ 라는 말이 있다. 언제 들어도 멋진 표현이다. 아마도 태양이 식물의 자람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음을 간파해… 더보기

건강한 지역 사회 설계는 내손으로!

댓글 0 | 조회 152 | 2019.07.09
Auckland Council 과 Local Board (지역위원회)는 여러분과 가정의 건강 및 복지에 기여하는 중요한 지방 정부 기관 입니다.예를 들면 도로의 유지 관리와 안전은… 더보기

박하사탕 2

댓글 0 | 조회 137 | 2019.07.09
그 중 한 분이 강 할아버지다.처음 이 분을 선임자로부터 인계를 받고 집을 방문 했을 때가 기억난다. 집 주소를 보고 찾아 갔을 때 여느 독거노인의 집과 달라 고개를 갸우뚱했다.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