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 "지난 연휴 동안 홍역 환자 7명 또 발생"

서현 0 684 2019.06.04 20:19

지난 여왕탄신일 연휴 동안에도 오클랜드 지역에서 홍역 환자가 계속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클랜드 지역의 보건 당국인 'ARPHS(Auckland Regional Public Health Service)'는 6월 4일(화) 오후에 연휴 이후 첫 발표를 통해 지난 3일 동안 7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추가로 29명이 격리 조치됐는데 이 지역의 홍역 환자는 모두 83명으로 증가했으며 주 발샌 지역은 오클랜드 서부지역이다.  

 

금년 들어 ARPHS에서는 확진 환자를 포함해 모두 4000여명 이상에 달하는 감염 가능자들과 접촉해 필요한 조치를 취한 바 있다. 

 

그러나 아직도 계속 유행이 수그러들지 않는 실정인데, 홍역은 환자 10명 중 한 명의 비율로 입원 치료가 필요하며 30%의 환자가 합병증을 앓는데, 심한 경우에는 폐렴 또는 뇌손상과 영구적으로 청력까지 잃을 수도 있어 큰 주의가 필요하다. 

 

보건 당국은 콧물이나 기침 , 고열, 그리고 눈의 충혈과 얼굴과 몸에 나타나는 발진 등 홍역 증상이 의심되면 스스로 주변과 격리한 후 신속히 의료기관을 찾을 것과 함께 MMR 백신 미접종자는 접종을 마쳐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관련 정보는 보건부(Ministry of Health)나 ARPHS 웹사이트의 홍역 항목을 통해 받을 수 있으며 'Healthline(0800 611 116)'로 전화 문의도 가능하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AIC - Auckland International College
IB전문학교, AIC, 세계명문대학진학, 오클랜드 국제고등학교, 뉴질랜드 사립고등학교, 대학진학상담, 미국대학입학, 영국대학입학,한국대학입학, IB과정, Pre-IB과정, 기숙사학교, 뉴질랜드교육, IB T. 09 921 4506
한나 유학이민
한 번의 만남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하세요.이민 T. 09 600 6168

4명의 심각한 과체중 환자, 미들모어 병원에 장기 입원

댓글 0 | 조회 1,081 | 2019.07.08
(KCR방송=뉴질랜드) 네 명의 심각한 과체중 환자들이 이들을 수용할 다른 시설을 찾지 못하면서, 미들모어 병원에서 장기간 입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카운티스 마누카우 보건 위… 더보기

건물 패널 떨어져 통제되었던 오클랜드 도심 도로, 일부 개통

댓글 0 | 조회 587 | 2019.07.08
(KCR방송=뉴질랜드) 아파트 건물 패널이 떨어지면서 통제되었던 오클랜드 도심 도로들 중 일부가 어제 밤부터 다시 개통되었다.오클랜드 도로공사는 어제 밤 9시경 통제되었던 빅토리아… 더보기

'올해의 청년 농업인' 대상 수상자는 22세 청년

댓글 0 | 조회 1,045 | 2019.07.07
'올해의 청년 농업인(FMG Young Farmer of the Year)' 경진대회에서 22세의 청년이 대상을 수상했다.7월 5일(금)과 6일 이틀간 네이피어에서 700명이 참가… 더보기

슈퍼 럭비 "크루세이더스, 3년 연속 우승 차지"

댓글 0 | 조회 477 | 2019.07.07
금년도 '슈퍼 럭비(Super Rugby)'에서 '크루세이더스(Crusaders)'가 아르헨티나의 '재규어스(Jaguares)'를 가볍게 물리치고 시즌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크루세… 더보기

경찰 "40대 남성 수배자의 사진 공개"

댓글 0 | 조회 3,001 | 2019.07.07
경찰이 수배 중인 40대 남성의 사진을 공개하고 주민들의 협조를 요청했다.7월 7일(일) 오전에 경찰이 언론에 공개한 인물은 제임스 엘킹턴(James Elkington. 46)인데… 더보기

400년된 카우리 나무 지키려다, 3만 달러 지불 명령받아

댓글 0 | 조회 2,295 | 2019.07.07
오클랜드 티티랑기에서 400년된 카우리 나무를 지키려고 나무를 베지 못하도록 반대해온 지역 주민 두 명은 법원 비용으로 개발업자에게 3만 달러를 지불하라는 명령을 받았다.티티랑기의… 더보기

고리대금업 피해자 인도인, NZ 1년간 머물도록 허락

댓글 0 | 조회 1,560 | 2019.07.07
고리대금업자로부터 가족이 위협을 받는 피해자인 인도인이 뉴질랜드에서 1년간 머물면서 빚을 갚을 수 있도록 허락되었다.출입국 관리법원은 지난 2012년 학생 비자로 뉴질랜드로 온 2… 더보기

지난 주 새 임대 부동산 법 시행, 수십건의 단열 불만 제기

댓글 0 | 조회 1,525 | 2019.07.07
정부는 집주인이 렌트 집에 단열재를 의무적으로 시공해야 한다는 새 임대 부동산 법이 시행된 후 40건의 불만을 접수했다고 밝혔다.지난 7월 1일부터 렌트하는 주택은 특별한 면제가 … 더보기

코리아 포스트 648호가 7월 9일 발행

댓글 0 | 조회 524 | 2019.07.06
오는 7월 9일 제 648호 코리아 포스트가 발행된다. 이번호 인터뷰는 아직은 어린 학생이지만 주어진 시간이 허락되면 무엇이든 최선을 다해서 도전한다. 하지만 도전의 목표가 항상 … 더보기

부동산시장에 등장한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잡화점

댓글 0 | 조회 1,646 | 2019.07.06
개업한 지 100년이 훨씬 넘은 뉴질랜드에서 역사가 가장 오래된 잡화점(general store)이 부동산 시장에 마물로 등장했다.남섬 센트럴 오타고 내륙의 작은 마을인 오투레후아… 더보기

NZTA "제한면허 응시자 위한 전용 앱 공개한다"

댓글 0 | 조회 1,032 | 2019.07.06
학습면허(learner drivers)를 가진 초보운전자들이 제한면허시험(restricted driving test)을 보는 데 도움이 될 애플리케이션(application)이 등… 더보기

오클랜드 남부에서 총격 사건으로 중상자 발생

댓글 0 | 조회 1,450 | 2019.07.06
남부 오클랜드의 주택가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한 명이 중상을 입었다.총격은 7월 6일(토) 오전 7시경에 오타라(Ōtara) 지역 클로버(Clover) 파크의 도슨(Dawson)… 더보기

다음 주 "5만명 이상의 인플루엔자 백신 추가 도입된다"

댓글 0 | 조회 776 | 2019.07.06
다음 주에 5만여명 이상에게 접종할 수 있는 인플루엔자 백신이 국내에 추가로 도입된다.뉴질랜드 보건부는 7월 6일(토) 오전 발표를 통해, 호주에서 들여오는 새로운 백신인 사노피(… 더보기

개울가에서 시신 발견, 경찰 '범죄 혐의는 없는 듯'

댓글 0 | 조회 977 | 2019.07.06
주택가에서 그리 멀지 않은 개울가에서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남성으로 성별만 알려진 시신은 7월 6일(토) 오전 8시경 웰링턴 인근 포리루아(Porirua)의 보탐리(… 더보기

"진로 정보의 날", 뉴질랜드의 직업 찾는 정보를...

댓글 0 | 조회 938 | 2019.07.06
7월 6일 토요일 저녁 6시~8시까지 오클랜드 노스쇼어에 있는 웨스트레이크 보이즈 하이스쿨에서는 '진로 정보의 날' 세미나가 있다.이 세미나에서는 뉴질랜드에서 구할 수 있는 직업 … 더보기

숨진 지 수일 후 발견된 70대 남성, 오클랜드 카운실 수사 요구

댓글 0 | 조회 1,479 | 2019.07.06
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은 연금 수령자가 오클랜드 카운실이 일부 소유한 플랫에서 숨진 지 수일 후에 발견된 건에 대해 수사를 요구했다.70대의 브라이언 맥긴티씨는 지난 6월 24일 … 더보기

[포토뉴스] 이른 아침

댓글 0 | 조회 216 | 2019.07.06
이 사진은 찰리양 작가의 작품이다.찰리양 작가는 2018년 "같은 공간 다른 생각"이라는 타이틀로 노스아트 갤러리에서 사진 작품 전시회를 했다.또한 그는 6년 동안 뉴질랜드의 풍경… 더보기

초등학교에 '운석'이?? 알고 보니...

댓글 0 | 조회 1,060 | 2019.07.06
와이카토의 한 초등학교 선생님들은 학교 스포츠 운동장에 '운석'이 떨어졌다는 정교한 속임수를 만든 적이 있다고 세븐 샤프가 보도했다.지난 월요일 경찰은 학교 운동장 한켠에서 연기가… 더보기

해외 투자자 오클랜드 북부 부동산 불법 구매, 290만 달러 벌금

댓글 0 | 조회 3,231 | 2019.07.05
해외 투자자가 오클랜드 북부 워크워스의 부동산을 승인없이 불법 구매한 혐의로 290만 달러 벌금형에 처해졌다.고등 법원은 소유주들에게 부동산을 팔고 처벌, 비용 및 투자 이익을 지… 더보기

소방 및 긴급 뉴질랜드, 공공 부문에서 가장 신뢰받는 기관

댓글 0 | 조회 483 | 2019.07.05
금요일 발표된 Colmar Brunton의 여론 조사에 따르면, 소방 및 긴급 뉴질랜드는 공공 부문에서 가장 신뢰받는 기관으로 나타났다.튜어리즘 뉴질랜드와 마린 뉴질랜드는 지난해 … 더보기

강풍에 패널 떨어진 고층 아파트, 더 느슨한 외장재 발견

댓글 0 | 조회 1,515 | 2019.07.05
오클랜드에서 목요일 강한 바람에 고층 빌딩에서 더 느슨한 외장재가 발견되었다.목요일 오후 1시 30분 오클랜드 넬슨과 홉슨 스트릿 사이의 빅토피아 스트릿 웨스트에 위치한 빅토리아 … 더보기

오클랜드, 버스가 주택 한켠에 충돌

댓글 0 | 조회 1,192 | 2019.07.05
금요일, 오클랜드의 플랫 부시에 있는 한 주택에 버스가 충돌한 사고가 있었다.이 사고는 오전 11시 30분경에 Chateau Rise에 있는 한 주택에서 발생했으며, 운전자와 1명… 더보기

오클랜드, 폭우 내렸어도 강우량 부족

댓글 0 | 조회 617 | 2019.07.05
목요일 폭우가 내렸음에도 오클랜드는 물 부족으로 시민들의 물 절약을 요구할 수밖에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오클랜드 카운실의 워터 케어에서는 시민들이 물 절약을 위해 더 짧은 샤워를 … 더보기

로토루아의 한 시민, 자신의 집 담보 대출로 노숙자 쉼터와 음식 제공

댓글 0 | 조회 3,219 | 2019.07.05
(KCR방송=뉴질랜드) 로토루아의 한 시민이 자신의 집을 담보로 은행 대출을 받아 일 년 전부터 천 명이 넘는 노숙자들에게 쉼터와 음식을 제공하고 있으며, 주위에서 찬사를 받고 있… 더보기

보도 쪽에 바퀴 걸친 주차, $40 주차위반 벌금 제안

댓글 0 | 조회 2,450 | 2019.07.05
(KCR방송=뉴질랜드) 좁은 골목길에 주차를 하기 위하여 도로 옆 보도쪽으로 바퀴를 걸친 개구리 주차를 할 경우, 40달러의 주차 위반 벌금을 부과하기 위한 제안이 제기되었다.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