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 십년만에 환국한 파병 군인들의 유해

서현 0 542 2018.08.21 21:29

해외에 묻혀 있던 뉴질랜드 군인들의 유해가 고국으로 돌아왔다.

 

8 21() 오클랜드 공항에서는 오랜 기간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 안장되어 있던 뉴질랜드 군인들의 유해를 맞이하는 행사가 열렸다.

 

이들 유해들은 전날 말레이시아의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공식 행사를 마친 후 에어뉴질랜드 항공의 특별기에 실려 이날 오전에 가랑비가 내리는 오클랜드 공항에 도착했다.

 

이번에 도착한 유해는 모두 28구인데 이 중 27구는 베트남과 말레이시아, 타이 등지에서 파병 중 전사하거나 질병 등으로 사망한 후 현지에 묻혔던 뉴질랜드 군인들이다.

 

나머지 한 구는 당시 파병됐던 군인의 아들로 생후 3개월 반만에 질병으로 현지에서 숨졌던 영아의 유해이다.  

 

100여명으로 구성된 군악대가 연주하는 동안 유해들은 뉴질랜드 국기가 덮인 관에 봉안돼 현역 남녀 군인들에 의해 한 구씩 비행기 밖으로 운구됐다.

 

이날 유해 봉환식장에는 재신다 아던 총리를 포함해 론 마크(Ron Mark) 국방장관 등 정부 인사들과 함께 200여명의 유가족들이 참석했다.

 

아던 총리는, 유해의 주인공들은 국가를 위해 나섰던 이들이며 대부분 20대 젊은 나이로 유명을 달리했다면서, 당시 모순된 정책으로 본국으로 돌아오지 못했었다고 지적했다.

 

또한 아던 총리는 죽은 이들의 희생을 강조하고, 정부는 잘못된 것을 바로잡아야 하며 이는 특히 유가족들에게는 아주 중요한 일이라면서, 오늘은 대단히 감격적인 날이라고 덧붙였다.

 

과거에는 파병 중 현지에서 사망한 뉴질랜드 군인이나 가족은 유가족들이 비용을 부담해야만 유해를 고국으로 옮길 수 있었다.

 

그러나 뉴질랜드 정부는 1955년부터 1971년 사이에 현지에서 사망해 묻혔던 이들의 유해를 정부가 나서서 봉환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아래 사진은 말레이시아에서의 행사 모습)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한나 유학이민
한 번의 만남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하세요.이민 T. 09 600 6168

크라이스트처치 남성, 밀폐된 공간의 LPG 가스 히터 사용으로 사망

댓글 0 | 조회 744 | 2019.08.02
크라이스트처치의 한 남성이 밀폐된 공간에서 LPG 가스 히터를 켜놓았다가 사망했다. 검시관은 이 남성의 사망 원인이 일산화 중독이라고 밝혔다.알버트 와일리씨는 지난 2015년, 세… 더보기

영화 "김복동", 8월 14일과 8월 17일 오클랜드 상영

댓글 0 | 조회 1,179 | 2019.08.02
"내 힘이 닿는 데까지 끝까지..."94세의 김복동 할머니는 자신의 힘이 닿는 데까지 평화,인권운동의 길을 걸어가겠노라고 했었다.김복동 할머니. 그녀는 갔지만, 사람들 마음에 남아… 더보기

의약품 관리 기관, 일부 체중 조절 제품 섭취 주의 당부

댓글 0 | 조회 440 | 2019.08.02
(KCR방송=뉴질랜드) 의약품 관리 기관은 두 개의 체중 조절 제품에 대하여 처방약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고 밝히며, 이를 섭취하는 사람들에게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메드세이프(Med… 더보기

정부 -기술 전문대학 통합 방침, 강한 반대에 부딪혀

댓글 0 | 조회 494 | 2019.08.02
(KCR방송=뉴질랜드) 정부는 지난 25년동안 가장 획기적인 개혁으로 기술 전문대학 기관들을 통합할 방침을 제시하였으나, 관련 기관들로부터 강한 반대 압박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 더보기

연금 재정 점점 더 어려워지지만, 연금 나이 변경에는 반대

댓글 0 | 조회 1,407 | 2019.08.02
(KCR방송=뉴질랜드) 대부분의 뉴질랜드 사람들은 Superannuation 노인 연금의 재정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이지만, 연금을 받을 수 있는 나이를 변경하는 데에는 … 더보기

오늘 새벽, 오클랜드 도심 건물에서 화재 곧바로 진압

댓글 0 | 조회 691 | 2019.08.02
(KCR방송=뉴질랜드) 오늘 새벽 오클랜드 도심에 위치한 올드 오클랜드 커스텀 하우스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지만, 곧바로 출동한 소방 요원들에 의하여 진압되었다.오늘 새벽 4시 … 더보기

KOTRA 오클랜드무역관, 뉴질랜드 취업 박람회 준비 한창

댓글 0 | 조회 1,198 | 2019.08.01
‘2019 대양주 취업박람회’가 호주와 뉴질랜드에서 열린다. 오늘(1일) 호주 멜버른을 시작으로 9일 시드니, 오클랜드에서는 27일 Victory Convention Centre에… 더보기

경찰차 지붕에서 떨어진 타이어 스파이크, 여러 차 바퀴 손상입혀

댓글 0 | 조회 786 | 2019.08.01
목요일 아침, 경찰차의 지붕에서 도로로 떨어진 타이어 스파이크로 인해 여러 차량의 차 바퀴가 손상을 입었다.카운티 마누카우 경찰은 경찰관들 중 한 명이 여분의 스파이크 세트를 경찰… 더보기

중부 및 남부 지역에 심각한 강풍과 비, 눈 예보

댓글 0 | 조회 1,145 | 2019.08.01
내일까지 중부 및 남부 일부 지역에 심각한 강풍과 비나 눈이 예보되었다.강추위 전선은 금요일에 뉴질랜드 전역을 향해 동쪽으로 빠르게 움직일 것으로 예보되었다.MetService에서… 더보기

BP,특정 주유소에서 반짝 무료 주유 이벤트 열어

댓글 0 | 조회 3,059 | 2019.08.01
거대한 연료회사인 BP에서는 목요일 정오까지 오클랜드와 크라이스트처치의 특정 주유소에서 무료 주유 이벤트를 실시했다.무료로 연료를 넣을 수 있는 시간은 낮 12시까지로, 오클랜드 … 더보기

이전 이민성 장관, 호주의 키위 범죄자 추방에 대해...

댓글 0 | 조회 1,174 | 2019.08.01
2014년 이래 1,600명의 키위들이 호주에서 범죄자로 유죄 판결을 받은 후 뉴질랜드로 추방되었다.전 뉴질랜드 이민성 장관이며 현재는 이민 컨설턴트인 투아리키 존 델리미어는 호주… 더보기

보다폰, 연말까지 5G 네트워크 구축

댓글 0 | 조회 714 | 2019.08.01
보다폰(Vodafone)은 올 연말인 12월부터 뉴질랜드에서 5G를 운영할 것이라고 발표했다.이 통신 회사는 발표의 일환으로 오클랜드에서 5G 홀로그램 시범을 생방송으로 진행했다.… 더보기

뉴질랜드 전국에서 불법 매춘 38명, 이민성 적발

댓글 0 | 조회 2,008 | 2019.08.01
뉴질랜드 이민성은 전국에서 합법적인 비자 없이 매춘을 하는 여성 38명을 적발했다.이번에 적발된 불법 매춘 여성들은 1명을 제외하고 모두 중국인들이었고, 주로 크라이스트처치와 오클… 더보기

은행 공식 기준 이자율, 내년 말경에는 거의 0%

댓글 0 | 조회 1,774 | 2019.08.01
(KCR방송=뉴질랜드) 은행의 공식 기준 이자율이 내년 말경에는 거의 0%에까지 떨어질 가능성이 있으며, 집을 사기에는 좋은 상황이 될 것이라고 한 비즈니스 전문가가 예측하였다.현… 더보기

혹스베이 마항가와 포랑가하우 해변 사이, 조개류 채취 금지

댓글 0 | 조회 649 | 2019.08.01
(KCR방송=뉴질랜드) 혹스 베이의 마항가 해변과 포랑가하우 해변 사이에서 조개류를 채취하거나 먹지 말도록 안내되고 있다.지역 카운실의 조개류 정기 점검에서 마비성 패독 성분이 안… 더보기

오클랜드 동부, 눈처럼 우박 내려

댓글 0 | 조회 789 | 2019.08.01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오후에는 오클랜드 동부 지역에 우박이 내리면서 마치 눈이 내린 것과 같은 상황이 벌어졌다.호윅 지역에는 어제 오후 5시 경 우박이 내리면서 쌓이고, 채… 더보기

천연설 부족 남섬, 몹시 기다리던 눈내려...

댓글 0 | 조회 491 | 2019.08.01
(KCR방송=뉴질랜드) 비정상적으로 온화한 겨울 날씨동안 몹시 기다렸던 눈이 남섬 지역을 뒤덮었다.천연설의 부족으로 최근 5년 동안 가장 조용한 겨울을 맞이하고 있는 남섬의 스키장… 더보기

“암치료 혜택이 ‘ 로또’가 되는 건 끝내야 합니다”

댓글 0 | 조회 1,479 | 2019.07.31
지난 주말 크라이스트처치 에서 개최된 국민당 전당대회에서 사이먼 브리지스 대표는 국립암센터와 암치료 의약품 제공에 2억달러를 투입하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암은 뉴질랜드에서 가장 … 더보기

카잉가로아 교통사고 사망자 4명, 인근 마을 출신의 인부들

댓글 0 | 조회 714 | 2019.07.31
지난 7월 29일(월) 새벽에 북섬 카잉가로아(Kaingaroa) 숲에서 발생했던 대형 교통사고 사망자들의 신원이 공개됐다.현장에서 사망한 이들은 스톰 레시(Storm Lacy, … 더보기

1회용 비닐봉투 사용 금지 "국민들,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댓글 0 | 조회 1,440 | 2019.07.31
지난 7월 1일부터 상점에서 1회용 비닐봉투(plastic bag) 사용이 법적으로 금지된 이후 한 달 동안 모두 178건의 위반 사례가 신고됐다.관계 당국에 따르면 금지 첫 주에… 더보기

오클랜드 보건 당국 "지난주 더니든-오클랜드 국내선 탑승객, 홍역 증상 확인 당부…

댓글 0 | 조회 686 | 2019.07.31
더니든에서 오클랜드로 왔던 국내선 여객기 탑승자가 홍역(measles)에 걸린 것으로 확인돼 지역 보건 당국이 같은 여객기을 탔던 승객들에게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문제의 여객기는… 더보기

주택 건설 여전히 활발, 6월까지 연간 3만5천여건 허가

댓글 0 | 조회 547 | 2019.07.31
전국적으로 여전히 신규 주택 건설이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7월 30일(화) 통계국이 발표한 지난 6월말까지의 연간 '주거용 건축허가(new dwellings consents)' … 더보기

이주자 아닌 뉴질랜드인, 주택 가격에 더 심한 압력 받아

댓글 0 | 조회 3,297 | 2019.07.31
이주자가 아닌 뉴질랜드인들이 주택 가격에 더 심한 압력을 받고 있는 것으로 새로운 조사에서 나타났다.모투 경제 및 공공정책 연구(Motu Economic and Public Pol… 더보기

New Zealand Korea Veterans' Memorial Trust 대통…

댓글 0 | 조회 813 | 2019.07.31
지난 7월27일(금)한국전 정전협정 체결66주년 및 유엔군 참전의 날을 맞아 한국 정부는New Zealand Korea Veterans' Memorial Trust에 대통령 표창을… 더보기

남섬 말보로, 폭설 경고

댓글 0 | 조회 447 | 2019.07.31
남섬 일부 지역에 많은 눈이 내린 가운데, 말보로 지역에 폭설 경고가 내려졌다.폭설 경보는 카이코우라 산맥과 와이마카리리 강 500m 북쪽 위의 캔터베리 고지대를 포함한 와드 남쪽…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