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대학 윈텍, 7월 학기 등록자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

KoreaPost 0 5,681 2018.05.20 08:53

국립대학 윈텍에서는 2018년 7월(2학기)부터 영어 과정에 등록하는 학생들에게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을 준다.   

 

ec129de439db944e7c881fb21f8a8753_1524988
 

구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 영어과정 18주 이상을 등록하면 4주 무료 혜택이 적용된다. 예를 들어 18주 등록시 14주치의 학비를 내면 되고 4주는 무료이다. 만약 25주 등록하게 되면 21주치의 학비만 내면되고 4주는 무료이다. 


또한 2018년 2학기 동안 썸머 스쿨과 연계해서 18주 이상을 수강해도 같은 혜택을 준다.


영어 과정을 이수한 후에 디플로마, 학사, 석사등 1년 이상의 정규 과정에 등록하면 추가로 $2,000의 장학금이 지불된다.


윈텍 대학(https://www.wintec.ac.nz)은 세계적으로 연구성과와 산학협력 능력을 인정 받아서 Design Factory Global Network에 가입되어 있다. Design Factory Global Network(https://dfgn.org)는 5개 대륙 17개 대학이나 연구소가 소속이 되어 있으며, 혁신적인 산학협력의 허브로써의 기능을 하고 있으며 1개국에서 1개 대학이나 연구소가 선정이 되어서 산학 협력을 통한 연구를 하는 네트워크이다. 

 

윈텍대학의 DFGN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https://www.wintec.ac.nz/designfactory 웹사이트나 DFGN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globaldfnetwork/?fref=mentions )에서도 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다.

 

윈텍대학 측에서는 지열발전소 건설과 운영의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최근에 항암제를 개발하는 등 그 연구 분야를 확대해 가고 있는 중에 DFGN에 가입해 늘 연구하고 학생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학풍을 잘 이어 갈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Waikato Institute of Technology (Wintec 윈텍대학)소개

e2ded3a65eb75942cf30ad8b6fa8f998_1510605


뉴질랜드 Waikato Institute of Technology (Wintec 윈텍대학)

졸업후 6개월 이내 전공별 취업률 평균 83%

1학기 인턴쉽 프로그램 등 다양한 현장 프로젝터 수업을 통한 취업 지원

토목직 공무원 양성 프로그램 운영

이론과 실습이 균형을 이루어서 학점 이수가 용이

24시간 이용 가능한 도서관 컴퓨터실(Hub)

공자 아카데미에서 중국어 무료수업

Student Learning Service Centre에서 개인 과외 등 학습 지원

Student Life Centre에서 취업 준비 지원

예술 학부생들에게 개인 작업실 제공 또는 24시간 작업실 개방

23,000여 명의 학생들이 6개의 캠퍼스에서 수업

중국, 사우디,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에 윈텍 국제 캠퍼스 운영

산업 현장의 요구를 즉시 수용하는 실용적인 학풍을 가진 대학교

경희대, 중앙대, 세명대, 인하대, 경북대, 가천대, 경주대, 인제대등과 교환 학생, 인턴쉽 등 다양한 교류로 한국과 밀접한 교류

Cambridge와 OET 시험 센터 운영

연구소 운영으로 최근 항암제 등을 개발

 

뉴질랜드 국립 윈텍대학은 해밀턴에 있는 국립대학으로서 23,000명 이상의 학생들이 본교와 해밀턴 근교에 있는  6개의 캠퍼스에서 취업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이론과 실무를 교육하고 있고, 교육부 평가에서 1등급(Category 1 Educational Provider)을 받은 대학이다.

 

1924년에 개교한 윈텍은 뉴질랜드 최고의 특성화 대학으로서 글로벌 사회를 선도하는 융합 역량을 갖춘 창의적 전문인재양성이라는 교육 목표를 설정하고, 회계학, 경영학, 간호학, 요리, 미디어아트, 인테리어디자인,유아교육학,식품공학,환경공학,유전공학, 농업공학, 랭귀지스쿨, IT,건축공학,토목공학,전기공학, TESOL등 154여 개의 과정을 개설하여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또한 윈텍에는 유학생들을 위한 코스와 다양한 학생 서비스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자체입학시험을 통해서 IELTS 점수없이도 입학이 가능하며, 자체 입학시험에서 점수가 미달한 학생은 일정 수준의 영어 과정을 윈텍에서 이수하면, 다양한 전공학과의 Certificate(레벨4), 디플로마(레벨 5), 학사학위(레벨 7), Postgraduate학위(레벨 8), 석사학위(레벨 9) 등의 과정에 별도의 시험없이 입학이 가능하다.  

 

윈텍은 이론과 실습을 적절히 병행한 커리큘럼으로 학생들에게 인턴쉽 등 현장 실습을 제공하여 졸업 후 6개월 이내 전공별 취업률이 평균 83%에 이른다. 또한 헌신적인 인터내셔널 센터 직원들이 학업 상담과 숙소 알선, 의료등 생활 상담을 실시간으로 하고 있어 학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유학후 이민에 적합한 윈텍의 장기 부족 직업군 관련학과 소개

 

장기부족직업군은 뉴질랜드에서 장기적으로 부족할 것으로 전망이 되는 직업을 선정하여 인력 수급의 균형을 맞추고자 만들어진 제도입니다.  장기직업군은 학력과 경력에 자격제한을 두고 있으며, 규정된 학력과 경력 또는 자격증을 충족하는 인력을 육성하거나 해외에서 수급하고자 만들어진 직업군이다.

 

장기부족직업군은 지역 제한이 없으며, 관련 직종은 매 분기 또는 매년 변동이 될 수 있다. 윈텍대학의 장기부족직업군 관련학과는 다음과 같다.

 

1. ICT(ICT, Web Developer, Programmer 등의 분야에서 3년 이상의 경력이 있을 경우 장기부족직업군으로 영주권 신청 가능)

    Bachelor of Applied Information Technology Level 7

    Graduate Diploma in Information Technology Level 7

    Postgraduate Diploma in Applied Informatics Level 8

 

2.Grapgic Design and Visual Arts (Multimedia Specialist-Film Animator 관련 분야를 선택하고 Maya 등으로 직업 경력이 5년 이상일 경우 장기부족직업군으로 영주권 신청 가능) illustration or animation

    Bachelor of Media Arts Level 7

    Bachelor of Media Arts[Honours] Level 8

    Master of Arts Level 9

 

3. Engineering

    New Zealand Diploma in Engineering [Civil] Level 6

    New Zealand Diploma in Engineering [Electrical] Level 6

    New Zealand Diploma in Engineering [Mechanical] Level 6

    Bachelor of Engineering Technology [Civil] Level 7

    Bachelor of Engineering Technology [Electrical] Level 7

Bachelor of Engineering Technology [Mechanical] Level 7

 

4. Applied Science & Primary Industries

    Bachelor of Technology [Environmental Technology] Level 7

    Bachelor of Technology [Food Technology] Level 7

 

5. Cookery

    Culinary Arts Level 4 & 5    

 

 *대학 입학에 필요한 학력 자격에 미달한 고2 이수자 또는 고3 졸업생을 위한 파운데이션 과정 안내

  *특징: 6개월 과정으로 전공별로 파운데이션 운영

 

뉴질랜드의 대학교에 입학을 하기 위해서는 학력 기준과 영어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학력 기준은 뉴질랜드가 13학년 학제이기 때문에 한국에서 대학교 1학년 이상을 수료해야 입학이 허가된다. 하지만 윈텍의 파운데이션 코스를 이용하면 한국의 고 2 수료자도 입학이 가능하다.

 

 

        관련 문의 :  에드워드 박  

  • 뉴질랜드 국립 윈텍대학 인터내셔널 마켓 디렉터-한국, 일본, 필리핀, 중국, NZ Onshore 
  • 이메일 edward.park@wintec.ac.nz 
  • 카톡 studyatwintec 
  • 전화 +64 7 834 8800 ext 3544 
  • 휴대폰 +64 21 059 7127
  • 블로그 http://blog.naver.com/studyatwintec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Blindsmith NZ Ltd
blind, blinds, 블라인드. 윈도우, window, 베니시안 블라인드, 우드 블라인드, PVC 블라인드, 롤러 블라인드, 블럭아웃 블라인드, 터멀 블라인드, 선스크린 블라인드, 버티컬 블라인드, Venetian blinds, wood T. 09 416 1415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Notice

영주권자 이상 동포들에게 희소식, "Fee Free"

댓글 0 | 조회 12,879 | 2019.02.22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한인들은 뉴질랜드에서 태어나지 않은 이상 끊임없이 제 2외국어인 영어 공부를 하며 자신이 원하는 목표를 향해 달려간다. 2019년, 영어 공부는 어디에서 어떻… 더보기

[휴람] 해외교민을 위해 드리는 건강선물 종합검진!!

댓글 0 | 조회 4,423 | 2019.03.12
해외교민을 위해 드리는 건강선물 종합검진!!선택의 폭이 더 넓어졌습니다!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

뉴질랜드에서 보험 가입하려면...

댓글 0 | 조회 2,668 | 2019.06.18
보험 중개인(Insurance Broker) 필요할까?뉴질랜드에는 많은 보험회사들이 있다. 자동차를 사면서 바로 그날부터 보험을 어디에 들어야 할지, 집을 구매하려할 때도 은행원으… 더보기

서부 오클랜드, 트럭이 철도 다리에 닿아...

댓글 0 | 조회 678 | 6시간전
서부 오클랜드에서 금요일 아침, 트럭이 철도 다리에 닿는 사고가 발생한 후 안전을 위해 해당 구역에서 서행하고 있다.오클랜드 교통국에서는 사고 후, 기차가 철도 다리 위를 건널 수… 더보기

주류 구매 나이 20세로 올리거나, 주류 판매 가격 인상 제안

댓글 0 | 조회 536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많은 심리학자들은 주류 구매 나이를 20세로 올리거나 주류 판매 가격을 인상하고, 주류 광고를 금지하는 등 알코올이 뉴질랜드에서 가장 심각한 수준의 중독 문… 더보기

열효율 좋은 히트, 정부의 보온 단열 지원에 포함

댓글 0 | 조회 618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열효율이 좋은 히터들도 정부의 보온 단열 지원 방침에 포함되는 것으로 추가되었다.어제 메간 우드 에너지부 장관은 히트 펌프와 같이 열효율이 좋은 난방 기구들… 더보기

사우디 왕, CHCH 테러 피해자와 유가족 초청

댓글 0 | 조회 380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사우디의 왕은 크라이스처치 테러 공격에 의하여 피해를 입은 2백 명의 피해자들과 유가족들을 이슬람 성지 메카의 중요한 성지 순례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초… 더보기

CHCH 테러 생존자, 어제 미국 트럼프 대통령 만나...

댓글 0 | 조회 363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크라이스처치 테러 공격에서 살아남은 한 남성은 어제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을 만났으며, 그에 대하여 사랑과 동정으로 가득찬 사람이라고 제씬다 아던 총리는 전했… 더보기

[포토뉴스] 타우랑가 아트 갤러리

댓글 0 | 조회 258 | 16시간전
학생들의 텀 방학 중인 7월 17일에 방문한 타우랑가 아트 갤러리.타우랑가 아트 갤러리는 다운타운의 인포메이션 센터 길 건너인 Cnr Wharf & Willow Street… 더보기

걷기와 자전거 타기, 의료 비용 수십억 달러 절약

댓글 0 | 조회 689 | 20시간전
우리가 5km 미만의 짧은 거리를 움직이기 위해, 운전 하지 않고 걷거나 자전거를 타면 의료 비용 수십억 달러를 절약 할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밝혀졌다. 오타고 대학의 공… 더보기

인스타그램, 뉴질랜드에서 "Like" 제거 테스트

댓글 0 | 조회 934 | 21시간전
인스타그램( Instagram)은 목요일부터 뉴질랜드 기반 사용자의 콘텐츠에서 "Like" 누른 것이 보이지 않도록 하는 테스트를 실시한다. 페이스북이 소유한 소셜 미디어 플랫폼인… 더보기

오클랜드 남부 총격 사건 연관, 청소년 포함 2명 체포

댓글 0 | 조회 765 | 23시간전
이번달 초 오클랜드 남부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과 연루된 두 명이 체포되었는데 그 중 한명은 10대 청소년이다.지난 7월 6일 초 클로버 파크의 도슨 로드에 있는 한 주택에서 총격 … 더보기

구직 수당 받는 사람들, 1년 동안 11.2% 증가

댓글 0 | 조회 1,216 | 24시간전
구직 수당을 받는 뉴질랜드인이 1년동안 11.2 %씩 증가하여 2018년 6월 이후 거의 14,000명이 늘어났다.국민당은 이러한 수치가 "사람들이 빈곤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것"을… 더보기

필 고프 시장, 불법 쓰레기 투기에 강력한 행정 조치 필요 주장

댓글 0 | 조회 745 | 2019.07.18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오전 오클랜드의 외곽 도로 길 옆에 버려진 타이어들이 사진에 담아 공개되면서, 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은 불법적으로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은 다른 사람들의… 더보기

테 파파 박물관, 오클랜드 남부 지역 새로운 박물관 계획 지원에서 제외

댓글 0 | 조회 651 | 2019.07.18
(KCR방송=뉴질랜드) 테 파파 박물관은 오클랜드 남부 지역에 새로운 박물관과 대형 창고를 세울 계획을 추진하였으나, 금년도 예산안에서 정부의 지원을 받기 못하면서 우선 순위에서 … 더보기

윈스턴 피터스 미국 방문 중, 양국 통상 협상

댓글 0 | 조회 354 | 2019.07.18
(KCR방송=뉴질랜드) 윈스턴 피터스 외교부 장관은 미국을 방문하고 있는 가운데 양국의 통상 협상에서 미국이 뉴질랜드를 새로운 시각으로 보기를 바란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피터스… 더보기

어제, 이모티콘으로 알려진 이모지 날

댓글 0 | 조회 505 | 2019.07.18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이모티콘으로 알려진 이모지 날을 맞이하여, 한 언어학 교수는 이모티콘이 매우 창조적이지만, 사무 현장에서는 혼돈을 일으킬 수 있다고 밝혔다.빅토리아 대… 더보기

오클랜드와 파머스톤 노스 항공편 이용 승객, 홍역 감염 가능성

댓글 0 | 조회 423 | 2019.07.18
(KCR방송=뉴질랜드) 이 달 초 오클랜드와 파머스톤 노스를 비행기로 다녀온 승객들은 홍역에 감염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이달 6일과 7일 홍역 감염자가 항공기를 이용하여… 더보기

고객에게 과다 청구, 3개의 통신업체 기소

댓글 0 | 조회 1,365 | 2019.07.17
고객에게 요금을 과다 청구한 3개의 통신업체가 기소되었다.상거래 위원회는 슬링샷, 플립 서비스, 오르콘 등 3개의 통신업체를 대상으로 13개 혐의를 부과해 법원에 기소했다.상거래 … 더보기

타우포 호수, 지난주 160차례 이상 지진 발생

댓글 0 | 조회 1,006 | 2019.07.17
GNS 과학자에 따르면, 지난주 타우포 호수에서는 160차례 이상 지진이 감지되었지만, 화산 분출 조짐은 아니라고 말했다.GNS의 스티븐씨는 지난 7월 10일 이후 일주일 동안 타… 더보기

오클랜드 아파트에서 빈대에 물린 조종사, 3천여 달러 보상받아

댓글 0 | 조회 2,850 | 2019.07.17
오클랜드의 아파트에서 빈대에 물렸던 조종사가 집주인으로부터 3천여 달러의 보상금을 받도록 판결이 나왔다.제이크 블래치포드씨는 도심에 있는 아파트에 이사한 직후 벌레들에게 심하게 물… 더보기

[멜리사 리 의원 칼럼] 세금과 관련해서는 노동당을 믿을 수 없을 것입니다.

댓글 0 | 조회 907 | 2019.07.17
현 정부가 쏟아 낸 많은 세금들은 그들이 가장 친절하고 보호적인 정부라는 말을 무색케합니다.새로 도입된 세금들과 취소된 세금 감면을 고려하면 키위들은 한 가정당 가처분 소득이4 년… 더보기

북섬 중부 일부 지역, 강풍 등 예상

댓글 0 | 조회 937 | 2019.07.17
수요일 아침, 북섬 중부의 일부 지역에서 강한 바람과 함께 눈이 내리는 등 악천후가 예보되었다.MetService는 혹스베이와 타라루아 지역에서 바람이 심해질 수 있다고 말했다. … 더보기

태평양 섬 저지대, 해수면 상승 영향 견딜 수 있다고...

댓글 0 | 조회 631 | 2019.07.17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태평양 섬들의 저지대들이 해수면 상승의 영향을 견뎌낼 수 있을 것으로 나타났다.이전 예측에서는 태평양의 키리바티와 토켈라우에 있는 섬들이 해수면이 상승하게 … 더보기

IRD 사칭, 'tax refund' 사기 이메일 경고

댓글 0 | 조회 1,349 | 2019.07.17
(KCR방송=뉴질랜드) IRD는 tax refund라는 이메일로 은행 구좌 내역을 알려 달라는 사기 이메일이 전달되고 있으며, 얼마나 많은 키위들이 이 사기 이메일에 접속되었는지 … 더보기

휘발유 판매 가격은 다시 내리고, 주택 임대 가격은 오르고...

댓글 0 | 조회 2,088 | 2019.07.17
(KCR방송=뉴질랜드) 휘발유가 가격이 다시 오르기 시작했지만, 6월 마지막 주의 판매 가격은 2/4 분기 평균 가격보다는 낮은 것으로 통계청은 밝혔다.통계청의 자료에 따르면, 휘… 더보기

오클랜드 홍역 감염 환자, 2백명 넘어서고 있어

댓글 0 | 조회 577 | 2019.07.17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에 홍역 감염 환자 수가 2백 명을 넘어서고 있으면서, 진정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오클랜드 보건 위원회는 어제 오전 이와 같이 … 더보기

웨스턴 스프링스 공원, 거위 너무 많아 ...

댓글 0 | 조회 701 | 2019.07.17
(KCR방송=뉴질랜드) 웨스턴 스프링스 공원에 매우 공격적인 거위들의 수가 늘어나면서 일반 시민들을 위협하고 있으며, 엄청난 양의 배설물로 지역 보건에도 문제가 되고 있다.뉴질랜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