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희진교수님의 "식민사학과 한국고대사" 책을 소개드립니다.

김진명 1 1,772 2014.07.24 17:17


IMG_1406079268.jpg저자소개
이희진 DK7117@PARAN.COM

이희진은 1963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자연과학을 전공하려 들어갔던 대학(고려대학교)에서 인문학의 유혹을 이겨내지 못하고 결국 제 발로 역사학을 전공하는 가시밭길로 뛰어들었다.

 

한국학중앙연구원과 서강대학교에서 역사학을 전공하면서도 많은 우여곡절을 겪으며, 하필 역사학 중에서도 가장 험악한 고대사 전공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또한 그 와중에 못 볼 꼴을 많이 보게 될 고대한일관계사 분야를 중점적으로 연구하게 되었다.

 

연구성과도 박사학위논문을 기반으로 한 『가야정치사연구』부터 『가야와 임나』, 『거짓과 오만의 역사』등 그 분야에 집중되었다. 그 과정에서 대한민국의 고대사연구자들이 얼마나 일본의 연구에 의지하고 있는지 자연스럽게 알게 되었다. 뭘 모르던 시절, 함부로 입을 놀려서는 안 되는 미천한 신분을 깨닫지 못하고 알고 있는 내용을 여기저기 발설한 죄로 지금까지 왕따를 당하고 있다. 이 책을 쓰게 될 계기도 이러한 인생역정과 관계가 깊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책소개
식민사학은 어떻게 아직까지도 강단을 장악하고 있는가. 그들은 무엇 때문에 식민사학에 그토록 집착하는가. 식민사학은 역사를 어떻게 조작했는가. 일제 식민지사학이 한국 고대사에 미친 영향을 담은『식민사학과 한국고대사』. 한국고대사에 청산되지 못한 일제식민사의 잔재를 찾아보고 그것을 통해 대한민국사회의 병리현상을 살펴본다.

 

한국고대사를 전공한 학자인 저자는 식민사학의 문제점을 찾아내고 한국 고대사 학계에 만연해있는 식민사학의 논리를 내부 고발자의 심정을 담아 진술한다. 해방 이후 한국고대사학계를 장악한 인물들 대부분이 일제 시대에 고대사를 익힌 학자들이며 그들의 기득권 수호 투쟁이 갖고온 것이 지금의 식민사학에 물든 한국고대사임을 주장한다. 결국 식민사관이란 실체가 있는 역사관이 아니라 권력에 복종하고 현실에 야합하려는 반역사적 태도를 학문으로 포장한 것이며 건국60년이 되도록 청산하지 못한 식민사관의 모습임을 보여준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식민사학 자체는 근대에 들어와 일본의 식민 지배를 정당화하려고 만든 역사학이다. 하지만 그 뿌리를 캐고 들어가다 보면 고대사에 직접 연결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사료가 적은 고대사 분야는 각 시대사 가운데 가장 조작하기 쉬운 분야일 뿐만 아니라, 일제가 만든 식민사학의 구조를 이해하려면 반드시 살펴보아야 하는 분야이다. 이것이 고대사에 중점을 두고 식민사학을 다루려는 두 번째 이유다. --- p.14 여기서 의아해질 사람이 있을 것이다. 현재의 대한민국은 일본의 식민지가 아니다. 그런데도 어떻게 아직까지 일제의 식민사학에 추종하는 자들이 지성의 전당이라는 대학을 장악하고 있다는 것인지?

 

또 그런 자들은 무엇 때문에 식민사학에 집착하는지? 어떻게 그런 자들의 세력이 지금까지 유지될 수 있는지? 도무지 납득이 가지 않을 수도 있다. 그 점을 보여주는 게 바로 이 책을 쓰고 있는 이유 가운데 하나다. 이쯤이면 뭐 하려고 이 책을 쓰고 있는지도 대충 정리될 것 같다. 하나는 식민사학이 자신이 원하는 역사를 만들기 위해 어떠한 속임수를 쓰고 있는지 밝혀 보자는 것이다. 이 작업에는 무엇을 조작했는지 뿐만 아니라, 무슨 심보로 역사를 조작해 왔는지까지 포함된다. 제법 재미있는 작업이 될 것이며, 이 자체로도 하나의 검증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pp.15~16 [예스24 제공]

 

 

출판사 서평
건국 60년, 왜 아직도 식민사학을 이야기하는가?
책머리에서 저자는 흥미있으면서도 씁쓸한 이야기를 인용하고 있다. “얼마 전 각종 포털 사이트에 ‘잃어버린 고구려 역사 137년을 찾았다’는 제목의 기사가 떴다. 이 책에서 앞으로 말하고자 하는 것과 관련된 내용을 추려 보면 이렇다. ‘외국의 초·중·고·대학생 및 교사들이 세계사 수업시간에 즐겨 찾는 유명 교육 포털사이트가 한국의 삼국시대 역사를 심각하게 왜곡했던 것을 시정했다. 삼국의 건국 연도를 고구려는 BC 37년 대신 AD 100년으로, 백제는 BC 18년 대신 AD 250년으로, 신라는 BC 57년 대신 AD 350년으로 각각 기술했다. 이렇게 된다면 고구려는 137년, 백제는 268년, 신라는 407년의 역사가 사라져 버린 셈이다.’ 

 

그런데 이렇게 목청껏 외국의 무식한(?) 한국사 인식을 비난하고 보니 뭔가 이상하다. 이 내용은 바로 우리나라 교과서에 쓰여 있는 그대로 아니던가? ‘고구려는 2세기 태조왕, 백제는 3세기 고이왕, 신라는 4세기 내물왕 때가 되어서가 비로소 고대 국가 체제를 갖추었다.’ 대한민국의 청소년들이면 무조건 이렇게 외워야만 대학 입학시험에서 피해를 보지 않는다. 바로 이렇게 교과서에 써 놓고, 이제 와서 외국에다가 너희들이 왜곡된 내용을 써 놓았으니 고쳐라? 뭔가 앞뒤가 맞지 않는다.

 

곧 수정하겠다는 약속을 받았다고 하는데, 나중에 그쪽에서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겠다. ‘우리가 역사 왜곡했다며 고쳐 달라면서 왜 자기네 교과서에서는 그렇게 가르치느냐?’ 속으로는 욕깨나 해댈지 모를 노릇이다. 노골적으로 나오지 않더라도, 한국 사람은 앞뒤가 맞지 않는 짓을 하면서 감정만 앞세우는 족속이라고 몰기 딱 좋은 사례가 될 것이다.” 독도나 정신대 문제를 비롯한 일본의 역사왜곡이 불거질 때마다 온나라가 뒤끓는 대한민국에서 일제 식민사학이 틀을 세운 한국 고대사를 후손들에게 교과서에서 가르치고 있다니 이게 도대체 어찌된 일인가? 이 책은 한국 고대사 학계에서 일제 잔재를 청산하지 못한 것이 이러한 비극의 출발점이었다고 진단한다.

 

 

논점 하나:식민사학은 실증사학인가?
이병도를 비롯한 해방후 한국 고대사학계를 장악한 인물들은 자신들의 역사학을 실증사학이라고 주장했다. 이러한 주장의 배경에는 반대편의 역사학은 반실증적인 것 즉 반과학적인 것으로 몰아가고자 하는 의도가 있었다. 그러나 과연 그들의 역사학이 실증적인가? 그들이 말하는 실증성을 대변한 인물이 쓰다 소키치이고, 쓰다의 학설을 무비판적으로 수용한 것이 초창기 한국 고대사학계였다. 하지만 그들이 배운 쓰다 소키치의 한일 고대사 체계는 실증사학의 탈을 쓴 황국사관에 불과하다고 저자는 단언한다.

 

사실 체계라고 할 것도 없다는 것이다. 『일본서기』의 일부를 비판하는 척 하면서, ??삼국지?? 위지동이전과 한전의 기록을 활용해 한반도 초기 국가의 식민성을 강조하는 그림 만들기에 불과했다는 것이다. 이러한 그림 맞추기를 위해 『삼국사기』 초기 기록은 철저히 무시되었고, 그 결과 한반도 고대 국가의 건립 연대는 수 백년이나 늦추어졌다는 것이다. 이제는 『삼국사기』 초기 기록을 토대로 한국고대사를 복원해 왜곡된 역사를 바로잡을 것을 저자는 제안하고 있다.

 

 

논점 둘:누가 식민사학을 옹호하는가?
청산해야 할 역사를 청산하지 못했을 때, 역사가 어떻게 뒤틀린 길을 가는가를 전형적으로 보여주는 분야가 고대사 학계라고 저자는 진단한다. 이병도가 키운 제자들이 대한민국 학계를 장악하고 역사학을, 기득권을 수호하는 ‘그들만의 리그’로 키운 결과가 바로 현재의 상황이라는 것이다. 그들의 기득권 수호 투쟁이 어떻게 학계의 신진대사를 방해하고, 학자들을 패거리 집단으로 전락시키며, 저잣거리의 시정잡배만도 못한 짓을 하면서도 일말의 양심의 가책도 안 느끼는 파렴치한이 되고 있는지를 저자는 처참한 내부 고발자의 심정에서 진술하고 있다.

 

 

논점 셋:누가 이들을 방조하는가?
이들에게 연구 기금과 학회지 발간 및 활동비를 지원하는 관료들이 결국 이들과 야합하게 되는 과정을 이 책에서 낱낱이 고발하고 있다. 국민의 혈세가 무사안일과 출세주위에 물든 관료들의 손을 통해 학계 기득권 세력에게 선심 쓰듯 뿌려지는 모습은 독자들에게 충격적인 모습으로 다가갈 것이다. 또 이러한 학계 기득권 세력에게 날개를 달아주는 것이 언론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대한민국의 공영방송이 일본이 주장하는 임나일본부설을 극복하자면서 만든 프로에 어떻게 식민사관에 입각한 논리를 담고 있는지를 지적하고 있다. 또 이를 비판하자 진상을 외면하는 것은 물론 문제제기를 하는 사람을 문제 있는 것으로 몰고 가고 또 그런 내용을 책으로 만들어 전국민에게 배포함으로써 결국 식민사관을 국민에게 주입시키는 결과를 자아냈던 경험담을 수록하고 있다.

 

결국 식민사관이란 태생부터 어떤 실체가 있는 역사관이 아니라, 철저히 권력에 복종하고 현실과 야합하는 반역사적 태도를 학문의 이름으로 포장한 것에 불과하다고 저자는 역설하고 있다. 이러한 식민사관이 건국 60년이 되도록 청산되지 못하고 오히려 뿌리를 더 깊이 박고 가지를 쳐서 학계에서 큰소리를 치는 주류로 성장한 것은 대한민국 사회의 병리현상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이라고 저자는 진단한다. 이것이 신진 학자에 불과한 저자가 미래의 모든 가능성을 포기하고 스스로 몸을 던져 불속에 뛰어드는 이유일 것이다. [예스24 제공]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Keneasy
일본놈들이 패망후 떠나면서 했던말이 일본이 한국에 식민사관을 심어 놓고 가니 언젠가 꼭 돌아온다고 했다합니다. 요즘 한국을 보면 정말 그럴데 되고있나 생각하면 소름이 돋습니다.

 플러스 광고

Eftpos 나라
eftpos.cash register,cctv,scale,alarm,pos system. T. 0800 880 400
조앤제이 & 조대형 회계사/세무사
이민 비자전문 컨설팅 회계 세무 세무신고 회계사 GST 소득세 T. 093361155
동의한의원
동의한의원, 감기, 천식, 식욕부진, 성장탕, 산후조리, 피부연고 T. 094197582
번호 제목 날짜
1766 <오클랜드 한인 로타리클럽 임플란트 틀니 봉사>
풍산| <오클랜드 한인 로타리클럽 임플란트 틀니 봉사&… 더보기
조회 1,788
2014.08.30 (토) 22:34
1765 오늘 무료 테니스 교실은 우천으로 쉽니다.
tennislife| 재뉴대한체육회에서 알려드립니다.오늘 무료 테니스 교실은… 더보기
조회 1,845
2014.08.30 (토) 10:00
1764 아멘 교회 초록 장터- 지금 열려 있습니다
아이엘츠| 아멘감리교회입니다.오늘 8월 30일에 아멘감리교에서"초… 더보기
조회 2,350
2014.08.30 (토) 09:48
1763 30일 토요일 오후 5시, 컴퓨터교실에서 만나요~~
NZ한인여성회| >>토요일컴퓨터교실그동안 휴강했었던 한인회… 더보기
조회 1,750
2014.08.30 (토) 09:39
1762 농구합니다!!
nameuisung| 농구합니다. 매주 일요일날 저녁 8시부터 10시까지 농… 더보기
조회 1,732
2014.08.29 (금) 15:14
1761 Young Dads North (24yrs and under)
kim26| How may of these thoughts are … 더보기
조회 1,610
2014.08.29 (금) 14:21
1760 MARAE VISIT AND VOLUNTEERING WORKSHOP
sunshine1| 안녕하세요 Raeburn House의Communit… 더보기
조회 1,612
2014.08.29 (금) 11:53
1759 단체 여행을 계획중이십니까?
again| 18인승 고급버스로 여행지에 안전하게 모셔드립니다.물론… 더보기
조회 2,114
2014.08.29 (금) 10:21
1758 금주 공구 안내 (코코넛 오일, EM원액, 감자탕뼈, 아보카도. 담요.)
kanna| 이번주 공동구매는요리시연과 일시가 겹치므로 일부만 진행… 더보기
조회 2,659 | 댓글 1
2014.08.29 (금) 00:47
1757 Helen Park Piano
pianodoctor| 올레뮤직 http://www.ollehmusic.com… 더보기
조회 2,304
2014.08.28 (목) 20:32
1756 시니어 문화교실 - 영어, 컴퓨터반 안내_2014년8월29일
한인회| 오클랜드 한인회에서는 아래와 같이 시니어 문화교실의 영… 더보기
조회 1,890
2014.08.28 (목) 13:40
1755 한인회관 건립기금 납부자 명단 (8.1~8.27)
한인회| 한인(문화)회관 교민 건립기금 적극 참여 <8월 … 더보기
조회 1,988
2014.08.28 (목) 10:55
1754 오클랜드 한인회 교민동정
한인회| 오클랜드 한인 로타리클럽 임플란트 틀니 봉사 한인과 뉴… 더보기
조회 1,868
2014.08.28 (목) 10:55
1753 제 5회 요리 시연강의(감자탕과 김치)를 실시합니다.
kanna| 제 5회 요리시연강의를실시합니다.라이프뉴질랜드네이버카페… 더보기
조회 2,060
2014.08.28 (목) 08:53
1752 통기타/우쿨렐레 동호회
v2726| 안녕하세요. 통기타나 우쿨렐레에 관심있으신 분들 있으신… 더보기
조회 1,640
2014.08.27 (수) 22:53
1751 NZ한인여성회 법률포럼 (알면 길이 보인다)-오후1:30분-오후5시까지
NZ한인여성회| NZ한인여성회 법률포럼 (알면 길이 보인다) 일시: … 더보기
조회 1,715
2014.08.27 (수) 21:59
1750 온라인 요리 경연 대회 실시에 대하여...
kanna| 네이버 카페. 라이프 뉴질랜드에서[라이프 뉴질랜드 요리… 더보기
조회 1,806
2014.08.27 (수) 13:45
1749 걷지 않으면 모든 것을 잃는다? 8월 28일은 Fairy Falls Tr… 조회 2,046
2014.08.26 (화) 17:07
1748 <오클랜드 한인 로타리클럽 임플란트 틀니 봉사>
풍산| <오클랜드 한인 로타리클럽 임플란트 틀니 봉사&… 더보기
조회 1,847
2014.08.26 (화) 13:54
1747 아멘감리교회 초록장터 (8월 30일) - 우천시에도 개최됩니다.
아이엘츠| 아멘감리교회입니다.이번 토요일8월 30일에 아멘감리교에… 더보기
조회 1,920
2014.08.26 (화) 11:29
1746 주민들의 각종 민원상담소 - 무료 JP 공증 서비스 및 각종 시민 상담,…
bwbcis| 노스코트에 주민들의 각종 민원상담소에서 무료로 JP 공… 더보기
조회 1,594
2014.08.26 (화) 10:45
1745 무료 상담서비스가 필요하십니까? 아시안 커뮤니티 서비스 트러스트 (ACS…
커뮤니티서포트웤커| ACST(아시안커뮤니티서비스트러스트)사회복지서비스아시안… 더보기
조회 1,739
2014.08.26 (화) 09:28
1744 반갑습니다, 잘 돌아왔습니다
TCMDOCTOR|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링컨한의원 원장 백인권입니다… 더보기
조회 2,362
2014.08.26 (화) 08:49
1743 8월 26일 화요일 컴퓨터/영어문서반 안내입니다.
NZ한인여성회| 매주 화요일 진행하는 컴퓨터교실/영어문서반 안내입니다.… 더보기
조회 1,932 | 댓글 6
2014.08.26 (화) 01:29
1742 가전제품, 전기 기구가 고장난 분들에게 좋은 정보
행복한가정| 세탁기가 망가져서 1달 이상을 쓰지 못했습니다.몇 명의… 더보기
조회 2,484
2014.08.25 (월) 15:25
1741 8 월 27일 수요일 Takapuna Library 두가지의 한국 프로그…
타카푸나도서관| 하나:매주 수요일 Takapuna Library 1층어… 더보기
조회 1,656
2014.08.25 (월) 15:00
1740 교민여러분! 물품 기증부탁드립니다.
갈렙| checkedByCssHelper="true">*… 더보기
조회 2,093
2014.08.25 (월) 08:36
1739 한인 독서모임 -타카푸나
달보고| 좋은 책을 추천하고 독후감을 발표해주세요.당일 못오시는… 더보기
조회 1,904
2014.08.24 (일) 17:45
1738 월요 영어성경공부 모임 수요일 오전으로 변경합니다
NZ한인여성회| 영어성경마태복음을 통해서 영어의 문장구조와 활용을 깊이… 더보기
조회 2,407
2014.08.23 (토) 22:39
1737 영어를 시작하시는 분들에게 너무 좋은 영어공부방 소개합니다(성인기초영어)
eogmd| 기초 영문법인 빨간 문법책을 처음부터 끝까지공부하고 … 더보기
조회 4,025
2014.08.23 (토) 22:21
1736 색소폰동호회 모임
네박자| 재뉴 한인색소폰동호회발족과함게 첫 모임을갖고져합니다색소… 더보기
조회 2,258
2014.08.23 (토) 21:54
1735 * 하느님보다도 더 존귀하신 분
김진명|  태조 이성계가 조선을 창업하고 자기 조상 4대조 할… 더보기
조회 1,814
2014.08.23 (토) 21:17
1734 샘's 정육점은 항상 신선한 고기로 여러분을 모십니다~^^
sams|
조회 6,665
2014.08.23 (토) 15:09
1733 매주 월요일_플룻 & 생활영어 속의 영문법 개강
한인회| [After School]8월25일(월)플룻수업있습니다… 더보기
조회 1,728
2014.08.23 (토) 14:35
1732 웰빙요가교실 한주간 휴강을 알려드립니다
gemhee| 아래 각지역 웰빙요가교실이 8월 25일~8월29일까지… 더보기
조회 1,836
2014.08.23 (토) 04:49
1731 방학기간 한국 고국 방문하시는 분들께 숙소 안내합니다.
유희경| 뉴질랜드에 이민간 사촌이 있는 가정입니다!!^^고국 방… 더보기
조회 2,993
2014.08.23 (토) 00:27
1730 개혁주의 서적 읽기 안내입니다
John1004| 웨스트민스터 독서 클럽 무례한 기독교, 괴물 같은 영성… 더보기
조회 1,813 | 댓글 2
2014.08.22 (금) 20:09
1729 사무실 이전을 안내 드립니다.
내비도| 친애 하는 교민 여러분 안녕 하십니까?고객과 함께하는 … 더보기
조회 1,728
2014.08.22 (금) 07:40
1728 이번 토요일 공동구매(코코넛 오일, 담요, 고기, 고추가루...등) 안내…
kanna| ***다이어트와 피부...건강에 좋다는 코코넛 오일(레… 더보기
조회 2,209
2014.08.20 (수) 16:16
1727 오클랜드 한인회 교민동정
한인회| 한국전통 문화 탈춤반 개설 오클랜드한인회에서는 국원국악… 더보기
조회 1,481
2014.08.20 (수) 12:57
1726 태권도/호신술 무료교실( 한인회와 한인여성회 주관) 매주 금요일 오후 7…
plants|  한인회관에서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 8시태권도… 더보기
조회 1,711
2014.08.20 (수) 00:32
1725 중, 고등학교 학생들을 위한 '글쓰기 교실' 시작했습니다!!
사비나0830| 안녕하세요?한국교육원이 주최하는 <한국어 글쓰기 … 더보기
조회 1,754
2014.08.19 (화) 21:45
1724 귀하의 자녀는 안녕하십니까?
커뮤니티서포트웤커| KCWS & WDHB 부모와 자녀가 함께 청소년… 더보기
조회 1,542
2014.08.19 (화) 21:34
1723 한인회 무료침구 자원봉사( 뉴질랜드 공인 한의사 : NZRA ) - 김병…
plants| checkedByCssHelper="true"… 더보기
조회 1,595
2014.08.19 (화) 21:17
1722 뉴질랜드 禹씨 2014년 추석 정기모임
silkroad| 2014년 추석을 맞이 하여 다음과 같이 정기모임을 개… 더보기
조회 2,180
2014.08.19 (화) 17:42
1721 자연요법등 건강에 관심있는분들 보세요. 6세이하 65세 이상은 무료입니다…
테디| 안녕하세요. 키위친구의 부탁으로 여러분께 글 올립니다.… 더보기
조회 1,700
2014.08.19 (화) 17:25
1720 걷지 않으면 모든 것을 잃는다? 8월 21일은 Waitakere Dam … 조회 1,536
2014.08.19 (화) 14:13
1719 [Koreaniptv]지금! 무료로 한국방송 21개채널 시청하세요.
메가텔고객지원팀| www.koreaniptv.co.nz
조회 2,714
2014.08.19 (화) 13:30
1718 JP 공증 서비스 및 각종 시민 상담 - 노스쇼어 CAB
bwbcis| 노스코트에 주민들의 각종 민원상담소에서 무료로 JP 공… 더보기
조회 1,480
2014.08.19 (화) 09:52
1717 8월 19일 컴퓨터교실/ 영어 문서반 안내입니다.
NZ한인여성회| 매주 화요일 진행하는 컴퓨터교실/영어문서반 안내입니다.… 더보기
조회 1,529 | 댓글 4
2014.08.18 (월) 2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