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 즐겨보는 봄 여행으로...

김수동기자 0 1,480 2016.09.15 09:41

beb59a859c4f72e4eb56f1c722d09646_1473889
 

 

 

겨울의 끝자락에서 아직은 추위가 시샘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문 밖의 잔디 밭에는 하얀 새싹들이 이미 고개를 내밀었다. 길었던 뉴질랜드 겨울도 이제는 얼마 남지 않은 듯 하다. 

 

뉴질랜드의 봄 여행은 어디로 떠날까? 이른 봄을 보고 싶다면 식물원으로 발길을 옮겨 보자. 대부분 식물원들은 야외, 자연 그대로를 볼 수 있는 곳도 많지만 실내에 있는 식물원들은 뉴질랜드의 봄을 일찍 볼 수 있다. 식물들 마다 활짝 피어난 꽃을 보면서 다가올 봄을 미리 맞아 보자.

 

웰링턴 보타닉 가든

웰링턴 시내 중심에서 몇 분 거리밖에 안 되는 곳에 있는 아름답고 평화로운 웰링턴 보타닉 가든은 도심 속의 고요함을 찾을 수 있는 곳으로 1844년에 조성된 역사적인 관광코스이다. 웰링턴 항구가 보이는 멋진 전망은 여행자의 발길을 묶어 놓는다. 케이블카를 타고 올라가는 정상에서 시작하거나 시내에 있는 가든 입구에서 시작해서 걸을 수 있고, 생각보다 규모가 크다. 뉴질랜드 고유 수종뿐 아니라 외래종까지 다양한 식물군이 있다. 단지 나무와 꽃뿐 아니라 오리 연못, 베고니아 집과 카페, 화훼전시, 허브가든, 호주식 정원, 장미 정원 등 볼거리가 다양하다. 미리 투어를 신청하면 전문가의 설명을 들으며 웰링턴 보타닉 가든을 자세히 볼 수 있다.

 

크라이스트처치 식물원

남섬을 여행한다면 꼭 들려야 하는 도시가 크라이스트처치이다. 140여 년의 역사를 지닌 크라이스트처치 식물원이 간직한 특별한 볼거리에 많은 방문객의 발길을 묶어 놓는다. 캔터베리 박물관을 방문했다면 반드시 들려야 하는 코스이다. 롤스턴 애버뉴(Rolleston Avenue) 입구로 들어오면 일년생 식물로 꾸며진 정원과 잔디밭(Archery Lawn)을 지나 장미 정원으로 이어진다. 250여 종의 장미꽃이 연중 대부분 다채로운 꽃을 피우고 향기를 발산하는 곳으로 봄을 느끼기에는 충분한 식물원이다. 장미 정원 옆에 토종 식물들로 뉴질랜드 정원이 꾸며져 있다. 7곳의 온실에서는 선인장부터 다육 식물, 열대 난들, 식충 식물까지 다양한 종류의 식물들을 볼 수 있다. 크라이스트처치 식물원은 매일 오전 7시에 문을 열며 무료로 입장한다.

 

해밀턴 가든

해밀턴에서 최고의 여행지를 선택하라면 많은 해밀턴 사람들은 해밀턴 가든을 선택 한다고 한다. 그만큼 볼 거리가 많이 있는 자연 식물원이다. 역시 봄을 미리 보고 싶다면 지금이라고 방문 해보자. 많은 꽃들이 봄의 계절을 알리듯 활짝 피어 있다. 해밀턴 가든은 엄청난 규모의 식물원이다. 5개의 개별 정원으로 구성되어 있는 파라다이스 가든은 중국, 영국, 일본, 미국 및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정원이며, 각 정원 마다 나라 이름을 대표 했듯이 완전히 다른 각국의 특색을 바탕으로 조성되어 있다. 랜드스케이프 가든에는 부사코 삼림지, 해밀턴 이스트 공동묘지, 에코뱅크 덤불숲 및 밸리 산책로 등으로 되어있다. 

 

더니든 보타닉 가든

더니든 보타닉 가든은 뉴질랜드에서 가장 오래된 식물원이다. 1863년에 만들어진  가든은 6,800여 종의 식물이 있으며, 초창기 시절부터 특히 각양 각색의 진달래가 많기로 유명했다. 위치는 옥타곤에서 2km 정도 떨어진 더니든 북쪽에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 조대형 회계사/세무사
이민 비자전문 컨설팅 회계 세무 세무신고 회계사 GST 소득세 T. 093361155
(주)뉴질랜드 에이투지
뉴질랜드 법인 현지 여행사 / 남,북섬 전문 여행사 - 패키지여행, 자유여행, 해외여행 / 진짜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이 모인 회사!! T. 09 309 3030 T. 09 309 3030
홍길동투어
뉴질랜드 남북섬 투어 전문 여행사(8/12/23인승 다수 차량 보유)가족, 친지, 모임, 동호인, 신혼여행 및 어학연수팀 등 투어뉴질랜드 여행, 현지 여행사, 홍길동, 남섬, 북섬, 반지의 제왕, 호빗, T. (09)625-6789
번호 제목 날짜
450 독특한 문화여행으로 겨울을...
여행지| 김수동기자| 뉴질랜드 7월, 본격적인 겨울의 한가운데 서 … 더보기
조회 1,046
2017.07.13 (목) 15:57
449 겨울철 스포츠의 꽃, 스키시즌 II
여행지| 김수동기자| 뉴질랜드 겨울의 본격적인 시작으로 겨울 스포츠… 더보기
조회 1,011 | 댓글 1
2017.06.28 (수) 14:44
448 와인 테스팅 투어
여행지| WineTour| 1시간 오클랜드 시티 지역 와인 테스팅 투어 … 더보기
조회 961
2017.06.28 (수) 11:00
447 겨울 스포츠의 꽃, 스키시즌 오픈
여행지| 김수동기자| 6월에 접어 들면서 뉴질랜드 겨울이 본격적으로… 더보기
조회 995
2017.06.14 (수) 19:15
446 젯스타(Jetstar)에서 생일맞이 특별 할인 행사
여행지| 홍길동| 안녕하세요~홍길동 투어입니다!젯스타(Jetst… 더보기
조회 1,815
2017.06.12 (월) 19:30
445 카노히 숲속 펜션
한인숙박| pantion1| 카노히 숲속 펜션 당신만이 즐길수 있는 프라이… 더보기
조회 2,564
2017.06.11 (일) 13:39
444 와이오타푸 간헐천(Waiotapu thermal park)
여행지| 홍길동| 안녕하세요?홍길동 투어입니다.다들 휴일은 잘 … 더보기
조회 2,701
2017.06.07 (수) 12:17
443 뉴질랜드 3대 커피 로스트리 카페 (Coffee roast)
여행지| 홍길동| 1. ALLPRESS Espresso▲ALLP… 더보기
조회 3,769
2017.05.25 (목) 11:05
442 겨울철 안전 여행을 위한 준비
여행지| 김수동기자| 뉴질랜드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비와 바람이 계… 더보기
조회 877
2017.05.24 (수) 13:52
441 굿 아이디어! 퀸즈타운 원반던지기 골프(Frisbee Golf)
여행지| 홍길동| 프리즈비는 원반던지기와 같은 것으로써,퀸즈타운… 더보기
조회 1,241
2017.05.24 (수) 10:18
440 오클랜드 근교 감 따러 가기
여행지| 훼밀리투어| ​오클랜드에도 어느새 가을이 찿아와 공원 곳곳… 더보기
조회 2,274 | 댓글 1
2017.05.15 (월) 22:45
439 안전한 철도 여행으로
여행지| 김수동기자| 남풍과 함께 찬바람이 불어 오면서 뉴질랜드 겨… 더보기
조회 1,843 | 댓글 1
2017.05.10 (수) 11:23
438 [포토뉴스] 퀸스타운의 숨은 보석, Queenstown Hill
여행지| 노영례| Queenstown Hill​!퀸스타운의 숨은… 더보기
조회 1,827
2017.05.02 (화) 22:58
437 가을에 떠나는 가족여행!
여행지| 김수동기자| 깊어가는 가을이 겨울을 향하고 있다. 아름다운… 더보기
조회 1,535
2017.04.26 (수) 14:05
436 퀸스타운 로라네 민박.
한인숙박| Roar| 안녕하세요. 퀸스타운 한인민박입니다. 민박 현… 더보기
조회 3,112
2017.04.17 (월) 19:40
435 가을 감성여행을 떠나자 II
여행지| 김수동기자| 강력한 비 바람이 몰아친 지난 주를 기점으로 … 더보기
조회 1,279
2017.04.12 (수) 16:45
434 타우포 킨록, 키위 팜 스테이
한인숙박| naturallynz| 도시에 사는 분들, 어린 아이가 있는 가족들,… 더보기
조회 2,443 | 댓글 5
2017.03.23 (목) 10:02
433 가을 감성 여행을 떠나자!
여행지| 김수동기자| 아침 저녁, 찬바람이 불어 오면서 여름이 가고… 더보기
조회 1,480
2017.03.22 (수) 16:36
432 더니든, 고딕 양식의 문화유산 도시
여행지| 김수동기자| 뉴질랜드의 여름이 가을로 접어들고 있다. 3월… 더보기
조회 1,561
2017.03.08 (수) 11:40
431 크라이스트처치 민박( 농장)
한인숙박| sooodmnj| 크라이스트처치 셜리쪽에 팜스테이 민박있어요. … 더보기
조회 2,402 | 댓글 3
2017.03.07 (화) 0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