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3위

노영례 2 4,983 2017.03.15 13:16

오클랜드가 국제적인 컨설팅 회사의 설문 조사 결과, 세계에서 세번째로 삶의 수준이 높은 도시로 선정되었다.

 

234958985_58d1bdc2923b5_1490140610599.jp

 

생활 수준 면에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는 오스트리아의 비엔나로 8년 동안 계속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스위스의 최대 도시 취리히는 2위, 오클랜드가 3위, 뮌헨이 4위, 벤쿠버는 5위로 알려졌다.

 

오클랜드는 호주 시드니(10위), 멜버른(16위), 퍼스를 제치고 3위를 차지했고 웰링턴은 15위에 자리매김했다.

 

234958985_58d1bdc297b76_14901406106214.j
 

 

유럽이 아닌 도시들 중 Top10에 든 도시로는 오클랜드와 밴쿠버 뿐이다.

 

오클랜드가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3위가 된 배경에는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는 아름다운 비치들, 다문화 사회에서 만날 수 있는 맛있는 다양한 종류의 음식과 레스토랑, 디왈리와 랜턴 페스티벌, 퍼시피카 페스티벌 등 매년 열리는 수천 명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수많은 축제들, 친근한 느낌의 사람들, Cone heads ​로 전망 좋은 48개의 maunga 또는 volcanic cones(화산 언덕) 등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알려졌다. 

 

234958985_58d1bdc29c55d_14901406106404.j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의 순위는 머서 휴먼 리소스 컨설팅,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 등의 글로벌 컨설팅 회사에서 조사한 결과 매년 발표되고 있다.


이번 조사는 머스 휴먼 리소스 컨설팅 사에서 발표한 결과이다.


Mercer는 전 세계 450개 도시를 대상으로 지역 생활 여건을 평가해 그 결과를 발표한 것으로 생활 여건은 10가지 범주로 분류된 39가지 요인에 따라 분석된다. 


평가 기준이 되는 10가지 범주는 정치 및 사회적 환경 (정치적 안정, 범죄, 법 집행 등), 경제적 환경 (환전 규정, 은행 서비스),사회 문화 환경 (미디어 가용성 및 검열, 개인의 자유에 대한 제한), 의료 및 건강 고려 사항 (의료 용품 및 서비스, 전염병, 하수, 폐기물 처리, 대기 오염 등), 학교 및 교육 (국제 학교의 표준 및 가용성), 공공 서비스 및 교통 (전기, 수도, 대중 교통, 교통 혼잡 등), 레크리에이션 (레스토랑, 극장, 영화관, 스포츠 및 레저 등), 소비재 (식품 / 일일 소비 품목, 자동차 등 이용 가능),주택 (주택 임대, 가전 제품, 가구, 유지 보수 서비스), 자연 환경 (기후, 자연 재해 기록) 등이다. 


3월 14일 발표된 이 조사 결과에서 아시아 지역에서는 싱가포르(25위)가 가장 생활 수준이 높은 도시로 나타났다. 


일본의 도쿄(47위), 고베(50위), 요코하마(51위), 오사카(60위), 나고야(63위) 등 5개 도시가 아시아에서 살기 좋은 도시로 나타났고 서울은 76위로 알려졌다.  

 

 234958985_58d1bdc29cb08_14901406106418.j▲ 세계에서 가장 생활 수준이 높은 Top10 도시와 가장 수준이 낮은 10개 도시(이미지 출처 : 머서사 웹사이트 화면 캡처)

 

234958985_58d1bdc29d029_14901406106431.p
▲ 각 대륙별, 생활 수준이 높은 Top5 도시(이미지 출처 : 머서사 웹사이트 화면 캡처)​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7-03-22 12:56:50 종합뉴스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뿜뿜
기초인프라로는 순위에도 못낍니다... However, when ranked for infrastructure, only Sydney (8) makes the top ten, with Perth (32), Melbourne (34), and Brisbane (37) also ranking well for infrastructure in Oceania. By and large, cities in Oceania enjoy good quality of living, though criteria such as airport connectivity and traffic congestion are among the factors that see them ranked lower in terms of city infrastructure.

나중에 따로 발표할 예정이라 하니 그때를 참고해봐야겠군요. 먼 조사가 이따구인지...

뭐 그 외...
1. Cost of Living: 세계 61위/211개국
2. Housing Affordability: 78위/ 86개국
3. Innovation City: 91위/ 100개국

[자료: 오클랜드 시티카운실 "City Benchmarking" 2015]

국제 인프라 순위: 스위스 1위, 싱가폴 2위, 홍콩 3위, 미쿡 12위, 대한민국 14위,호주 33위, 뉴질랜드 35위, 바로 다음이 체코/ 파나마/ 슬로베니아/르완다/ 중꿔... ㅋㅋㅋ 비교대상도 아닌 국가들하고, 거의 똑같음...
[자료1: https://www.statista.com/statistics/264753/ranking-of-countries-according-to-the-general-quality-of-infrastructure/]
[자료2http://www.infrastructure.govt.nz/plan/mar2010/23.htm]

헬질랜드 화이팅!
XUEXUEYA
뉴질랜드가 점점  지옥이 되가는게 아쉽네요..

 플러스 광고

Total Cleaning & Total Paint
cleaning, painting, 카펫크리닝, 페인팅, 물 청소, 토탈 크리닝 T. 0800157111
하나커뮤니케이션즈 - 비니지스 인터넷, 전화, VoIP, 클라우드 PBX, B2B, B2C
웹 호스팅, 도메인 등록 및 보안서버 구축, 넷카페24, netcafe24, 하나커뮤니케이션즈, 하나, 커뮤니케이션즈 T. 0800 567326
번호 제목 날짜
562 [부동산 플러스] 2016년4월 이후 처음으로 전국 주택 가격 하락
YOUSMILE| ■ 오클랜드 수요둔화 전국적으로 중요한 변화지난 7월부… 더보기
조회 1,907
2016.08.10 (수) 16:14
561 타운하우스, 아파트, 유닛 알고 사시나요? (2)
이중권| 유닛 타이틀(Unit Title)관련 컬럼을 계속 이어… 더보기
조회 3,011 | 댓글 1
2016.08.09 (화) 15:16
560 타운하우스, 아파트, 유닛 알고 사시나요?
이중권| 이번 저자가 아파트 또는 타운 하우스 관련 글을 쓰게 … 더보기
조회 4,590
2016.07.28 (목) 09:55
559 내려가는 이자율과 급변하는 융자정책
정윤성| 지난 주는 금융과 부동산 관련 정책의 큰 정점을 찍었던… 더보기
조회 3,504
2016.07.27 (수) 09:49
558 [카드뉴스] 주택 위기 속, 빈집 ‘유령의 집’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 위기 속에서 오클랜드의 도심에 있는 아파… 더보기
조회 5,143
2016.07.19 (화) 10:35
557 [카드뉴스] 뉴질랜드 주택 평균가격, 50만 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전국 주택 평균 가격이 $500,000로 집계… 더보기
조회 4,074
2016.07.18 (월) 09:34
556 건축 붐이 제조 산업과 일자리 창출 이끌어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시장이 지속적으로 경제 성장을 뒷받침하고… 더보기
조회 2,395
2016.07.15 (금) 10:04
555 높은 주택 렌트비로 잦은 이사, 전학 학생들 학습에 영향줘
뉴질랜드| KoreaPost| 현직에 있는 교장들은 임대주택 비용이 인상되면… 더보기
조회 2,987
2016.07.14 (목) 10:28
554 [카드뉴스] 첫 주택 구입자, 본인 부담 비율 10%로~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 구입의 가능성이 없는 첫 주택 희망자들은… 더보기
조회 5,843 | 댓글 1
2016.07.14 (목) 02:11
553 [총리 칼럼] 주택 문제를 다루기 위한 국민당 정부의 종합적인 계획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공급 및 주택 가격 개선은 뉴질랜드 가… 더보기
조회 1,829
2016.07.12 (화) 14:03
552 [카드뉴스]중저가 주택 기관 만들고, 주택 부지 구입 강제 권한을...
뉴질랜드| 노영례| 앤드류 리틀 노동당 당수는 주택 문제 해결 방… 더보기
조회 2,135
2016.07.11 (월) 23:52
551 뉴질랜드 Leaky House(누수)
이중권| 비가 많이 오는 계절 몸이 움츠려 드는 전형적인 뉴질랜… 더보기
조회 3,659
2016.07.13 (수) 15:29
550 부동산 버블과 이민자
정윤성| ■ 중앙은행의 부동산 시장 대책Grant Spencer… 더보기
조회 2,573
2016.07.13 (수) 09:44
549 주택 공급을 다루기 위한 다음 단계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과 주택 가격으로 인해 많은 뉴질랜드 국민… 더보기
조회 3,351 | 댓글 1
2016.07.07 (목) 16:57
548 [카드뉴스] 오클랜드 주택 가격 40%까지 낮춰야 한다고 ?
뉴질랜드| KoreaPost| 전 중앙은행 총수인 Arthur Grimes … 더보기
조회 3,483
2016.07.06 (수) 13:38
547 [카드뉴스] 끝없이 치솟는 오클랜드 부동산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평균 집값이 $975,087로 거의… 더보기
조회 4,099
2016.07.06 (수) 10:56
546 정부, 주택 공급 관련 1억 달러 지원 계획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주택 공급과 관련하여 1억불을 지원할 … 더보기
조회 2,111
2016.07.04 (월) 10:12
545 정부주택 거주자에게 제안한 이주비- 턱없이 부족한 금액.
뉴질랜드| KoreaPost| 한 공공주택 재단은 정부가 정부주택 거주자 및… 더보기
조회 1,935
2016.06.21 (화) 12:45
544 뉴질랜드 부동산 터닝 포인트 인가?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가파른 뉴질랜드 부동산 상승세에 은행이 제동을… 더보기
조회 5,706
2016.06.22 (수) 12:35
543 뉴질랜드 Multi-Million 융자 사기
정윤성의 보험, 융자 이야기| 정윤성| 지난 주 뉴질랜드의 중앙 일간지 및 TVNZ … 더보기
조회 4,160
2016.06.22 (수) 10:15
542 무주택자 오클랜드 이외 지역으로 이주하면 정부 보조비 지원.
뉴질랜드| KoreaPost| 오늘부터 정부주택 거주자 또는 무주택자가 오클… 더보기
조회 3,607
2016.06.20 (월) 13:50
541 집 없는 사람들을 위한 연대 밤샘 시위
뉴질랜드| 노영례| 남부 오클랜드에서 어젯밤 추운 날씨 속에서 주… 더보기
조회 2,942
2016.06.17 (금) 09:26
540 오클랜드 유니터리 플랜드 정보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Unitary plan의 가장 중요한 부분이라… 더보기
조회 3,163
2016.06.09 (목) 16:30
539 오클랜드 도심, 192미터 높이의 50층 아파트 건설 신청.
뉴질랜드| KoreaPost| 건축 개발자들은 오클랜드 도심에 192미터 높… 더보기
조회 4,723
2016.06.06 (월) 09:49
538 퀸즈타운 주택 가격, 계속 상승 중
뉴질랜드| KoreaPost| 최근 자료에 따르면 퀸즈타운의 주택 가격이 지… 더보기
조회 3,328
2016.06.03 (금) 14:22
537 임대주택 화재경보기는 7월 1일부터, 단열은 2019년 의무화
뉴질랜드| KoreaPost| 임대주택에 화재경보기와 단열의 의무적 시공 관… 더보기
조회 2,495
2016.06.02 (목) 13:38
536 오클랜드 주택 평균가격,1백만 달러 근접해
뉴질랜드| 노영례| 최근에 발표된 자료에서 오클랜드의 주택 평균 … 더보기
조회 3,864
2016.06.01 (수) 19:14
535 Mr Huff 와 부동산 시장
정윤성의 보험, 융자 이야기| 정윤성| 가끔 막내에게 책을 읽어 주곤하는데 어제는 학… 더보기
조회 2,620
2016.05.25 (수) 17:07
534 Unitary Plan 정치의 중심에 서 있다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 Finance Minister Bill E… 더보기
조회 2,238
2016.05.25 (수) 15:06
533 오클랜드, 자가 주택 소유비율 감소하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노동당은 오클랜드에서 자가 주택 소유비율이 감… 더보기
조회 2,837
2016.05.26 (목) 14:20
532 오클랜드, 하루에 약 40채 주택 새로 지어지며 검사 불합격도 늘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닉 스미스 건물과 주택부 장관은 주택 건설이 … 더보기
조회 2,390
2016.05.25 (수) 12:33
531 오클랜드 주택 시장 과열로 도움 필요한 사람 크게 늘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구세군은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 과열 때문에 직… 더보기
조회 2,892
2016.05.23 (월) 13:17
530 가계부채 비율 큰 증가에 우려, 2018년부터는...
뉴질랜드| KoreaPost| 크게 증가하고 있는 가계부채 비율에 대한 우려… 더보기
조회 4,883
2016.05.19 (목) 13:28
529 부동산, 오직 3%만이 외국 거주 외국인에게 매매?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부는 현재의 부동산매매 결과를 볼 때 외국… 더보기
조회 2,455
2016.05.12 (목) 10:58
528 주택 붐, 도대체 언제까지 계속될까?
JJW| 정부 당국의 부동산 투기 대책이 시행된 지난해 10월 … 더보기
조회 4,308
2016.05.12 (목) 17:41
527 Staging (스테이징)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스테이징 (Staging) 을 하면 집이 더 … 더보기
조회 2,141
2016.05.11 (수) 09:58
526 부동산, 오직 3%만이 외국 거주 외국인에게 매매?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부는 현재의 부동산매매 결과를 볼 때 외국… 더보기
조회 2,361
2016.05.12 (목) 10:58
525 오클랜드에서 가장 교통체증이 심한 곳은 ?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에서 가장 교통체증이 심한 곳은 어디일… 더보기
조회 4,211 | 댓글 1
2016.05.06 (금) 19:31
524 해외 투자 제도 변화, 2016년 중순부터 실행 예정
뉴질랜드| 코리아포스트| 해외 투자 제도에 대한 변화는 해외투자국(OI… 더보기
조회 2,262
2016.05.06 (금) 14:01
523 뉴질랜드, 세계에서 온라인 쇼핑하기 가장 좋은 나라 10위.
뉴질랜드| KoreaPost| 세계에서 온라인으로 쇼핑하기 좋은 나라로 뉴질… 더보기
조회 3,435
2016.05.05 (목) 21:20
522 기록적인 순이민자
정윤성의 보험, 융자 이야기| 정윤성| 장기 입국자 수가 124,100 명에 출국자 … 더보기
조회 3,709
2016.04.28 (목) 15:23
521 은행 융자.. 이렇게 접근하세요!!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현재 중앙 은행은 세계 경제의 불 확실성으로 … 더보기
조회 4,279
2016.04.28 (목) 09:44
520 혼자 사는 1인 가정 인구가 늘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혼자 사는 1인 가정 인구가 늘고 있다. 최근… 더보기
조회 2,378
2016.05.04 (수) 13:41
519 [총리 칼럼] 더 많은 국민들의 첫 주택 구매를 위한 지원
뉴질랜드| KoreaPost| 첫 주택을 구매하는 것은 신나는 일이지만, 많… 더보기
조회 2,676
2016.05.03 (화) 10:52
518 정부 고려 토지세,과열된 주택 시장에 효과 없을 수도...
뉴질랜드| KoreaPost| 한 경제학자는 정부가 고려하고 있는 토지세가 … 더보기
조회 2,530
2016.05.02 (월) 11:35
517 오클랜드시티 중심가 일부 주차료 3배 가까이 인상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 시티의 중심가 일부 주차 가격이 제안… 더보기
조회 2,376
2016.04.27 (수) 21:24
516 비거주자의 주거지에 대한 토지세 부과 고려......
뉴질랜드| KoreaPost| 존 키 수상은 비거주자의 주거지에 대한 토지세… 더보기
조회 2,093
2016.04.25 (월) 19:12
515 세입자 과실로 인한 화재는 집주인이...'미친' 결정에 충격?
뉴질랜드| 노영례| 임차인을 대표하는 그룹은 현재 임차인들이 주택… 더보기
조회 4,519
2016.04.23 (토) 09:39
514 Auckland 주택난 어디까지인가?
레이화이트 이중권의 부동산 이야기| 이중권| 이 글은 과거 부동산 흐름과 현 Aucklan… 더보기
조회 5,332
2016.04.13 (수) 17:09
513 2016년 OCR 1.75% 까지 하락하나?
정윤성의 보험, 융자 이야기| 정윤성| 제목은 4월 4일자 비지니스 헤랄드지의 올해 … 더보기
조회 2,228
2016.04.13 (수)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