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용 부동산 매도전 숙지사항

김수원 0 841 2017.01.11 14:52

REAA(Real Estate Agents Authority) 에서 권고하는 주택 매도전 숙지 사항을 미리 이해하고 기억함으로서 장래 발생될 수 있는 소비자 피해상황에 대비하자.

 

주택을 매매하는 것은 복잡한 법적과정을 거치게 되어있다. 그리고 주택매매는 일생일대의 중대한 금전적 계산이 동반되는 일이기도 하다. 이토록 중대한 사안인 만큼 주택판매 과정에 대해 가능한 많은 정보를 얻고 이해하는 것은 판매인 개인과 가족의 가장 소중하고 큰 재산을 지키고 보호하기 위해 꼭 필요한 일이다. 

 

제일 중요한 첫번째 일은 변호사를 찾아 선임하는 일이다. 어떤 종류의 계약서든 이미 싸인을 한뒤 문제가 발생된 뒤에서야 변호사의 도움을 찾는 일은 그야말고 소잃고 외양간을 고치려는 처사이다. 또한 스스로 위험을 자초하는 일 이기도 하다. 어떤 서류든 서명전 변호사의 조언을 듣고 서명에 임하는 것이 안전하다. 신뢰하는 변호사를 선임하여 모든 거래전 또 서명전 법률적 자문과 도움을 받는 것은 잃어서는 안될 재산과 이익을 지키기 위해 필수적인 일이다.  

 

다음은 합법적인 부동산 중개 면허를 소지한 중개인 회사와 중개인을 선택하는 일이다. 개인적으로 부동산 판매를 시도하지 않는한 부동산 중개인을 선임하는 것은 부동산 매물광고 계획수립과 여러가지 주택 판매 방법중 매매 물건에 가장 유리한 판매방법 설정 및 향후 구매 희망자들과 가격협상이나 조건등을 절충하는 등 부동산 매매에 수반되는 각종 서비스를 제공 받기 위함이다. 

 

특정 부동산 회사와 중개인을 선택하기 전 주택판매인이 원한다면 여러 군데 다른 부동산 회사의 중개인에게 판매주택의 평가서를 요구하여 서면으로 평가서를 받아 서로 비교한뒤 누구에게 판매계약을 할지 선택하는 것이 좋다. 

 

유효한 부동산 중개사 자격증을 소지하고 있는지는 REAA 웹사이트 메뉴에 public register 조회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REAA 는 표준 부동산 중개 계약서를 사용하는 부동산 회사를 통해 매매할 것을 추천한다. 왜냐하면 표준 부동산 중개 계약서를 사용한 계약일 경우 언제 중개 계약이 종료되는지 또 언제 커미션을 지불해야 하는가 등 주택 판매인의 권익을 보호하는데 도움을 줄수 있는 중요한 계약조건이 명확하게 제공되어 있기 때문이다. 

 

REAA 웹사이트를 통해서 개인 면허소지 여부를 확인하는 것도 중요한 일이지만 혹시라도 해당 부동산 중개인에게 제기된 불만 접수가 과거에 있었는지 확인해 볼수도 있다. 거래를 희망하는 특정 부동산 중개인이 과거에 잘못을 저질러 소비자가 당한 피해사례가 있었다면 언제 어떻게 발생되었는지 내용을 미리 알고 있어야만 같은 피해를 당하지 않을수 있기 때문이다. 

 

REAA 웹사이트에서 public/register-search 메뉴를 이용하여 특정 부동산 중개인의 이름 이나 회사명 또는 중개사 면허번호등을 입력하면 해당 부동산 중개사의 회사와 연락처, 면허번호, 면허구분, 면허 유효 기간등의 정보를 확인할수 있으며 부동산 중개인의 과거 불만 접수 기록이나 벌칙부과 여부도 확인할수 있다. 

 

만약 부동산 중개인을 선택했다면 부동산 중개 계약서에 서명을 요청받게 될것이다. 부동산 중개 계약서는 법적 구속력이 있는 계약으로서 서명전에 변호사와 상의해 보는 것이 좋다. 

 

부동산 중개인은 판매인에게 서명을 요구하기 전 반드시 주택 판매인에게 법적조언을 구해 볼것을 권고 해야만 한다. 만약 부동산 중개인이 중개 계약서 서명을 요구할때 주택 판매인에게 서명전 법적조언을 구할 것을 권고하지 않았다면 처음부터 규정을 지키지 않은 계약이다. 

 

또한 부동산 중개인은 부동산 중개 계약서 서명 요구전 부동산 중개계약 공인 안내서(Agency Agreement Approved Guide)를 부동산 판매인에게 반드시 제공해야만 한다. 그리고 이 안내서를 중개계약서 서명전 주택판매인에게 제공했다는 사실을 판매인에게 구두가 아닌 서면으로 반드시 확인 받아야 만 한다. 

 

REAA 는 주택판매인이 부동산 중개인을 만나기 전 그리고 특정 부동산 중개인을 선임하기 전 부동산 중개계약 공인 안내서를 꼭 읽어보기를 추천한다. 부동산 중개계약 공인 안내서는 여러가지 언어로 준비되어 있는데 다행히 한국어 번역본도 준비 되어 있어 REAA 웹사이트에서 쉽게 다운로드 할수 있다. 

 

부동산 회사가 미리 준비해 놓은 부동산 중개 계약서 조건에 부동산 판매인이 무조건 합의할 필요는 없다. 커미션이나 판매 방법등 부동산 판매인이 원하는 조건을 제시하여 중개계약서에 서명전 서로 협상해 볼수도 있다. 

 

부동산 중개사가 판매인에게 부동산 중개계약서에 서명을 요구하기전 판매인에게 또 판매인을 위해 반드시 지키고 행해야 하는 몇가지 중요한 일들이 있다. 

다음호에 계속…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Total Cleaning & Total Paint
cleaning, painting, 카펫크리닝, 페인팅, 물 청소, 토탈 크리닝 T. 0800157111
오클랜드 중국문화원
오클랜드의 한 장소에서 10년 이상의 전통을 가진 중국어 전문어학원 410 - 6313 T. 09-410-6313
번호 제목 날짜
810 주택 가격 상승은 외국인 매매보다 국내 문제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호주와 뉴질랜드 HSBC 의 수석 경제학자인 … 더보기
조회 3,429
2017.11.06 (월) 10:01
809 지금 렌트에서 집 구입할 가장 좋은 시기일 수도...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에서 렌트에서 집을 구입하기로 생각을 … 더보기
조회 10,140 | 댓글 15
2017.11.04 (토) 22:23
808 오클랜드 주택 가격, 2011년 이후 처음으로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QV는 오클랜드 주택 가격이 6 년 만에 처음… 더보기
조회 5,248 | 댓글 6
2017.11.02 (목) 20:05
807 외국인 투자자 기존 주택 구입 금지,가격 하락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가 외국인 투자자들의 주택 구입을 금지하려… 더보기
조회 2,871
2017.11.02 (목) 09:40
806 외국인 투자자, 더이상 기존 NZ 거주용 주택 구입 못해
뉴질랜드| KoreaPost| 자신다 아던 총리는 어제 외국인 투자자들은 내… 더보기
조회 2,959
2017.11.01 (수) 09:16
805 새 주택부 장관, 무주택자를 없애는 것이 목표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운 주택부 장관은 뉴질랜드 사람들을 길가에… 더보기
조회 1,092
2017.10.31 (화) 09:37
804 오클랜드 남부 농장 지대, 50만 명 수용 새도시 건설 계획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남부 농장 지대에 50만 명의 사람들… 더보기
조회 2,455
2017.10.30 (월) 09:47
803 오클랜드 아파트 판매 부진세
뉴질랜드| 노영례| 최근 오클랜드 아파트의 판매가 부진하다는 소식… 더보기
조회 5,890 | 댓글 7
2017.10.27 (금) 21:56
802 아던 당선자, 외국인 투자자들 NZ 주택 매입 막을 것이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자신다 아던 당선자는 외국인 투자자들이 뉴질랜… 더보기
조회 2,470
2017.10.25 (수) 09:58
801 오클랜드 지역, 주택 자재 가격 6.8%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에서의 주택 자재 가격이 지난 한… 더보기
조회 1,647
2017.10.18 (수) 09:56
800 오클랜드 주택 가치 평가, 최고 50% 오를 것으로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50만 채의 주택이 다음 달 공개될 … 더보기
조회 2,966 | 댓글 1
2017.10.17 (화) 09:45
799 오클랜드 지역 주택 중간 가격, 약간 오른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가격은 비가 많았던 겨울… 더보기
조회 1,272
2017.10.13 (금) 10:09
798 무자격 건축인부 거액 벌금형에 처해져
뉴질랜드| 서현| 면허가 반드시 필요한 건축공사장에서 면허 없이… 더보기
조회 3,844 | 댓글 5
2017.10.09 (월) 19:57
797 모든 렌트집, 2019년 7월까지 단열재 설치 의무
뉴질랜드| 노영례| 뉴질랜드의 모든 임대 주택은 2019 년 7 … 더보기
조회 5,210 | 댓글 3
2017.10.06 (금) 14:52
796 오클랜드 주택 가격, 약 4만 달러 오른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최대의 부동산 회사인 바풋 앤 톰슨의… 더보기
조회 3,574 | 댓글 1
2017.10.05 (목) 10:09
795 총선일 다가오면서, 주택 정책이 중요한 사안
뉴질랜드| KoreaPost| 총선일이 다가오면서 주택 가격 안정과 오클랜드… 더보기
조회 3,196
2017.09.11 (월) 09:16
794 국민당, 첫번째 주택 구입자에게 보조금 두 배로...
뉴질랜드| 노영례| 빌 잉글리쉬 총리는 국민당이 첫번째 주택 구매… 더보기
조회 3,780
2017.09.10 (일) 13:18
793 양도 소득세 찬성하는 사람들 더 많아
뉴질랜드| KoreaPost| 양도 소득세에 대한 지지자들이 반대하는 사람들… 더보기
조회 2,004
2017.09.08 (금) 09:53
792 오클랜드 주택 매매 가격 만 달러 정도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정치적으로 쟁점이 되고 있는 오클랜드 주택 분… 더보기
조회 4,919 | 댓글 3
2017.09.06 (수) 09:09
791 2001년부터 NZ순수이민자 통계, 6만 명 정도 축소돼
뉴질랜드| KoreaPost| 2001년부터 뉴질랜드의 순수 이민자에 대한 … 더보기
조회 2,002 | 댓글 2
2017.09.05 (화) 08:42
790 오클랜드 주택 시장의 열기, 다른 지역으로 이동
뉴질랜드| KoreaPost| 얼마 전까지 뜨거웠던 오클랜드 주택 시장의 열… 더보기
조회 1,918
2017.09.04 (월) 09:32
789 오클랜드에서 50만 달러 미만의 집 사기 힘들어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에에서 50만 달러 미만의 집을 사기가… 더보기
조회 2,194
2017.09.03 (일) 21:14
788 이주민 증가로 뉴질랜드 총 인구 479만명 도달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통계청은 최근 5년간 뉴질랜드로의 순… 더보기
조회 1,624
2017.09.02 (토) 17:52
787 5년 이래 주택 가격 상승 속도 가장 느려
뉴질랜드| KoreaPost| 겨울 그리고 은행의 대출 제한, 선거, 중국의… 더보기
조회 1,424
2017.09.01 (금) 09:09
786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 개발,내년까지 가장 호황
뉴질랜드| KoreaPost|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 개발 업종이 9.2%의 … 더보기
조회 1,703
2017.08.28 (월) 10:53
785 75% 유권자들, 정부가 저렴한 주택 많이 지어야 한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4분의 3 이상의 뉴질랜드인들은 정부가 저렴한… 더보기
조회 932
2017.08.28 (월) 09:17
784 ‘2017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오클랜드 8위. 1위는.…
뉴질랜드| KoreaPost| 영국 경제 분석기관 EIU(Economist … 더보기
조회 4,250 | 댓글 1
2017.08.24 (목) 19:40
783 [총리칼럼] 지속적인 일자리와 주택 증가 속 뉴질랜드 국민들을 위한 공약…
뉴질랜드| KoreaPost| 좋은 정부란, 뉴질랜드 국민들에게 중요한 사안… 더보기
조회 1,416 | 댓글 3
2017.08.16 (수) 14:12
782 주택담보대출 비율 완화하기에는 아직 너무 일러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담보대출(Loan to Value) 비율을… 더보기
조회 1,201
2017.08.15 (화) 20:39
781 노숙자 증가, 10년 이내 임대주택 건설 추가 필요
뉴질랜드| KoreaPost| 노숙자들이 늘어나면서 앞으로 십 년 이내에 2… 더보기
조회 746
2017.08.15 (화) 09:26
780 많은 키위들, 부채에 대한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키위 세 명 중 한 명은 자신들이 열심히 일한… 더보기
조회 1,853
2017.08.14 (월) 08:52
779 오클랜드 부동산 열기, 근본적인 대책 필요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뜨거웠던 부동산 열기는, 부동산이 … 더보기
조회 1,555
2017.08.11 (금) 08:55
778 오클랜드 부동산 열기, 근본적인 대책 필요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뜨거웠던 부동산 열기는, 부동산이 … 더보기
조회 3,592
2017.08.11 (금) 08:55
777 뉴질랜드 달러, 약간의 하락세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달러가 미국과 북한과의 긴장감이 고조… 더보기
조회 1,464
2017.08.10 (목) 09:04
776 오클랜드 임대주택 수익, 3년 만에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임대 주택의 수익성인 랜드로드의 수익… 더보기
조회 1,398
2017.08.09 (수) 11:09
775 오클랜드 주택 시장, 7년 이래 가장 조용한 7월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이 지난 7년 동안 가장 … 더보기
조회 2,020
2017.08.04 (금) 08:23
774 오클랜드 주택시장, 지난 3개월 성장세 멈춰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이 지난 3개월 동안 성장… 더보기
조회 1,421
2017.08.02 (수) 09:00
773 주택 매물 급격하게 줄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운 주택 매물이 나타나지 않는다면, 뉴질랜… 더보기
조회 2,643
2017.08.01 (화) 09:06
772 식어가는 부동산 시장, 에이전트 커미션 할인 경쟁
뉴질랜드| KoreaPost| 식어가는 부동산 시장에서 부동산 에이전트들은 … 더보기
조회 5,586 | 댓글 2
2017.07.31 (월) 09:18
771 뉴질랜드 전역에서 임대료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Trade Me는 전국적인 임대료 관련 데이터… 더보기
조회 2,974
2017.07.24 (월) 13:17
770 오클랜드 신규주택단지, 좀더 높은 세금과 수도요금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이 조성된 신규 주택 단지 내의 주택을 구… 더보기
조회 1,501
2017.07.24 (월) 08:59
769 이자율 급한 인상 필요 없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6월말까지의 지난 2/4 분기 동안 소비자 물… 더보기
조회 1,776
2017.07.19 (수) 08:55
768 오클랜드 1,216개 신규 아파트 건설, 아파트 건설붐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중심부CBD 지역에 6억 달러 가치… 더보기
조회 1,229
2017.07.18 (화) 09:11
767 오클랜드 카운실, 신규 주택 건설로 3억 달러 지원받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1만 5백 채의 신규 주택 … 더보기
조회 2,234
2017.07.12 (수) 09:42
766 오클랜드 주택 가격, 겨울 들어 위축 또는 현상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가을과 초겨울을 지나면서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 더보기
조회 3,396
2017.07.05 (수) 09:06
765 오클랜드, 아메리카스 컵 개최시 아파트 가격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차기 아메리카스 컵 대회가 와이테마타 하버에서… 더보기
조회 2,634
2017.06.29 (목) 10:14
764 뉴질랜드 인구 2,100년에는 610만으로 늘어날 것이라 전망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인구가 100년안에 600만 명을 넘… 더보기
조회 1,705
2017.06.26 (월) 08:15
763 정부 투자 부양책, 건설 부문 힘입어
뉴질랜드| 노영례| 정부가 향후 4년간 $32.5 billion를… 더보기
조회 1,231
2017.06.24 (토) 14:27
762 주택 매매 30% 감소, 첫 주택 구매자 가장 큰 타격 입어
뉴질랜드| 노영례| 중앙 은행은 주택담보대출비율 규제가 오클랜드 … 더보기
조회 3,978
2017.06.24 (토) 09:42
761 오클랜드 도심 지하 관통 지하철 공사, 첫번째 기초 작업 완료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도심을 지하로 관통하는 34억 달러 … 더보기
조회 2,841
2017.06.23 (금) 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