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성공과 실패의 관건(1) - 비즈니스 매매계약서 작성

하병갑 0 1,658 2017.01.10 16:53

새로 비즈니스를 시작하면 우선 비즈니스 자체와 가게를 넘겨받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비즈니스 매매계약서와 상업용 임대차계약서의 올바른 작성이 결국 그 비즈니스의 성공과 실패를 가르는 관건이 된다. 

 

이번 호는 비즈니스 매매계약서 작성시 유의할 점들을 게재하고, 다음 호에는 상업용 임대차계약서 작성시 유의할 점들을 게재할 예정이다.

 

영문 ‘표준’ 비즈니스 매매계약서 사용해야 

 

비즈니스 구매를 위해 1-2장의 한글 계약서를 작성해 계약금이나, 심지어 잔금까지 치른 후에 아래의 여러 가지 문제로 분쟁이 발생하면 해결에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돼 결국 세입자가 권리를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 임대차 계약을 양도받지 못한 경우 

▶ 인수일에 확인결과 전 주인이 시설물을 철거해 간 경우

▶ 매상이 전 주인이 말한 것 보다 훨씬 낮은 경우

▶ 직원이 갑자기 그만두더니 맞은편에 직접 동종 사업체를 낸 경우 

▶ 관련 라이선스없이 무자격 영업을 했거나 그로 인한 벌금이 연체된 경우 

▶ 시청으로부터 현재 영위업종의 부적합 건물로 판정 받은 경우 

 

따라서, 비즈니스 매매계약은 반드시 오클랜드 지방변호사협회(ADLSI)와 뉴질랜드 부동산중개사협회(REINZ)가 승인한 영문 ‘표준’ 비즈니스 매매계약서(Agreement for Sale & Purchase of a Business, 4th ed. 2008(3))를 사용할 것을 적극 권한다. 

 

구매가격의 결정 - 권리금과 시설비 구성비율이 중요

 

표준 매매계약서상 구매가격은 (1) 시설비(tangible assets) (2) 권리금(intangible assets - 주로 goodwill), 그리고 (3) 재고(stock in trade)로 구성된다. 

 

하지만, 같은 구매가격이라도 시설비와 권리금의 구성비율에 따라 비즈니스 이익이 달라지므로 유의해야 한다.

 

유형(고정)자산인 시설비는 매년 감각상각으로 비용처리가 가능한 반면, 무형자산인 권리금은 감가상각이 안 된다. 따라서, 같은 구입가격이라도 권리금이 낮을수록 (반대로, 시설비가 높을수록) 구매자에게 유리하다. 

 

한편, 할부로 구입했거나 빌린 시설물은 판매자의 자산이 아니므로 구매자는 매매계약서상의 고정자산 목록(Schedule1)을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 

 

재고(stock)의 인수 - ‘최대 상한범위(%)’가 중요

 

재고조사는 인수일(settlement date) 당일 또는 전날 영업을 끝내고 실시한다.  

 

특히, 재고가 많은 식품점이나 주류판매점(liquor shop)의 경우 매매쌍방의 공동부담으로 재고조사 전문가를 선임하는 경우도 있지만, 비용문제가 있어 현실적으로는 비즈니스 중개사가 그 역할을 대행하는 경우도 많다. 

 

매매가격에 포함된 재고가치는 판매자가 매매계약일(agreement date)에 예상한 것이어서 인수일에는 당연히 달라지므로 매매계약서를 작성할 때 ‘최대 상한범위(%)’, 예를 들면 재고가치의 10%를 정해 두고, 각자의 변호사 트러스트계좌에 그 10%에 해당하는 금액을 예치해 둔다.

 

재고조사 결과, 실제재고가 판매자의 예상재고보다 10%이내로 많거나 적으면 각자의 변호사 트러스트 계좌에 예치한 금액으로 결제하고 인수한다.

 

그러나, 10%보다 많을 경우 구매자는 그 초과분에 대해 비용을 추가로 지불하고 인수할 것인지 인수하지 않을 것인지 여부는 물론, 인수할 품목을 취사선택할 수 있다.

 

반면에, 만약 실제재고가 판매자의 예상재고보다 한참 모자라는 30%나 적을 경우는 10%를 초과하는 20%(=30-10)의 차액만큼을 합의 된 비즈니스 매매가격에서 돌려받을 수 있다.

 

하지만, 재고조사 후 일주일(5working day)이내에 구매자가 판매자에게 아무런 서면통지를 하지 않으면 추가 비용을 지불하고 전부(30%) 인수하는 것으로 간주되니 조심해야 한다.  

 

이때, 인수한 재고는 부가세(GST)와 무관하므로 부가세 신고시 비용으로 청구할 수 없다. 

 

계약 당사자의 확정 - 구매자의 지명자(“or Nominee”) 

 

실제 구매자가 계약서 작성시의 구매자와 다를 경우, 나중에 다른 개인, 법인, 트러스트 등 변경할 여지를 남겨두려면 “or Nominee” 옵션을 이용하면 된다.  

 

부가세(GST) 안주고 구매하는 “Going Concern” 

 

몇 가지 필수조건만 충족한다면, 부가세를 안주고 비즈니스를 구입할 수 있다(Going Concern, 지난해 12월24일자 본 칼럼 참조). 

 

매매후 동일업종 사업금지(Restraint of trade)

 

비즈니스 인수 후 구매자의 가게 근처에서 판매자가 동일 업종의 유사한 사업체를 차리는 것을 금지하기 위해 가게간 거리와 사업금지기간을 정해 둔다. 

 

일반적으로, 거리는 10-20km 정도, 금지기간은 2-3년을 설정하는데, 100-200km , 10년처럼 과도한 금지는 효과가 없다는 법원 판결도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보증(Warranties) - 위반해도 계약은 유효 

 

세금은 정직하고 성실하게 신고해야 올바른 일이지만, 세금 신고한 매상과 실제 매상에 큰 차이가 있을 수 있다. 

 

하지만, Unconditional이 선언된 이후 큰 차이가 난 매상을 확인하더라도 계약파기를 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조건부(conditional)계약은 그 조건을 충족하지 못하면 계약 자체가 무효가 되고 계약금을 돌려받을 수 있는 반면, 보증(warranties)을 어길 경우는 단지 위약금만 지불할 의무가 있을 뿐 계약 자체는 유효하기 때문이다.

 

직원승계 - 인건비 인수 전 판매자가 지불해야 

 

기존 사업체를 인수하면서 근무하던 직원을 승계받기로 했다면 일반적으로 인수일까지의 급여와 휴가비 등 모든 인건비를 판매자가 지불하도록 계약서를 작성한다.

 

건물주의 비즈니스 매매 동의 없으면 매매불가 

 

쌍방이 비즈니스 매매를 합의했다 하더라도 건물주의 동의가 없으면 판매자는 사업체를 팔 수 없다. 

 

속아서 산 비즈니스 - 사기죄 해당 

 

비즈니스 판매자나 중개사의 명백한 거짓말에 속아 비즈니스를 구입했다면 이론상 사기(Misrepresentation)에 해당돼 손해배상 청구나 심지어 계약 원천무효를 주장할 수 있다. 

 

그러나, 실제로 이를 증명하려면 법률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시시콜콜한 증빙서류를 준비하고 관련 증인을 내세워야 하기에 말처럼 쉬운 일은 아니다. 

 

매매계약서 서명 전에 전문가 도움 받아야 

 

교민언론매체에 세무/법무 전문가가 광고목적상 소개하는 비즈니스 매매계약서나 부동산 매매계약서 내용은 실제 매매계약의 복잡성에 비해 너무나 단편적인 개요에 불과하다. 

 

이를 기준으로 매매 쌍방 또는 중개사의 도움으로 계약서를 작성하고 서명을 하고 나면 전문가인 법무사(Conveyancer)/변호사는 사실상 아무런 도움을 줄 수 없다. 그렇다고 실제 법률비용이 낮아지는 것도 아니다. 

 

따라서, 같은 비용을 내고 제대로 된 법률서비스를 받으려면, 매매 쌍방이 처음부터 각자의 전문가에게 계약서 작성부터 의뢰하는 것이 가장 정석이고, 부득이하게 쌍방의 합의로 이미 작성된 계약서가 있다면 반드시 서명하기 전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기를 강력히 권한다.  

 

하병갑 객원기자 

 

Disclaimer(면책조항): 본 칼럼은 뉴질랜드에서 비지니스의 시작과 운영에 관한 세무/회계/법무상의 일반적인 정보전달을 위한 글이므로, 예외상황 등 독자 개개인의 상황에 일괄 적용하기에 부적합할 수 있으니, 전문가인 회계사나 컨베이언서/변호사와 개인적으로 상담하시기 바라며, 위의 정보를 무분별하게 이용하여 발생하는 손해에 대해, 본 칼럼 기고자는 전혀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번호 제목 날짜
478 돈세탁으로 이용되는 투자이민- 경찰 조사 나서.
뉴질랜드| KoreaPost| 경찰은 투자이민 신청자가 돈세탁을 목적으로 이… 더보기
조회 4,396
2016.02.08 (월) 10:07
477 오클랜드 1월 주택시장, 월간 거래량은 8년 만에 최대
뉴질랜드| 서현| 지난 1월에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거래량이 1월… 더보기
조회 2,850
2016.02.04 (목) 12:07
476 편리해진 이동: 동-서쪽 연결고리
뉴질랜드| KoreaPost| 국민당 정부는 오클랜드를 위한 장기 성장 계획… 더보기
조회 2,227
2016.02.04 (목) 10:11
475 도심 순환철도 (City Rail Link) 추진
뉴질랜드| KoreaPost| 국민당 정부는 오클랜드 교통 네트워크에 이전 … 더보기
조회 1,744
2016.02.04 (목) 10:10
474 2월 말, 오클랜드 공공 교통요금 인상
뉴질랜드| KoreaPost| 이달 말에 오클랜드의 공공 교통요금이 인상된다… 더보기
조회 2,412
2016.02.03 (수) 08:43
473 마약에 오염된 공공주택 18개월 동안 700% 증가.
뉴질랜드| KoreaPost| 마약에 오염된 공공주택이 크게 늘고 있다.마약… 더보기
조회 2,851
2016.02.02 (화) 10:24
472 계속 치솟고 있는 렌트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렌트비가 계속 치솟고 있다.해럴드 … 더보기
조회 4,895
2016.01.31 (일) 08:12
471 중앙은행 기준금리 2.5%로 동결
뉴질랜드| 서현| 뉴질랜드 중앙은행(RBNZ)이 1월 28일(목… 더보기
조회 2,358
2016.01.28 (목) 11:28
470 오클랜드, 세계에서 다섯번째로 가장 비싼 주택가격
뉴질랜드| 노영례| 한 리서치 결과에서 오클랜드의 주택가격이 전 … 더보기
조회 2,478
2016.01.25 (월) 11:26
469 오클랜드 공공임대주택 대기자, 타지역 이주 시 현금 보상금 검토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오클랜드 지역의 공공임대주택 대기자에게… 더보기
조회 1,765
2016.01.22 (금) 08:46
468 주택 부족 퀸즈타운,134채 타운하우스 건립 예정
뉴질랜드| KoreaPost| 퀸즈타운 Kawarau 강 주변의 주택지 개발… 더보기
조회 1,657
2016.01.20 (수) 08:49
467 해밀턴, 타우랑아 주택 가격 상승율, 오클랜드 시장 속도에 근접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의 주택가격 상승 분위기가 남쪽으로 이… 더보기
조회 2,678
2016.01.14 (목) 11:32
466 주택 구매력이 가장 높은 지역은?
뉴질랜드| KoreaPost| 매씨대학교가 발표한 최근 주택 구매력 보고서에… 더보기
조회 2,623
2016.01.13 (수) 08:52
465 뉴질랜드, 투자의 매력이 있는 나라...
뉴질랜드| KoreaPost| 매시대학교의 Gaven Martin 수학교수는… 더보기
조회 3,059
2016.01.11 (월) 09:55
464 집 렌트 신청서를 낼 때 ....'수입 증명서를 가져가라'
뉴질랜드| 노영례| 렌트할 집을 찾으며 신청서를 낸다고? 그러면 … 더보기
조회 2,976
2016.01.08 (금) 23:47
463 환급 요청 안된 임대 보증금, 3천 7백만 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세입자와 집주인들이 찾아가지 않은 임대 보증금… 더보기
조회 1,775
2016.01.08 (금) 09:33
462 오클랜드 주택 임대 가격 계속 올라가
뉴질랜드| 노영례| 높은 주택 가격과 카운실 세금이 오클랜드의 주… 더보기
조회 2,071
2016.01.07 (목) 11:38
461 오클랜드 1월 주택 매물 리스트 건수 20년 여 만에 가장 낮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1월 주택 매물 리스트 건수가 20… 더보기
조회 1,619
2016.01.07 (목) 09:37
460 아시안 이민자, 오클랜드가 아닌 작은 마을에서 새로운 기회를...
뉴질랜드| 노영례| 한국 태생의 한 로토루아 주민은 오클랜드가 아… 더보기
조회 3,258
2016.01.06 (수) 00:11
459 집 렌트 신청서를 낼 때 ....'수입 증명서를 가져가라'
노영례| 렌트할 집을 찾으며 신청서를 낸다고? 그러면 이것을 기… 더보기
조회 3,779
2016.01.08 (금) 23:47
458 오클랜드 주택 임대 가격 계속 올라가
노영례| 높은 주택 가격과 카운실 세금이 오클랜드의 주택 임대 … 더보기
조회 2,742
2016.01.07 (목) 11:38
457 오클랜드 1월 주택 매물 리스트 건수 20년 여 만에 가장 낮아
KoreaPost| 오클랜드의 1월 주택 매물 리스트 건수가 20년여 만에… 더보기
조회 2,568
2016.01.07 (목) 09:37
456 웰링턴 지역 주택단체, 주택 공급 가격 너무 비싸다고 비판
KoreaPost| 웰링턴의 한 지역 주택 단체는 도시의 주택 개발 계획에… 더보기
조회 2,300
2015.12.11 (금) 09:05
455 중앙은행 이자율 2.5% 로 인하
KoreaPost| 중앙은행이 이자율을 2.75%에서 2.5%로 인하하였다… 더보기
조회 2,530
2015.12.11 (금) 09:01
454 임대 주택, 단열과 화재 경보기 설치 의무화
KoreaPost| 모든 임대 주택에 단열과 화재 경보기 설치가 의무화되었… 더보기
조회 1,769
2015.12.10 (목) 09:13
453 [총리칼럼] 뉴질랜드 가족들의 첫 주택
KoreaPost| 지난 주 발표 된 새로운 통계는 수 천명의 뉴질랜드 국… 더보기
조회 2,599
2015.12.02 (수) 10:57
452 주거용 건축허가, 10월에도 여전히 증가 추세
서현| 전국적으로 주거용 건물에 대한 건축허가가 지난 10월에… 더보기
조회 1,470
2015.11.30 (월) 14:53
451 오클랜드, 첫 주택 구매자를 위한 바겐세일
노영례| 오클랜드에서 28일 토요일, 첫 주택 구매자를 위한 바… 더보기
조회 2,934
2015.11.28 (토) 11:01
450 10,000가구 해당하는 유니터리 계획을 공개 절차 하지 않고 준비중.
KoreaPost| 오클랜드시의회가10,000가구에해당하는단독주택 거주지를… 더보기
조회 2,302
2015.11.26 (목) 16:02
449 오클랜드 렌터비, 올해 처음 평균 $500 넘어서...
노영례| 주택 가격이 상승하여 많은 사람들이 집을 사는 것보다 … 더보기
조회 3,092
2015.11.24 (화) 22:27
448 1년 모기지 3.99% 파격적 금리, SBS 은행에서...
노영례| 1년 모기지 3.99%의 파격적인 금리로 SBS은행에서… 더보기
조회 3,042
2015.11.24 (화) 21:41
447 필 고프, "주택과 교통 문제 해결" 오클랜드 시장 후보 공식 출마 선언
노영례| 필 고프 국회의원이 오클랜드 시장 후보로 공식 출마 선… 더보기
조회 2,146
2015.11.22 (일) 23:02
446 [도표뉴스] Going Up Coming Down
KoreaPost| 오클랜드에서 가장 큰 프로퍼티 메니져먼트 회사의 최근 … 더보기
조회 1,690
2015.11.18 (수) 20:29
445 [총리칼럼] 오클랜드 주택 건설 10년만에 최고 수준
KoreaPost| 오클랜드에서는 주택 문제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더보기
조회 1,975
2015.11.16 (월) 14:21
444 오클랜드 주택 평균가격 작년보다 24.1%인상. 가장 많이 오른 지역은.…
KoreaPost| 최신 QV 발표에 따르면 오클랜드 주택 평균가격은 작년… 더보기
조회 3,210
2015.11.04 (수) 08:37
443 렌트 주택 환경 개선해 달라는 세입자 법적 행동 늘고 있어.
KoreaPost| 열악한 렌트 주택 환경 때문에 사망한 유아의 사건 이후… 더보기
조회 1,989
2015.11.02 (월) 08:41
442 [도표뉴스] 이번 달의 부동산 흐름 도표.
KoreaPost| Barfoot & Thompson에서 보내준 오… 더보기
조회 5,653
2015.10.16 (금) 17:19
441 부동산 경매 현장 열기 식어
노영례| "Auction fever cools" 14일에 이어 … 더보기
조회 3,158
2015.10.15 (목) 13:31
440 오클랜드 부동산 실거래 비율 하락
노영례| 오클랜드의 주거용 부동산 경매에서 판매 비율이 하락하고… 더보기
조회 2,646
2015.10.14 (수) 09:06
439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오클랜드 인구 도시 환경에 위협.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이 발표한 환경보고서는 급격히 증가하고 … 더보기
조회 4,070
2015.10.09 (금) 09:25
438 2015년 뉴질랜드 부동산 및 IRD number 법규 변경
KoreaPost| 무엇이 변경 되는가? 10월1일부터 부동산 매매 및 양… 더보기
조회 4,195
2015.10.08 (목) 19:30
437 부동산 시장을 변화시킨 다섯가지 이유
KoreaPost| 기록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오클랜드 부동산 시장에 대해 … 더보기
조회 3,425
2015.09.24 (목) 18:56
436 정부, 건축업자가자신의 건축을 직접 인증할 수 있는 방안 숙고.
KoreaPost| 정부는 건축업자가 자신의 건축을 직접 인증할 수 있는 … 더보기
조회 1,839
2015.09.24 (목) 08:42
435 주택대출 시 고려해야 할 사항
KoreaPost| 여러분들에게뉴질랜드에서주택매매시일반적으로꼭알아두어야부동… 더보기
조회 5,406
2015.09.16 (수) 13:24
434 54%의 국민들 외국인 민감한 지역 토지 구매에 반대.
KoreaPost| 54%의 국민들은 외국인의 민감한 지역 토지 구매에 반… 더보기
조회 2,012
2015.09.15 (화) 08:36
433 웰링턴, 지난 2년 동안 주택 가격 하락한 유일한 주요 도시.
KoreaPost| 웰링턴이 지난 2년 동안 주택 가격이 하락한 유일한 주… 더보기
조회 1,956
2015.09.15 (화) 08:34
432 오클랜드 어느지역이 가장 많이 올랐나 ?
KoreaPost| 지난 6개월동안 오클랜드 어느지역이 가장 많이 올랐을까… 더보기
조회 3,620
2015.09.12 (토) 14:44
431 오클랜드 집값 하루에 $345 올라.....
KoreaPost| 오클랜드 집값이 일년에 125,950불씩 올랐다. Re… 더보기
조회 2,949 | 댓글 1
2015.09.11 (금) 09:01
430 [총리 칼럼] 국민당 정부 아래 더 많이 지어지고 있는 주택들
KoreaPost| 더 많은 뉴질랜드 가정들이 자신의 집을 소유하는 것이 … 더보기
조회 1,352
2015.09.09 (수) 12:11
429 오클랜드 집값 최고점을 찍고 내리막길에 들어선건지 ?
KoreaPost| 오클랜드 부동산투자자들의 행동을 보면 현재 부동산 시장… 더보기
조회 3,775
2015.09.01 (화) 17: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