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의 부동산 정책, 규제외는 대안이 없나?

정윤성 0 1,453 2018.04.24 18:45

주택가격 상승을 억제하면서 무주택자들에게 좀 더 저렴한 주택을 보급하려는 정부의 생각이 구체적으로 토론되고 있다 .“이러한 뉴질랜드 정부 정책 중 해외 바이어들에 대한 규제는 자유무역을 추구하는 세계적 기류와 반한다고 최근 IMF가 밝히면서 주택시장에 미치는그 영향은 사실 미미하다”며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밝히기도 했는데 문제는 대부분의 정책이 규제로 일관되어 있다는 것이다.  

 

알다시피 규제 정책이란 권력 기관이 가장 쉽게 할 수 있는 소극적인 문제 해결 방법 아닌가? 연정으로 뭔가 적극적인 정책은 각 당의 당론에 부딪혀 못한다 하더라도 규제로 인한 부정적인 영향은 얼마나 고려되고 있는 지 의심스럽기까지 한 것이 요즘 현실이다. 정부를 구성하고 있는 각료들의 부처 운영에 대한 경험 부족이나 아기 양육과 한 나라의 수상을 동시에 하겠다는 수상의 포부를 미디어에서 청취하며 아이 셋 아빠인 필자로서는 좋은 말로 “젊다”는 표현 밖에 할 말이 없다.

 

- 지난 17일 웨스트팩 은행의 수석 경제ㅠ연구원인 도미닉 스티븐스씨의 ‘Home Truths Report’에 따르면 다음의 5가지 이유로 인하여 올 하반기 부동산 시장은 더 부정적인 양상으로 바뀔 것이라고 예측했다. 상황이 바뀔 때마다 표현이 달라지는 경제 분석가들의 말을 모두 신뢰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참고할 만 해서 기술해 본다. 이 중 ‘이자율 상승 요인’은 은행 소속 이코노미스트들이 늘 하는 멘트임을 알아 두자. 그리고 다음 네 가지는 

- 현존하는 주택을 구매하는 경우, 외국인 구매 금지 

- 투자용 주택인 경우 융자 이자를 포함한 경비를 투자자의 수입과 연계한 세금공제 혜택을 차단 

- 본인 거주가 아닌 부동산 양도 소득세(Capital Gain Tax) 적용(현재는 2 년) 

- 이미 증가된 주택 건축수에 비해 낮아질 예정인 순이민자 수 

이미 밝혔듯이 외국인 구매를 제한 하는 것이 주택가 안정에 별 영향이 주지 않는다는 것은 전문기관들에 의해 많이 보고된 내용이기도 하다. 

 

그러면 정부에 묻고 싶은 것은 주택을 소유하고 있지 않은 40%의 국민 그리고 현금 저축을 전혀하고 있지 않거나 못하는 국민이 무려 25%가 넘는 국민들이 주택 구매를 위한 몫돈인 ‘데포짓’을 준비하고 있는가? 인데 절대 그렇지 못하다. 

 

불가능한 가정이지만 만일 40% 국민들이 최소 20% 데포짓을 준비하고 있다면 나머지 80% 융자를 받을 만큼 은행의 높은 문턱을 넘을 수 있는 수입원을 가지고 있는가? 이것 또한 절대 그렇지 못하다.

 

40% 국민 대부분은 두 개 중 한가지 조건을 충족하거나 두 가지 다 가능하지 않는 상태이다. 투자용인 렌트용 부동산 구매를 어렵게 규제로 일관한다면 어떻게 하자는 것인가? 향후 렌트 수요의 증가가 문제가 되며 부동산 상승 요인인 인구 증가를 막기 위해 이민의 문을 닫으면 되는 것인가? 

 

그리고 투자용 부동산의 양도소득세는 진정 조세 형평에 맞는 정책일까? 한채 3백만불의 아름다운 주택에 거주하다가 3개월 만에 4백만불에 되팔아 남긴 부유층의 백만불 이익은 세금이 적용되지 않고 그보다 부동산 수입이 불가피하게 있어야 하는 렌트용 부동산 소유자들은 양도소득세를 내야 한다면 공정한 것인가? 내가 아는 지인 중 2백만불에 구입한 주택을 2천만불에 되팔고는 양도소득세는 내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공정해 보이진 않는다. 

 

10년 전 뉴질랜드에 상륙했던 미국 발 섭프라임은 주요 담보가 부동산이었던 뉴질랜드 2금융계를 강타해서 거의 궤멸시키다시피 했었다. 그 때 가장 큰 피해자는 평생 모은 돈으로 은행보다 높은 이자를 받기 위해 제 2금융에 노후 자금을 묻었던 노인들이었음을 기억하는가? 

 

그 노인들에게 렌트용 부동산은 불안한 2금융을 대신하는 정부가 대신해 줄 수 없는 노후 대책이 된지 오래다. 대학생이 2명인 필자는 대학교 학비 면제같은 인기성 정책은 환영하지 않는다. 부족한 세수는 다른 방법으로 조세해야 하기 때문이다. 현 정부는 국민의 일자리와 직결되기도 하는 금융과 부동산 관련 정책에 있어서 규제보다는 좀 더 적극적인 문제 접근 방법이 재삼 필요할 때다.

 

1914168078_5aea42dfe2b00_15253019839285.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8-05-03 10:59:43 칼럼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Bodycare Clinic 내몸사랑 클리닉
카이로프랙터, 물리치료, 한의사, 마사지,클리닉, ACC, 피지오, 통증, 내몸사랑, Bodycare T. 094104770 093691313
번호 제목 날짜
845 오클랜드 주택 평균 매매 가격 93만 4천 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지난 1월의 부동산 주택 매매는 뜨… 더보기
조회 3,361
2018.02.06 (화) 08:45
844 주택 가격 상승보다 주택임대료 급상승이 더 큰 문제
뉴질랜드| KoreaPost| 앞으로 2년 이내에 임대 주택의 가격이 급속도… 더보기
조회 2,871 | 댓글 1
2018.02.01 (목) 20:24
843 주택 가격 상승, 주요 도시에서는 주춤...그 외 지역에서는...
뉴질랜드| KoreaPost| 주택 가격의 상승이 주요 도시에서는 주춤하는 … 더보기
조회 1,789 | 댓글 1
2018.02.01 (목) 20:21
842 바다 전망 가진 주택, 추가 뷰 값 내야 구입 가능
뉴질랜드| KoreaPost| 바다 전망이 있는 주택들은 이미 값이 비싼 오… 더보기
조회 2,725
2018.02.01 (목) 09:27
841 외국인 NZ주택 구입 금지 법안, 주택 공급 부족 역효과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의 주택용 부동산에 대하여 외국인의 구… 더보기
조회 3,628
2018.01.31 (수) 11:46
840 전국에서 가장 비싼 레무에라 정부 임대주택
뉴질랜드| KoreaPost| 레무에라의 3백만 달러 가치의 주택이 정부 임… 더보기
조회 2,148
2018.01.31 (수) 08:45
839 타우랑가 “소득 대비 주택 구입, 오클랜드보다 더 어렵다”
뉴질랜드| 서현| 타우랑가가 오클랜드보다 수입에 비해 주택을 구… 더보기
조회 2,380
2018.01.22 (월) 22:45
838 5천만 달러 부동산 모기지 사기, 개발업자 유죄 인정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 부동산 개발업자는 5천만 달러의 모기… 더보기
조회 3,961
2018.01.22 (월) 12:12
837 2021년 아메리카스 컵 준비, 9백 여채 주택 필요하지만...
뉴질랜드| KoreaPost| 2021년 아메리카스 컵을 준비하는 동안 9백… 더보기
조회 1,446
2018.01.22 (월) 11:13
836 타우랑가, 오클랜드 제치고 주택 구입 가장 어려운 도시
뉴질랜드| KoreaPost| 타우랑가가 오클랜드를 제치고 주택 구입이 뉴질… 더보기
조회 1,777
2018.01.22 (월) 10:27
835 뉴질랜드 전국 주택 연간 5.8%, 오클랜드 1.8%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전국의 주택 가격은 연간 5.8% 올… 더보기
조회 1,794
2018.01.19 (금) 15:14
834 경매 통한 주택 매매 인기, 최근 들어 하락해
뉴질랜드| KoreaPost| 경매를 통한 주택 매매의 인기가 최근들어 하락… 더보기
조회 2,684
2018.01.18 (목) 15:52
833 은행권, 모기지 대출 완화 분위기
뉴질랜드| 노영례| 모기지 브로커는 주택 담보 대출 제한 완화로 … 더보기
조회 2,230
2018.01.17 (수) 18:51
832 중앙은행 기준 금리 금년까지 유지, 연말 인상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크가 기준 금리를 저금리로… 더보기
조회 1,533
2018.01.15 (월) 10:48
831 신규 주택 승인, 13년만에 최고치 기록
뉴질랜드| 노영례| 경제 전문가들은 새로운 주택 건설 승인이 크게… 더보기
조회 2,111
2018.01.13 (토) 02:20
830 오클랜드 부동산 경기, 서서히 식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2017년 지난 해에는 높은 가격과 상당 금액… 더보기
조회 4,770 | 댓글 1
2018.01.11 (목) 09:26
829 오클랜드 주택가격, 5년 이래 가장 저조한 속도로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이 계속해서 오르고 있지만… 더보기
조회 1,956
2018.01.09 (화) 08:31
828 주택 투자비율, 45년만에 최고
뉴질랜드| Korea Post| 뉴질랜드인들의 전체 투자에서 주택용 부동산에 … 더보기
조회 1,970
2017.12.21 (목) 11:32
827 오클랜드 지역 주택가격, 12개 지역 제외 서서히 내려가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 주택들의 가격이 열 두 개 지역… 더보기
조회 8,721 | 댓글 20
2017.12.21 (목) 09:20
826 11월말 순수 이민자 수, 지난 해와 같아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를 찾는 이민자들의 수가 약간씩 줄어들… 더보기
조회 1,688
2017.12.21 (목) 09:18
825 외국인 NZ 주택 구입 금지, 국회 1차 독회 통과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외국인들이 주택을 구입하는 것을 막는 … 더보기
조회 2,165
2017.12.20 (수) 09:09
824 뉴질랜드 가구 33% 렌트, 가격 상승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트레이드미의 통계에 따르면 주택 렌트 가격이 … 더보기
조회 1,814
2017.12.20 (수) 08:47
823 오클랜드 드루리, 2천 5백 세대 새 타운 생겨
뉴질랜드| KoreaPost| 2천 5백 세대로 20억 달러 규모의 완전히 … 더보기
조회 2,310
2017.12.18 (월) 09:54
822 전국적으로 11월 주택 매매 건수, 상당히 늘어나
뉴질랜드| KoreaPost| 전국적으로 11월의 주택 매매 건수는 상당히 … 더보기
조회 1,137
2017.12.14 (목) 08:56
821 도표로 보는 최근 부동산 동향.
뉴질랜드| KoreaPost| realestate.co.nz 대변인 바네사 … 더보기
조회 4,421
2017.12.01 (금) 12:14
820 주택융자 완화 정책 발표
뉴질랜드| Korea Post| 뉴질랜드 중앙은행 총재인 그란트 스페스씨는 지… 더보기
조회 3,162
2017.12.01 (금) 11:38
819 주택 임대료 급 상승, 국민 42%가 부담느껴
뉴질랜드| 노영례| 대규모 임대료 인상이 진행됨에 따라 렌트를 하… 더보기
조회 3,460
2017.11.29 (수) 17:12
818 오클랜드 상업용 건물 가치 올라, 임대료 상승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상업용 건물에 대하여도 건물 가치가… 더보기
조회 1,421
2017.11.21 (화) 14:54
817 오클랜드 카운실 발표 주택가치에 흥분하지 말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필 트와이포드 주택부 장관은 오클랜드 카운실이… 더보기
조회 7,023 | 댓글 5
2017.11.20 (월) 17:10
816 오클랜드 새로운 주택 가치, 오늘 카운실 웹사이트에 공개
뉴질랜드| KoreaPost| 수 천명의 오클랜드 지역 주택 소유자들이 오늘… 더보기
조회 2,325
2017.11.20 (월) 16:24
815 주택 문제 해결 위해 더 좋은 대책 필요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한 경제 전문가는 뉴질랜드 주택 시장의 문제를… 더보기
조회 1,357
2017.11.20 (월) 16:23
814 공영주택 입주대기자 “7300명까지 크게 늘었다”
뉴질랜드| 서현| 전국의 각 지역에서 ‘공영주택(state ho… 더보기
조회 2,182
2017.11.18 (토) 20:03
813 외국인 NZ부동산 구입 금지 앞두고 중국인 구매 촉진 중
뉴질랜드| 노영례| 중국 부동산 웹사이트 Juwai는 다음달 뉴질… 더보기
조회 5,520
2017.11.17 (금) 12:41
812 와이헤케 섬 64% 상승,오클랜드 카운실 부동산 가치 발표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 카운실에서는 교외 지역과 부동산 유형… 더보기
조회 4,095 | 댓글 4
2017.11.16 (목) 16:52
811 오클랜드 지역 주택 매매 중간가격, 85만 달러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매매 중앙 가격이 85만… 더보기
조회 1,949 | 댓글 1
2017.11.16 (목) 12:45
810 주택 가격 상승은 외국인 매매보다 국내 문제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호주와 뉴질랜드 HSBC 의 수석 경제학자인 … 더보기
조회 4,668
2017.11.06 (월) 10:01
809 지금 렌트에서 집 구입할 가장 좋은 시기일 수도...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에서 렌트에서 집을 구입하기로 생각을 … 더보기
조회 12,399 | 댓글 15
2017.11.04 (토) 22:23
808 오클랜드 주택 가격, 2011년 이후 처음으로 하락
뉴질랜드| 노영례| QV는 오클랜드 주택 가격이 6 년 만에 처음… 더보기
조회 6,270 | 댓글 6
2017.11.02 (목) 20:05
807 외국인 투자자 기존 주택 구입 금지,가격 하락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가 외국인 투자자들의 주택 구입을 금지하려… 더보기
조회 4,061
2017.11.02 (목) 09:40
806 외국인 투자자, 더이상 기존 NZ 거주용 주택 구입 못해
뉴질랜드| KoreaPost| 자신다 아던 총리는 어제 외국인 투자자들은 내… 더보기
조회 3,593
2017.11.01 (수) 09:16
805 새 주택부 장관, 무주택자를 없애는 것이 목표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운 주택부 장관은 뉴질랜드 사람들을 길가에… 더보기
조회 1,464
2017.10.31 (화) 09:37
804 오클랜드 남부 농장 지대, 50만 명 수용 새도시 건설 계획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남부 농장 지대에 50만 명의 사람들… 더보기
조회 3,185
2017.10.30 (월) 09:47
803 오클랜드 아파트 판매 부진세
뉴질랜드| 노영례| 최근 오클랜드 아파트의 판매가 부진하다는 소식… 더보기
조회 6,890 | 댓글 7
2017.10.27 (금) 21:56
802 아던 당선자, 외국인 투자자들 NZ 주택 매입 막을 것이라고...
뉴질랜드| KoreaPost| 자신다 아던 당선자는 외국인 투자자들이 뉴질랜… 더보기
조회 2,884
2017.10.25 (수) 09:58
801 오클랜드 지역, 주택 자재 가격 6.8%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에서의 주택 자재 가격이 지난 한… 더보기
조회 1,908
2017.10.18 (수) 09:56
800 오클랜드 주택 가치 평가, 최고 50% 오를 것으로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50만 채의 주택이 다음 달 공개될 … 더보기
조회 3,452 | 댓글 1
2017.10.17 (화) 09:45
799 오클랜드 지역 주택 중간 가격, 약간 오른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가격은 비가 많았던 겨울… 더보기
조회 1,519
2017.10.13 (금) 10:09
798 무자격 건축인부 거액 벌금형에 처해져
뉴질랜드| 서현| 면허가 반드시 필요한 건축공사장에서 면허 없이… 더보기
조회 4,279 | 댓글 5
2017.10.09 (월) 19:57
797 모든 렌트집, 2019년 7월까지 단열재 설치 의무
뉴질랜드| 노영례| 뉴질랜드의 모든 임대 주택은 2019 년 7 … 더보기
조회 5,843 | 댓글 3
2017.10.06 (금) 14:52
796 오클랜드 주택 가격, 약 4만 달러 오른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최대의 부동산 회사인 바풋 앤 톰슨의… 더보기
조회 3,926 | 댓글 1
2017.10.05 (목) 1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