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 구입의 기본 이해 사항

유영준 0 3,499 2018.02.13 12:33

1914168078_5a835df1590a8_15185587053647.

요즘 집값이 많이 올라 집 구입이 힘들다고 말씀하시는 오클랜드 교민 분들을 간혹 접하게 됩니다. 실버데일, 홉슨빌 그리고 플랫부쉬, 푸케코헤 등 오클랜드 외곽지역에 주택단지가 대단위로 조성되고 있으나 수요를 공급이 못 따라가는 실정이다 보니 가격이 떨어지기는 힘든 시장 상황입니다. 

 

어떻게 보면 주택하락기에 흔히 있는 급격한 하락보다는 요즘 같은 보합세를 주택투자자들 입장에서는 반길 수도 있겠으나 렌트를 탈출하여 첫 집을 구매하고자 하시는 분들에게는 아쉬운 상황입니다. 새로운 오클랜드 유니타리플랜에 따르면 기존 플랜보다 좀더 밀집하여 여러 채를 지을 수 있으니 토지 개발을 염두에 두고 주택 구입을 원하시는 분들에게는 몇 회에 걸쳐 소개시키드릴 정보들이 유용하시리라 믿습니다. 

 

물론 기존에 집을 보유하신 분들도 토지 분할의 기본 지식을 아시면 향후 토지를 분할하여 매매를 하시든지 자녀에게 양도하실 수 있으실 것 입니다.

 

많은 자본을 보유한 큰 투자자가 아닌 이상, 일생의 가장 큰 투자가 될 수 있는 집 구매에 신중에 신중을 거듭함에는 지나침이 없을 것입니다. 물론 개개인의 자본 동원 능력에 따라 구입 가능한 집들이 좁혀지게 되는데, 집을 구매함에 있어서 구매 목적에 따라 각기 다른 구매 전략을 세워 목표를 이루어 나가는 현명함이 필요하겠습니다. 앞으로 몇 회에 걸쳐서 토지 분할을 목적으로 집을 구입하는 경우에 대해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토지분할을 목적으로 주택을 구입할 경우 매물들을 보시기 전에 일단 토지분할이 가능한 집들을 구입하려면 어떠한 사항을 고려해 구입해야 하는지 조사해 보실 필요가 있습니다. 자신 있게 오퍼를 제시할 수 있고 결정사항에 대한 확신이 있도록 말입니다. 경험이 많은 전문가들에게 도움을 얻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제가 만났던 성공한 부동산 개발업자들은 모두 이러한 조사를 철저히 하시고, 공격적으로 투자하시더군요. 토지분할이 가능한 부동산을 발견하면 주저하지 않고 선오퍼를 하여 경쟁자를 줄이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주택 구입을 위한 가장 첫 관문은 무엇일까요? 집값 전액을 현금으로 지급할 수 있지 않은 이상, 그 첫번째 관문은 은행으로부터 융자 가능 금액을 확답 받는 것이겠지요 (pre-approved finance). 현재 본인이 주거 목적으로 사실 경우는 20%, 투자 목적으로 사실 경우는 40%의 본인 자금이 필요하고 나머지 80%, 그리고 60%는 은행으로부터 대출을 받아야 하기 때문입니다. 

 

급여 생활자분들은 거래 은행에서 수입 및 지출을 잘 파악하고 있어 융자 가능 금액에 대한 확답을 신속히 얻으실 수 있는 반면, 사업하시는 분들은 경우에 따라 의외로 융자가 어려운 분들도 간혹 보게 되더군요. 융자 가능 금액을 확보하게 되면 오퍼를 넣을 때, 대출 승인 등의 조건부가 아닌 무조건 오퍼를 하게 되어 상대적으로 강한 오퍼를 제시하게 되기 때문에 좋은 물건을 내 것으로 만드는 데 유리하게 되겠지요. 

 

물론 이러한 무조건 오퍼는 부동산 활황기에 흔히 있으나, 주택에 하자가 있는지, 홍수에 취약하거나 오염이 된 토지가 아닌지, 개발에 필요한 우수, 오수관이 잘 갖추어져 있는지, 기타 개발에 저해요소가 있는지 혹은 주택대장(certificate of title)에 문제가 있는지 학습(due diligence)을 하고 그러한 오퍼를 넣어야 겠지요.

 

다행히 대출금이 확보되어 가능한 구입자금이 생겼다면, 다음에는 좋은 매물을 구체적으로 찾기 시작해야 합니다. 과연 좋은 매물은 어떤 것일까요? 이것은 상당히 주관적일 수도 있지만 저는 최대한 객관적으로 생각해 보려고 합니다. 즉, 감정을 최대한 배제하고 투자 목적 즉 주택 가치 상승에 유리한 요소를 위주로 보려고 합니다. 제가 보는 좋은 매물은 다음 항목 들을 검토하여 높은 점수를 얻은 집들이겠지요.

 

● 인구 상승 지역 - 렌트도 부족하고 사람들이 살고 싶어 하는 지역은 꾸준한 주택가격 상승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 높은 경제 활동 지표 - 식당이나 카페에 사람들로 북적이는 등 경제적으로 부흥하는 지역에 위치한 집들이 상대적으로 좋습니다.

 

● 평균 주택 가격 - 일단 자신의 금액에서 살 수 있는 지역인지 가늠해볼 수 있겠지요. 그리고 원하는 집이 하자가 없는 상황에서 지역의 평균 주택가격보다 싸다면 좋겠지요.

 

● 평균 렌트비- 평균 렌트비가 높은 지역은 사람들이 살고 싶어하는 즉 선호하는 지역이라고 이해하면 되겠지요.

 

● 명문 학교 인근에 위치 - 세계적으로 예외없이 명문학교 주변의 집값은 기복없이 상승을 이어 나가고 있습니다.

 

● 낮은 실업률 - 아무래도 실업률이 낮은 지역이 범죄율도 적고 경제적으로도 윤택한 지역이겠지요.

 

● 큰 기업체나 고용 업체들 밀집 - 고용의 기회가 많은 곳은 항상 주택이 부족하며, 좋은 가격에 팔립니다.

 

● 낮은 범죄율 - 도둑도 적고 밤에도 거리를 다닐 수 있는 곳은 사람들이 선호하겠지요.

 

● 경찰서와 병원이 인근에 위치 - 치안도 좋을 것이며, 응급시 치료도 받을 수 있어 좋을 것입니다. 또한 그 곳에 근무하는 사람들도 집을 찾을 것이며, 병원에서 자주 치료가 필요한 사람들이 선호하기 때문에 집값이 상승하겠지요.

 

● 대학이나 전문기술대학이 인근에 위치 - 학교 직원이나 학생들의 주택이나 렌트 수요가 꾸준히 있는 지역이라 항상 인기가 있는 지역일 수 밖에 없지요.

 

물론 위의 항목을 다 만족시키는 지역은 드물겠지만, 위의 사항들을 유념하시고 주택 매물을 검토하시면 큰 실수는 피하실 수 있으시리라 생각합니다. 다음 호에서는 토지분할에 적합한 집들 검토시 필요사항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 본 컬럼은 개인의 의견을 전제로 하므로, 전문가의 도움없이 위의 글에 따라 행한 결과에 대한 책임은 지지 않습니다. 의사 결정단계에서는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이 게시물은 KoreaPost님에 의해 2018-02-14 10:51:45 칼럼에서 복사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Eftpos 나라
eftpos.cash register,cctv,scale,alarm,pos system. T. 0800 880 400
Blindsmith NZ Ltd
blind, blinds, 블라인드. 윈도우, window, 베니시안 블라인드, 우드 블라인드, PVC 블라인드, 롤러 블라인드, 블럭아웃 블라인드, 터멀 블라인드, 선스크린 블라인드, 버티컬 블라인드, Venetian blinds, wood T. 09 416 1415
한나 유학이민
한 번의 만남으로 후회없는 선택을 하세요.이민 T. 09 600 6168
번호 제목 날짜
797 모든 렌트집, 2019년 7월까지 단열재 설치 의무
뉴질랜드| 노영례| 뉴질랜드의 모든 임대 주택은 2019 년 7 … 더보기
조회 5,855 | 댓글 3
2017.10.06 (금) 14:52
796 오클랜드 주택 가격, 약 4만 달러 오른 것으로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최대의 부동산 회사인 바풋 앤 톰슨의… 더보기
조회 3,929 | 댓글 1
2017.10.05 (목) 10:09
795 총선일 다가오면서, 주택 정책이 중요한 사안
뉴질랜드| KoreaPost| 총선일이 다가오면서 주택 가격 안정과 오클랜드… 더보기
조회 3,499
2017.09.11 (월) 09:16
794 국민당, 첫번째 주택 구입자에게 보조금 두 배로...
뉴질랜드| 노영례| 빌 잉글리쉬 총리는 국민당이 첫번째 주택 구매… 더보기
조회 4,311
2017.09.10 (일) 13:18
793 양도 소득세 찬성하는 사람들 더 많아
뉴질랜드| KoreaPost| 양도 소득세에 대한 지지자들이 반대하는 사람들… 더보기
조회 2,344
2017.09.08 (금) 09:53
792 오클랜드 주택 매매 가격 만 달러 정도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정치적으로 쟁점이 되고 있는 오클랜드 주택 분… 더보기
조회 5,240 | 댓글 3
2017.09.06 (수) 09:09
791 2001년부터 NZ순수이민자 통계, 6만 명 정도 축소돼
뉴질랜드| KoreaPost| 2001년부터 뉴질랜드의 순수 이민자에 대한 … 더보기
조회 2,269 | 댓글 2
2017.09.05 (화) 08:42
790 오클랜드 주택 시장의 열기, 다른 지역으로 이동
뉴질랜드| KoreaPost| 얼마 전까지 뜨거웠던 오클랜드 주택 시장의 열… 더보기
조회 2,155
2017.09.04 (월) 09:32
789 오클랜드에서 50만 달러 미만의 집 사기 힘들어
뉴질랜드| 노영례| 오클랜드에에서 50만 달러 미만의 집을 사기가… 더보기
조회 2,715
2017.09.03 (일) 21:14
788 이주민 증가로 뉴질랜드 총 인구 479만명 도달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통계청은 최근 5년간 뉴질랜드로의 순… 더보기
조회 2,031
2017.09.02 (토) 17:52
787 5년 이래 주택 가격 상승 속도 가장 느려
뉴질랜드| KoreaPost| 겨울 그리고 은행의 대출 제한, 선거, 중국의… 더보기
조회 1,641
2017.09.01 (금) 09:09
786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 개발,내년까지 가장 호황
뉴질랜드| KoreaPost| 아파트와 다세대 주택 개발 업종이 9.2%의 … 더보기
조회 1,973
2017.08.28 (월) 10:53
785 75% 유권자들, 정부가 저렴한 주택 많이 지어야 한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4분의 3 이상의 뉴질랜드인들은 정부가 저렴한… 더보기
조회 1,192
2017.08.28 (월) 09:17
784 ‘2017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오클랜드 8위. 1위는.…
뉴질랜드| KoreaPost| 영국 경제 분석기관 EIU(Economist … 더보기
조회 5,032 | 댓글 1
2017.08.24 (목) 19:40
783 [총리칼럼] 지속적인 일자리와 주택 증가 속 뉴질랜드 국민들을 위한 공약…
뉴질랜드| KoreaPost| 좋은 정부란, 뉴질랜드 국민들에게 중요한 사안… 더보기
조회 1,640 | 댓글 3
2017.08.16 (수) 14:12
782 주택담보대출 비율 완화하기에는 아직 너무 일러
뉴질랜드| 노영례| 주택담보대출(Loan to Value) 비율을… 더보기
조회 1,396
2017.08.15 (화) 20:39
781 노숙자 증가, 10년 이내 임대주택 건설 추가 필요
뉴질랜드| KoreaPost| 노숙자들이 늘어나면서 앞으로 십 년 이내에 2… 더보기
조회 964
2017.08.15 (화) 09:26
780 많은 키위들, 부채에 대한 우려
뉴질랜드| KoreaPost| 키위 세 명 중 한 명은 자신들이 열심히 일한… 더보기
조회 2,071
2017.08.14 (월) 08:52
779 오클랜드 부동산 열기, 근본적인 대책 필요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뜨거웠던 부동산 열기는, 부동산이 … 더보기
조회 1,752
2017.08.11 (금) 08:55
778 오클랜드 부동산 열기, 근본적인 대책 필요하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뜨거웠던 부동산 열기는, 부동산이 … 더보기
조회 3,908
2017.08.11 (금) 08:55
777 뉴질랜드 달러, 약간의 하락세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달러가 미국과 북한과의 긴장감이 고조… 더보기
조회 1,668
2017.08.10 (목) 09:04
776 오클랜드 임대주택 수익, 3년 만에 올라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임대 주택의 수익성인 랜드로드의 수익… 더보기
조회 1,710
2017.08.09 (수) 11:09
775 오클랜드 주택 시장, 7년 이래 가장 조용한 7월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이 지난 7년 동안 가장 … 더보기
조회 2,268
2017.08.04 (금) 08:23
774 오클랜드 주택시장, 지난 3개월 성장세 멈춰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이 지난 3개월 동안 성장… 더보기
조회 1,649
2017.08.02 (수) 09:00
773 주택 매물 급격하게 줄고 있어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운 주택 매물이 나타나지 않는다면, 뉴질랜… 더보기
조회 2,891
2017.08.01 (화) 09:06
772 식어가는 부동산 시장, 에이전트 커미션 할인 경쟁
뉴질랜드| KoreaPost| 식어가는 부동산 시장에서 부동산 에이전트들은 … 더보기
조회 6,001 | 댓글 2
2017.07.31 (월) 09:18
771 뉴질랜드 전역에서 임대료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Trade Me는 전국적인 임대료 관련 데이터… 더보기
조회 3,302
2017.07.24 (월) 13:17
770 오클랜드 신규주택단지, 좀더 높은 세금과 수도요금
뉴질랜드| KoreaPost| 새로이 조성된 신규 주택 단지 내의 주택을 구… 더보기
조회 1,726
2017.07.24 (월) 08:59
769 이자율 급한 인상 필요 없다고...
뉴질랜드| KoreaPost| 6월말까지의 지난 2/4 분기 동안 소비자 물… 더보기
조회 1,962
2017.07.19 (수) 08:55
768 오클랜드 1,216개 신규 아파트 건설, 아파트 건설붐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의 중심부CBD 지역에 6억 달러 가치… 더보기
조회 1,403
2017.07.18 (화) 09:11
767 오클랜드 카운실, 신규 주택 건설로 3억 달러 지원받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1만 5백 채의 신규 주택 … 더보기
조회 2,450
2017.07.12 (수) 09:42
766 오클랜드 주택 가격, 겨울 들어 위축 또는 현상 유지
뉴질랜드| KoreaPost| 가을과 초겨울을 지나면서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 더보기
조회 3,749
2017.07.05 (수) 09:06
765 오클랜드, 아메리카스 컵 개최시 아파트 가격 상승
뉴질랜드| 노영례| 차기 아메리카스 컵 대회가 와이테마타 하버에서… 더보기
조회 2,989
2017.06.29 (목) 10:14
764 뉴질랜드 인구 2,100년에는 610만으로 늘어날 것이라 전망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인구가 100년안에 600만 명을 넘… 더보기
조회 2,316
2017.06.26 (월) 08:15
763 정부 투자 부양책, 건설 부문 힘입어
뉴질랜드| 노영례| 정부가 향후 4년간 $32.5 billion를… 더보기
조회 1,440
2017.06.24 (토) 14:27
762 주택 매매 30% 감소, 첫 주택 구매자 가장 큰 타격 입어
뉴질랜드| 노영례| 중앙 은행은 주택담보대출비율 규제가 오클랜드 … 더보기
조회 4,246
2017.06.24 (토) 09:42
761 오클랜드 도심 지하 관통 지하철 공사, 첫번째 기초 작업 완료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도심을 지하로 관통하는 34억 달러 … 더보기
조회 3,060
2017.06.23 (금) 10:02
760 은행 이자율,오를 조짐 나타나
뉴질랜드| KoreaPost| 은행 이자율이 오늘 있을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 더보기
조회 6,082 | 댓글 6
2017.06.22 (목) 10:09
759 키위달러, 향후 12개월간 미 달러에 강세 예상
뉴질랜드| KoreaPost| 키위 달러가 앞으로 12개월 동안은 미 달러 … 더보기
조회 3,503
2017.06.15 (목) 10:44
758 오클랜드 주택 가격 상승폭, 전국 상승폭보다 낮아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주택 가격의 상승폭이 전국의 주택 가… 더보기
조회 2,359 | 댓글 1
2017.06.15 (목) 10:40
757 오클랜드 향후 30년간 100만명 증가, 주택계획 발표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카운실은 향후 30년간 인구가 100… 더보기
조회 2,082
2017.06.13 (화) 09:10
756 지난 4~5월 사이 오클랜드 평균 주택 가격 상승
뉴질랜드| KoreaPost| 지난 4월에서 5월사이 오클랜드의 평균 주택 … 더보기
조회 3,855 | 댓글 2
2017.06.07 (수) 08:48
755 정부, 오클랜드 도로사용료 도입 제안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이번 주에 오클랜드의 도로 정체 현상을… 더보기
조회 4,859 | 댓글 13
2017.06.05 (월) 21:01
754 오클랜드 지역, 저가형 주택 이제 거의 사라져
뉴질랜드| KoreaPost| 오클랜드 지역에 저가형 주택이 이제는 거의 사… 더보기
조회 3,071
2017.06.05 (월) 09:40
753 뉴질랜드 주택 82%,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들이 구입
뉴질랜드| KoreaPost| 뉴질랜드 주택의 82% 정도는 시민권자 또는 … 더보기
조회 6,712 | 댓글 10
2017.06.02 (금) 08:38
752 전국적으로 주택 시장 냉각 계속
뉴질랜드| 노영례| 6월 1일 본격적인 겨울 시즌으로 접어들면서 … 더보기
조회 4,208 | 댓글 2
2017.06.01 (목) 23:04
751 오클랜드, 매일 열 한채의 새주택을...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앞으로 3년 동안 오클랜드 지역에 매일… 더보기
조회 1,936
2017.06.01 (목) 16:17
750 호주의 외국인 주택소유자 양도 소득세 부과,키위는 예외
뉴질랜드| KoreaPost| 제리 브라운리 외교부 장관은 호주 정부의 외국… 더보기
조회 3,004
2017.05.24 (수) 09:20
749 정부 발표 오클랜드 주택 공급 주요 지역은?
뉴질랜드| KoreaPost| 마운트 로스킬, 파파쿠라, 뉴 린 그리고 글렌… 더보기
조회 3,521
2017.05.18 (목) 09:15
748 정부, 새로운 주택 계획 발표하자 노동당도...
뉴질랜드| KoreaPost| 정부는 어제 오클랜드 주택 시장에 대하여 정부… 더보기
조회 2,413
2017.05.17 (수) 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