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뒤에 테리우스’ 손호준, 럭셔리 대표님의 이중생활? ‘궁금증 UP’

KoreaPost 0 240 2018.09.12 20:37

 

(한국=getitk.com)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 손호준이 은밀한 이중생활을 예고하고 있다.

오는 9월 말 첫 방송을 앞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내 뒤에 테리우스’(극본 오지영/ 연출 박상훈, 박상우/ 제작 MBC, 몽작소)는 사라진 전설의 블랙 요원과 운명처럼 첩보 전쟁에 뛰어든 앞집 여자의 수상쩍은 환상의 첩보 콜라보를 그린다.

손호준은 극 중 진용태 역을 맡아 나쁜 남자인 듯 아닌 듯 묘한 마성의 매력을 예고하고 있다. 그는 공식적으로 명품 수입샵 J인터내셔널의 대표지만 비공식적으로는 아무도 모르는 비밀스러운 업무를 수행, 극에 미스터리한 긴장감을 불어넣는 인물.

공개된 사진 속에는 럭셔리한 수트룩을 벗은 손호준(진용태 역)의 내츄럴한 일상이 포착됐다. 남성미가 느껴지는 탄탄한 피지컬과 구릿빛 피부 그리고 땀으로 인해 살짝 젖은 앞머리가 한층 섹시미(美)를 배가해 여성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들고 있다.

뿐만 아니라 벤치에 앉은 그의 옆에 또 다른 누군가 자리해 의문을 증폭시킨다. 두 사람의 모습에서 마치 조심스럽게 접선을 하는 듯 미묘한 거리감과 수상한 기류가 느껴지기 때문. 진용태(손호준)가 만난 남자의 정체와 그가 은밀하게 꾸미는 빅 픽쳐의 전말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사라진 블랙 요원 김본(소지섭)과 평범한 경단녀 고애린(정인선) 역시 그의 검은 계획과 얽혀있는 것인지, 머리부터 발끝까지 수상함으로 가득한 악당(?) 진용태의 활약이 기다려진다.

이처럼 손호준의 치명적인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MBC ‘내 뒤에 테리우스’는 오는 9월 말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MBC ‘내 뒤에 테리우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주)웰컴뉴질랜드
뉴질랜드 여행, 북섬여행, 남섬여행, 패키지여행, 호주여행, 피지여행, 맞춤여행, 자유여행, 단체여행, 개별여행, 배낭여행, 현지여행, 호텔예약, 투어예약, 관광지 예약, 코치예약, 버스패스, 한 T. 09 302 7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