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칼럼 지난칼럼
오소영
박종배
정석현
정동희
한일수
정윤성
크리스티나 리
Shean Shim
송영림
김준
엔젤라 김
오클랜드 문학회
박현득
박명윤
김영안
Mina Yang
써니 림
여디디야
강명화
새움터
수선재
휴람
봉원곤
마리리
김임수
이윤수
조성현
박기태
유영준
성태용
김철환
피터 황
Jane Jo
신지수
오즈커리어
Jessica Phuang
김수동
박승욱경관
최성길
동진
이동온
김지향
이현숙
한 얼
빡 늘
CruisePro

오버워치 - 2016년 최고의 화제작

빡늘 0 413 2017.11.08 17:16

 빡늘의 게임 잡담소 (22)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

4ed7713fc3a24c3e4fb51a281b0a6c43_1510114
 

<디아블로>, <워크래프트>, <스타크래프트> 등으로 세계 굴지의 게임사 중 하나로 꼽히는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여태까지 게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굵직한 명작들을 만들어낸 그들이 2016년, 또 하나의 화제작을 발표했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지만 누구도 그 성공을 부정할 수 없을 게임 - 바로 <오버워치>다.  

 

<오버워치>는 하이퍼 FPS로, <리그 오브 레전드>, <사이퍼즈> 등과 비슷하게 다양하게 제공되는 캐릭터 (‘영웅’이라고 불 린다) 중 하나를 골라 게임에 임한다. 다른 유저들과 맞붙는 ‘빠른 대전’, 독특한 규칙으로 색다르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아케이드 모드’, 게임 내 순위를 정하는 치열한 ‘경쟁전’등 여러가지 게임 모드를 골라 플레이할 수 있으며, 유저들은 여섯 명이 한 팀이 되어 협동전을 펼치게 된다. 

 

온라인 게임이 으레 그렇지만, 팀원 한 명 한 명의 존재가 승부를 좌우하는 영향이 큰만큼 개인의 실력만이 아니라 협력심, 팀플레이 등이 중요한 것은 당연지사다. 

 

이런 종류의 온라인 게임은 과거에도 있어왔고, 현재에도 넘치도록 많으며, 앞으로도 끊임없이 계속 생성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버워치>는 발매 직후 엄청난 인기를 끌며 순식간에 각종 인기 순위에 1위로 떠올랐다. 평론가들에게 우수한 점수를 받은 것은 물론이거니와 총 수익은 2017년 1분기 기준으로 10억 USD를 돌파했으며, 집계된 플레이어 수만 해도 2017년 10월 기준으로 약 3500만명이다. 

 

기존에 많은 성공작을 내보였던 블리자드의 기준으로도 이례적으로 빠른 성장과 어마어마한 인기를 자랑하는 기록이다. 이렇게나 열성적인 팬 베이스를 끌어모은 <오버워치>의 비결은 무엇일까. 

 

제일 먼저 뽑을 수 있는 특징은 <오버워치>의 짧은 플레이 타임, 뛰어난 그래픽과 게임성에 있다. 대전 한 판이 길어야 10분을 넘지 않으며, 단순하고 직선적인 승부 방식 덕분에 (수비/ 공격으로 나뉘어 철저히 상대팀을 배제하는 등) 플레이 방법을 이해하는 것이 비교적 쉽다. 

 

뛰어난 활약을 보여준 플레이어의 경우 ‘최고의 플레이’(영문명 ‘Play Of The Game’) 라 는 특유의 시스템을 통해 대전 종료 직후 모두에게 재현 영상처럼 다시 보여줌으로서 플레이어 개개인의 사기를 고무시킨다. 

 

조작 방식도 단순한 편인 데다 만화적이면서도 - 그렇다고 해서 디테일을 날린 것도 아닌 - 뛰어난 그래픽 덕분에 3D 멀미가 상대적으로 덜하다. 덕분에 FPS 초보들도 상당히 쉽게 적응 할 수 있었다. 

 

재미있는 점은 사실 블리자드는 처음부터 <오버워치>라는 게임을 만들려고 했다는 게 아니라는 사실이다. 본래 블리자드는 <타이탄>이라는 프로젝트 가칭 하에 새로운 MMOG를 만들려 했으며, 그 기획은 2007년부터 진행되어 왔다. 

 

그러나 팀 내 개발자들 간의 의견 차이, 그리고 당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의 성공에 고취되어 있던 제작자들의 충돌 등, <타이탄>의 개발은 결코 순조롭지 못했다. 

 

결국 난항을 겪던 해당 프로젝트는 취소되었으나 이때의 경험을 바탕으로 <오버워치>가 탄생했으며, <타이탄> 제작 과정에서 나왔던 디자인과 아이디어 부산물들이 일부 재활용되기도 했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란 말이 딱 들어맞은 셈이다. 

 

단순히 게임을 즐기는 플레이어만이 아니라 게임과 관련된 모든 미디어를 꾸준히 소비하고 사랑하는, 유독 거대한 팬 베이스 또한 <오버워치>의 특징인데, 이렇게 많은 팬들을 매혹시킨 비결 중 하나는 단연코 <오버워치>의 세계관과 캐릭터들이다. 

 

필자는 다음 연재편에 이어 <오버워치>의 세계관을 좀 더 자세히 설명하고자 한다. (다음 칼럼에 계속)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홍길동투어
뉴질랜드 남북섬 투어 전문 여행사(8/12/23인승 다수 차량 보유)가족, 친지, 모임, 동호인, 신혼여행 및 어학연수팀 등 투어뉴질랜드 여행, 현지 여행사, 홍길동, 남섬, 북섬, 반지의 제왕, 호빗, T. (09)625-6789
코리아포스트 / The Korea Post
교민잡지, 생활정보, 코리아포스트, 코리아타임즈 T. 09 3793435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프린세스 메이커 - 디지털 육아일기

댓글 0 | 조회 346 | 2018.01.16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육아는 겪어본 사람만… 더보기

엘더 스크롤 V: 스카이림

댓글 0 | 조회 416 | 2017.12.19
■ RPG계 희대의 명작♣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결말,반전 요소 등을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 더보기

오버워치의 역사 - 下

댓글 0 | 조회 558 | 2017.12.05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창설 이후 20년… 더보기

오버워치의 역사 - 上

댓글 0 | 조회 571 | 2017.11.22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오버워치>… 더보기
Now

현재 오버워치 - 2016년 최고의 화제작

댓글 0 | 조회 414 | 2017.11.08
빡늘의 게임 잡담소 (22)♣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 더보기

롤러코스터 타이쿤-중독성 강한 추억의 게임

댓글 0 | 조회 802 | 2017.10.26
경영 시뮬레이션 게임은 썩 잘 알려졌거나 인기 많은 장르는 아닐지도 모른다. 그러나 그 중에서 즐기는 장르를 불문하고 게이머라면 누구나 한 번은 꼭 해봤을 법한 고전 명작이 있다는… 더보기

악몽으로 되살아난 추억 속 캐릭터

댓글 0 | 조회 577 | 2017.10.11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 벤디와 잉크 기계… 더보기

Life Is Strange - 인생은 요지경

댓글 0 | 조회 362 | 2017.09.26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90년대에 ‘세상… 더보기

매스 이펙트 시리즈 - 고난을 넘어 별들로

댓글 0 | 조회 317 | 2017.09.12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많은 이들에겐 생소할… 더보기

DEAD BY DAYLIGHT - 협동 혹은 죽음

댓글 0 | 조회 758 | 2017.08.22
많은 이들에게 호러 게임은 혼자서만 할 수 있는 장르라는 편견이 있을지도 모른다. 고독하기에, 그래서 의지할 데 없는 혼자라서 오는 공포감은 인간의 원천적인 두려움 중 하나이기 때… 더보기

폴아웃: 뉴 베가스 - 세기말 배달부의 전설

댓글 0 | 조회 843 | 2017.08.08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그다지 멀지 않은… 더보기

포탈- 죽기 아니면 퍼즐 풀기

댓글 0 | 조회 326 | 2017.07.25
퍼즐은 좋아하지만, 단순한 퀴즈나 조각 맞추기, 2D 플랫폼은 시시하다? 독창적인 아이디어, 뛰어난 스토리, 매력적인 등장인물들로 무장한 풀 3D 퍼즐 게임이 여기 있다.다름 아닌… 더보기

게임 속 최강의 캐릭터들 - 下

댓글 0 | 조회 513 | 2017.07.11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7. <스타… 더보기

게임 속 최강의 캐릭터들 - 中

댓글 0 | 조회 422 | 2017.06.27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4. <데드 … 더보기

게임 속 최강의 캐릭터들 - 上

댓글 0 | 조회 446 | 2017.06.13
♣ 본 칼럼은 이 글이 다루는 게임의 주요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누설하는 내용을 포함하므로 스포일러를 원하지 않는 분들에겐 일독을 권하지 않습니다 ♣​​각양각색의 게임 … 더보기

심즈 - 삶이라는 게임​

댓글 0 | 조회 432 | 2017.05.23
많은 게임 매니아들에게 게임은 지치고 피곤한 일상으로부터의 도피처로 여겨진다.잠시나마 근심걱정을 잊을 수 있는, 혹은 현실에선 결코 되지 못할 내가 될 수 있는 탈출구. 하지만 그… 더보기

드래곤 에이지: 오리진 - 정통 판타지 RPG의 귀환

댓글 0 | 조회 679 | 2017.05.09
정통 D&D 룰의 RPG (Role-Playing Game; 게임 내 캐릭터가 곧 주인공의 분신이 되어 역할을 수행하는 게임 종류)가 쇠퇴해가던 2000년대 후반, RPG의… 더보기

레이어스 오브 피어 - 초상화 속의 심연

댓글 0 | 조회 999 | 2017.04.26
“감정이 담긴 모든 초상화는 모델이 아닌, 화가 자신의 초상화이다.”오스카 와일드의 <도리언 그레이의 초상>에서 등장하는 구절이다. 그리고 동시에 공포 게임 <레이… 더보기

디스아너드 - 입맛대로 복수하기

댓글 0 | 조회 599 | 2017.04.12
<복수는 모든 것을 해결해준다(Revenge Solves Everything)> 이라는 단순하면서도 살벌한 명제를 내세운 게임 <디스아너드(Dishonored)&g… 더보기

압주 - 가장 가까운 미지의 세계

댓글 0 | 조회 704 | 2017.03.22
지구의 70%를 차지하지만 우리가 탐사한 면적은 채 5%조차도 되지 않는다는 바다. 무엇보다도 가깝지만 우주보다도 감히 알 수 없는 이 신비로운 공간을 바닥까지 샅샅이 탐험해볼 수… 더보기

To The Moon - 꿈에서라도 다시 만나길

댓글 0 | 조회 575 | 2017.03.08
<유메닛키>의 성공 이후, 그와 같은 호러/미스테리류의 인디 게임이 주르르 출시되며 8-비트 RPG 쯔꾸르는 공포 게임에 최적화된, 전용 툴이라는 인식이 생겨버렸다. 그… 더보기

더 패스 - 몽환과 현학적인 공포

댓글 0 | 조회 506 | 2017.02.22
“할머니 댁으로 가거라. 그리고 절대 길에서 벗어나지 마라 (Go to Grandmother’s House. And Stay on the Path).” 유명한 동화 빨간 모자에 나… 더보기

유메닛키-방에 갇힌 소녀는 식칼의 꿈을 꾸는가?

댓글 0 | 조회 1,264 | 2017.02.09
8~90년도의 닌텐도, 패미컴이 내놓은 8비트 그래픽 게임들을 기억하는가? 아기자기할 수 밖에 없었던 비주얼, 삑삑거리는 - 어떻게 들으면 귀엽고, 어떻게 들으면 귀에 거슬리는 -… 더보기

20년의 툼레이더 이야기 - 下

댓글 0 | 조회 637 | 2017.01.25
<언더월드> 발매로부터 약 2년 가까이 시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스퀘어 에닉스로부터 아무런 소식이 없자 팬들은 점차 불안해 하기 시작했다. 개발이 또다시 난항에 처한 … 더보기

20년의 툼레이더 이야기 - 中

댓글 0 | 조회 627 | 2017.01.10
‘툼레이더 4: 마지막 계시록’(1999) 또한 전작들과 크게 달라지지 않은 패턴을 가지고 돌아왔다. 동작 추가와 좀 더 나아진 그래픽을 제외한다면 여전히 차이점은 찾아보기 힘들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