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칼럼 지난칼럼
오소영
박종배
정석현
정동희
한일수
정윤성
크리스티나 리
Shean Shim
송영림
김준
엔젤라 김
오클랜드 문학회
박현득
박명윤
김영안
Mina Yang
써니 림
여디디야
강명화
새움터
수선재
휴람
마리리
김임수
이윤수
조성현
박기태
유영준
성태용
김철환
피터 황
Jane Jo
조석증
신지수
오즈커리어
Jessica Phuang
김수동
최성길
동진
이동온
김지향
이현숙
한 얼
박승욱경관
빡 늘
CruisePro
봉원곤

Kawiti 동굴과 마오리 가족

김태훈 0 1,813 2005.09.29 13:49
남편이 아내에게 폭력을 휘두른다면 어떻게 할까? 아마 법원이나, 친정, 친구 집에 갈 것이다. 그럼 옛날 여인들은 어떻게 했을까? 카위티(Kawiti) 동굴에 가 보면, 여러 답안중 하나의 해답을 알 수 있다.
  
이 동굴은 약 300년 전에 이 지역에 살던 여인이 남편의 폭력을 피해 이 동굴로 숨어 들어가 감자, 고구마, 장어 등을 구워먹고 1년간이나 숨어서 살던 동굴이다. 실제로 동굴에 들어가 보면, 그 깜깜한 내부에서 어떻게 살았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입구에 가면 이 카위티 부족의 일원인 에드워드 카위티 할아버지가 매표소에서 표를 팔고 있다.

이 소박하게 생긴 할아버지는 근처의 땅 80만평을 소유한 농장주 이기도 하다. 동굴 입구부터 기묘하게 생긴 석회암들이 잔뜩 서 있고, 동굴 주위의 잔디는 아주 깨끗하게 관리되어져 있다. 입구에서 10달러를 내면, 젊은 가이드가 동굴로 안내를 해 준다. 동굴에는 전기 시설이 전혀 되지 않았기 때문에 가이드가 준비된 등을 가지고 들어간다.

입구 내부에는 엘비스 프레슬리, 리사 마리(엘비스 프레슬리의 딸), 마이클 잭슨이 살고 있다. 이 멋진 이름을 가지고 있는 친구들은 바로 민물 장어이다. 어린이 종아리 만큼 굵은 이 장어들은, 사람을 좋아해서 가까이 가도 도망가지 않는다. 에드워드 씨가 조그만 과자 부스러기를 던져주자, 수면 위로 고개를 내민다. 계속 내부로 들어가면, 기묘한 석순과 종유석이 가득하다.
  
100년에 겨우 2.5센티 정도 자라는 이 내부는 온갖 생명체의 모습이 들어가 있다. 석회석과 물방울로 인해 만들어진, 악어, 코끼리, 곰, 레게 파마머리, 아이스크림 콘 등 재미 있는 모습들이 있다. 그 속으로 더 들어가면, 드디어 밤하늘의 별처럼 가득한 글로우 웜이 잔뜩 붙어 있다. 이 벌레는 실제로는 날개가 달린 성충의 애벌레 형태의 모습이고, 이 상태로 동굴 속에서 4-5년을 살다가, 성충이 되면, 입이 없어 교미 후 바로 굶어 죽게 된다.

빛을 내는 이유는 먹이를 잡기 위함이고, 밤이 되면, 낮 보다 2-3배 가량 더 밝은 빛을 내게 된다. 환기가 잘 되는 시원한 동굴 내부에만 살고, 소음이나, 밝은 빛을 비추면, 이 벌레의 생태에 지장을 초래하게 되므로 조심해서 관찰 해야 한다. 동굴 밖으로 나오면, 산 속의 기기묘묘한 바위와 숲을 지나 약 10분 정도 길을 따라 걸어나오면, 원래 출발한 장소로 나오게 된다. 입장료는 어른 10불이다.
  
여기서 조금 더 내려오면 Ruapekapeka pasite라는 전쟁 유물터가 나온다. 아무도 없는 산 위에 전쟁의 흔적을 그대로 간직한 대포와 그 터가 간직되어져 있다. 안으로 들어가면, 커다란 퓨리리 나무로 가는 짧은 트랙이 있다. 시간이 많지 않은 분들은 그냥 지나가도 된다.




www.campervan.co.kr 제공

뉴질랜드에 대한 더 많은 여행정보를 보시려면
(주)  INL에서 제공한 아래와 같은 재미난 정보와 동영상이 있습니다.

1. ‘허영만과 뉴질랜드 28일 여행기
http://blog.paran.com/hym

2. KBS 1 , 일요 다큐 ‘산’ 4 회
통가리로 국립공원, 타라나키 국립공원 (2006년 5월 말 방영)
마운트 쿡 볼 파스 (2006년 4월 9일 방영)
험프리지 트랙 (2006년 4월 16일 방영)
http://www.kbs.co.kr/1tv/sisa/docu_mountain/vod/index.html

3. DMB Channel : U1 (공중파 DMB)
“캠퍼밴 타고 익스트림 뉴질랜드 여행” 12 편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3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4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5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6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7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8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59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60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61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62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63
http://vod.naver.com/detail.do?contentId=CP0170000002&subMenu=null&contentNo=64
        
4. 혹은 네이버에서 '김태훈, 뉴질랜드 캠퍼밴'을 찾아 보세요.
이상 입니다. 리플 많이 달아 주세요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KS Trans Co. LTD (KS 운송 (주))
KS TRANSPORT / KS 운송 (YEONGWOONG Co. Ltd) T. 0800 479 248

Wenderholm Regional Park

댓글 0 | 조회 2,417 | 2005.09.29
사람마다 어릴 때의 아름다운 기억들이 있을 것이다.나는 그 중에 아버지가 누워서 두 다리와 두 팔로 기둥을 만드시고, 이불의 네 모서리를 들어 만들어 주신 이불텐트가 기억난다. 그… 더보기

Pakiri Beach

댓글 0 | 조회 2,309 | 2005.09.29
뉴질랜드는 아름다운 바다의 혜택을 그대로 받고 있는 나라이다. 모래사장의 피피조개와 바다에서 갓 잡은 싱싱한 생선을 생각만 해도 군침이 넘어간다. 하지만, 바다는 눈을 감고 그 푸… 더보기

어린이들과의 산행

댓글 0 | 조회 2,120 | 2005.09.29
좋은 자연 속을 자녀들과 함께 걷는 것은 참으로 좋은 투자이다. 어린이 들은 부모들과 함께 고생하며, 걸었던 그 시간들을 평생에 잊 지 않을 것이고, 또한 그들이 세상을 살아가는데… 더보기

Waipoua Forest

댓글 0 | 조회 1,540 | 2005.09.29
뉴질랜드의 숲 중에 이렇게 다양하고 특색있는 숲은 흔치않다. 타우포 주변의 인공조림은 너무 획일적 이고, 사람의 손이 많이 닿아 있어 나무 모양이 멋스럽지 않다. 로토루아의 Red… 더보기

아벨 태즈먼 국립공원→케이블 베이(Ⅰ)

댓글 0 | 조회 2,585 | 2010.03.23
숲 속에서 자는 밤은 쾌적하고 편안하다. 캠퍼밴 문을 여니 이슬을 머금은 찬 기운이 아침 햇살에 증기로 피어올라 숲 전체가 안개가 낀 것처럼 몽환적인 분위기다. 하우드 홀은 입구가… 더보기

케이프 브레트 트랙(Ⅳ)

댓글 0 | 조회 1,459 | 2005.09.29
약 2 시간 정도 오니 이정표가 보인다. 케이프 브레트 5hr 30min, 30분 정도 서둘러 온 것이다. 깊은 산속에서 이런 이정표를 보면 반가운 친구를 만난 듯이 위로가 된다.… 더보기

케이프 브레트 트랙(Ⅱ)

댓글 0 | 조회 1,437 | 2005.09.29
***** 라휘티(Rawhiti) ***** 라휘티로 가는 길은 꼬불꼬불한 산길을 한참이나 가야 한다. 필자가 사는 마을인 왕가레이(Whangarei)에서 1시간 30분 정도를 가… 더보기

케이프 브레트 트랙(Ⅰ)

댓글 0 | 조회 1,509 | 2005.09.29
세상을 살아가다 보면 어딘가로 떠나고 싶을 때가 있다. 이러한 마음은 너무 바빠 정신이 없거나, 견디기 어려운 슬픈 일이 닥쳤거나, 감당할 수 없는 일이 있을 때에 많이 든다. 아… 더보기

Ruapehu Summit(Ⅴ) - 영화‘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바로 그 산 -

댓글 0 | 조회 1,476 | 2005.09.29
************************************** 파레테타이통가 피크~화카파파 빌리지 ************************************** 하산… 더보기

Ruapehu Summit(Ⅲ) - 영화‘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바로 그 산 -

댓글 0 | 조회 1,825 | 2005.09.29
오전 9시 정각이 되자 리프트가 운행을 시작한다. 리프트 티켓(약 10,000원)을 구입하면 2구간을 지나 올라간다. 리프트를 타지 않고 도보로 오르게 되며 길 상태가 워낙 좋지 … 더보기

Ruapehu Summit(Ⅱ) - 영화‘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바로 그 산 -

댓글 0 | 조회 1,689 | 2005.09.29
***** 화카파파 빌리지~이위카우 빌리지 ***** 어제만 해도 구름에 덮여 보이지 않던 정상이 환하게 보인다. 루아페후 정상을 화산에 의해 손상돼 정상부가 삼각형이 아닌 왕관형… 더보기

Ruapehu Summit(Ⅰ) - 영화‘반지의 제왕'에 나오는 바로 그 산 -

댓글 0 | 조회 2,027 | 2005.09.29
통가리로 국립공원은 여러가지 기록을 가지고 있다. 우선 풍부한 지형적, 문화적인 특징을 가져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되어 있으며, 세계에서 두 번째로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곳이기도 하다… 더보기

Campbell Island(Ⅴ) - 잊혀졌던 준 남극지대의 섬 -

댓글 0 | 조회 1,742 | 2005.09.29
점심으로 물과 쥬스, 과일을 먹자 약간은 당황스러운 시간이 돌아왔다. 바로‘화장실’문제인데, 이 섬은 당연히 화장실이 없어 구석구석에 눈치껏 하는 방뇨는 허가되었지만 배변은 금지되… 더보기

Parry Kauri Park

댓글 0 | 조회 1,934 | 2005.09.29
피난 가듯이 운전을 무리하게 해서라도, 우선 목적 지에 도착하는 것이, 우리 한국사람의 여행하는 모습이다. 하지만, 집을 나선 순간부터 우리의 여행은 시작 된 것이고, 여행을 재미… 더보기

Goat Islands

댓글 0 | 조회 2,294 | 2005.09.29
산을 걸을 때면 아름다운 새들이 내 어깨에 올라 오고, 귀여운 동물들이 뒤를 졸졸 따라다닌다면, 어떨까? 바다에서 수영할 때면, 온갖 고기떼가 내 주위를 온통 둘러 싸고 따라온다면… 더보기

망가화이(Mangawhai)

댓글 0 | 조회 2,633 | 2005.09.29
'나푸이 족의 화이(Whai)족장의 물’이라는 뜻의 이 마을은 평범하지 않은 곳이다. 이 마을의 집 자체가 볼 거리이다. 뉴질랜드 여행을 시작하던 7년 전 본 망가화 이는 특이한 … 더보기

밤에 더 아름다운 꿈의 마을

댓글 0 | 조회 1,689 | 2005.09.29
1859년에 생긴 이 마을은 아마 그 이전부터 풍요로움 의 마을임에 틀림없다.“엄청 큰 음식 그릇”이란 느낌만으로도 푸짐한 뜻의 그 마을 이름이며(Kai-음식, Wak a-여물통이… 더보기

Matakohe 카우리박물관

댓글 0 | 조회 1,858 | 2005.09.29
뉴질랜드 북섬 만의 아이콘은 무엇일까? 필자의 여행 경험으로는 다음과 같다. 광활한 타우포 호수와 루아페후, 나우루호에, 동가리로 산, 로토루아의 펄펄 끓는 와이망구, 와이오타푸,… 더보기

루아카카, 와이푸

댓글 0 | 조회 1,947 | 2005.09.29
루아카카와 와이푸는 왕가레이에서 약 30-40분 가량 남쪽에 있는 작은 마을 들이다. 루아카카는 뉴질랜드를 대표하는 정유공장이 있고, 수십킬 로에 걸쳐 뻗어 있는 하얀 백사장과 수… 더보기

Whangarei(Ⅲ)

댓글 0 | 조회 1,768 | 2005.09.29
왕가레이의 촌스러운 이름은 여러가지 에피소드를 만든다. 한국에 방문했을 때 친구들이 어느 도시 에 사냐고 물었다. 나: 왕가레이에 살아 친구들: ‘너 뉴질랜드에서 산다고 하더니, … 더보기

왕가레이 (II)

댓글 0 | 조회 1,992 | 2005.09.29
Kauri 공장 카우리 나무 중에서도 4-5만년 전부터 땅속에 뭍여있던, Ancient Kauri만을 이용해서 여러 가지 아름다 운 작품을 만든다. 특히 카우리 시계가 유명한데, … 더보기

왕가레이(1)

댓글 0 | 조회 2,268 | 2005.09.29
살기 좋은 곳과 멋있는 곳은 따로 있다. 에베레스트 산이나 사하라 사막은 그 웅장함이나 거대함으로 보는 사람을 압도하는 곳이지만, 살기 좋은 곳은 결코 아니다. 살기 좋은 곳은 사… 더보기

현재 Kawiti 동굴과 마오리 가족

댓글 0 | 조회 1,814 | 2005.09.29
남편이 아내에게 폭력을 휘두른다면 어떻게 할까? 아마 법원이나, 친정, 친구 집에 갈 것이다. 그럼 옛날 여인들은 어떻게 했을까? 카위티(Kawiti) 동굴에 가 보면, 여러 답안… 더보기

스노 팜(Ⅲ) - 영화‘남극 일기’제작 현장 -

댓글 0 | 조회 1,631 | 2005.09.29
************************************* 허벅지까지 빠지는 눈밭 뚫고 트래킹 ************************************* 허벅지까… 더보기

Kerekeri

댓글 0 | 조회 1,623 | 2005.09.29
Kerikeri는 마오리 말로 파고 또 파고 계속 파라는 뜻이다. Keri는 파다. Kerikeri는 파고 또 판다. 는 뜻이다. 우리말로 '빨리'보다 '빨리빨리'가 더 강조인 것…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