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4] 체계적인 렌트 관리는

코리아타임즈 0 2,952 2005.09.29 14:32
최근 몇 년 동안 부동산시장 경기활성화로 인해 렌탈업은 황금 투자업으로 급부상하고 있으며  더불어 관리 또한 중요시되고 있다. 특히 투자를 목적으로 한 부동산매매가 성행하면서 해외에 거주하는 투자자들에게는 체계적인 렌트 관리가 필수사항이지만 생각만큼 그리 쉬운 것만은 아니어서 문제시되고 있다.

이런 골치거리를 해결하기 위해 집주인이 직접 관리를 하지 않고 'Property Manager'에게 관리를 위임하는 방법이 있는데 이는 과연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지 그리고 매니저로서의 갖추어야 할 자격요건 등에 관해 알아보기로 하자.
  
통상적으로 뉴질랜드는 집주인이 부동산이나 소유지를 직접 관리를 해 왔다. 그러나 점차적으로 이런 전통이 바뀌어 가고 있으며 집주인의 직접적인 관리나 책임이 줄어들고 부동산 매니저에게 복잡하고 까다로운 렌트 관 리를 맡기고 있는 추세이다.

현재 뉴질랜드는 부동산 업체들이 렌트집의 20% 정도를 관리를 하고 있지만 이웃 호주의 퀸스랜드나 뉴 사우스 웨일즈 주의 85%에 비하면 그리 높은 수치는 아니다.  
  
책임감있는 부동산 매니저로서의 조건
1. 현재의 렌트 시장현황 및 렌트 가격에 대한 정확한  평가와 진단이 가능한 자
2. 적합한 거주자를 선정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한 자
3. 모든 렌트, 임대와 관련된 서류를 완벽히 처리 능력할  수 있는 자(임대 계약서, 보증금, 자동이체, 연락처 등등)
4. 임대, 렌트 보증금은 'Ministry of Housing's Tenancy Service Centre'에서 관리를 하는 자
5. 정확하게 렌트비 징수를 하는 자
6. 연체금이 발생할 경우 적절한 대처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자
7. 렌트집에 대한 보수 및 정기적 수리 관리 를 철저히 하는 자
8. 정기적으로 렌트집을 검진하는 자
9. 집주인에게 매달 정확하게 렌트비 및 관 련 자료를 제공하는 자
10. 항상 현재의 렌트 시장에 대한 정확하 고 빠른 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자
11. 집주인의 회계연도를 위한 모든 영수증 이나 세금자료를 신속히 제공하는 자
  
위의 모든 조건을 완벽하게 갖춘 매니저를 찾는 것은 그리 쉽지 않기에 주위의 가까운 사람들의 의견이나 추천을 받아 신중히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보통 매니저에게 자신의 집을 맡기는 것은 상당한 위험성이 뒤따르는데 잘못된 관리자를 만났을 경우 자신이 렌트집을 관리하는 것보다 더한 골치거리가 된다.

예를 들어 매니저의 관리가 소홀하면 자신의 집이 손상이 되거나 렌트에 관련된 중요 자료들을 분실하고 과다한 렌트집 관리 비용 징수 등등 많은 고통이 있게 된다. 실제로 지난 2001년 면허증이 없는 부동산 업체의 부적절한 행동으로 많은 집주인들의 피해사례가 접수되기도 했다.

부동산 관리자(Property Manager)고용 비용은
평균적으로 렌트비의 7-10%(GST 불포함)를 지불해야 하지만 상황에 따라 15%까지 올라가기도 한다. 일반적인 과정은 부동산 매니저의 은행구좌에 렌트비가 입금되면 자동적으로 고용비용을 삭제하고 나머지 금액이 집 주인에게 지불되게 되며 가끔씩 부동산 매니저들이 렌트집에 대한 관리 비용이나 정기검진에 대한 비용을 별도로 요청하기도 한다.

Licensing(면허증)
REINZ(Real Estate Institute Of New Zealand)의 Graeme Woodley는 "부동산 관리자에 대한 특별한 면허증이나 학력이 요구되지 않어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앞으로는 반드시 수정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Ministry of Housing'에서는 관리자들에 대한 자격 조건을 강화하는 방안을 신중히 검토 중이다. REINZ에 따르면 인가된 부동산 업체에서 일하며 'Trust Account'에서 렌트비를 관리하는 부동산 매니저가 믿을 수 있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코리아포스트 / The Korea Post
교민잡지, 생활정보, 코리아포스트, 코리아타임즈 T. 09 3793435
동의한의원
환자를 최선을 다해 치료하는 한의원 ,믿음과 신뢰가 있는 한의원 T. 094197582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외국인 부정 진료 혜택 뿌리뽑겠다"

댓글 0 | 조회 3,264 | 2006.10.09
Auckland District Health Board 의장인 Wayne Brown가 이민부와 건강관련 서비스들이 공중보건 시스템에 바가지를 씌우는 부적합한 외국인들을 막는데 더 … 더보기

[341] 자동차 보험료 아끼기

댓글 0 | 조회 2,022 | 2006.09.25
자동차 보험의 필요성은 알지만 막상 보험에 가입하려 하면 회사마다 다른 방침들을 알지 못해 손해보는 경우가 있을 수 있다. 이번 조사에서는 회사마다 보험료의 현격한 차이가 남을 알… 더보기

오클랜드 8월 평균 집값 390,000에서 395,000으로 상승

댓글 0 | 조회 3,053 | 2006.09.20
뉴질랜드 평균집값이 7월에 $313,000였던 것이 8월에 $310,000으로 떨어졌다. 국내 부동산협회 회장 Howard Morley는 비록 평균금액은 떨어졌으나, 하루 판매량은… 더보기

[340] LCD TV, 자꾸만 싸진다

댓글 0 | 조회 1,792 | 2006.09.11
(그림:가장 경제적인 모델로 꼽힌 ACER AT3201W) 좋은 LCD TV를 찾는 것이 이젠 어렵지 않다. 이번 테스트에서 추천된 모든 모델들이 일 년 도 되지 않은 지난 실험의… 더보기

7월, 하우스 승인 숫자 16년안에 가장 많은 성장 보임.

댓글 0 | 조회 1,959 | 2006.08.31
빌딩 승인의 숫자가 7월에도 높은 수치로 나타나 경제학자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Statistics NZ에 의하면 30일 하우스 건축을 위한 승인 그리고 변경의 숫자가 16년안에 … 더보기

렌탈가격 5년간 평균 14% 상승

댓글 0 | 조회 1,237 | 2006.08.27
27일 발간된 헤럴드 선데이의 보고에 의하면, 렌탈 가격이 2001년부터 2006까지 14% 증가되었다고 보도하였다. 오클랜드 시내의 렌트비는 1~2%밖에 오르지 않았으나 오클랜드… 더보기

이민부의 해외 사전심사로 입국거절 6배 늘어나

댓글 0 | 조회 3,597 | 2006.08.25
3년전 승객 사전 심사제도 이후 뉴질랜드 입국심사에 거절당한 사람의 수가 6배나 늘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노동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03-2004년 113명이던 것이 작년 … 더보기

[339] 여행? 보험 들고 가세요

댓글 0 | 조회 1,401 | 2006.08.21
여행보험을 들고자 할 때 생각해야 할 것이 한 두 가지가 아니다. 어디까지 커버되는 보험상 품을 들어야 할 지에 대한 것은 어디로 가는지, 가서 무엇을 하는지 그리고 언제 가는지에… 더보기

오클랜드 부동산 가격 가이드

댓글 0 | 조회 3,237 | 2006.08.13
뉴질랜드 Herald on Sunday에서오클랜드 부동산 가격 가이드를 발표하였다. 이 자료를 보면 5년 기간 동안 가장 많은 상승을 보인 곳은 Onehunga지역으로 97.4%가… 더보기

한국인 이민 숫자 2년 연속 순감소

댓글 0 | 조회 3,019 | 2006.08.09
한국인 교민 숫자가 계속 줄어들고 있다는 사실이 정부 통계로 공식 확인되었다. 이는 Pansy Wong 국회의원실에서 이민부 통계를 인용하여 발표한 것으로, 정부 결산연도 기준 (… 더보기

부동산시장 안정

댓글 0 | 조회 1,602 | 2006.08.08
부동산 시장이 판매자, 구매자 모두에게 어떤 혜택없이 완전히 균형이 맞춰진 모습이라고 ASB은행 경제분석대표 Anthony Byett가 말했다. 지난 몇 분기동안 주로 판매자 위주… 더보기

[338] 잉크젯 프린터, 어떤 모델을 살까

댓글 0 | 조회 1,463 | 2006.08.07
가격과 품질을 프린터 고르는데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이 바로 '인쇄비'이다. 칼라 사진 한 장을 프린트 하는데 어떤 모델은 24센트,… 더보기

이민부 '위험한' 나라 출신 대상으로 묻지마 조사

댓글 0 | 조회 1,831 | 2006.08.06
이민부가 '위험한(high-risk)' 나라 출신 이민자들의 비자/퍼밋 신청시 특별히 촉각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는 테러리스트보다 불법체류자 가능성을 기초로 하… 더보기

[부동산 Q&A]-4 휠체어 진입로 설치 부담

댓글 0 | 조회 1,541 | 2006.07.24
Q. 서브 테넌트가 사용하는 건물 일부 공간에 휠체어 진입로를 설치하는 것은 누구의 비용으로 부담해야 하는 것인가. 건물 주인이 해야 하는 것인지 혹은 그 건물을 임대한 회사가 해… 더보기

[337] 택시 요금 손해보지 말자

댓글 0 | 조회 2,640 | 2006.07.24
택시가 섰다. 미터기를 확인하고 10달러를 꺼내려 한다. '잔돈은 됐습니다' 말하기도 전에 택 시기사가 미터기를 툭툭 치자 갑자기 요금이 `14달러로 뛴다. 현금이 더 없는 것을 … 더보기

지난해 새로들어온 이민자 수는 51,000명.

댓글 0 | 조회 1,976 | 2006.07.20
정부는 130,000 명의 임시 노동자들을 승인했고 지난해에 새로 이민 온이민자는 51,000명을좀 넘었다. 데이빗 컨라이프 이민 장관은 '6월에 51,236명이 새 이민자들이 들… 더보기

6월의 주택가격 2%오른 회복세.

댓글 0 | 조회 1,235 | 2006.07.18
6월의 주택가격이 2%올랐다. Real Estate Institute는 어제17일 뉴질랜드 주택 평균 금액이 5월달 보다 $5,000불 많은 $310,000이였으며, 오클랜드 가격… 더보기

집값상승 여전해

댓글 0 | 조회 1,689 | 2006.07.11
전국적으로 집값상승이 뚜렷한 가운데 내려올 기미가 안 보이고 있다.통계청에 의하면 6월까지 2/4분기의 주택 평균가격은 329,829달러였다. 매매가격은 지난 5개월간부동산 시장이… 더보기

[336] 환기 시스템의 설치

댓글 0 | 조회 1,649 | 2006.07.10
환기는 주거 생활의 필수 요소다. 이산화탄소를 빼고 산소를 대체해주는 기본적인 이유 외에도 눈에 보이지 않는 각종 화학 물질들과 연기들을 제거하고 온도와 습도를 조절하기 위해서도 … 더보기

[부동산 Q&A]-3 임대 만기와 건물 상해 보수

댓글 0 | 조회 1,261 | 2006.07.10
Q. 장기적으로 계약을 갱신해왔고 3년 전에 새로운 오클랜드 지역법 표준에 따라 계약을 다시 썼었다. 예전계약과 새로 만든 계약 둘 모두 사용기간 동안의 건물 손상을 회복하기로 되… 더보기

NZ부동산 시장 세계에서 두번째로 위험

댓글 0 | 조회 2,456 | 2006.06.26
뉴질랜드의 부동산 시작이 덴마크에 이어 세계에서 가장 위험하고 변동이 심한 것으로 OECD의 조사에서 밝혀졌다. OECD는 세계 17개국의 부동산 시장을 연구 분석한 결과, 뉴질랜… 더보기

[부동산 Q&A] 2 - 임차인 파산과 렌트비

댓글 0 | 조회 1,775 | 2006.06.26
Q. 빌딩을 소유하고 있다. 3년 동안 한 회사 사무실로 임대해 주었는데 첫해에는 임대료를 잘 내었는데 갈수록 회사가 어려워져 마지막 연도가 되어서는 거의 임대료를 받지 못했고, … 더보기

[335] 오일 히터 고르기

댓글 0 | 조회 2,387 | 2006.06.26
오일히터는 전기장판과 함께 겨울나기를 위한 또 다른 필수품이다. 바닥난방이 발달하지 않 은 뉴질랜드에서 오일히터를 잘 활용하면 차 가운 실내공기 때문에 고생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더보기

뉴질랜드를 떠나는 이민자 수 10년안에 두배로 증가

댓글 0 | 조회 3,309 | 2006.06.23
1년 이상 뉴질랜드에 거주하고 뉴질랜드를 떠나는 이민자들의 수가 지난 10년 안에 두 배로 늘어났다. 오클랜드에서 열린 이민 컨퍼런스에서 와이카토 대학의 이민 연구가인 Richar… 더보기

5월 집매매, 판매수 많았고 판매기간 길어져

댓글 0 | 조회 1,682 | 2006.06.20
5월 집매매가 4월에 비교할 때 27%더 많은 판매를 보였다. Real Estate Institute의 19일 통계를 보면 5월에 9,642채가 뉴질랜드 전역에서 매매가 되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