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1] 최고의 전자제품 브랜드는?

코리아타임즈 0 2,446 2005.09.29 14:30
-Audio visual & Kitchen and laundry편-

뉴질랜드에서 가장 일반적인 'Fisher & Paykel'사의 'Dishwasher(식기세척기)'는 소비자들 사 이에서 인기있는 제품중의 하나이며 'Twin-dr awer'시스템으로 이루어져 있고 가장 많이 팔리는 제품 이기도 하다.

하지만 최근의 한 조사에서 지난 3년 동안 팔린 'Fisher & Paykel'사의 'Dishwasher' 중 25%가 한번 이상 수리를 했던 것으로 드러났으며 2001년 이전 제 품들에서는 더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또한 'Dishwasher'는 다른 전자제품들과 비교해서 비교적 수리가 많이 필 요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호부터 2회에 걸쳐 각 전 자제품별로 고장수리가 필요없는 브랜드 순으로 순위를 매기고 특징들을 살펴보기로 하자.

◈ Audio-Visual
1) TV
TV는 타전자제품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치인 91%가 수리가 전혀 필요하지 않을 정도로 믿을 수 있는 제품들 이 많았는데 문제점으로는 화면이 흐려지는 등의 화면장 애가 가장 흔한 것으로 나타났다.

2) VCR
Panasonic제품이 1998 년 이후로 최고의 자리를 지키고 있으며 평균 88%가 잔고장이 한번도 없었 던 것으로 밝혀졌다. 여기 에는 어린이들의 장난으로 인한 고장은 제외시켰으며 고장은 'Loading'과 'Ejecti ng'부분이 가장 많았다.

3) DVD
DVD플레이어는 VCR에 비해 여전히 사용빈도가 많지 않은 편이지만 빠르 게 성장을 하고 있는 것으 로 밝혀졌다. 특히 2002년 12월부터 1년 사이에 판 매률은 141%나 증가했는 반면에 VCR은 단지 19%에 그쳤다. 브랜드별로 커다란 차이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Samsung'제품이 가장 뛰어난 것으로 조사되었다.

After-Sales Service(판매후 관리서비스) : Audio-Vi sual분야에서는 LV Martin과 100% Your Electric Store (이하 YES)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 Kitchen and Laundry
1) Dishwasher
불행하게도 이번 조사에서는 가장 좋은 품질로 알려진 AEG제품이 종류가 적은 관계로 포함되지 않았으며 'Dis hwasher'제품은 전반적으로 고장률이 상당히 높은 것으 로 조사되었다. 2000년 이후로 수위로 차지하고 있는 B osch는 91%, F&P Dishwasher는 88%, Dishlex는 83%가 수리가 필요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00년도 이전까지 판매되었던 Fisher & Paykel사의 DS와 DD60 1 모델은 가장 문제가 많았던 제품으로 알려져 있다.

2) Washing Machine
가장 믿을 수 없는 제품으로 조사된 Wahsing Machine은 무려 19%가 고장수리를 했었으며 전자회로부분에서 가장 많은 결함이 나타나 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비록 순위는 1위부터 4위 까지 매겨졌지만 성능부분 에서는 거의 비슷했다.

3) Microwave Oven
브랜드별로 단지 3%차 이만 있었을 뿐 평균적으 로 91%가 수리가 필요없 었으며 문제점으로는 전자 관 불량이 지적되었다.

After-Sales Service : Retravision, LV Martin 그리고 Betta Electrical이 가장 철저한 사후관리를 해주는 곳이며 그 다음으 로는 100% YES이다.  

(브랜드 순위표 코리아타임즈 잡지 281호 참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하나커뮤니케이션즈 - 비니지스 인터넷, 전화, VoIP, 클라우드 PBX, B2B, B2C
웹 호스팅, 도메인 등록 및 보안서버 구축, 넷카페24, netcafe24, 하나커뮤니케이션즈, 하나, 커뮤니케이션즈 T. 0800 567326
동의한의원
환자를 최선을 다해 치료하는 한의원 ,믿음과 신뢰가 있는 한의원 T. 094197582

[사건] 이웃을 생각하지 않는 플랫 메이트 구속

댓글 0 | 조회 1,131 | 2007.08.05
어제 4일(토) 웰링톤에 노토리어스의 한 플랫 아파트에서 주민들의 신고로 파티 이후 콘트롤이 안되는 플랫 메이트 5명이 구속되었다. 이중 한 남자는 얼굴에 칼에 의한 상처가 있었으… 더보기

[사건] 착한 차도둑?

댓글 0 | 조회 1,101 | 2007.08.05
지난 4일(토) 왕가누이에서 1시간동안 8개월 여아를 납치한 사건이 발생하였다. 지난 4일 12시 20분 왕가누이에서 8세의 여아를 차에 남겨둔채 은행에서 돈을 출금하려 간사이 그… 더보기

[사회] 오클랜드가 다문화사회로 변화고 있다.

댓글 0 | 조회 1,083 | 2007.08.05
오클랜드의 학생중에 반 이상이 유럽피안이 아니다. 이것은 시내의 얼굴이 변화는 것을 반영하고 있다. 교육부는 로드니에서 플랑크린의 오클랜드지역 44% 학생만이 유러피안이였다고 밝히… 더보기

[사건] 경찰차가 관련 된 것으로 보이는 교통사고로 소년이 병원에 후송

댓글 0 | 조회 1,241 | 2007.08.03
오늘(3일) 13세로 보이는 소년이 횡단 보도를 지나다가 갑자기 덮치는 충돌 사고로 인해 미처 피하지 못하고 심각한 중상으로 지금 오클랜드 스타쉽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이날 3대의… 더보기

[사건] 결국 폭행으로 혼수상태이던 니아가 오늘 죽다

댓글 0 | 조회 1,402 | 2007.08.03
오늘(3일) 오후 4:30경 일주일 만에 결국 로토루아에서 가족의 폭행으로 혼수상태에 빠져있던 3살의 니아가 오클랜드 스타쉽 병원에서 숨을 거뒀다. 죽음으로 몰고 간 이 폭행으로 … 더보기

[사건] 국민학생 급우에게 BB건 발사

댓글 0 | 조회 1,267 | 2007.08.03
경찰은 급우에게BB총(0.18인치 탄환용의 공기총)을 발사한 두명의 초등학교 학생들과이야기하고 있는 중이다. 11세 학생과 12세의 학생은 지난 목요일 오후Paraparaumu의 … 더보기

[통신] 오클랜드 광섬유 기간네트워크 계획.

댓글 0 | 조회 1,088 | 2007.08.03
4개의 카운슬중 3개의 카운슬은 빠르고 저렴한 브로드밴드 서비스의 설비를 서두리기위해 연대 검토하고 있는중이다. 현재까지 오클랜드, 마뉴카우 그리고 와아타케레가 디지털 공동체를 향… 더보기

[사회] 중국산 Fisher-Price완구 일부 납성분으로 리콜.

댓글 0 | 조회 851 | 2007.08.03
Fisher-Price완구의 일부가 그들의 장난감 페인트에서 과도한 양의 납 성분이 나와 뉴질랜드 Mattel 회사의 자회사에 의해 리콜을 당했다. 세계적으로 리콜을 당한 967,… 더보기

[사건] 연쇄강간범 주의보

댓글 0 | 조회 1,234 | 2007.08.02
해밀턴 경찰은 지난 3개월동안 일어난 3차례 성공격을 한 연쇄강간범에 대해 염려를 하고있다. 성공격은 동일범으로 추정하고 있으나피해자와 어떻게 연결이 되었는지는 말하지를 않았다. … 더보기

[영사] 여권법에 따른 여행금지(여권사용제한) 국가 지정

댓글 0 | 조회 1,284 | 2007.08.02
지난 7. 22일 외교통상부가 국민 안전확보 강화를 위해 추진해온 '위험지역 여권효력정지'를 골자로 한 여권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 되었는 바, 개정 법안에 추가된 내용은 천재지… 더보기

[스포츠] '2007 와아타케레 세계 주니어 배드민턴 챔피언쉽 '26개 나라 접수

댓글 0 | 조회 928 | 2007.08.02
오는 10월 25일부터 11월 4일까지 와아타카레 시티의 The Trusts에서 개최되는 19세 미만의 " 2007 와아타케레 월드 주니어 베드민턴쉽" 단체전의 접수가 마감되었다.… 더보기

[경제] 뉴질랜드에서 처음 판매하는 Biofuel

댓글 0 | 조회 1,227 | 2007.08.01
뉴질랜드가 처음으로 차량용 석유로 바이오 석유을 판매하기 시작했다. 대표적인 석유 판매 업체인 Gull에서는 오늘 98% 페트롤에 2%의 바이오 기름이 섞인 석유를 판매하기 시작했… 더보기

[사건] 중국학생 인종문제로 공격당해

댓글 0 | 조회 1,216 | 2007.08.01
경찰은 크라이스트처치 Riccarton근교에인종문제가 동기로 보이는 집 침입사건을 수사중에 있다. 오늘1일(수) 새벽 5시경 3명의 마스크를 쓴 남성이 Mandeville St의 … 더보기

[교육] 30%의 학생이 학교에서 왕따를 당하고 있다.

댓글 0 | 조회 1,079 | 2007.08.01
5명중 1명의 중등학교 학생들은 학교가 안전하지 못하다는 감정을 갖고 있다고 조사에서 나타났다. 오클랜드 대학에서 10,000명의 중등학교 학생들을 무작위로 조사한 설문지에서 집에… 더보기

[정치] 윈스턴 피터 북한 방문예정

댓글 0 | 조회 908 | 2007.08.01
외무부장관은 북한에서 Stalinis state로 가는 초대를 허락하였다. 두사람은 전날밤 마닐라의 지역 안보미팅에서 북한을 방문하기로 합의를 보았다. 윈스턴 피터는 북한의 발전을… 더보기

[인터넷] 인터넷 속도조사, 어떤 것은 다이얼-업 보다 약간 좋아

댓글 0 | 조회 1,256 | 2007.08.01
브로드밴드 스피드 조사를 위해 480명의 해럴드 독자들이 그들의 인터넷 연결부인 speedtest.net을 체크한 결과를 발표하였다. 지난주 뉴질랜드 헤럴드 웹사이트(www.nzh… 더보기

[사건] 경찰이 범인을 잘못 잡고 있다?

댓글 0 | 조회 879 | 2007.07.31
2005년 9월 타라나키에서 독일 히치하이커(Birgit Brauer)의 살인 혐의로 구속된 46세의 Michael Scott Wallace의 법정이 오늘 있었다. 오늘 31일(화… 더보기

[사건] 워크워스 경찰 강에서 사체 발견.

댓글 0 | 조회 988 | 2007.07.31
워크워스 경찰은 오늘 31일(화) 오후 2시 Mahurangi River에 발견된 남성의 사체에 대해 조사중이다. 경찰은 이 사체가 12일 전에 실종된 17세의 남성일 가능성이 높… 더보기

[교민] 한국정원(Korean Garden) 설립 교민 공청회 개최

댓글 0 | 조회 1,265 | 2007.07.31
노스쇼어에서 가장 아름다운 공원중의 하나인 Stancich Reserve에 세워질 예정인 한국정원(Korean Garden)설립 사업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전… 더보기

[사회] 뉴질랜드 주택 시장 위험 순위.

댓글 0 | 조회 1,471 | 2007.07.31
뉴질랜드의 주택가치가 16개의 개발도상국에서 4번째로 과대 평가되었고 가계부채가 2번째에 있다고 국제조사에서 밝혔다. 뉴질랜드의 주택시장은 매우 위험성이 있다고 국제조사기관인 Fi… 더보기

[사회] 오타고 지역 홍수 경보

댓글 0 | 조회 850 | 2007.07.30
오타고 남쪽 강변 지역에는 끊임없이 내리는 비로 강 수위가 계속오르고 있으며 보통은 이지역은 메마른 지역으로 알려 졌다. 지역카운슬 Matt Hickey에 의하면 강수위 100밀리… 더보기

[사고] 쓰레기 트럭 거침없이 집안으로 돌진.

댓글 0 | 조회 1,122 | 2007.07.30
North Shore에 쓰레기트럭이 집에 뛰어들어 한 남성이 사망하였다. 버켄해드의 Radiata Lane에서 발생한 이사고로 트럭 운전사가 사망했으리라 믿고 있으나 아직경찰에 의… 더보기

[정치] 잘못된 경제 운영에 대한 댓가

댓글 0 | 조회 1,086 | 2007.07.30
국민당 John Key 대표는 주택 소유자들과 수출업자들이 노동당 정부의 잘못된 경제 운영에 대한 댓가를 대신 지불하고 있다고 말했다. 높은 키위달러 환율과 높아만 가는 이자율은 … 더보기

[교민] North Shore Korean Voice(NSKV) 노스쇼어시장과 미…

댓글 0 | 조회 1,275 | 2007.07.30
노스쇼어 지역 거주 한국교민의 권익을 증진하기 위한 모임인 North Shore Korean Voice(NSKV)는 지난 7월 26일 저녁 6시 노스쇼어 시청 회의실에서 죠지 우드… 더보기

[교민] “세계한인의 날”행사 개최안내

댓글 0 | 조회 1,218 | 2007.07.30
한국 정부는 금년도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 및 “세계한인주간” 기념행사를 아래와 같이 개최할 예정이라고 전해왔다. 가. “세계한인의 날” 기념식 ㅇ 일시: 2007.10.5(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