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 중 문자, 더 엄격한 처벌 필요성 요구

노영례기자 0 1,060 2018.09.12 21:37

운전 중 문자 메시지를 하는 사람들에게 더 엄격한 처벌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있다. 

 

운전을 하며 문자 메시지를 보내다 중앙선을 침범한 차량으로 인해 교통사고가 나 모친이 사망한 엘리엇 예셉씨는 운전 중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범죄에 대한 처벌이 너무 가볍다고 말했다. 그는 뉴질랜드에서 해당 범죄에 대한 처벌이 "누군가에게 영향을 미치는 수준"이 되도록 요구하고 있다.

 

제임스 쇼 교통부 장관은 교통 당국에서 해외의 경우 운전 중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행위에 대해 어떤 처벌이 얼마나 효과적인지 안전 카메라를 포함해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News&TalkZB 라디오 방송국 진행자인 앤드류 디킨스에게 전화를 한 시민들은 대체적으로 운전 중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것에 대해 처벌이 강화되어야 한다는 요구에 동의했고, 처벌에 대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제시하기도 했다.

 

라디오 방송에 전화로 의견을 말한 시민 중의 한 명인 필립씨는 영국에서는 운전 중 문자 메시지를 하는 행위에 대해 벌금을 £400까지 올리려 하고 있으며, 이에 대해 영국인들은 거의 반발이 없다고 말했다.

 

또다른 사람인 조니씨는 교통 경찰이 단속을 해야 한다고 요구하며, 운전 중 문자를 하다가 단속에 걸린 사람은 운전 면허가 취소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 News&TalkZB 

 

0c7a99d7a6b12987a518b97d8be9865a_1536745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AMS AUTOMOTIVE LTD
전자 제어, 컴퓨터스캔, 사고수리(판넬페인트, 보험수리), 타이어, WOF , 일반정비  T. 09 825 0007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Notice

국립대학 윈텍,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

댓글 0 | 조회 3,626 | 2018.11.09
뉴질랜드 국립 윈텍대학 Waikato Institute of Technology (Wintec)에서는2019년 2월 4일부터 시작되는 조건부 입학 영어 과정인 NZCEL과정에 등록… 더보기

따뜻하고 끊임없는 동기 부여, 즐겁게 배우는 영어

댓글 0 | 조회 1,765 | 2019.02.22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한인들은 뉴질랜드에서 태어나지 않은 이상 끊임없이 제 2외국어인 영어 공부를 하며 자신이 원하는 목표를 향해 달려간다. 2019년, 영어 공부는 어디에서 어떻… 더보기

선택의 폭이 더 넓어졌습니다! 고국방문 의료서비스 종합검진 특별가

댓글 0 | 조회 661 | 2019.03.12
해외교민을 위해 드리는 건강선물 종합검진!!선택의 폭이 더 넓어졌습니다!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

멜리사 리 의원 칼럼] "크라이스트처치 총기난사 이후 하나로 단결된 뉴질랜드"

댓글 0 | 조회 690 | 4시간전
3월15일금요일뉴질랜드는뿌리까지흔들리는충격을받았습니다.크라이스트처치의수많은가족들에게저질러진이루다말할수없는행악은뉴질랜드전국민의마음을아프게하였습니다.저희의최우선은피해자들,그들의가족들,… 더보기

이민부 착오로 출발지 공항에서 밤새운 워크비자 소지자

댓글 0 | 조회 1,667 | 9시간전
이민부 착오로 워크비자 소유자가 출발지 공항에서 20시간이나 붙잡혀 있었으며 제때 돌아오지 못하는 등 큰 고초를 겪었다.피해자는 중국 출신의 벽돌공(brick layer)인 마오(… 더보기

‘일상 속 기억과 행동’ 다섯번째 다가오는 4.16 기억벤치 사업​

댓글 0 | 조회 549 | 2019.03.16
다섯번째 다가오는 4.16.....더 좋은 세상 뉴질랜드 한인모임에서는 세월호 5주기를 준비하며 ‘일상 속 기억과 행동’을 위해 기억벤치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2018년 한해 … 더보기

CHCH테러 이후 국회의원 자택 근무 권장, 전국적으로 보안 엄중

댓글 0 | 조회 1,148 | 15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총기난사 테러 이후 전국적으로 보안이 매우 엄중해졌으며, 이에 뉴질랜드 국회의원들이 일을 하는 장소도 포함되었다.국회 보안도 지난 금요일의 … 더보기

웨어하우스 지속적인 구조조정, 3,580만 달러 순이익 창출

댓글 0 | 조회 1,206 | 15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창고형 매장인 웨어하우스(The Warehouse)가 지속적으로 구조 조정을 하고, 디지탈 서비스에투자함으로써 굳건한 전반기 이득을 이루어냈다.Red Sh… 더보기

오클랜드 카운실, 대출과 함께 Eden Park Trust 긴급 구제안 투표

댓글 0 | 조회 853 | 15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카운실이 6300만 달러 상당의 대출과 함께 Eden Park Trust를 긴급 구제하는 것으로 투표를 했다.이러한 구제는 ASB 은행으로부터 4… 더보기

CHCH 총기테러 페이스북 생중계, 150만건 관련 영상 24시간동안 삭제

댓글 0 | 조회 1,154 | 15시간전
크라이스트처치 총기테러 당시 테러범이 자신의 페이스북으로 17분간 테러 현장을 생중계했을 때, 200명 미만의 이용자가 시청한 것으로 페이스북은 확인했다.당시 테러범은 차에서 사원… 더보기

KCR 방송, 운영 어려움에 후원금 기다리고 있어

댓글 0 | 조회 6,827 | 2018.09.06
KCR 라디오는 뉴질랜드 공중파 FM104.6을 통해 매주 월요일~금요일까지 오전 9시 40분부터 11시까지 방송된다.1995년 9월 첫 방송을 시작한 KCR 라디오 방송은​​다양… 더보기

[CHCH총기테러] 남편 안전 확인하려다 사망한 여성

댓글 0 | 조회 1,750 | 16시간전
크라이스트처치 총기 테러 현장에서 남편의 안전을 확인하려고 사원으로 되돌아가다가 총에 맞아 숨진 여성의 비참한 사연이 알려졌다.25세의 안시 알리바바(Ansi Alibava)씨는 … 더보기

국내 은행들 ‘테러 희생자 기부금 요구하는 사기에 주의 요망”

댓글 0 | 조회 987 | 2019.03.19
지난주 발생한 이슬람 사원 테러 사건을 악용해 금융기관 등을 빙자한 기부금 사기 사건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최근 웨스트팩(Westpac) 등 국내 여러 은행들은, 고개들에게 은행… 더보기

하카와 노래로 테러 희생자 추모한 CHCH의 고등학생들

댓글 0 | 조회 648 | 2019.03.19
크라이스트처치 고교생들이 3월 15일(금) 발생한 테러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하카 의식을 진행했다.3월 18일(월) 낮에 해글리(Hagley) 공원과 인접한 해글리 애비뉴에서 진행된… 더보기

오클랜드 경찰 “교민으로 보이는 80대 노인 찾으면서 주민들의 협조 요청”

댓글 0 | 조회 2,466 | 2019.03.19
오클랜드 경찰이 긿을 잃은 것으로 보여지는 80대 남자 노인을 찾으면서 주민들의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3월 19일(화) 오후 5시경에 전해진 언론 보도들에 따르면, 경찰은 하루 전… 더보기

웰링턴 중앙도서관 “지진 관련 건물 안전 문제로 무기한 폐관”

댓글 0 | 조회 419 | 2019.03.19
웰링턴 중앙도서관이 지진과 관련된 건물 구조 문제로 인해 급작스럽게 문을 닫았다.3월 19일(화) 웰링턴 시청은, 중앙도서관 건물이 지진에 취약한 문제점이 있다는 보고서를 접수한 … 더보기

크루즈 승객용 임시 화장실 놓고 갈등 중인 시청과 아파트 주민들

댓글 0 | 조회 950 | 2019.03.19
크루즈 승객들을 위해 임시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을 놓고 법정 싸움이 벌어지게 됐다.문제의 화장실이 설치된 곳은 크라이스트처치 동쪽 항구인 아카로아(Akaroa)의 브리토마트 리저브(… 더보기

비트코인 받던 최초의 아이스크림 가게 문 닫아

댓글 0 | 조회 1,020 | 2019.03.19
뉴질랜드에서 아이스크림 가게로서는 처음으로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을 받던 점포가 문을 닫았다.크라이스트처치 동쪽 해변 동네인 섬너(Sumner)에 있던 ‘Charl… 더보기

오클랜드 파시피카 축제, CHCH 테러 후 안전문제로 취소

댓글 0 | 조회 1,295 | 2019.03.19
오클랜드의 가장 큰 축제 중 하나인 파시피카 페스티벌이 크라이스트처치 총기테러 공격 후 안전문제로 취소되었다.3월 23,24일 양일간 웨스턴 스프링스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이번 행사… 더보기

[CHCH 총기테러] 시민들 자발적인 반자동 소총 반환

댓글 0 | 조회 1,581 | 2019.03.19
크라이스트처치 총기 테러가 발생한 후, 반자동 소총을 소유한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경찰에게 총기를 반환하고 있다.자신다 아던 총리는 자신의 총기 소유를 포기할 것을 고려하고 있던 소… 더보기

한 어린이, 오클랜드 북서부 사유지에서 익사

댓글 0 | 조회 1,416 | 2019.03.19
한 어린이가 오클랜드 북서부 리버헤드에 있는 사유지에서 익사했다.경찰 대변인은 월요일 오후 4 시경에 경찰이 신고를 받고 리버 헤드 (Riverhead)의 주소지로 출동했다고 전했… 더보기

CHCH테러 생존자 가니씨, 아지즈씨에게 감사

댓글 0 | 조회 1,163 | 2019.03.19
크라이스트처치 테러 당시 두번째 공격 장소였던 린 우드 사원에 있었던 가니씨는 끔찍한 경험 속에서 목숨을 구해준 아지즈씨에게 고맙다고 말했다.인도에서 와 엔지니어링 과정을 공부하고… 더보기

카이타이아 총기 클럽 의심스러운 화재, 조사 중

댓글 0 | 조회 748 | 2019.03.19
노스랜드의 카이타이아 총기 클럽(Kaitaia Gun Club)에서 화재가 발생해 조사 중이다.화재 및 긴급 뉴질랜드는 오늘 새벽 4시에 이 클럽이 있는 작은 빌딩에 화재가 발생했… 더보기

오클랜드 오레와 칼리지, CHCH희생자 추모 영상 만들어...

댓글 0 | 조회 1,115 | 2019.03.18
오클랜드 오레와 칼리지 학생들이 크라이스트처치 희생자 추모 영상을 만들어 공유했다.영상에서 이 학교 학생들과 선생님들은 지난 금요일 크라이스트처치에 있는 두 곳의 사원에서 총격으로… 더보기

[CHCH총기테러] 아던 총리, 총기법 개정안 다음주 월요일 발표

댓글 0 | 조회 1,131 | 2019.03.18
자신다 아던 총리는 오늘 언론 브리핑을 통해 총기법 개정안이 다음주 월요일에 발표된다고 밝혔다.그녀는 오늘 브리핑을 통해 페이스북 페이지에 대한 입장을 표명할 예정으로 알려졌으나,… 더보기

오클랜드 대학 1학년 학생, 4번째 홍역 환자 확인

댓글 0 | 조회 1,745 | 2019.03.18
오클랜드 지역 공중 보건 서비스(ARPHS)는 18세의 오클랜드 대학 학생이 홍역에 걸렸다고 전했다.ARPHS에서는 오클랜드 대학교와 함께 홍역에 걸린 학생과 함께 강의실에 있었던… 더보기

트레이드미, CHCH 테러 공격 후 반자동 총 판매 중단

댓글 0 | 조회 1,425 | 2019.03.18
Trade Me는 오늘 정부로부터 추가 통지가 있을 때까지 모든 반자동 무기 판매를 중단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이 결정은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일어난 금요일 테러 공격으로 50명이 사… 더보기

[CHCH총기 테러] 웰링턴 사원 앞 추모객의 "Imagine"

댓글 0 | 조회 1,290 | 2019.03.18
크라이스트처치 총기 테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웰링턴에 있는 사원 앞에 모인 사람들 중 한 여성이 존 레넌의 "Imagine" 노래로 추모의 마음을 표했다.라디오 뉴질랜드에서는… 더보기

CHCH 총기난사 테러 희생자 50명으로 늘어, 전국적으로 추모 열기

댓글 0 | 조회 2,598 | 2019.03.17
[업데이트 7:20PM 17th March 2019] 시간의 흐름에 따라 조금씩 정리된 내용이 알려지고 있다. 린우드에서 테러범을 체포한 두 명의 경찰은 총기 훈련을 위해 크라이스… 더보기

"전쟁없는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특강 장소 한인회관으로...

댓글 0 | 조회 527 | 2019.03.17
오늘 오후 4시 (3월 17일 일요일)로 예정되어 있는 "전쟁없는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그 미래를 함께 꿈꾸는 문정인 통일외교안보특보의 특강 장소가 오클랜드 대학에서 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