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80 반대 단체 "국회 계단에 모조 약품과 죽은 새들 뿌려"

서현 0 462 2018.09.12 19:25

일단의 환경운동가들이 모조 1080(fake 1080)’ 약품과 죽은 새들을 국회의사당 앞에 뿌렸다.

 

9 12() 낮에 발생한 이번 사건은 포섬과 같은 조류의 천적들을 없애고자 쓰이는 약품인 ‘1080’을 반대하는 웨스트 코스트 지역 환경 단체가 벌인 일로 알려졌다.   

 

죽처럼 생긴 내용물이 담긴 모조 약품들과 함께 죽은 새들은 웰링턴의 국회의사당 건물로 올라가는 계단에 뿌려졌다.

 

이와 관련해 환경 단체의 한 관계자는 새들은 자연에서 시간이 돼 죽은 것들을 모았다고 언론에 전했다.

 

이들은 데이비드 파커(David Parker) 환경부 장관과도 대화를 나웠으며 파커 장관은 이들이 반대 활동을 할 권리가 있음을 확인했다.

 

한편 1080살포에 반대하는 이들의 시위가 지난 9 8() 웰링턴에서 벌어졌으며, 시위 참가자들은 국회의사당 울타리와 땅바닥에 분필로 자신들의 메시지를 적어 전달한 바 있다.

 

현재 국립공원을 포함한 보존지역 등에 대한 1080 살포에 대해 자연보존부를 비롯해 농민 단체와 Forest and Bird’나 뉴질랜드 세계자연보호기금(WWF-NZ)과 같은 단체들도 호율성과 안정성 등을 이유로 살포를 지지하고 있다.

 

그러나 국내 일부 환경단체들과 지역 주민들은 인간에 대한 안정성 문제와 함께 다른 동물에 대한 위험을 이유로 살포에 반대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주)웰컴뉴질랜드
뉴질랜드 여행, 북섬여행, 남섬여행, 패키지여행, 호주여행, 피지여행, 맞춤여행, 자유여행, 단체여행, 개별여행, 배낭여행, 현지여행, 호텔예약, 투어예약, 관광지 예약, 코치예약, 버스패스, 한 T. 09 302 7777

Notice

고국방문 의료서비스 - 종합검진 특별가

댓글 0 | 조회 8,733 | 2018.02.15
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해외 동포분들을 위해 최고의 시설에서 편리한 검진을 특별가로 제공합니다.

국립대학 윈텍,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

댓글 0 | 조회 2,425 | 2018.11.09
뉴질랜드 국립 윈텍대학 Waikato Institute of Technology (Wintec)에서는2019년 2월 4일부터 시작되는 조건부 입학 영어 과정인 NZCEL과정에 등록… 더보기

영어 공부, 1등급 학교에서 2019년을 함께...

댓글 0 | 조회 1,622 | 2019.01.08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한인들은 뉴질랜드에서 태어나지 않은 이상 끊임없이 제 2외국어인 영어 공부를 하며 자신이 원하는 목표를 향해 달려간다. 2019년, 영어 공부는 어디에서 어떻… 더보기

[포토뉴스] 꿈은 이루어진다.

댓글 0 | 조회 167 | 10시간전
이 사진은 찰리양 작가의 작품이다.찰리양 작가는 2018년 "같은 공간 다른 생각"이라는 타이틀로 노스아트 갤러리에서 사진 작품 전시회를 했다.또한 그는 6년 동안 뉴질랜드의 풍경… 더보기

웰링턴 “2~3년간 쥐 등 생태계 천적 3만5000마리 잡았다”

댓글 0 | 조회 660 | 15시간전
지난 2~3년 동안 웰링턴 일부 지역에서 3만5000여 마리의 쥐(rats)와 포섬(possums) 등 자연 생태계를 해치는 천적(predators)들이 대거 포획된 것으로 나타났… 더보기

KCR 방송, 운영 어려움에 후원금 기다리고 있어

댓글 0 | 조회 5,654 | 2018.09.06
KCR 라디오는 뉴질랜드 공중파 FM104.6을 통해 매주 월요일~금요일까지 오전 9시 40분부터 11시까지 방송된다.1995년 9월 첫 방송을 시작한 KCR 라디오 방송은​​다양… 더보기

돌고래 헤엄 방식으로 쿡해협 횡단한 프리 다이빙 챔피언

댓글 0 | 조회 476 | 16시간전
뉴질랜드 출신의 프리 다이빙 챔피언이 돌고래 스타일의 수영으로 쿡(Cook)해협을 횡단했다.2월 15일(금) 윌리암 트루브리지(William Trubridge, 38)는 22km에… 더보기

하이웰, 어르신 초청 설날 경로잔치 열려

댓글 0 | 조회 651 | 16시간전
제8회 설날 경로잔치가800여명의 한인,키위 어르신들과 함께 오늘(2월16일)오전타카푸나 그램마 스쿨 강당(Takapuna Grammar School, 210 Lake Rd, Ta… 더보기

마약 단속 대상 주택에서 발견된 다량의 총기류

댓글 0 | 조회 870 | 17시간전
와이카토의 한 주택에서 상당량의 마약과 함께 총기류와 실탄이 무더기로 쏟아져 나왔다.와이카토 경찰 마약 단속반은 2월 15일(금)에 마타마타(Matamata) 남쪽의 테 포이(Te… 더보기

NZ 공군 초계기 “엔진 하나 꺼졌지만 무사히 착륙해”

댓글 0 | 조회 364 | 18시간전
뉴질랜드 공군의 해상초계기 한대가 비행 중 엔진이 꺼졌으나 무사히 착륙했다.공군 관계자는 2월 16일(토) 시험비행(test flight)에 나섰던P3K2오라이언(Orion) 비행… 더보기

115년 된 뉴질랜드에서 가장 오래된 배 아리키, 복원

댓글 0 | 조회 454 | 18시간전
115년 된 뉴질랜드에서 가장 오래된 배인 아리키(Ariki)는 거금을 들여 이전의 아름다운 모습으로 복원되었다.이 배는 1905년부터 1937년까지 와이테마타에서 가장 빠른 배였… 더보기

오클랜드 주택 화재, 소방관 20여명 출동해 진압

댓글 0 | 조회 548 | 18시간전
오클랜드의 주택 두 채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관 20여 명이 출동해 진압 작전을 벌였다.파파토에토에의 Swapield Road에 있는 인접한 두 채의 집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 더보기

웰링턴 하버 라군에서 여성 시체 발견돼

댓글 0 | 조회 425 | 18시간전
웰링턴 하버의 라군에서 보트를 타던 사람이 여성 시체를 발견했다.경찰 대변인은 프랭크 키츠 파크 (Frank Kitts Park) 근처의 Whairepo Lagoon에서 여성의 시… 더보기

전봇대 들이박은 차, 기스본 100가구 정전

댓글 0 | 조회 333 | 23시간전
전봇대를 들이박은 차로 인해 기스본 지역의 100가구 이상에 전력 공급이 중단되었다.전력회사인 이스트랜드 네트워크에서는 페이스북을 통해 현재 108가구의 전력 공급이 중단되었고, … 더보기

라임 전자 스큐터 타다 트럭 사고 당한 사람, 헬멧 사용 촉구

댓글 0 | 조회 696 | 23시간전
더니든에서 라임 전자 스쿠터를 타다가 트럭에 치인 미국 여성이 회복되고 있다는 소식이다.부상당한 화이트하우스씨는 안전을 위해 라임 전자 스쿠터를 탈 때는 헬멧을 착용해야 한다고 말… 더보기

퀸즈랜드 과일파리, 오클랜드 노스쇼어에서 발견

댓글 0 | 조회 1,320 | 2019.02.15
잠재적인 위험을 가진 퀸즈랜드 과일파리 수컷 한 마리가 오클랜드 노스쇼어에서 발견되어 뉴질랜드 생물보안성 조사가 진행되었다.어제 오후 이 퀸즈랜드 과일 파리가 확인되었으며, 현재 … 더보기

혹스베이 사과 따기 인력 부족, 방문 비자도 한시적으로 일할 수 있어

댓글 0 | 조회 1,532 | 2019.02.15
정부는 주요 사과 재배 지역 중 하나인 혹스 베이에서 계절 노동력이 부족함을 공식 선언했다.이 공식 선언으로 방문 비자를 가진 사람들도 한정된 기간 내에 이 지역의 과수원과 포도원… 더보기

관광산업 아오테아로아, 중국 여행객의 NZ보이콧 우려

댓글 0 | 조회 1,423 | 2019.02.15
아오테아로아 관광 산업 최고 경영자는 뉴질랜드와 중국의 관계가 무너진 가운데 관광 업계가 반발하고 있다고 주장했다.중국인민일보의 영문판은 뉴질랜드가 중국인 여행객들에게 유리하지 않… 더보기

세계 유명한 거미 전문가, 희귀종을 사냥하기 위해 NZ 도착

댓글 0 | 조회 763 | 2019.02.15
세계의 유명한 거미 전문가 중 일부는 희귀한 종을 사냥하기 위해 뉴질랜드에 도착해 수풀을 뒤진다.3 년마다 개최되는 고고학 대회(Arachnology Congress)의 일환으로 … 더보기

비타민C, 암이나 패혈증 치료에도 효과 있다고...

댓글 0 | 조회 887 | 2019.02.15
(KCR방송=뉴질랜드) 비타민 C는 건강에 절대적으로 중요한 영양분으로 알려졌으며, 면역 체계를 강화시키고 피부에 탄력을 주는 작용을 하고 있다.그러나, 이번 주 오클랜드에서 열리… 더보기

남북섬 잇는 페리호, 상자 속의 개 5마리 숨지거나 안락사

댓글 0 | 조회 723 | 2019.02.15
(KCR방송=뉴질랜드) 이번 주 남섬과 북섬을 연결하는 인터 아일랜드 훼리에서 다섯 마리가 넘는 개들이 죽어가면서 SPCA가 동물 보호 사례로 주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지… 더보기

8만 달러 넘는 세금, 윈스턴 피터스 법정 비용 등으로 쓰여

댓글 0 | 조회 945 | 2019.02.15
(KCR방송=뉴질랜드) 8만 달러가 넘는 국민들의 세금이 윈스턴 피터스 제일당 당수의 정적들에 대한 소위 원한 관계를 정리하느라 사용되었지만, 앞으로 더 많은 금액이 쓰여질 것으로… 더보기

위험한 차량용 에어백 8만대, 약 67%만 교체 작업 이뤄져

댓글 0 | 조회 591 | 2019.02.15
(KCR방송=뉴질랜드) 위험한 차량용 에어백으로 8만 대에 이르는 차량들이 에어백을 교체해야 하지만, 지금까지 2/3정도만 교체 작업이 이루어졌으며, 소비자 보호 관계자들은 연락이… 더보기

가뭄으로 수돗물 사용 제한 경보 내려진 픽턴 항구

댓글 0 | 조회 802 | 2019.02.14
가뭄으로 인해 남북섬을 잇는 항구 도시로 잘 알려진 픽턴(Picton)에서 수돗물 사용 제한 경보가 내려졌다.최근 말보러(Marlborough) 시청은 픽턴 지역의 수돗물을 공급하… 더보기

노스 캔터베리의 체비엇 “14일 한낮 기온 35.6℃, 전국에서 가장 더웠다”

댓글 0 | 조회 785 | 2019.02.14
노스 캔터베리의 작은 마을인 체비엇(Cheviot)의 한낮 기온이 35.6℃까지 치솟으면서 2월 14일(목) 전국에서 가장 더운 곳으로 기록됐다.이날 전국적으로 무더위가 닥친 가운… 더보기

갈수록 치솟는 웰링턴 렌트비, 주당 595달러 신기록 도달해

댓글 0 | 조회 903 | 2019.02.14
웰링턴 세입자들이 오클랜드 세입자들보다 주당 45달러의 임대료를 더 지불하면서 전국 최고의 렌트비를 내는 것으로 나타났다.최근 나온 ‘트레이드 미 임대가격지수(Trade Me Re… 더보기

지난 1월, 브로콜리와 상추값 크게 올라, 유유값은 19월래 최저

댓글 0 | 조회 761 | 2019.02.14
작년 12월에 7년 이래 최저가로 값이 떨어졌던 브로콜리가 금년 1월에는 정상 가격으로 돌아오면서 가격이 크게 올랐다.2월 14일(목) 발표된 통계국의 먹거리 물가 동향에 따르면,… 더보기

이민자 노동력 착취한 제빵회사 대표 “밀린 임금과 벌금 등 11만 5000불 지급…

댓글 0 | 조회 2,004 | 2019.02.14
이민 노동자에게 제대로 임금을 주지 않은 제빵회사 대표에게 벌금과 밀린 임금을 모두 지급하라는 명령이 내려졌다.고용관계국(Employment Relations Authority, … 더보기

호주에서 다가오는 거대한 먼지구름, 14일부터 NZ 하늘에도 영향

댓글 0 | 조회 2,232 | 2019.02.14
호주에서 발생한 ‘거대한 먼지 구름(big dust cloud)’이 뉴질랜드로 다가오고 있다.2월 14일(목) 오전에 기상 당국은, 호주 퀸스랜드 지역에서 발생한 먼지 구름이 당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