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일 오클랜드 한인회 임시총회, 현장 영상 기록

노영례기자 0 4,247 2018.09.02 16:55

9월 1일 토요일 오후 2시, 오클랜드 한인회관에서는 임시총회가 열렸고 이는 코리아포스트 페이스북에 실시간으로 방송되었다. 위의 영상은 페이스북에 실시간으로 방송된 임시총회 현장 영상을 일부 모자이크 처리한 것이다. 

 

오클랜드 한인회에서는 임시 총회 알림에서 미리 공지를 통해 임시총회에서의 안건은 '회계오클랜드 한인회에서는 이번 임시총회에서 '정관 9조 1항에 의거 감사 추인', '정관개정' 안건이 다루어질 것이라 공지했다.

 

또한, 임시 총회 알림 글에서 정관개정위원회 위원장으로는 김우식 재향군인회장을, 위원으로는 박성진 변호사, 이관옥 변호사, 오영오 사무총장, 박찬형 전부회장, 노인회 윤갑수 님 등 위원장과 위원 6명을 발표한 바 있다. 

 

9월 1일 토요일 오후 2시가 조금 넘은 시간에 시작된 임시 총회, 박세태 14대 오클랜드 한인회장은 개회선언을 한 후에, 개회사에서 오클랜드 한인회 임원진을 소개했다.

 

박세태 14대 오클랜드 한인회장은 부회장으로 재뉴태권도협회 회장인 김정주 부회장이 현재 클럽의 태권도 심사 중에 있어서 참석못했다고 소개했다.  다음으로 오영오 사무총장 또한 일로 참석 못했고, 이재환 이사는 가정사로 참석을 못했으며, 한윤정 이사는 임시 총회에 참석해 정회원들에게 인사했다. 

 

박회장은 정관에 최소 임원수가 4명에서 20명이 구성되면 가능해서 성립이 되는 걸로 되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다른 회원으로 박덕수씨가 있는데 그 친구도 일 때문에 생업이 중요해서 참석을 못했다고 말했다. 박회장은 많은 사람들을 섭외하고 있다고 말했다.

 

개회사에 이어 회의 원칙을 사회자가 소개했다.

 

뉴질랜드 국가에 이어 애국가 제창 등 국민의례가 있은 후에 회계감사 특별위원회위원들 소개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 회계 감사 특별위원회 소개는 이관옥 위원장이 마이크를 들고 소개했으며, 위원들은 앞으로 나와 참석한 정회원들에게 인사를 했다.

 

이관옥 위원장은 총 10명의 회계감사 특별위원회 위원들이 있는데 그 중의 한 명은 한국에 가 있다고 소개했다. 또한 김정주 위원은 개인 업무상 임시총회에 참석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후 기자가 실시간 라이브 방송 중이던 스마트폰을 홍OO회계감사 특별위원회 위원이 손으로 쳐서 떨어뜨리며 반말을 하는  등의 소란이 있었지만, 한인회 임시 총회는 계속 진행되었다.

 

 

이미 임시총회 공고에서 미리 알림된 감사 추인 건에서는 최경현 후보를 추천했고, 정회원들은 그를 감사로 추인해 14대 한인회 감사는 최경현 후보로 결정되었다.

 

정관개정위원회는 김우식 위원장이 추후 시간을 두고 미리 제출된 정관 개정안을 검토해서 알림을 하겠노라고 밝혔다.

 

임시총회가 끝나기 전 기타 안건에서는 한인회의 미래에 관한 노인회장님의 소견 발표가 있었으나, 지난 6월 30일 임기가 끝난 한인회관 관리위원 선정에 관한 건은 전혀 거론되지 않았다.

 

이후 손을 드는 정회원이 있었으나 박세태 한인회장은 총회 폐회를 선언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조앤제이 09-336-1155 각종 뉴질랜드 이민 비자 전문 Immigration Adviser Kyong Sook Cho Chun T. 093361155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홍길동투어
뉴질랜드 남북섬 투어 전문 여행사(8/12/23인승 다수 차량 보유)가족, 친지, 모임, 동호인, 신혼여행 및 어학연수팀 등 투어뉴질랜드 여행, 현지 여행사, 홍길동, 남섬, 북섬, 반지의 제왕, 호빗, T. (09)625-6789

취한 채 승무원 위협했던 여객기 승객, 체포 후 법정에 출두 예정

댓글 0 | 조회 790 | 2019.01.09
국제선 여객기에서 술에 취해 난동을 부렸던 외국인 관광객이 이륙 직전에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1월 9일(수) 퀸스타운 경찰과 공항 관계자가 밝힌 바에 따르면, 사건은 하루 전인 8… 더보기

덥고 건조한 날씨, 화재 위험 증가

댓글 0 | 조회 362 | 2019.01.09
덥고 건조한 날씨로 인해 동부 해안을 따라 대부분의 지역에서 화재 위험이 증가되고 있다.남섬은 제한된 화재 시즌으로 야외에서 불을 피울 때는 허가를 받아야 한다.위험 관리를 위한 … 더보기

웨스턴 스프링스 파크에 애완용 토끼 유기, 환경 파괴 우려

댓글 0 | 조회 1,059 | 2019.01.09
(KCR방송=뉴질랜드) 검은 색 또는 갈회색, 뽀얀 진주빛 색깔의 토끼들이 웨스턴 스프링스 파크에서 뛰어다니는 것을 자주 볼 수 있으나, 이러한 색깔들의 토끼는 집토끼들의 색깔로,… 더보기

지난 2018년, 가장 더웠던 해로 기록

댓글 0 | 조회 782 | 2019.01.09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2018년도의 기온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인 해로 나타나면서, 기상학자들은 최근들어 계속해서 뜨거워지고 있는 날씨의 추이에 우려를 하고 있다.오늘 공개… 더보기

중국에서 온 오클랜드 공사 현장 근로자 23명, 인력회사에게 쫓겨나...

댓글 0 | 조회 2,289 | 2019.01.09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주택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하여 중국에서 주택 공사 현장 근로자로 오클랜드를 찾아온 스물 세 명의 중국인 근로자들은 일자리도 잃고 수입도 없는 … 더보기

핸머 스프링스 인근 화재, 국도 7번 일부 폐쇄

댓글 0 | 조회 396 | 2019.01.08
오늘 오후 남섬 캔터베리의 핸머 스프링스 근처의 국도 7번이 화재로 인해 일시적으로 폐쇄되었다.​뉴질랜드 교통국에 따르면, 화재는 화요일 오후 3시 10분경에 핸머에서 50km 서… 더보기

생후 13개월의 여아, 농수로에 빠져 익사

댓글 0 | 조회 1,203 | 2019.01.08
여름 휴가철에 각종 수상 안전사고가 잇달아 발생한 가운데 농수로에 유아가 빠져 익사하는 사고까지 발생했다.사고는 지난 1월6일(일) 낮에 남섬 캔터베리 지역의 도시인 애쉬버턴(As… 더보기

SPCA “새들에게 갖가지 장식물 매다는 장난질은 그만”

댓글 0 | 조회 710 | 2019.01.08
웰링턴 지역 동물학대방지협회(SPCA)가 야생의 새들에게 갖가지 장식을 부착하는 짓을 그만하라고 촉구하고 나섰다.이번 요구는 최근 크리스마스를 전후해 웰링턴 킬버니(Kilbirni… 더보기

거친 착륙 중 추락해 중상 입은 패러글라이더

댓글 0 | 조회 578 | 2019.01.08
남섬의 한 스키장 인근에서 패러글라이딩을 즐기던 남성이 착륙 중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사고는 1월 8일(화) 오전 11시 40분경에 와나카(Wanaka) 지역에 위치한 트레블 콘(… 더보기

오클랜드 노스쇼어에서 16세 소녀 납치 시도한 남성

댓글 0 | 조회 3,219 | 2019.01.08
오클랜드 경찰은 노스쇼어에서 16세 소녀를 납치하려고 시도한 남성을 찾고 있다. 누구든지 그를 목격한 사람은 09 339 0697 와이테마타 경찰에게 연락해줄 것을 당부했다.지난 … 더보기

경찰, 베델스 비치에서 실종된 한국인 찾고 있어

댓글 0 | 조회 4,531 | 2019.01.08
베델스 비치(Bethels Beach)에서 실종된 한국인을 찾기 위해 경찰은 그의 사진과 이름을 공개하고 찾고 있다.57의 한국인 Myung KANG씨는 지난 토요일 베델스 비치에… 더보기

오클랜드 일부 지역, 열대야로 밤잠 설쳐

댓글 0 | 조회 1,302 | 2019.01.08
오클랜드의 일부 지역에서는 열대야로 밤잠을 설쳤다.MetService 기상 학자 앵거스 하인즈씨는 오클랜드 공항 주변 지역에서는 어제밤 최저 기온이 19.1도, 습도 80%로 무덥… 더보기

어제 오클랜드의 마지막 Civic DVD 대여 판매점 문닫아

댓글 0 | 조회 1,479 | 2019.01.08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오클랜드에서 마지막으로 남아있던 Civic DVD 대여 판매점이 마침내 문을 닫게 되었다.노스쇼어에 위치한 Civic Video 대여 판매점은 문을 닫… 더보기

해상 인명구조 요원, 육상에서도...

댓글 0 | 조회 398 | 2019.01.08
(KCR방송=뉴질랜드) 해수욕장에서 인명 구조를 하는 라이프 세이버 요원들은 육지에까지 그들의 활동 범위가 넓어지고 있는 상황으로 알려졌다.북부 지역에서만 12월 31일부터 1월 … 더보기

어제, 홍콩발 오클랜드 도착 항공기 내에서 한 남성 사망

댓글 0 | 조회 1,787 | 2019.01.08
(KCR방송=뉴질랜드)어제 홍콩을 출발하여 오클랜드로 도착하는 에어 뉴질랜드 항공기에 탑승한 한 남성이 기내에서 사망하면서, 항공기가 두 시간 이상 늦게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에… 더보기

10년만에 오클랜드 주택 중앙 가격 내려가

댓글 0 | 조회 1,649 | 2019.01.08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최대 부동산 회사인 바풋 앤 톰슨 사는 지난 해 주택 부동산 통계를 밝히면서, 지난 십 년 만에 처음으로 부동산 가격이 하락하는 동향을 보이기 시… 더보기

경찰, 시속 약 200km로 운전한 오토바이 운전자 찾고 있어

댓글 0 | 조회 1,020 | 2019.01.07
경찰은 남섬 더니든 남부에서 시속 약 200km로 위험하게 달린 오토바이 운전자를 찾고 있다.지난 토요일, 와이홀라 타운 근처의 1번 고속도로에서 시속 199km 이상 달리고 있는… 더보기

휴가 끝났지만, 북섬 무더위 계속돼

댓글 0 | 조회 1,535 | 2019.01.07
휴가가 끝나고, 월요일에 대부분의 직장에서는 다시 업무가 시작되었지만 북섬의 무더위는 계속될 것으로 알려졌다.남섬 동해안은 낮 최고 기온이 34도까지 치솟았던 무더위가 최근의 궂은… 더보기

NZ영사들, 해외 감옥에 수감된 키위들에게 가장 긴 시간 할애해

댓글 0 | 조회 1,363 | 2019.01.07
뉴질랜드 외교통상부는 지난해 6월까지 해외에서 법률을 위반한 사례를 처리하기 위해 영사 직원들이 가장 긴 시간을 보내었으며 총 234건을 처리했다고 밝혔다.영사 부서의 책임자인 칼… 더보기

오클랜드 경찰, 일주일에 2시간 중국어 수업 들어

댓글 0 | 조회 1,268 | 2019.01.07
오클랜드 경찰은 오클랜드에서의 중국인 인구 증가로 의사 소통을 돕기 위해 중국어 수업을 듣고 있다.바쁜 일정 중, 매주 목요일 2시간 동안 중국어 수업이 진행된다.데비 레히 경찰 … 더보기

키위들 중 14% 해외 거주, OECD국가들 중 3위

댓글 0 | 조회 1,355 | 2019.01.07
(KCR방송=뉴질랜드) 전 세계가 점점 가까운 이웃이 되고 있으며, 일자리, 주택, 급여 등 여러 생활 조건들에 대한 비교와 그로 인한 해외로의 이주가 어렵지 않아지면서 해마다 수… 더보기

오늘 새벽, 오클랜드 서부 지역 무장 경찰 긴급 출동

댓글 0 | 조회 1,713 | 2019.01.07
(KCR방송=뉴질랜드) 오늘 새벽 오클랜드 서부 지역에 무장 경찰들이 긴급 출동하여 이 지역 일대를 계속해서 수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오늘 새벽 1시경 사냥용 엽총 소리가 났… 더보기

교통사고 사망자수, 2009년 이후 가장 많아

댓글 0 | 조회 317 | 2019.01.07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달 교통 사고로 병원에 입원해서 치료를 받던 사람이 어제 사망하면서, 지난 해 교통사고로 희생된 사람들의 수가 2009년 이후 가장 많이 늘어난 것으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