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오클랜드 로즈힐 컬리지, 갱단 학부모 연루 큰싸움

노영례 0 1,765 2018.08.24 16:49

오클랜드 남부에 있는 로즈힐 컬리지 운동장에서는 어제 갱단에 소속된 학부모가 연루된 큰 싸움으로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있었다. 

 

어제 이 학교 운동장에서는 150명의 사람들이 연루된 다툼이 있었다.

 

어제 폭력적인 말다툼 장면은 SNS에서 공유되었고 많은 경찰이 학교로 출동한 후 학교가 폐쇄되었다.

 

경찰은 어제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의심되는 부모 중 한 명이 갱단 멤버임을 확인했다.

 

경찰은 갱단 멤버인 학부모가 학교에 출입 금지 조치를 당했다고 전하며, 오늘 아침 경찰이 학교 교장과 만나 긴밀히 협력해 이러한 문제를 해결했다고 말했다.

 

로즈힐 컬리지 학교 정문에는 오늘 아침 2명의 경호원이 지키고 있었다.

 

헤럴드에서는 한 학부모가 이 학교 안팎에서 벌어지고 있는 끊임없는 싸움에 익숙하다고 말했다. 그는 딸이 한 달 전에 공격당했고 선생님은 아무 것도 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딸을 기다리며 종종 근처에서 학교 교복을 입은 학생들이 싸우는 모습을 목격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환경에서 아이들이 자라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하며, 내년에 고등학교 입학할 다른 자녀들은 로즈힐 컬리지에 보내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어제의 다툼은 각각 50명이 넘는 학생들이 시작했고, 결국 학부모들까지 연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학부모는 학교에서는 어제의 폭력 사태로 인해 2명의 보안 요원을 고용하기로 결정했는데 이미 한달 전에 언급한 것이 이제사 이루어졌다고 말했다. 그는 보안 카메라가 필요하고 10명 정도의 보안 요원이 필요하다며, 1500명이 넘는 아이들을 두 명이 어떻게 통제할 수 있는지 의문을 표했다.

 

학급에 다시 딸을 보내는 것을 두려워했던 또다른 학부모는 헤럴드와의 인터뷰에서 어제의 싸움이 지난 수요일에 있었던 두 명의 남학생들간의 싸움에 대한 보복으로 여겨졌다고 말했다. 


어제 폭력 사건이 있었을 때 학생들이 울며 공황상태에 빠졌고, 싸움이 일어난 곳에서는 사람들이 셔츠에 피를 묻히고 있었다고 전해졌다.


세인트 존 구급차 대변인은 헤럴드에 학교에서의 호출 전화 기록은 없었지만, 코를 부러뜨린 사람과 손을 짚고 고통을 느끼고 있는 사람들이 있었다고 말했다.


로즈힐 컬리지의 슈 블레크리 교장은 학부모와 학생 보호자들에게 보낸 성명서에서 예방책으로 학교를 폐쇄했다고 밝혔다.


교장은 어제 점심 시간에 허가받지 않은 사람들이 운동장에 등장했고, 학교측에서는 경찰에 지원 요청을 했다고 말했다. 

 

출처 : News&TalkZB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AIC - Auckland International College
IB전문학교, AIC, 세계명문대학진학, 오클랜드 국제고등학교, 뉴질랜드 사립고등학교, 대학진학상담, 미국대학입학, 영국대학입학,한국대학입학, IB과정, Pre-IB과정, 기숙사학교, 뉴질랜드교육, IB T. 09 921 4506
(주)웰컴뉴질랜드
뉴질랜드 여행, 북섬여행, 남섬여행, 패키지여행, 호주여행, 피지여행, 맞춤여행, 자유여행, 단체여행, 개별여행, 배낭여행, 현지여행, 호텔예약, 투어예약, 관광지 예약, 코치예약, 버스패스, 한 T. 09 302 7777

오클랜드 공항 낡은 국내선 청사 개선, 3천만 달러 들여 시작

댓글 0 | 조회 652 | 2018.10.30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공항은 일부 시설이 50년이나 낡은 국내선 청사를 개선하기 위하여 3천만 달러를 들여 새 단장에 들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오클랜드 공항은 오래된 공… 더보기

부동산 전문가, 렌트비 여름철에는 급상승 가능성 있다고...

댓글 0 | 조회 1,183 | 2018.10.30
트레이드미의 새로운 수치에 따르면, 주택 렌트비가 앞으로 몇달 동안 크게 상승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보통 여름철에는 웰링턴과 오클랜드에서 렌트비 상승했다.트레이드미의 나… 더보기

와이카토 교통사고로 사상자 발생, 시민들 담요 등으로...

댓글 0 | 조회 511 | 2018.10.30
월요일 오후 5시 직후 와이카토 토코로아 남쪽의 1번 국도에서 두 대의 차량이 충돌하는 교통사고가 발생했다.이 사고로 두 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당했다.지나던 시민들은 다친 사람… 더보기

카이코우라 인근 국도 1번, 새 제한 속도는 너무 느리다고...

댓글 0 | 조회 497 | 2018.10.29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카이코우라를 경유해 국도 1번의 새로운 제한 속도 60km/h는 너무 느리다는 의견이 제시되었다.지난 2016년 지진 이후에 카이코우라 인근 국도 1번은 비상 속… 더보기

해밀턴 농장 지대를 지나간 토네이도

댓글 0 | 조회 804 | 2018.10.29
월요일 오후 불안정한 기후 속에 해밀턴의 한 농장 지대에 토네이도가 지나가는 모습이 시민들의 스마트폰에 찍혔다.월요일 낮 12시 45분경, 해밀턴의 국도 1B 근처에서 트랙터에 앉… 더보기

경찰, 오클랜드 K-로드 바의 '데이트 성폭행' 사건 조사 중

댓글 0 | 조회 995 | 2018.10.29
경찰은 오클랜드의 K-로드(Karangahape Road)에 있는 유명한 술집에서의 '데이트 성폭행' 사건을 조사 중이다.이달 초에 경찰에 접수된 'Family Bar'에서의 사건… 더보기

국민당,체코 살인범- 뉴질랜드 영주권 취득 진상 요구

댓글 0 | 조회 2,435 | 2018.10.29
(KCR방송=뉴질랜드) 외국에서 전과 기록을 갖고 있는 마약 밀수범이 뉴질랜드 영주권을 취득한 데에 대하여 국민당에서는 진상을 밝히도록 요청하고 있지만, 이민부 장관은 이에 대하여… 더보기

오클랜드 거리, 오늘 두번째 회사 전기 스쿠터 5백대 허용

댓글 0 | 조회 2,724 | 2018.10.29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거리에 오늘부터 또 다른 회사의 전기 스쿠터 5백대가 나타나게 될 예정이다.오클랜드 카운실은 Wave 사에게 5백 대의 전기 스쿠터 승인을 하였으며… 더보기

유아 교육 교사 부족 심각

댓글 0 | 조회 1,070 | 2018.10.29
(KCR방송=뉴질랜드) 유치원 등 조기 교육 기관의 심각한 교사 부족으로 인하여, 유아 교육 자격을 갖고 있는 교사들은 자신들이 원하는 조건으로 일자리를 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 더보기

국내에서 가장 ‘아름다운 거리’는 리치몬드의 ‘퀸스트리트’

댓글 0 | 조회 2,774 | 2018.10.28
넬슨 인근 도시인 리치몬드(Richmond)의 시내 중심도로인 퀸(Queen)스트리트가 금년도 국내 ‘최고의 거리(Best Street in NZ, 사진 위)’로 선정됐다.이 도로… 더보기

고속도로 달리던 트럭, 화재로 전소돼

댓글 0 | 조회 550 | 2018.10.28
고속도로를 달리던 한 대형 트럭에서 갑자기 화재가 발생해 트럭이 전소됐다.불은 10월 28일(일) 이른 아침인 6시경에 와이카토 고속도로 중 헌틀리(Huntly) 북부의 오히네와이… 더보기

“키위, 50년 안에 멸종할 가능성도…” 최대의 적은 개들

댓글 0 | 조회 778 | 2018.10.28
키위 보호활동이 활발하지만 현 추세대로라면 향후 50년이면 키위가 멸종할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키위 보호단체 관계자는 매년 2%가량씩 키위 숫자가 감소한다면서, 이 같은 … 더보기

NZ 도착한 해리 왕자 부부, 4박5일간 웰링턴, 넬슨, 오클랜드 로투루아 방문 …

댓글 0 | 조회 1,254 | 2018.10.28
영국 왕실의 해리(Harry) 왕자와 부인인 메간 마클(Meghan Markle)이 결혼한 후 처음으로 뉴질랜드를 공식 방문했다.‘서섹스 공작 부부(Duke and Duchess … 더보기

다이버 2명 실종, 대대적인 수색 작업 중

댓글 0 | 조회 729 | 2018.10.28
토요일에 푸라카누이 베이에서 실종된 두 명의 다이버를 찾기 위해 일요일 이른 아침부터 대대적인 수색이 재개되었다.23세와 51세의 다이버는 토요일 남섬 Balclutha 남쪽의 P… 더보기

오클랜드 마라톤 대회, 달리다 쓰러진 참가자 6명 병원 입원

댓글 0 | 조회 1,683 | 2018.10.28
2018 오클랜드 마라톤이 28일 일요일 새벽부터 열렸는데,대회 참가자 중 6명이 병원에 입원했고 그 중의 한 명이 심각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마라톤 대회 주최측은 병원으로 이… 더보기

키위빌드(KiwiBuild) 주택, 파파쿠라에서 첫 입주자 환영식 열려

댓글 0 | 조회 2,927 | 2018.10.28
토요일 오클랜드 남부 파파쿠라에서 키위빌드(KiwiBuild)주택 첫 입주자들을 환영하는 파티가 열렸다.▲사진 : 전효원이 행사는 키위빌드 주택 분양에 당첨된 첫 소유자들을 위한 … 더보기

[포토뉴스] 빛의 축제...빛이 어둠을,선이 악을, 지혜가 무지를...

댓글 0 | 조회 336 | 2018.10.28
Diwali Festival 2018디왈리 축제는 힌두교 최대 축제로산스크리스어로 빛의 축제라고 한다.빛이 어둠을,선이 악을, 지혜가 무지를희망이 절망을 이겨냄을 축복하는 날이다.… 더보기

의사들의 과로, 환자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고 경고

댓글 0 | 조회 514 | 2018.10.28
의료 전문의들은 의사들의 과로가 환자들을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며 긴급한 정부의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유급 의료 전문의 협회(Association of Salaried Medi… 더보기

가짜 피 뒤덮힌 간호사 복장 남성, 경찰차와 구급차 출동 소동

댓글 0 | 조회 1,180 | 2018.10.28
웰링턴 중심부의 한 건물 안 엘리베이터에서 피투성이 남성이 쓰러져 있다는 신고가 일요일 아침 7시에 경찰과 응급구조대에 접수되었다.신고를 받고 웰링턴의 비비안 스트릿에 있는 한 빌… 더보기

넬슨 마스크 페스티벌,한복과 탈을 쓰고 처음으로...

댓글 0 | 조회 973 | 2018.10.27
10월 26일 남섬의 북쪽 끝에 위치한 넬슨에서는 넬슨시 주최 2018 Nelson Arts Festival Masked Parade & Carnivale 행사가 있었다.이… 더보기

주유소 보이콧 “전국적으로 4만여명 동참했다”

댓글 0 | 조회 1,648 | 2018.10.27
고유가에 대항하기 위해 벌어진 ‘주유소 보이콧(petrol station boycott)’에 4만여명에 가까운 운전자들이 호응한 것으로 알려졌다.페이스북 이벤트로 벌어진 이번 보이… 더보기

세계 제1차대전 종전 100주년 기념해 만들어진 ‘추모의 광장’

댓글 0 | 조회 259 | 2018.10.27
제1차 세계대전 종전 100주년 기념일(11월 11일)을 앞두고 뉴질랜드 전역에는 당시 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해 추모의 장소인 ‘Field of Remembrance’들이 마련됐다.… 더보기

[포토뉴스] 물안개 피는 바닷가

댓글 0 | 조회 305 | 2018.10.27
이 사진은 찰리양 작가의 작품이다.

가스통에 연결된 샤워기, 일산화 탄소 중독으로 12세 소년 사망

댓글 0 | 조회 862 | 2018.10.27
남섬에서 12세 소년이 가스 구동식 샤워기를 사용하던 중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사망한 후, 소년의 어머니는 대중에게 경고하고 있다.저스틴 워커씨의 장남 제시 사무엘은 3주전 하스트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