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까지 순이민자 6만4000여명, 전년보다 12% 감소해

서현 0 1,168 2018.08.21 20:07

지난 7월말까지의 1년 동안에 뉴질랜드로 들어온 순이민자(net migration)’64000여 명 수준인 것으로 집계됐다.

 

8 21() 발표된 통계국 자료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12개월 이상 장기거주를 목적으로 들어온 사람이 129000명이었으며 반대로 65200명이 장기거주를 목적으로 해외로 출국했다.  

 

이에 따라 연간 순이민자는 638000명이었는데, 이는 2017 7월까지의 연간 순이민자였던 72400명에 비해서는 8600명이나 감소한 것이다.

 

연간 감소율은 12%였는데, 이 같은 상황은 작년 후반 이후 이민자가 감소하는 추세가 현재까지 줄곡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자료로 보여주고 있다.

 

이는 또한 작년에 집권한 노동당 새 정부가 연간 순이민자를 2~3만명 수준으로 줄이겠다고 한 선거 공약에 뒤따라 이어지고 있다고 통계국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뉴질랜드 비시민권자들로 국내에 1년 이상 장기거주했던 이들이 많이 출국한 것이 이민자 감소에 영향을 줬다면서, 그러나 현재의 순이민자 숫자는 여전히 역사적으로 상당히 많은 수준이라고 부연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Eftpos 나라
eftpos.cash register,cctv,scale,alarm,pos system. T. 0800 880 400

호수로 돌진해 다친 운전자 구해낸 주민들

댓글 0 | 조회 508 | 2018.08.31
호수로 돌진하면서 큰 부상을 당한 운전자를 주민들이 곧바로 나서서 구조했다.사고는 8월 30일(목) 오후 5시 15분경에 남섬 오타고 내륙 지역의 크롬웰(Cromwell) 인근에 … 더보기

오클랜드 남부 한 고등학교, 교장 논란에 교육부 개입 고려 중

댓글 0 | 조회 1,495 | 2018.08.31
(KCR방송=뉴질랜드) 교육부는 오클랜드 남부의 한 고등학교에서의 교장 논란에 대하여 공식적인 개입을 고려중인 것으로 알려졌다.카톨릭 맥컬리 여자 고등학교에서는 보드 미팅에 학부모… 더보기

정부, 교통 사고 많은 도로 개선 계획

댓글 0 | 조회 484 | 2018.08.31
(KCR방송=뉴질랜드) 정부는 앞으로 3년 동안 43억 달러를 투입하여 뉴질랜드에서 교통 사고로 사망자와 중상자를 많이 발생하는 도로들을 개선할 것으로 밝혔다.이 예산은 노동당이 … 더보기

주택부 장관, 오클랜드 지역 주택 개발 사업 지체에 불만

댓글 0 | 조회 1,037 | 2018.08.31
(KCR방송=뉴질랜드) 주택부 장관은 오클랜드 지역의 주택 개발 사업이 일부 지역의 유니터리 계획으로 지체되고 있는데에 대하여 불만을 표하고, 오클랜드 카운실보다 상위 결정 권한을… 더보기

오클랜드 주택 신축 콘센트 허가 건수, 28% 늘어나

댓글 0 | 조회 788 | 2018.08.31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주택 신축 콘센트 허가 건수가 7월말 기준으로 지난 한 해 동안 28% 정도 늘어났으며, 2004년 이후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나면서 주택 경기가… 더보기

오클랜드 안개 자욱한 금요일, 항공편 일부 취소나 지연

댓글 0 | 조회 288 | 2018.08.31
어제에 이어 오늘도 오클랜드에는 2시간 연속으로 안개가 자욱하면서 항공편 일부가 취소내거나 지연되었다는 소식이다.오클랜드 공항은 오전 7시 10분 안개로 인해 7개의 국내선 항공편… 더보기

[포토뉴스] 허걱 이 아가씨 좀 봐요

댓글 0 | 조회 1,490 | 2018.08.30
허걱 이 아가씨 좀 봐요.와일드하기로 소문난 아오테아로아(뉴질랜드) 아가씨한테 태권도를 가르쳐 놓았으니 .....아이고 무서버!<도메인 아시안 문화축제장에서>사람이 네게… 더보기

사이버 전문가, 아이들은 부모의 관심 기다려

댓글 0 | 조회 462 | 2018.08.30
사이버 안전 전문가인 존 파슨스씨는 아이들이 부모가 자신들에게 더 많은 관심을 기울여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많은 부모들은 아이들이 항상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화면을 들여다보고 있고 … 더보기

국내 최대 소매점 H&M 개장, 수백명 줄서서 기다려

댓글 0 | 조회 2,429 | 2018.08.30
오늘 아침 오클랜드 시티에 새롭게 문을 연 H&M 스토어 앞에는 이른 아침부터 수백명의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렸다.스웨덴 유통 업체인 H&M's flagship 스… 더보기

오클랜드, 1080 살충제 투하 계획

댓글 0 | 조회 1,144 | 2018.08.30
오클랜드에서는 또다른 논란이 되고 있는 1080 살충제를 투하할 계획이다.오클랜드 카운실에서는 날씨가 좋을 때 후누아 산맥과 그 주변의 땅에 1080 살충제 살포를 준비 중이다.지… 더보기

항공편 예약 시, 영문 이름 표기 잘못하면 추가 비용들어

댓글 0 | 조회 1,587 | 2018.08.30
오클랜드의 한 남성은 에어 뉴질랜드 웹사이트를 통해 동료의 항공편을 예약했다가 영문 이름 표기에 실수가 있었음을 발견했다.이 남성은 미국 뉴욕행 비행기를 예약하면서 동료의 이름인 … 더보기

오클랜드 공항, 안개로 50편 이상 국내선 취소나 지연

댓글 0 | 조회 446 | 2018.08.30
오늘 아침 오클랜드 국내선 항공 노선이 짙은 안개로 인해 50편 이상 취소나 지연된 것으로 전해졌다.26개의 국내 항공편이 취소되었고, 오전 9시 10분 기준으로 25개의 국내선 … 더보기

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 연봉 동결 지지 표명

댓글 0 | 조회 513 | 2018.08.30
필 고프 오클랜드 오클랜드 시장은 자신다 아던 총리의 연봉 동결 결정에 지지한다고 말했다.아던 총리는 총리를 포함한 국회의원의 급여와 수당에 대해 1년간의 동결을 발표했으며, 지방… 더보기

오클랜드 수술 대기 환자 40여 명, 대기자 명단에서 누락돼

댓글 0 | 조회 1,574 | 2018.08.30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보건 위원회는 실수로 인하여 사 십 여 명의 환자들의 이름이 수술 대기자 명단에서 누락되어 있다고 밝혔으며, 누락자 명단에는 여섯 살 짜리의 어린이… 더보기

루아페후 산 지하, 화산 진동 관측돼

댓글 0 | 조회 687 | 2018.08.30
(KCR방송=뉴질랜드) 루아페후 산의 지하에서 화산 진동이 관측되고 있으며, 호수물의 온도가 오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지오넷에서는 아직까지는 경고의 수준은 아닌 것으로 밝혔… 더보기

정부와 국민당,경제 분석과 전망에 각기 다른 해석

댓글 0 | 조회 514 | 2018.08.30
(KCR방송=뉴질랜드) 국민당의 사이몬 브릿지스 당수는 현 정부의 성장 억제 경제 정책으로 2022년도에는 모든 뉴질랜드 국민들이 천 6백 달러 정도의 경제적 손실을 볼 것으로 밝… 더보기

캔터베리 한 시민, 5백만 달러 로또 당첨금 수령 예정

댓글 0 | 조회 1,111 | 2018.08.30
(KCR방송=뉴질랜드) 오늘 아침 캔터베리에 거주하는 사람이 5백만 달러의 로또 당첨금을 타갈 것으로 알려졌다.이번 1등 상금과 파워볼에 당첨된 티켓은 온라인 판매인 Mylotto… 더보기

[포토뉴스] 흔들리며 피는 꽃

댓글 0 | 조회 450 | 2018.08.29
이 사진은 2018년 8월 28일 무리와이 비치에서 찍은 Charlie Yang작가의 작품이다.흔들리며 피는 꽃 도종환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이 세상 그 어떤 아름다운… 더보기

버거 킹, 1년간 이주 노동자 채용 금지 당해

댓글 0 | 조회 1,460 | 2018.08.29
뉴질랜드의 버거 킹 (Burger King)을 소유하고 운영하는 모기업 회사인 안타레스 레스토랑 그룹 (Antares Restaurant Group)은 1 년 동안 이주 노동자 고… 더보기

오클랜드, 1명이 하루만에 10군데 강도 행각

댓글 0 | 조회 1,657 | 2018.08.29
경찰은 오클랜드에서 하루만에 10군데에서 가택 침입 등 강도 행각을 벌인 범인을 찾고 있다.비슷한 형태의 강도 사건은 주로 쿠메우와 무리와이, 노스쇼어 지역에서 발생했다.스티브 피… 더보기

웰링턴 시내 “주말에도 주차비 낸다”

댓글 0 | 조회 617 | 2018.08.29
다음 달 초부터 웰링턴 시내 지역의 주차장에서 주말에도 주차비가 부과된다.8월 29일(수) 웰링턴 시의회는 시내 주차요금 부과안을 11-3으로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오는 9월 8… 더보기

수 십년 만에 조사되는 말버러 사운즈의 해저

댓글 0 | 조회 658 | 2018.08.29
말버러 사운즈(Marlborough Sounds) 해저에 대한 조사가 정부 부서와 지방 자치단체에 의해 실시된다.향후 280일 동안 조사선 2척을 이용해 다중음향측심기(multib… 더보기

청혼차 NZ찾았다 큰 사고당한 호주 커플 “목숨 걸고 구조 나선 소방관들 덕분에……

댓글 0 | 조회 1,357 | 2018.08.29
프로포즈 차 뉴질랜드를 찾았다가 목숨이 달린 위험한 사고를 당했던 외국 출신 커플이 자신들을 구조한 소방대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호주 출신 20대 여성인 앨리 맥클라칸(Ally M… 더보기

미래의 선택, 고양이냐? 새냐?

댓글 0 | 조회 838 | 2018.08.29
타라나키는 이전에 뉴질랜드 최초의 포식자가 없는 지역이 될 계획을 발표했었다.뉴질랜드의 일부 지역 사회에서는 고양이를 원하는지 새를 원하는지에 대해 현실적인 질문이 제기되면서 고양… 더보기

웰링턴 테라스 터널 교통사고, 교통 정체 심각

댓글 0 | 조회 497 | 2018.08.29
웰링턴의 테라스 터널(Terrace Tunnel)에서 교통 사고가 발생해 수도 웰링턴 내부와 외부를 잇는 주요한 도로가 폐쇄되었다.트럭과 승용차가 테라스 터널 남쪽 끝에서의 이 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