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의 실수로 암 키워, 죽어가는 여성

노영례 0 3,491 2018.08.21 10:01

더니든의 한 여성이 의사의 실수로 지난 2016년 검사를 했으나,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고 4기 암으로 진행되어 죽어가고 있다. 

 

이 여성은 지난 2016년 3월 17일 초음파 결과 이상이 발견되었으나, 이 초음파 보고서를 의사가 2017년 1월까지 판독하지 않았다. 의사는 자신이 왜? 그 보고서를 판독하지 않고 어떻게 누락되었는지 설명할 수 없다며 악몽같다고 HDC에 말했다.

 

보건 및 장애 위원(Health and Disability Commissioner, HDC)은 이 사건을 조사했으며,  "의도하지 않은 것일지라도 예상되는 치료 기준에서 크게 벗어났다"고  말했다.

 

그녀의 암은 대신 진료하는 의사를 만날 때까지 치료되지 않은 채로 남아 있었고, 대진 의사가 이상을 발견하자마자 의료 센터에서는 즉각적인 정밀 검사를 위해 그녀를 의료원으로 보냈다.

 

그 결과 그녀의 뼈, 림프절 및 폐로 암이 전이되어 4기 자궁 내막암으로 진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여성 환자는 오타고 데일리 타임즈와의 인터뷰에서 초음파 결과 이상이 발견된 것을 그대로 방치해 자신과 가족의 삶이 파괴되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자신이 유일한 피해자라고 생각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녀는 의사도 때때로 일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으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면, 재촉해서 챙겨야 함을 알고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여성은 지난 2015년 6월 몸에 이상 기운이 있어서 의사를 만났고, 12월에 다시 방문한 후 의사는 그녀에게 혈액 검사를 해보라고 했다. 혈액 검사 결과를 보고난 후 다시 의사는 여성에게 초음파 검사를 하라고 했다. 

 

초음파 검사 결과는 2016년 3월 17일 의사에게로 보내어졌는데 보고서에는 43mm의 둥근덩어리가 발견되었고 긴급 부인과 진료를 받아야 한다는 후속 보고서가 포함되어 있었다.

 

기록에 따르면, 의사는 4월 13일에 여성의 초음파 검사 결과를 삭제했지만, 그 당시 보고서는 검토하지 않았다. 당시 보고서는 27일 동안 A급 트레이에 남아 있고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제거되었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HDC 보고서는 밝혔다.

 

이러한 누락은 의사가 적절한 치료를 하지 못하는 것으로 연결되어 결국 이 여성 환자의 암은 4기로까지 진행되는 나쁜 결과를 낳았다고 보고서에 기술되어 있다. 

 

출처 : News&TalkZB 

 

10f287059820f43465aba063bff9b1e7_1534802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코리아포스트 / The Korea Post
교민잡지, 생활정보, 코리아포스트, 코리아타임즈 T. 09 3793435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키위 33%, 위험할 정도로 폭음

댓글 0 | 조회 665 | 2018.10.26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뉴질랜드인의 33%가 위험할 정도로 폭음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이 연구는 50세 이상 연령대의 800여 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남성의 13 %가… 더보기

2인조 데어리 여자 강도들 사진 공개한 호크스 베이 경찰

댓글 0 | 조회 1,964 | 2018.10.25
호크스 베이 경찰이 여자 2인조 강도범들의 사진을 공개하고 주민들의 협조를 요청했다.사진이 공개된 2명의 여성은 지난 10월 6일(토) 밤 8시경 각자 흉기를 들고 네이피어의 빌 … 더보기

아던 총리 딸이 외국 총리로부터 받은 선물

댓글 0 | 조회 1,267 | 2018.10.25
지난달에 엄마 아빠와 함께 유엔 총회를 통해 국제 무대에 성공적으로 데뷔(?)했던 뉴질랜드의 퍼스트 베이비가 당시 받았던 선물 중 하나를 공개했다.재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의 파트… 더보기

‘나가’라는 말에 순순히(?) 따른 데어리 권총 강도

댓글 0 | 조회 1,394 | 2018.10.25
권총까지 든 데어리 강도가 ‘나가라(get out)’는 직원(shopkeeper)의 말에 빈손으로 가게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남섬 서해안 북부 도시인 웨스트포트(Westport)… 더보기

호주산 독거미 “암컷 거미줄에서 나온 화학물질로 수컷 잡을 덫 만든다”

댓글 0 | 조회 800 | 2018.10.25
국내 과학자들이 호주에서 유입돼 현재 국내에서 서식지를 넓혀가는 독거미를 잡을 새로운 방법을 연구 중이다.캔터베리 박물관 큐레이터인 코 빙크(Cor Vink) 박사는, 레드백 거미… 더보기

오클랜드 전철망 “헬륨 풍선으로 한때 일부 구간 불통”

댓글 0 | 조회 661 | 2018.10.25
역 구내로 날아든 헬륨 풍선(helium balloon)으로 인해 오클랜드 전철망 일부가 한때 블통되는 사태가 벌어졌다.문제의 헬륨 풍선은 10월 25일(목) 오전 10시 47분경… 더보기

북부 캔터베리, 황소에게 공격당한 남성 사망

댓글 0 | 조회 692 | 2018.10.25
북부 캔터베리의 농장에서 한 남성이 황소에게 공격당해 사망했다.수요일 오후 4시가 되기 직전에 옥스포드의 한 주택에서 긴급 서비스로 신고가 접수되었다.숨진 남성의 아내는 불행한 사… 더보기

전자 스쿠터, 하루에 평균 2건 부상 발생

댓글 0 | 조회 1,207 | 2018.10.25
전자 스쿠터 서비스가 시작된 후 하루에 평균 2건의 부상이 발생했다고 말했다.이번 달에 새로운 전자 스쿠터 서비스가 시작된 후, 첫번째 주에만 모두 14건의 ACC 크레임이 제기되… 더보기

목요일, 남섬 기온 뚝 떨어져

댓글 0 | 조회 407 | 2018.10.25
수요일에는 낮 최고 기온이 평년보다 높았던 크라이스트처치가 목요일에는 낮 최고 기온이 16도로 뚝 떨어지고 밤에는 5도가 될 것이라 예보되었다.목요일 아침에 사우스랜드, 피오르드랜… 더보기

TVNZ, 웹사이트 동영상 유료화 고려 중

댓글 0 | 조회 257 | 2018.10.25
뉴질랜드의 주 방송사인 TVNZ의 케빈 켄릭 최고 경영자는 내년 웹사이트를 개편하면서 방문자들이 동영상을 클릭해서 볼때 돈을 내야 할 수 있다고 말했다.그는 구체적인 일정을 설명하… 더보기

DHB의 안과 치료, 2천 명 이상 기다려야 치료 가능

댓글 0 | 조회 763 | 2018.10.25
전국적으로 지역 의료보건위원회의 안과에서 의사의 진찰을 기다리는 환자들의 대기 시간이 길어 시력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올해 안과 의사를 만나기 위해 기다리는 사람은… 더보기

뺑소니 사망사고 범인 하루만에 잡혀, 14살 여학생 숨져 지역사회와 학교 큰 충격

댓글 0 | 조회 1,227 | 2018.10.24
한밤중에 고속국도에서 뺑소니 사망사고를 저지른 운전자가 범행 하루 만에 붙잡혔다.사고는 10월 23일(화) 밤 10시 40분경 남섬 동해안 남부의 도시인 오아마루(Oamaru) 시… 더보기

꽉 막힌 고속도로 “복권 1등 당첨의 행운 가져다줬다”

댓글 0 | 조회 2,651 | 2018.10.24
지난 노동절 연휴에 웰링턴 인근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는, 당시 여행에 나섰던 많은 이들에게 큰 불편을 주었지만 이 바람에 일생일대의 큰 행운을 거머쥔 남성도 생겼다.행운의 … 더보기

NZ 경찰 “새로운 경찰관 모집 홍보 영상 공개”

댓글 0 | 조회 624 | 2018.10.24
작년에 독특한 경찰관 채용 홍보 영상으로 크게 주목을 끌었던 뉴질랜드 경찰이 금년에도 새로운 영상을 만들어 공개했다.10월 24일(수) 공개된 3분 길이의 홍보 영상은 국내 한 T… 더보기

NZ관광객들, 하이킹 시작 전 위험 대비 필요

댓글 0 | 조회 751 | 2018.10.24
보존부와 경찰은 이달 초 통가리로 크로싱에서 하이킹을 하는 동안 인도인 관광객이 사망한 후 이어 같은 지역에서 또다른 관광객이 사망하자, 소셜 미디어를 활용해 관광객들에게 적극적으… 더보기

최근 여론조사, 노동당 지지도 45%-국민당 43%

댓글 0 | 조회 758 | 2018.10.24
국민당의 주디스 콜린스 국회의원이 최근의 정치 여론 조사에서 당내 선호하는 총리 랭킹 국민당 내 2위를 차지했지만, 자신은 "매우 힘든 한주"를 보낸 후 회복하고 있는 사이먼 브리… 더보기

높은 기름값, 농민들 고군분투

댓글 0 | 조회 678 | 2018.10.24
오클랜드 농민들은 새로운 연료 세금이 너무 많이 청구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지난 7 월에 리터당 11센트의 연료세가 도입된 후 농민들은 추가로 수만 달러의 비용이 더 들… 더보기

오늘 캔터베리 최고기온 26도 예상, 내일은 비

댓글 0 | 조회 315 | 2018.10.24
어제 낮 최고 기온이 25도까지 올랐던 캔터베리 지역이 오늘도 낮 최고기온이 26도까지 오른다고 예보되었다.이같은 기온은 예년 10월 평균 기온보다 8도나 높다.그러나 목요일부터 … 더보기

오아마루에서 14세 소녀, 뺑소니차에 숨져

댓글 0 | 조회 436 | 2018.10.24
어젯밤 오아마루 (Oamaru)에서 14세 소녀가 과속 자동차에 치여 숨졌다.사고 발생 후 사고 차량은 소녀에 대한 응급 구호를 하지 않고 뺑소니쳤다.이 사고는 밤 10시 40분경… 더보기

폭력적인 포르노 그라피 공유, 정부의 조치 요구

댓글 0 | 조회 914 | 2018.10.24
온라인을 통해 공유되고 있는 해외의폭력적인 포르노 그라피에 대한 뉴질랜드 정부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요구가 나왔다.영국의 경우, 국회의원들이 음란물이 건강에 유해한 담배와 무모한 운… 더보기

카운트다운 헌틀리 바나나에서 유리 조각 나와

댓글 0 | 조회 1,403 | 2018.10.23
헌틀리의 한 남성은 카운트다운에서 구입한 바나나에서 유리 조각이 나와 신고했다.제 아담스씨는 지난 목요일에 카운트다운 헌틀리 매장에서 구입한 바나나를 먹다가 유리 조각이 있었다고 … 더보기

애완 동물 국립 공원 입장 허용 제안, 환경 운동가들 분노

댓글 0 | 조회 607 | 2018.10.23
애완견이 뉴질랜드 국립 공원에 들어갈 수 있도록 허용하는 제안에 대해 환경 운동가들은 분노했다.프란츠 요셉(Franz Josef) 지방의 개 주인들은 애완 동물을 데리고 걷는 구간… 더보기

크라이스트처치, 오늘 낮 최고기온 25도로 초여름 날씨

댓글 0 | 조회 512 | 2018.10.23
오늘 크라이스트처치의 낮 최고 기온이 25도까지 올라갈 것이라 예보되었다. 그러나 밤에는 9도로 일교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남섬의Hanmer Springs 의 낮 최고 기온은 27… 더보기

오클랜드와 노스랜드 병원 시설 20%, 문제 있어

댓글 0 | 조회 827 | 2018.10.23
오클랜드와 노스랜드의 병원 시설 중 20%가 기대 수명을 넘었거나 "목적에 부합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오클랜드의 스타쉽 어린이 병원도 그런 시설 중 하나이다.보건 노조는 가능… 더보기

“러브앤피스” 창단 10주년 기념 콘서트 예정

댓글 0 | 조회 336 | 2018.10.23
오클랜드챔버앙상블“러브앤피스”창단10주년 기념 콘서트,두 번째 축하 공연​이10월27토요일 오후7시30분 타카푸나에 위치한St. George’s Church공연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