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종된 해밀턴 한인 여성, 결국 시신으로 발견

노영례 0 11,140 2018.08.15 21:02
경찰은 수요일 낮 12시경 와이카토 강에서 실종되었던 한인여성 양미숙씨의 시신을 수습했다.   

시신은 와이카토 강을 수색하던 팀이 Horotiu 와 Ngaruawahia 사이에서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어 이름 애니(Annie)로 알려진 44세의 양미숙씨는 지난 8월 9일 오후 5시 이후 행방을 알 수 없어서 가족에 의해 실종신고 되었고, 와이카토 경찰이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적으로 그녀를 찾기 위한 게시물을 올렸다. 그녀의 차는 집에서 차로 5분 걸리는 거리에 주차된 채로 그녀의 남편에 의해 발견되었다.

그녀의 이름이 처음에는 Yong Ho Shin으로도 알려졌으나, 경찰은 잘못된 것이라고 이후 Mi-Sook Yang (Annie)라고 수정해 알렸다.

16년간 해밀턴에서 거주하며 간호사로 일한 양미숙씨는 뉴질랜드에서 태어난 두 아이의 엄마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녀의 시신은 검시관에게 회부되었다.​

 

d8008cbfeb968811a8717d31dae305e3_153432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조앤제이 & 조대형 회계사/세무사
이민 비자전문 컨설팅 회계 세무 세무신고 회계사 GST 소득세 T. 093361155
미드와이프 김유미 (Independent Midwife YOOMI KIM)
임신, 출산, 출산후 6주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위해 함께 하는 미드와이프 김 유미 T. 021 0200 9575

지난 한해 동안 백 8십만 건 넘는 범죄 발생

댓글 0 | 조회 678 | 2018.12.20
(KCR방송=뉴질랜드) 처음으로 진행된 범죄와 희생자에 대한 조사에서 지난 한 해 동안 2백 만 건에 가까운 수의 범죄가 일어났으며, 이는 경찰에 신고된 건수보다 일곱 배나 많은 … 더보기

종업원에게 총 들이댄 심야의 주유소 강도들

댓글 0 | 조회 1,831 | 2018.12.19
로토루아 경찰이 한밤중에 주유소를 턴 2인조 총기 무장강도의 범행 당시 사진을 공개하고 주민들의 협조를 요청했다.사건은 12월 19일(수) 새벽 2시경에 테 나에(Te Ngae) … 더보기

머리 잘린 새끼 물개들 여럿 발견, 경찰과 DOC 함께 조사 중

댓글 0 | 조회 1,453 | 2018.12.19
​머리가 잘린 어린 물개들(fur seal pups)이 여러 마리 발견돼 자연보존부(DOC)와 경찰이 함께 조사에 나섰다.DOC에 따르면 크라이스트처치의 뱅크스(Banks) 페닌슐… 더보기

작은 마을의 파출소, 의심스런 심야 화재로 큰 피해 입어

댓글 0 | 조회 785 | 2018.12.19
북섬 동해안의 한 작은 마을에 있는 파출소 건물이 의심스러운 화재로 심각한 피해를 입었다.이번 화재는 12월 18일(화) 밤 10시 45분경,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의 타네아투아(… 더보기

[포토뉴스] 서로 다른 생각

댓글 0 | 조회 291 | 2018.12.19
이 사진은 박성택 작가의 작품이다.그는뉴질랜드 사진여행을 위한 작은 마당으로www.nzphototravel.com웹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학부모 부담 제로화, 맞벌이 부부 자녀를 위한 홀리데이 스쿨

댓글 0 | 조회 1,334 | 2018.12.19
2019 NSLS New ZealandSummer Holiday Programme“Summer School Holiday가 다시 다가왔습니다”2018이 빠르게 지나가고 있습니다. … 더보기

노래, 댄스로 치러진 ‘가족과 함께, 한마음 운동회’

댓글 0 | 조회 827 | 2018.12.19
지난 12월 15일 교민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밀포드 실번파크(Sylvan Park)에서 2018 한마음운동회가 개최했다. 오클랜드한인회(회장 박세태)주최로 열린 이번 행사는… 더보기

어린이 빈곤 줄이기 위한 법안, 국회 마지막 독회 통과

댓글 0 | 조회 365 | 2018.12.19
(KCR방송=뉴질랜드) 어린이 빈곤을 줄이기 위한 법안이 어제 국회에서 마지막 독회를 성공적으로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이 법안은 어린이 빈곤을 줄이기 위한 기준을 세우고 이를 관리… 더보기

오클랜드와 해밀턴 연결 열차 서비스, 향후 5년간 시범 운영

댓글 0 | 조회 928 | 2018.12.19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와 해밀턴을 연결하는 열차 서비스가 뉴질랜드 도로공사에서 이 계획에 대하여 승인하면서, 앞으로 5년 동안 시험적으로 운영될 것으로 전해졌다.교통부의 … 더보기

170년 전 금광의 코로만델, 다시 골드 러쉬 기대

댓글 0 | 조회 1,412 | 2018.12.19
(KCR방송=뉴질랜드) 170년 전 금광으로 활발했던 코로만델 타운이 다시 골드 러쉬를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오클랜드와 코로만델 사이를 매일 운항하는 훼리 계획이 알려지면… 더보기

화요일밤, 폰손비 사무실들 화재로 피해 입어

댓글 0 | 조회 438 | 2018.12.19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밤 폰손비에 있는 사무실들이 화재로 인하여 큰 피해를 입었다.어제 밤 10시 경 폰손비의 Willianson Avenue의 상가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하… 더보기

타우포를 방문했다면, 한번 들러볼 만한 곳

댓글 0 | 조회 1,554 | 2018.12.19
타우포를 방문했다면, 한번 들러볼 만한 곳으로 어떤 곳이 있을까?맑은 산호색 물줄기를 끊임없이 내려보내는 후카 폭포, 바다같이 넓은 타우포 호수, 짜릿한 순간으 즐길 수 있는 번지… 더보기

이민부 “임시취업비자, 지역별 인력 수요 감안해 제도 바꾼다”

댓글 0 | 조회 2,346 | 2018.12.18
뉴질랜드 정부가 심각한 일손 부족을 메꾸기 위해 기존의 ‘임시취업비자(temporary work visas)’ 정책을 크게 보완, 개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이 같은 움직임은 12… 더보기

교육부 장관 “빅토리아 대학교의 학교 명칭 변경 제안 거부”

댓글 0 | 조회 694 | 2018.12.18
학교 명칭을 변경하려던 빅토리아대학(Victoria University)의 시도가 일단 무산됐다.12월 18일(화) 크리스 힙킨스(Chris Hipkins) 교육부 장관은, 웰링턴… 더보기

오클랜드 “12월 21일(금) 오후 4시부터 기차와 버스 무료 운행한다”

댓글 0 | 조회 2,466 | 2018.12.18
성탄절 연휴를 앞둔 이번 주말 금요일 저녁에 오클랜드의 기차와 버스들이 무료로 운행될 예정이다.이는 성탄절 직전 금요일에 음주운전이 일년 중 가장 많이 이뤄짐에 따라 음주운전을 방… 더보기

마약자금 350만불 운반하던 여성 “징역 14년 이상에 처해져”

댓글 0 | 조회 1,183 | 2018.12.18
350만달러에 달하는 막대한 마약 관련 자금을 운반하던 여성이 법정에서 14년이 넘는 징역형에 처해졌다. 12월 18일(화) 오전에 오클랜드 고등법원에서 열린 재판에서 이름이 공개… 더보기

[포토뉴스] 루아페후 산 정상에 쌓인 눈

댓글 0 | 조회 652 | 2018.12.18
12월 18일 북섬 루아페후 산 정상에 눈이 하얗게 쌓여 있다.

뉴질랜드 무료 캠핑 장소 찾기

댓글 0 | 조회 1,302 | 2018.12.18
12월 중순이 지나며 휴가철이 시작되고 있다. 뉴질랜드의 학생들은 학년마다 다르지만, 주로 12월 초순이나 20일경에 방학을 시작한다.일반 직장인들은 보통 12월 20일이 지나면 … 더보기

퀸즈타운 카운실, 이번 여름 관광객 몰릴 것 대비 중

댓글 0 | 조회 795 | 2018.12.18
(KCR방송=뉴질랜드) 퀸즈타운 카운실은 이번 여름을 맞이하여 십 만 명 이상의 여행객들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하면서, 이에 대하여 준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카운실 관계자는 여름 … 더보기

오클랜드 시내 퀸 스트릿, 도로변 주차 칸 없애는 방안 추진 중

댓글 0 | 조회 1,148 | 2018.12.18
(KCR방송=뉴질랜드) 몇몇 오클랜드의 카운실러들은 시내 Queen Street의 공기 오염을 개선하기 위하여 도로변의 주차 칸을 없애도록 하는 방안을 추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카… 더보기

한 쓰레기 빈 대여 업체, 빈 임대료 실랑이 후 쓰레기 쏟아놓고 가

댓글 0 | 조회 1,379 | 2018.12.18
(KCR방송=뉴질랜드) 한 쓰레기 빈 대여 업체는 며칠동안 빈 임대료에 대하여 실랑이를 한 후 빈에 가득찬 쓰레기를 고객의 오클랜드 주택 드라이브 웨이에 쏟아놓고 간 것으로 알려졌… 더보기

개들로 인한 사고와 피해, 개 주인 책임이라고...

댓글 0 | 조회 782 | 2018.12.18
(KCR방송=뉴질랜드) 노스랜드에 거주하는 95세의 한 노인은 자신의 반려견 ‘샌디’가 다른 여섯 마리의 큰 개들로부터 공격을 받아 죽게되자, 개를 잘 관리하지 못하여 사람과 다른… 더보기

외국 상선 승무원, 전복 어획 규칙 위반으로 천달러씩 벌금 부과

댓글 0 | 조회 2,032 | 2018.12.17
블러프에 정박한 외국 상선의 승무원들이 전복을 채취하며 관련 어획 규칙을 위반해 각각 천 달러씩의 벌금을 부과받았다.1차 산업부 장관은 지난 5년간 적어도 6번 정도, 블러프에 정… 더보기

캔터베리의 한 여성, 우편물 수십통 훔친 혐의로 붙들려

댓글 0 | 조회 838 | 2018.12.17
캔터베리의 한 여성이 뱅크스 페닌술라의 다이아몬드 하버에 있는 주민들의 우편물 수십통을 훔친 혐의로 붙들렸다.경찰은 36세의 여성이 다이아몬드 하버와 주변 지역의 우체통에서 지난 … 더보기

라글란에서 경비행기 추락사고로 2명 사망

댓글 0 | 조회 419 | 2018.12.17
라글란에서 경비행기 추락사고로 2명이 사망했다.경찰은 이 사고가 이스트 스트릿 끝에 있는 라글란 항구의 해안에서 월요일 오후 3시 20분경에 발생했다고 밝혔다.경찰은 사고 현장에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