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경된 '유학 후 이민' 정책에 대하여...

노영례 0 1,667 2018.08.10 23:11

8월 8일 이민성에서는 새로운 이민 정책 발표를 했다. 이 새로운 이민 정책에 대한 내용을 오클랜드 트레듀 유학원 윤애리 원장과 Q&A 방식으로 인터뷰했다. 

 

f9111d4c8fba29f13f8bdf85122a4950_1533901
  

Q. 2018년 8월 8일 변경된 이민 정책은 언제부터 적용되나요?

These changes come into effect on 26 November 2018 이라고 나와있듯이 2018년 11월 26일부터 적용이 됩니다 

 

Q. 이번 이민 정책 변경이 '유학 후 이민'을 준비하시는 분들에게는 어떤 소식일까요? 

뉴질랜드의 이민정책은 뉴질랜드 국민과 뉴질랜드로 이민을 하고자 하는 새로운 이민자들 모두에게 발전된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이번 정책 변경은 지난번 이렇게 변경을 할 계획이다 라고 발표했던 안에서 좀더 개선한 것으로 보여지며, 예전의 Post work visa ​의 부족한 점을 보완하는 것으로 이민 정책의 큰 정책 틀로 보면 크게 변화된 것은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뉴질랜드 이민을 준비하는 분들은 이번 정책에 맞도록 자격요건과 조건사항을 맞추도록 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Q. 변경된 이민 정책의 적용을 받는 사람들은 이제 공부를 시작하는 사람들인지요? 아니면... 

이번 정책은 2018년 11월 26일부터 적용되며, 8월 8일 발표 당시에 학생비자를 가지고 있거나 승인을 받은 학생들은 현재학생비자 소지자의 룰에, 현재 Post Work Visa 소지자는 그에 따른 룰에, 8월 8일 이후에 학생비자 신청을 하거나 비자 승인을 받을 학생들은 새로운 정책의 룰에 적용을 받게 됩니다. 

 

Q. 향후 이민 정책이 나아갔으면 하는 방향에 대해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뉴질랜드는 영어를 모국어로 하는 5개 국가,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중 가장 모범적인 방법으로 이민 정책을 수립하고 진행한다고 생각합니다.  계속해서 발전되고 변화하는 정책을 결정하는 데는 뉴질랜드 학교, 고용주, 고용자들 또한 이민을 고려하여 뉴질랜드에서 공부를 하고 워크비자를 통해 일을 하고 있는 모든 비자를 신청해야 하는 사람들의 이익이 고르게 반영되도록, 강력한 한 집단의 이익만을 대변하지 않는 공평함을 계속해서 기대해 봅니다.

 

Q. 변경된 이민 정책에서 '유학 후 이민' 부분에서의 변경 내용을 중심으로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이민성의 파일을 번역해서 아래와 같이 설명드립니다. 

 

NEW VISA APPLICANTS (신규 비자 신청자)

8월 8일 발표일 현재 학생비자를 소지하지 않은 학생은 신규 비자 신청 카테고리에 들어가며 아래의 테이블의 비자 규정에 해당됩니다. 

f9111d4c8fba29f13f8bdf85122a4950_1533900  

위에 설명된 것을 적용 받기 위하여, 2021년 12월 31일까지 과정을 마쳐야 합니다. 이 날짜를 지나서 과정을 마치게 되는 경우, 1년 오픈 워크비자를 받을 수 있으며, 특정한 뉴질랜드 직업 협회 또는 자격협회 등록이 요구되는 과정은 추가 1년 오픈워크비자를 더 받을 수 있습니다.  

 

2022년부터는 Level 4-6 과정 (2년을 공부한 후)또는 학사 이하의 Level 7을 공부하면 1년 오픈워크비자를 발급받습니다. 그리고 GD 과정을 마치고 특정한 뉴질랜드 직업 협회 또는 자격협회 등록이 요구되는 과정은 추가 1년 오픈워크비자를 더 신청할 수 있다. Level 7 학사이상의 과정을 공부하면 3년 오픈워크비자를 받습니다. 

 

EXISTING STUDENT VISA HOLDERS (현재 학생 비자 소지자)

8월 8일 발표일 현재 학생비자를 소지하거나 학생비자 승인을 받은 학생은 아래의 테이블의 비자 규정에 해당됩니다. 

 

39a356886cc0ff18f482b6171d10e102_1533952
  

2018년 11월 26일 이전에 포스트 스터디 워크비자를 받는다면, 1년 오픈워크비자 또는 2년 twoyear employer-assisted 워크 비자를 받습니다. 11월 26일후에는 two-year employer-assisted가 오픈비자로 변하기에 Job이나 고용주가 변경되도 이민성에 알릴필요없습니다.  

 

EXISTING POST-STUDY WORK VISA HOLDERS (현재 Post-study 워크비자 소지자) 

8월 8일 발표일 현재 Post study work visa를 소지하지 하거나 비자승인을 받은 사람은 아래의 테이블의 비자 규정에 해당됩니다 

f9111d4c8fba29f13f8bdf85122a4950_1533900
 

Q. 질문 이외에 하시고 싶은 말씀 부탁드립니다. 

뉴질랜드의 이민정책은 뉴질랜드의 경제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방향으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이민을 원하는 외국인을 무조건 막는 정책이 아니고 실제로 뉴질랜드에서 살 수 있도록 준비를 하게 하는 정책이기 때문에 무조건 불리하게 된 것이 아닌지 걱정할 것이 아니라 이민성의 정책을 정확히 잘 살피고 이해하는 것이 이민을 준비하는 가장 중요한 첫 발걸음이 될 것이며 영주권까지의 성공적인 길이 될 것입니다. 

 

39a356886cc0ff18f482b6171d10e102_1533952
  

변경된 '유학후이민' 정책에 대한 설명을 상세하게 해준 트레듀 유학이민은  Immigration advisor, 이민전문 변호사와 함께 일을 하고 있으며, 위의 의견은 유학이민일을 오래 해온 에이전트 입장에서 의견을 보낸 것이라고 윤애리 원장은 입장을 표명했다. 그녀는 자신의 의견이 이민을 계획하는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이해를 돕거나,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이에 대한 상담이나 문의가 필요하면  09 941 4170 또는 070 7878 9509 전화나 이메일 info@tredu.co.nz 트레듀유학이민으로 해주면 언제나 상담가능하다고 덧붙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코리아포스트 / The Korea Post
교민잡지, 생활정보, 코리아포스트, 코리아타임즈 T. 09 3793435
KS Trans Co. LTD (KS 운송 (주))
KS TRANSPORT / KS 운송 (YEONGWOONG Co. Ltd) T. 0800 479 248
Auckland Ranfurly Motel 한국인 운영
오클랜드 모텔 Auckland, Epsom, motel T. 096389059*0272052991

Notice

영주권자를 위한 영어 및 영어교사 무료정책

댓글 2 | 조회 16,495 | 2017.12.31
Government Announcement On Fee-Free study.뉴질랜드 정부는 2018년 1월 1일부터 기술 전문 대학이나 대학 공부를 처음 시작하는 학생들을 위하여 … 더보기

고국방문 의료서비스 - 종합검진 특별가

댓글 0 | 조회 4,805 | 2018.02.15
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해외 동포분들을 위해 최고의 시설에서 편리한 검진을 특별가로 제공합니다.

국립대학 윈텍, 7월 학기 등록자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

댓글 0 | 조회 3,258 | 2018.05.20
국립대학 윈텍에서는2018년 7월(2학기)부터 영어 과정에 등록하는 학생들에게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을 준다.구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영어과정 18주 이상을 등록하면 4주 무료… 더보기

[포토뉴스] 미녀와 치킨구이

댓글 0 | 조회 37 | 29분전
70 - 200 미리 렌즈와 함께한 3시간 (3)타이틀 : 미녀와 치킨구이미녀도 눈에 들어오는데치킨구이는 더 눈에 가득 들어온다흔히 말하는 치맥을 하고 싶다이왕이면 미녀와 함께 .… 더보기

구글 위치 기록, 사용 중지해도 저장하고 있어

댓글 0 | 조회 136 | 1시간전
위치 기록이 일시 중지된 경우에도 일부 구글 앱은 시간이 표시된 위치 데이터를 자동으로 저장한다.구글은 사용자가 어디로 가야 하는지 명확히 알기를 원하는데 그 정도가 너무 심해서 … 더보기

여성회, 미혼모들의 필요를 알기 위한 설문조사 중

댓글 0 | 조회 799 | 2018.07.21
뉴질랜드 한인여성회에서는 미혼모들의 필요를 알기 위한 설문조사를 하는 중이다. 이 설문조사는 지난해 연말 미혼모 돕기 자선 바자회를 연 이래로 여성회에서 미혼모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더보기

8월 15일(수) 초등-중학교 교사 파업

댓글 0 | 조회 286 | 2시간전
내일 8월 15일 수요일에 전국의 초등학교와 중학교 교사 파업이 예정되어 있다.따라서, 초-중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은 집에서 아이들을 보살피거나 학교 대신 아이를 맡길 곳을 찾아야… 더보기

뉴질랜드 인구 1.9%증가, 거의 500만명에 육박

댓글 0 | 조회 316 | 2시간전
뉴질랜드 인구가 500만면에 거의 가까와지도록 이주가 계속되고 있다.뉴질랜드 통계청의 최신 자료에 의하면, 지난해 인구는 1.9% 증가했으며 올해 6월에는 4,885,000명으로 … 더보기

오클랜드 하버 브리지, 강풍 경고

댓글 0 | 조회 411 | 3시간전
오늘 자동차 운동자들은 하버브리지를 건너 운행할 때 순간적으로 불어닥치는 강풍을 조심해 운전하도록 경고받았다.오클랜드 교통국에서는 이같은 강풍 경고로 운전자들에게 주의를 요청했다.… 더보기

사회 간접 시설 투자 지연 등, 경제적 손실로 연결된다고...

댓글 0 | 조회 255 | 6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지체되고 있는 사회 간접 시설 투자로 인하여 경제적으로 상당한 손실을 일으키고 있으며, 또한 기상 변화에도 심각한 피해를 주고 있는 것으로 한 법… 더보기

'신과 함께' 속편 8월 2일부터 오클랜드 시네마에서 상영

댓글 0 | 조회 3,363 | 2018.07.19
지난 겨울 한국에서 1천440만 명을 동원했던 영화 '신과함께-죄와벌'의 속편이 8월 2일 오클랜드 시네마에서 선보일 예정이다.‘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더보기

다음주 월요일, 다민족 커뮤니티 단체 범죄 예방 토론회

댓글 0 | 조회 156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의 다민족 커뮤니티 단체들은 범죄와 안전이 가장 큰 관심 거리라고 밝히고, 오클랜드 카운실은 오클랜드를 더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하여 방안을 토론하… 더보기

어제밤 강한 비바람, 벡터 전기회사 직원 밤샘 비상 대기

댓글 0 | 조회 425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어제 밤 전력 회사인 벡터의 비상 대기 요원들은 오클랜드의 강한 바람과 많은 비에 정전과 전력선 네트웍 사고에 대비하여 밤을 꼬박 세며 대기를 한 것으로 알… 더보기

경찰, 20년 전 일본인 여성 미제 살해사건 새로운 실마리 잡아

댓글 0 | 조회 704 | 7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경찰은 20년 전 한 일본인 여성의 시체를 오클랜드 시내에 위치한 건물의 청소 도구함에 버린 cold case로 분류된 미제 살인사건에 대하여 새로운 실마리… 더보기

상추 가격, 지난달보다 77%급상승

댓글 0 | 조회 688 | 16시간전
뉴질랜드 통계청의 자료에 의하면 상추 가격이 지난달 대비 7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전반적으로 야채들 가격이 지난달보다 9.2% 상승했으며, 토마토는 최대 30% 상승했고, 브… 더보기

법 위에? 오클랜드 경찰의 위험한 운전, 대시캠에 찍혀

댓글 0 | 조회 860 | 16시간전
자동차의 앞 유리창에 부착하여 영상을 기록하는 대시캠에 오클랜드 경찰이 싸이렌이나 경광등을 켜지 않고 신호가 아닐 때 우회전한 위험한 장면이 찍혔다.이 영상은 "Above the … 더보기

JB Hi-Fi, 뉴질랜드에 손실 발생-판매 계속 줄어들 전망

댓글 0 | 조회 1,352 | 21시간전
할인 가전제품 소매를 하는 JB Hi-Fi는 앞으로 1년 동안 수익이 감소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호주 멜버른에 본부를 둔 이 회사의 뉴질랜드 지역 본부는 6월 30일 끝난 12개… 더보기

키위뱅크, 키위빌드 첫주택 구매자 대출 시 단 10% 보증금

댓글 0 | 조회 936 | 22시간전
키위뱅크는 첫 주택구입자가 키위빌드 주택을 구입할 때 단 10%의 보증금만 내면 대출해줄 것이라고 말했다.이 조치는 향후 10년 동안 10만 채 주택을 공급하는 목표에 따라 키위빌… 더보기

다문화 민족을 위한 신문 ‘Multicultural Times’ 런칭 가져

댓글 0 | 조회 428 | 2018.08.13
지난 8월 1일 처음 발행한 다문화 민족을 위한 신문 ‘Multicultural Times’가 런칭 행사를 지난 9일 AUT WG Building 에서 가졌다. Multicultu… 더보기

뉴질랜드에서 최초로 제조된 전기트럭, 파머스톤 노스 거리에

댓글 0 | 조회 1,056 | 2018.08.13
(KCR방송=뉴질랜드) 최초로 뉴질랜드에서 제조된 전기 트럭이 파머스톤 노스의 거리에 나타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파머스톤 노스 시티 카운실은 쓰레기 수거 작업용 디젤 트럭을 모두… 더보기

이번주는 다시 겨울 날씨로...

댓글 0 | 조회 1,689 | 2018.08.13
(KCR방송=뉴질랜드) 지난 주말 봄날과 같은 화창한 날씨로 겨울이 끝나는 것으로 기대되었지만, 이번 주는 또 다시 겨울의 날씨로 시작되는 것으로 예보되고 있다.지난 토요일 고기압… 더보기

미국 제초제 라운드업 암 발생 보상판결, 뉴질랜드에서는...

댓글 0 | 조회 937 | 2018.08.13
(KCR방송=뉴질랜드) 미국에서 제초제인 라운드업 (Roundup)이 암을 발생시켰다고 하여 4억 4천만 달러의 보상 판결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뉴질랜드 환경 보호 위원회는 라운… 더보기

출생 증명서상 성별 변경 개정안, 판사 없이 법적인 선언만으로...

댓글 0 | 조회 436 | 2018.08.13
(KCR방송=뉴질랜드) 출생 증명서상 성별을 바꾸는 데에 판사의 확인이 필요하였지만, 앞으로는 법적인 선언으로 바꿀 수 있도록 하는 개정안이 국회에 전달된 것으로 알려졌다.출생, … 더보기

호주 부동산 가격 하락, 오클랜드는?

댓글 0 | 조회 1,736 | 2018.08.13
(KCR방송=뉴질랜드) 몇몇 뉴질랜드의 경제 전문가들은 오클랜드의 주택 가격이 호주 주요 도시들처럼 부동산 가격이 인하하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시드니의 주… 더보기

해변에서 잇달아 발견된 양과 소들의 사체

댓글 0 | 조회 1,078 | 2018.08.12
주민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크라이스트처치의 해변 중 한 곳에서 양과 소들의 사체가 잇달아 발견됐다.8월 12일(일) 오전에 양 한 마리의 사체가 먼저 발견된 곳은 시내 동부 뉴브… 더보기

“화약이 가득찬 대공포탄이 장난꾸러기 형제들 손에…”

댓글 0 | 조회 583 | 2018.08.12
폭약이 가득찬 오래 전의 포탄 한 발이 아이들 손에 들어가는 바람에 자칫하면 대형 사고가 날 뻔했다.파라파라우무(Paraparaumu)에 사는 6살, 7살의 한 형제가 포리루아(P… 더보기

[포토뉴스] Paddle board racing

댓글 0 | 조회 283 | 2018.08.12
70 - 200 미리 렌즈와 함께한 3시간 (4)타이틀 : Paddle board racing패들보드 레이싱 남녀노소가 함께 참가하였다초, 중학생 아이들 .. 건강하고 행복한 삶의… 더보기

성교육 프로그램 Mates & Dates에 $18m 투입,돈 낭비라 혹평

댓글 0 | 조회 680 | 2018.08.12
건강한 성교육 프로그램인 Mates and Dates는 관계 기술 및 행동을 가르침으로써 성적 및 데이트 폭력을 방지하도록 고안되었다. 그것은 친구와 가족을 포함한 모든 종류의 관… 더보기

일회용 비닐봉투 사용 금지, 일부 근로자 일자리 잃어

댓글 0 | 조회 1,400 | 2018.08.12
정부는 지난 주 일회용 비닐 봉투 사용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대해 8개 업체의 수만명의 근로자들이 가입되어 있는 노조인 E tū에서는 일부 근로자가 그로 인해 일자리를 잃을… 더보기

백만장자 21세의 오클랜드 남성, 뉴질랜드 11개 부동산 소유

댓글 0 | 조회 3,298 | 2018.08.12
백만장자와 신진 부동산 재벌에 이름을 올린 조나단 브라운리는 일반적인 21살의 청년이 아니다. 그는 오클랜드에서 인버카길까지 뉴질랜드 전역에 걸쳐 약 3백만 달러 이상의 가치가 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