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를 기억하며, 위로를 전하며...

노영례 4 714 2018.04.16 20:05

4월 16일 오후 4시, 오클랜드 아오테아 광장에는 작은 피켓을 든 사람들이 모여 세월호 참사 4주기를 기억하며 유가족들께 위로를 전하기 위한 자리를 가졌다.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네번째 봄, 잊지 않겠습니다"

"지켜주지 못해 정말 미안합니다"

아무런 말을 하지 않아도 피켓에 담긴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질 것이라고 미소짓는 젊은이.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잊지 않았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어린 자녀를 데리고 나온 부부.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그리 많지는 않지만 아오테아 광장에 모인 사람들은 짧은 시간을 함께 하며 한국의 세월호 참사 가족들에게 같이 하고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이 자리에 참석한 한 교민은 이번 행사에서 "왜 여기서까지 이러느냐"는 비난의 소리가 있는 것에 대해 "우리의 사는 곳은 옮겼지만 우리의 뿌리가 그곳이기에"라는 생각을 한다며, 세월호 참사에 대한 온도차는 개개인이 다르겠지만, 같은 혹은 비슷한 뜻을 가진 분들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 큰 기쁨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 참석자는 뉴질랜드 내에서도 세월호 참사에 대해서 피곤하다고 이야기하고 그만하라고 이야기하는 소리가 나오는 정도라면, 한국 내에서는 얼마나 이런 일들이 다반사로 일어나는 일상일까 하고 생각해보게 된다며, 사람들의 큰 목소리가 아니라 본인 안의 세밀하지만 분명한 소리를 들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녀는 '내가 할 수 있는 일은 내가 하자' 라는 생각이라며, 지난 4년간 '멈추지 않고' 계속해서 소리를 내주었던 유가족분들께 깊은 존경과 지지의 마음을 전하고 싶어서 아오테아 광장에서의 세월호 참사 4주기를 기억하는 행사에 참석했다고 덧붙였다.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행사를 주최한 더좋은 세상 만들기 뉴질랜드 한인모임의 레베카 정 간사는 갑작스럽게 행사를 준비해서 몇 분이나 오실까 걱정했는데 새로운 얼굴을 볼 수 있어서 신기하고 감동스러웠고, 작년에 지성 부모님 오셨을 때 만났던 분들을 1년 만에 봐서 좋았다고 행사 소감을 말했다. 그녀는 '더 좋은 세상 만들기 한인모임'을 통해 많은 다양한 사람들이 모여서 활동하는 것이 참 좋다며, 최근에 세월호 행사를 하겠다고 광고를 하기 시작했을 때는 아직까지 세월호냐고 비판을 들었지만, 책임자가 처벌되고 진상규명이 되고 안전한 사회가 구축될 때까지는 활동을 계속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36e2fb1b11c675fa8860c2a394bab980_1523865 

*사진 자료 등 제공: 더 좋은 세상 만들기 뉴질랜드 한인모임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Mecury
이제 그만 희생자들 놓아주세요.  하늘나라에서 행복하게 살게  하고  해외에서 각자 자기삶 열심히 사시는게 진정한 애국자들 입니다.
고스트라이더
져는 이렇게 생각합니다. 세월호 희생자들은 불가피한 침몰사고로 죽은게 아닙니다. 충분히 살 수 있었는데, 국가와 사회의 총체적인 부조리와 책임자들의 직무유기 때문에 죽임을 당했습니다. 여기에는 한 국민, 한 사람의 사회인으로써 그들 젊은이들에게 부끄러움과 죄송함을 금 할 수  없습니다. 이 일은 결코 잊어서는 안됩니다. 누구누구를 정죄하고, 처벌하는 걸로 끝나는게 아니고, 다시는 이런 비극이 되풀이 되지 않기를, 그러므로 국가와 사회와 국민 개개인의 깊은 반성이 있어야 할 것 입니다.
계양산
세월호 참사 4 주년을 맞이하여 참석하는 사람들의 표정들이 매우 즐겁고 행복해 보입니다. 부디 죽는 그 날까지 세월호 열심히 붙들고 사시기 바랍니다. 그래야 죽는 그 날까지 계속 행복해 보이지 않겠습니까?  ㅌㅌㅌ
해피NZ
참 용기 있고 아름다운 분들이네요. 요즘같은 세상에 내 일 아니면 무관심한데 이렇게 관심을 표해주니 세월호 유가족분들 큰힘될것 같아요. 지성이 부모님 1년전에 생각다른 분들과 토론도 하고 싶다고 강연회에서 말씀하시던데요. 너무 가슴시리고 생각만 해도 눈물이 나는 것 저만 그런 줄 알았는데 그런 분들 많으니 괜히 기분 든든해서 미소띄게 되어요.  아름다운 분들.  바로 당신들이 세상의 주인이어요. 마음 상처받지 마시고 항상 이웃을 살피고 관심가지는 아름다운 행보 계속하시기를 빌어요. 멋진 분들이십니다. 사진에 나온 분들.-용기없어 비겁한 사람이

 플러스 광고

조앤제이 & 조대형 회계사/세무사
이민 비자전문 컨설팅 회계 세무 세무신고 회계사 GST 소득세 T. 093361155
하나커뮤니케이션즈 - 비니지스 인터넷, 전화, VoIP, 클라우드 PBX, B2B, B2C
웹 호스팅, 도메인 등록 및 보안서버 구축, 넷카페24, netcafe24, 하나커뮤니케이션즈, 하나, 커뮤니케이션즈 T. 0800 567326
(주)뉴질랜드 에이투지
뉴질랜드 법인 현지 여행사 / 남,북섬 전문 여행사 - 패키지여행, 자유여행, 해외여행 / 진짜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이 모인 회사!! T. 09 309 3030 T. 09 309 3030

Notice

고국방문 의료서비스 - 종합검진 특별가

댓글 0 | 조회 5,709 | 2018.02.15
한 차원 높은 고국방분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이용해 보세요!!해외 동포분들을 위해 최고의 시설에서 편리한 검진을 특별가로 제공합니다.

국립대학 윈텍, 7월 학기 등록자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

댓글 0 | 조회 4,023 | 2018.05.20
국립대학 윈텍에서는2018년 7월(2학기)부터 영어 과정에 등록하는 학생들에게 학비 할인 및 장학금 혜택을 준다.구체적인 내용을 살펴보면,영어과정 18주 이상을 등록하면 4주 무료… 더보기

교민과 유학생들을 위한 영어 프로그램

댓글 0 | 조회 1,706 | 2018.08.24
New Zealand Certificate in English Language (NZCEL) Programme은 무엇인가?NZCEL 과정은 뉴질랜드 NZQA(학력인증기관)에서 공식… 더보기

원예업 진출 희망하는 고등학생들 위해 마련되는 전문 교육센터

댓글 0 | 조회 114 | 2시간전
심각한 일손 부족을 겪는 원예업(horticulture) 종사자들을 육성하고자 넬슨의 남자 고등학교에 교육센터가 들어선다.9월 25일(화) 넬슨 칼리지 측은 인근 지역의 농장주를 … 더보기

오클랜드 보건위원회들 “5년간 발생한 외국인 치료비, 5350만불 탕감했다”

댓글 0 | 조회 301 | 3시간전
오클랜드 지역에 위치한 3개 보건위원회 산하 병원들이 지난 5년간 외국인들을 치료하고 받지 못한 5350만달러의 치료비 부채를 탕감한 것으로 밝혀졌다.이 중 1/3에 달하는 310… 더보기

여성회, 미혼모들의 필요를 알기 위한 설문조사 중

댓글 0 | 조회 1,402 | 2018.07.21
뉴질랜드 한인여성회에서는 미혼모들의 필요를 알기 위한 설문조사를 하는 중이다. 이 설문조사는 지난해 연말 미혼모 돕기 자선 바자회를 연 이래로 여성회에서 미혼모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더보기

평생 모은 32만달러 “비트코인 사기로 1년 만에 날려”

댓글 0 | 조회 794 | 4시간전
캔터베리 지역에 사는 한 남성이 가상화폐 사기에 걸려들어 평생 모은 거금을 날렸다.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1년여 전 비트코인(bitcoin)을 거래하는 한 웹사이트를 발견하고 처… 더보기

“이번 주말(9월 30일)부터 ‘서머타임’ 시작된다”

댓글 0 | 조회 608 | 6시간전
매년 여름이면 길어진 낮 시간의 효율적 활용을 위해 실시되는‘일광절약제(Daylight Savings Time)’가주말인 9월30일(일)새벽2시부터 시작된다.이에 따라 각 가정에서… 더보기

제6회 뉴질랜드 한국어 말하기 대회 200명 참석한 가운데 마쳐..

댓글 0 | 조회 249 | 7시간전
뉴질랜드 한국교육원(원장 정일형)은 한글날(10월9일) 및 뉴질랜드 한국어주간(9월24일~30일)을 맞이하여 9월 22일(토) 오클랜드대학 휴먼사이언스빌딩에서 제6회 뉴질랜드 한국… 더보기

[포토뉴스]빛이 남아 있다

댓글 0 | 조회 71 | 8시간전
사진여행 - Glenorchy wharf 에서빛이 남아있다마음도 남아있다차거운 비가 내리는 밤이다.산위에는 눈이 내린다.이 사진은 박성택 사진 작가의 작품이다. 그는 지난 8월 2… 더보기

KCR 방송, 운영 어려움에 후원금 기다리고 있어

댓글 0 | 조회 1,945 | 2018.09.06
KCR 라디오는 뉴질랜드 공중파 FM104.6을 통해 매주 월요일~금요일까지 오전 9시 40분부터 11시까지 방송된다.1995년 9월 첫 방송을 시작한 KCR 라디오 방송은​​다양… 더보기

오클랜드 시티 도심 지역, 차량 제한속도 30km검토 중

댓글 0 | 조회 324 | 9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오클랜드 트랜스포트 AT는, 도심 지역에 거주하는 사람들과 보행자들이 늘어나고, 자전거나 싸이클을 타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도심 지역의 차량 제한 속도를 시… 더보기

30만 명의 키위, 스포츠 중계 해적판 인터넷 사이트 이용

댓글 0 | 조회 219 | 9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의 인구 8% 정도에 해당하는 30만 명의 키위들이 스포츠 중계를 불법적인 해적판 인터넷 사이트를 이용하여 보고 있는 것으로 SKY TV에서 주관한 … 더보기

노스랜드 두 10대 소년, 차 태워준 노인 폭행 강도

댓글 0 | 조회 407 | 10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노스랜드에서 두 명의 십대 소년을 길거리에서 태워준 노인이 이들로부터 폭행과 강도를 당한 사고가 있었다.지난 금요일 오후 Northland에서 차를 몰던 8… 더보기

맥도날드 감자칩에서 바늘 나왔다고 자작극 벌인 여성

댓글 0 | 조회 515 | 10시간전
(KCR방송=뉴질랜드) McDonald에서 해피밀의 감자칩에서 바늘이 나왔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의 SNS를 통하여 불만을 표했던 한 여성의 행동은 결국 자작극으로 끝이났다.이 여성은… 더보기

과속 카메라에 적발된 경찰관들 “금년 상반기에 급증했다”

댓글 0 | 조회 922 | 2018.09.25
긴급하지도 않은 상황에서 경찰관들이 과속했다가 단속 카메라에 적발된 사례가 크게 늘어났다.9월 26일(화) 언론에 보도된 바에 따르면, 금년 6월 말까지 상반기 동안에만 모두 26… 더보기

유엔총회장에 등장한 ‘뉴질랜드의 퍼스트 베이비’

댓글 0 | 조회 1,285 | 2018.09.25
지난 6월 태어난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의 딸이 금년도 유엔총회에서 새로운 스타로 데뷔(?)했다.이번 주 시작된 유엔총회장에서 아던 총리의 딸인 니브(Neve)가 아빠인 클락 … 더보기

자립하지 않는다며 창고에 파트너 가둔 채 여러 날 폭행한 남성

댓글 0 | 조회 1,084 | 2018.09.25
재정적으로 자립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파트너를 좁은 창고에 감금하고 여러 날에 걸쳐 폭행했던 40대 남성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네이피어의 산업단지에 사는 데이비드 리틀(David L… 더보기

휘발유 가격 리터당 $2.40까지 올라

댓글 0 | 조회 1,155 | 2018.09.25
휘발유 가격이 리터당 $2.40 올라 자동차 운전자들에게 부담을 안기고 있다.PriceWatch에 따르면, 남섬의 대부분 주유소에서 91 휘발유 가격이 리터당 $ 2.40 이상으로… 더보기

겨울이 되돌아온 듯, 눈 동반한 추위 몰아쳐

댓글 0 | 조회 1,017 | 2018.09.25
화요일, 강한 바람이 남섬 남동부와 북섬 일부 지역에 몰아쳤고, 남섬 오타고와 캔터베리 고지대에 많은 눈이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내린 눈으로 인해 북섬 1번 국도의 데저터 로드를 … 더보기

뉴질랜드 혈액 은행,O형 혈액 부족으로 긴급 헌혈

댓글 0 | 조회 882 | 2018.09.25
(KCR방송=뉴질랜드) 뉴질랜드 혈액 은행에서는 O형의 혈액이 부족하면서 긴급하게 O형 혈액형 헌혈을 모집하고 있다.혈액 공급 업무를 맡고 있는 Blood Service는 이번 주… 더보기

교사 부족문제 해결, 4백 명 넘는 외국 교사 충원 계획

댓글 0 | 조회 959 | 2018.09.25
(KCR방송=뉴질랜드) 정부는 내년초 더 심각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교사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외국으로부터 4백 명이 넘는 교사들을 충원할 계획으로 밝혔다.새로운 계획은… 더보기

뉴질랜드 해상 석유가스 유전 탐사 작업 허가 금지, 790억 경제손실

댓글 0 | 조회 714 | 2018.09.25
(KCR방송=뉴질랜드) 정부의 한 자료에서 뉴질랜드 해상에서 석유 가스 유전 탐사 작업 허가 금지로 2027년부터 2050년 동안 790억 달러의 경제 손실이 발생할 것으로 알려졌… 더보기

호주산 딸기, NZ 판매 전 검사 절차 거쳐야...

댓글 0 | 조회 577 | 2018.09.25
(KCR방송=뉴질랜드) 호주산 딸기가 뉴질랜드 수퍼마켓의 진열장에 오르기 이전에 모든 호주산 딸기는 검사 절차를 밟아야 하는 것으로 정부는 밝혔다.세인트 룩스 카운트다운에서 초이스… 더보기

전지 가위 들고 공원의 꽃 훔친 나이든 여성

댓글 0 | 조회 1,161 | 2018.09.25
오클랜드와 크라이스트처치 등에서 공원에 심어진 꽃을 훔쳐가는 일이 잦아지며 골머리를 앓고 있다.최근에는 한 나이든 여성이 전지 가위를 들고 활짝 핀 오클랜드 콘월 파크에 있는 화단… 더보기

로토루아 병원에서 사산아 혼자 출산한 여성

댓글 0 | 조회 1,185 | 2018.09.25
한 여인이 로토루아 병원에서 의료진 도움없이 사산아를 출산한 후 충격을 받았다.타우포 출신의 제이미 보우먼씨는 병원에서 사산아를 출산하기 8일 전부터 아기의 심작 박동이 멈췄다는 … 더보기

[포토뉴스] 그레노키의 새벽

댓글 0 | 조회 224 | 2018.09.25
이 사진은 박성택 사진 작가가 뉴질랜드 남섬 사진 여행에서 찍은 작품이다.

저속한 ‘1080 반대 낙서’에 크게 분노한 오아마루 주민들

댓글 0 | 조회 976 | 2018.09.24
천적 제거 약품인 ‘1080’ 살포를 반대하는 저속한 내용의 구호가 한 도시의 상징물에 낙서로 등장해 해당 지역 주민들이 크게 분노하고 있다.최근 문제가 된 ‘f*ck 1080’라… 더보기

기계에 휴대폰 떨어뜨려 ‘리콜’되는 슈퍼마켓의 ‘갈린 고기(mince)’

댓글 0 | 조회 1,591 | 2018.09.24
제조 과정에서 휴대폰이 ‘고기를 가는 기계(mincer)’ 안으로 떨어져 한 슈퍼마켓 체인점에서 ‘갈린 고기(mince)’ 일부 제품을 리콜 중이다.9월 24일(월) 현재 문제가 … 더보기

빅토리아 대학, 학교 이름 변경 투표

댓글 0 | 조회 679 | 2018.09.24
웰링턴의 빅토리아 대학(Victoria University of Wellington)이 학교 이름을 바꾸기 위한 투표를 했다.오늘 오후, 대학 위원회에서는 웰링턴 대학 (Univ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