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북섬 서해안 독성 조개류 중독 경고

노영례 0 832 2017.12.07 21:46

연일 무더운 여름 날씨가 계속되는 가운데, MPI에서는 12월 7일 북섬 서해안의 독성 조개류 중독에 대한 경고를 내렸다.

 

조개 등 어패류를 수집하거나 먹지 말하는 공개 경고는 해당 해변에도 안내판으로 표시된다.

 

2b80b80cd9886ae13601b761db442142_1512636 

▲ 조개류 채취 금지된 서해안 (이미지 출처 : MPI 웹사이트) 

 2b80b80cd9886ae13601b761db442142_1512636

 

상업용으로 판매되는 조개류는 MPI의 엄격한 검사 및 모니터링을 거쳐 먹어도 안전하다는 보장을 받은 후에 시판되게 되며, 일반 시민들이 해변에서 채취하는 조개류는 추후 안전하다는 공지가 내려질 때까지 복용하면 안된다.

 

마비성 조개류 중독이 사유인 이 경고는 12월 7일 금요일에 내려졌다.

 

영향을 받는 지역은 Taranaki/Waikato/Auckland/Northland 지역으로 오마쿠라 남쪽 Kina Road로부터 남쪽 오아쿠라 북쪽에서 마우로아 리프 포인트까지 해안 구역이다.

 

영향을 받는 조개류는 홍합, 굴, 투아투아, 피피 조개, 토헤로아 조개, 새조개, 가리비, catseyes, 성게 및 다른 모든 쌍각 조개류 들이다.

 

조개류는 요리를 해도 독소가 제거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복이나 게 및 가재는 독소가 창자에 축적되기 때문에, 요리하기 전에 내장을 완전하게 제거한 경우에는 먹어도 될 지 모르지만, 창자가 제거되지 않으면 조리 과정에서 내용물이 고기를 오염 시킬 수 있다고 알려졌다.

 

이번 경고는  MPI 에서 기준치인 0.8mg / kg의 안전 한도를 훨씬 초과하는 수준에서 마비성 조개 독소가 검출되어 내려진 조치이다.

 

이러한 독성 조개 중독은 4가지 증상으로, 일반적으로 섭취 후 10 분에서 3 시간 사이에 나타난다. 납니다. 

 

나타나는 증상은 얼굴, 손과 발 주변이 얼얼한 느낌으로 감각이 마비되고 침을 삼키는데 어려움을 느끼거나 호흡 곤간, 현기증, 두통,구역질, 구토, 설사 등으로 나타나며 심한 경우에는 사망할 수도 있다.

 

한편 지난 11월에는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을 포함한 북섬 동해안에 경고가 내려진 바 있다.

 

 

2b80b80cd9886ae13601b761db442142_1512636 ▲ 지난 11월 조개류 채취 금지된 동해안 (이미지 출처 : MPI 웹사이트)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플러스 광고

미드와이프 김지혜
무료 산전 관리및 분만, 산후관리를 해드립니다. 와이타케레, 노스쇼어, 오클랜드 산모 환영 T. 021-248-3555

Notice

윈텍 세계로 진출하다! We’re going global!

댓글 0 | 조회 1,144 | 2017.11.14
Wintec joins global Design Factory community윈텍대학이 세계적으로 연구성과와 산학협력 능력을 인정 받아서 Design Factory Global … 더보기

'교육비 학부모 부담 제로화' 추구-방학 프로그램 운영

댓글 2 | 조회 2,012 | 2017.11.16
2018 NSLS New Zealand Summer Holiday Programme“Summer School Holiday가 다시 다가왔습니다”2017이 빠르게 지나가고 있습니다.… 더보기

오클랜드 초등학교, 5개 중 1개 교사 부족 위기

댓글 0 | 조회 68 | 40분전
오클랜드 초등학교 5개 중 1개가 충분한 교사없이 내년도 수업을 시작하게 될 것이라는 새로운 설문조사가 발표되었다.교원 노조 NZI(NZ Educational Institute) … 더보기

경찰관 머리 도끼로 내리쳤던 20대, 7년 넘는 징역형 받아

댓글 0 | 조회 188 | 54분전
도끼(tomahawk)로 경찰관의 머리를 가격했던 20대 남성에게 7년이 넘는 징역형이 선고됐다. 12월 11일(월) 로토루아 고등법원에서 열린 재판에서 판사는 아치 아서 뷰 하비… 더보기

정부, 학교 교육 과정에 디지털 기술 추가

댓글 0 | 조회 53 | 2시간전
학교 교과 과정에 디지털 기술을 추가할 계획이 노동당 주도 정부에 의해 재확인되었다.디지털 기술은 Year1~Year10 학년까지 교과 과정에 추가되고 2020년까지는 Year11… 더보기

[휴람의료정보] 종합검진 특별가 - 49만원부터.......

댓글 2 | 조회 4,701 | 2017.06.27
한차원 높은 고국 방문 의료서비스 이제 휴람을 통해 이용해 보세요.휴람에서 선보이는 특별 이벤트 종합검진 특별가.결코 후회하지 않으실 것입니다. ​

대형 산불로 국도 8호선 통행 지체돼

댓글 0 | 조회 88 | 2시간전
남섬 오타고 내륙의 클라이드(Clyde) 인근에서 큰 산불이 발생해 주변을 지나는 국도의 통행이 지체되고 있다. 산불은 12월 11일(월) 오후에 국도 8호선이 지나가는 부근의 관… 더보기

해변 바위에서 점프 후 돌아오지 못한 타이완 출신 20대

댓글 0 | 조회 256 | 2시간전
지난주 금요일인 12월 8일 오후에 코로만델 반도의 크레이피시 베이(Crayfish Bay)에서 익사한 20대는 오클랜드에 거주하는 타이완 국적의 남성인 것으로 밝혀졌다. 11일(… 더보기

트럭 트레일러 전복,오클랜드 모터웨이 북쪽 방향 교통 정체

댓글 0 | 조회 266 | 2시간전
오늘 오후 2시 30분경 1번 모터웨이 마누카우 인근에서 트럭 트레일러가 전복해 오클랜드 모터웨이 북쪽 방향으로 향하는 도로가 극심한 교통 정체를 겪었다.도로에 전복된 트럭 트레일… 더보기

내일 오클랜드 곳에 따라 소나기 예상

댓글 0 | 조회 267 | 3시간전
기다렸던 여름이 오히려 너무 빨리 다가오면서 물탱크에 물을 채우기를 기다리는 마음이 간절하지만, 그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기상청은 전국적으로 오늘부터 비와 소나기가 … 더보기

로켓트 랩, 북섬 동해안에서 발사 내일로 연기돼

댓글 0 | 조회 99 | 3시간전
소형 로켓트 발사회사인 로켓트 랩은 오늘 북섬의 동부 해안 지역에서 지구 궤도에 유상 탑재한 로켓트를 발사할 예정으로 알려졌으나, 대기 조건 등의 이유로 화요일인 내일로 연기되었다… 더보기

오늘부터 고속도로 두 구간, 제한 속도 시속 110km

댓글 0 | 조회 997 | 10시간전
오늘부터 고속도로의 두 개 구간이 시속 110Km로 속도 제한이 늘어난다.타우랑가 이스턴 링크 유료도로와 와이카토 익스프레스 웨이 두 구간은 지난 해 11월부터 이에 대한 찬반 논… 더보기

마스덴 포인트와 오클랜드 연료 파이프 라인, 한 때 중단 후 공급 재개

댓글 0 | 조회 308 | 10시간전
마스덴 포인트와 오클랜드를 연결하는 연료 파이프 라인이 한 때 중단이 되었다가, 곧 조심스럽게 다시 공급이 진행되었다.170KM 길이의 파이프 라인은 지난 9월 마스덴 포인트 근방… 더보기

국민당, 집권은 못해도 많은 국민들 지지 받아

댓글 0 | 조회 604 | 10시간전
국민당은 지난 총선 결과에서 집권을 하지 못하였지만 여전히 많은 국민들로부터 지지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어제 공개된 원 뉴스 콜마 브런턴의 최근 여론 조사에서 국민당은 여전… 더보기

비트 코인 가치, 뉴질랜드 경제 가치 넘어서

댓글 0 | 조회 639 | 10시간전
중앙은행은 전자 가상 화폐인 비트 코인의 가격 상승이 빠르게 치솟고 있는 것과 관련해 회의적인 입장을 밝혔다.비트 코인의 가치는 이번 주 뉴질랜드 경제 가치를 넘어섰다.올해 예상 … 더보기

모린스빌, 메인 파이프 물 새는 이유 밝혀 수리 진행 중

댓글 0 | 조회 208 | 10시간전
모린스빌의 노동자들이 메인 파이프가 새는 이유를 밝혀내고 수리를 진행하고 있다.어제 오전 이 지역 저수지로 연결된 파이프에서 물이 새어 주민들은 당분간 물을 절약해야 한다.일부 주… 더보기

해밀턴에서 경찰 멈춤 지시 불응, 추격전 중에...

댓글 0 | 조회 461 | 10시간전
해밀턴에서 경찰로부터 달아나던 한 운전자가 추격전 중 아이를 차에서 내리기 위해 잠시 정지했다가 다시 달아났다.경찰은 어제 오전 10시 30분 딘스데일에서 니산 승용차를 멈추도록 … 더보기

바다로 굴러 내려간 승용차

댓글 0 | 조회 1,103 | 2017.12.10
부두에 있던 차량 한 대가 바닷물로 굴러 들어가는 사고가 났다. 사고는 12월 10일(일) 한낮에 북섬 동해안 마운트 마웅가누이(Mount Maunganui)의 파일럿 베이(Pil… 더보기

경보로 인해 다시 잠긴 오클랜드 송유관, 큰 문제는 아닌 듯

댓글 0 | 조회 912 | 2017.12.10
노스랜드에서 오클랜드 지역까지 이어지는 송유관에서 경보가 울려 송유가 일시 중단됐다. 12월 10일(일) ‘Refining New Zealand’ 측은 이날 새벽 5시 15분에 송… 더보기

경찰 추격 받던 중 아이들 내려 놓고 계속 도망간 아빠

댓글 0 | 조회 909 | 2017.12.10
경찰의 정지명령을 무시하고 달아나던 한 남자 운전자가 도중에 아이들을 내려놓고 다시 달아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해밀턴 경찰이 전한 바에 따르면 이번 소동은 12월 10일(일) 오… 더보기

사냥 나섰던 30대 남성 2명, 외딴 곳에서 차량 전복으로 사망

댓글 0 | 조회 576 | 2017.12.10
멧돼지 사냥(pig-hunting)에 나섰던 것으로 보이는 30대 남성 2명이 외딴 곳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모두 숨졌다. 타라나키 지역 경찰에 따르면, 12월 9일(토) 오후 3… 더보기

뉴질랜드 한인사 발간 10주년 뜻있는 기념행사로 열려

댓글 0 | 조회 518 | 2017.12.10
지난 12월 9일 오클랜드 한인회관에서 멜리사 리 의원, 차창순 총영사를 대리한 정하철 참사관, 박태양 전 발간위원회장, 안기종 민주평통 회장 및 지방에서 올라온 지역 한인회장등 … 더보기

철도 노동자 파업 후, 통근자로부터 지지받아

댓글 3 | 조회 1,409 | 2017.12.09
어제 파업한 철도 노동자들은 통근자들로부터 엄청난 지지를 받았다고 말했다.오클랜드 교통국 열차 노동자들은 일부 열차에서 승무원 없이 운전자 1명만 운행하는 시스템을 도입하고자 하는… 더보기

프랭클린 로드 크리스마스 불빛 전시, 폭행 사건 조사중

댓글 0 | 조회 1,009 | 2017.12.09
경찰은 해마다 크리스마스 불빛 전시로 유명한 오클랜드 프랭클린 로드에서 폭행 사건이 발생해 조사 중이다.경찰은 폰손비 거리에서 발생한 이 폭행 사건의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지 않은 … 더보기

갑작스런 더위, 뇌와 신체에 영향 미칠 수 있어

댓글 0 | 조회 1,165 | 2017.12.09
갑작스러운 무더위가 계속되는 날씨 속에서 열에 휩싸인 느낌을 갖는 사람들이 많다.이번 여름 12월 초에 마치 2월처럼 한더위가 들이닥쳐 뇌와 신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소식이다… 더보기

제24회 YBA 농구대잔치 성료

댓글 0 | 조회 352 | 2017.12.09
여름의 길목에서 진행되는 YBA 농구대잔치가 대규모 행사장인 노스쇼어 이벤트 센터에서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주)연세농구교실과 다국적 비영리 농구단체가 주최한 농구 대축제는 2… 더보기

길거리에서 차창 닦다가 차와 충돌했던 10대 결국 사망해

댓글 0 | 조회 2,258 | 2017.12.08
지난 11월 27일(월) 오클랜드 그린레인(Greenlane)의 그레이트 사우스(Great South) 로드에서 길거리 차창닦이(window washing)를 하던 중 차와 충돌해… 더보기

“여름 해변에서는 ‘이안류’ 조심”, CHCH 해변에서 3명 구조돼

댓글 0 | 조회 911 | 2017.12.08
해변에서 물놀이 중 해안 ‘이안류(rip current)’에 휩쓸렸던 3명이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는 12월 8일(금) 오후 1시 30분경, 뜨거운 열기가 내리쬐던 크라이… 더보기